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거이타 8619037점
2위 지존의보스 8137606점
3위 유덕화 7066498점
4위 몽고실 6261051점
5위 마스터즈 5584820점
6위 인공지능 4842080점
7위 호호호 4481237점
8위 수양버들 4338565점
9위 킹죠지 4051520점
10위 사이공드래곤 4027110점
조회 수 14 추천 수 1 댓글 0

 

 

 

 

-

친구라는 이름으로 장난 또는 실수 로  

넘길수있는 문제인지 봐주시면 감사 하겠습니다.항문에 소주병을 꽂고 칫솔을 꽂고 피가 나니 무리지어 재밌다고 웃으며피우던 담배를 꽂고 온갖 모욕을 주었습니다.동네 샌드백 마냥 불러다 툭하면 술심부름,담배심부름 과 머리와 뺨은 기본으로 때리고 사람들 있는곳에서 무시하는 말투로 늘 상처를 주었고 단체 톡방에 장난이었다고 하기엔 입에 담을수없는부모님의 욕과 괴롭힐 작당까지 하였으며 술을먹여 자는 사람의 발가락사이 휴지를 꽂아 불을붙혀 불침(그 아이들만의 언어)으로 발등에 화상을 생기게 해 지울수없는 흉터를 생기게 만들었고제 동생은 너무 뜨겁고 아프지만 무서워서 그대로 자는척하며 고통을 참았다고 합니다 눈썹과 다리털 머리를 삭발시키고 다죽어 가는 아이의 면회를 온뒤 응급실 을 나가자마자조롱하며 안주거리 씹듯이 *** * **** ***,뒤졌으면 좋겠다 뒤지면 육개장 먹으러 가자,공짜소주먹으러가자 뒤져서 타는 보험금으로 엄마한테 효도 하겠네의식돌아오면 입에 소주 부어버려야지,이게 인간입니까? 이게 미성년자가 할수있는 말들과 행동입니까? 제입으로 절대 말하고싶지않지만 언제 어떻게 될지 모르는 제 동생은 누워서 할말과 억울함에 얼마나 힘든시간을 보내고있을지 생각하면 분노와 심장이 떨려 먹을수도 잘수도 없습니다. 심지어는 가해자 부모가 제 번호를 알아내 전화를 수시로 걸어 판단 잘해라 아이들 아직 어려 실수한것이고 애들끼리 장난친거다 너는 너의아들이 아니라 동생일 아니냐 , 반성은 커녕 지금도 웃고 있겠죠..평소에 학교가기를 두려워하고 보복이 두려워 누구에게도 터놓지 못하고 끙끙 앓았던걸동생이 이런 상황이 되어서야 모든 정황을 정확하게 알게 되었습니다.저 역시 동생에 대한 죄책감과 모든걸 밝혀 또다시 이런 피해자가 생기지않길 바라는 마음에 가족들과 결정을 내려 용기내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작고 어린 무고한 생명이 죽어가고있습니다.. 살려고 발버둥치는 동생에게 아무것도 해줄수없어 그저 미안하고 가슴아플뿐입니다....이글을 널리널리 알려주세요정신이 없어 두서없게 글쓴점 이해해 주시고,긴글 읽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관련뉴스 : https://view.asiae.co.kr/article/2019061216293017768

국민청원 :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0724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52366 설사의속도 토르 맨인블랙 콜라보 기억을 지우는법 2019.06.12 14 0
152365 조끄튼기억만 정말 최선을 다한 아이패드 판매자 이 와중에 잘그리네 아오 너한테는 안판다 ..라고 나올법도 한데 2019.06.12 13 0
152364 유희열사태 여자랑 밥 먹는 방법 가방도 손수 치워줌 필요조건 하나만 있으면 됨 2019.06.12 13 0
152363 Cross_X 대표적 꼰대 사랑하기 딱 좋은 나이 2019.06.12 14 0
152362 JENGA 신종 납치법 결말이 궁금해서 따라감 2019.06.12 11 0
152361 장뤽고다스 올해 동물 연기대상 후보 2019.06.12 11 0
152360 짬뽕마이쪄 미성년자 술판매 개정 법제처는 오늘부터 미성년자가 가짜 신분증을 제시해 술을 팔았다가 억울하게 영업 정지를 당하는 일이 없도록 제재 처분을 면해주는 내용의 개정 식품위생법을 ... 2019.06.12 19 0
152359 _papsi 데뷔작이 엄정났던 배우 성선설을 비웃는 성악설 노튼으로 시작해서 노튼으로 끝나는 영화 이 작품으로 골든글로브 상 받음 2019.06.12 17 0
152358 깡해 인공지능 실패사례 만화 2019.06.12 16 0
152357 임팔라 졸업사진 레전드 갱신.jpg 졸업사진 찍는다고 진짜 말을 데려옴 김화고등학교라고 한다 2019.06.12 15 0
152356 얇찡 BTS가 천조국 가서 받은 질문 5 2019.06.12 19 0
152355 깡해 우크라이나 남성의 솔직한 반응 우라 와이프도 굉장히 이쁩니ㄷㅏ 2019.06.12 13 0
152354 짬뽕마이쪄 어쩌라고? 요구사항 들어 줘도 ㅈㄹ 2019.06.12 11 0
152353 악의와비극 현재 중국이 두려워 하고 있는것 똑똑~ 2019.06.12 13 0
152352 풀쌀롱전영록 르노삼성 직장 부분폐쇄 결정 2019.06.12 10 0
152351 이스나원 비올때 총쏘면 볼 수 있는 현상 총구앞에 서면 비를 안맞을 수 있겠네요!! 2019.06.12 16 1
152350 절묘한운빨 곰을 주워 23년을 키운 러시아 부부 2019.06.12 12 0
152349 한치두치세치 왁싱 대참사 2019.06.12 17 0
152348 간디정연하다 콩나물국 마시는 아기 . 2019.06.12 10 0
152347 위거 예전 체벌강도 지금이라면 바로 철컹철컹 저건 체벌이라고 하긴 좀 과함 예전으로 돌아가서 싸대기 올리고 싶은 선생 여럿 있죠 2019.06.12 10 0
152346 zero 치어리더가 미국 일진인 이유 워 워 2019.06.12 17 0
» 토이 제천 집단학교폭력 및 유사강간사건 - 친구라는 이름으로 장난 또는 실수 로 넘길수있는 문제인지 봐주시면 감사 하겠습니다.항문에 소주병을 꽂고 칫솔을 꽂고 피가 나니 무리지어 재밌다고 웃으며... 2019.06.12 14 1
152344 Dsus4 정신없이 물 마시려는 언냐. 2019.06.12 13 0
152343 zero 비키니 입은 처자들이 묘기를 하네요. 2019.06.12 26 0
152342 zero 호불호 갈리는 벽과 벽사이 침대 2019.06.12 13 0
152341 싱굴이 오늘 비아이 마약소식에 갑자기 수난을 당하고 있는 가수 비와이 얘도 약은 하지만 마약은 아니네요 구약 신약 진성 크리스챤 2019.06.12 21 0
152340 이스나원 당구치는 댕댕이 첫짤은 조공~♡♡♡ 2019.06.12 15 0
152339 롤러코스터 찬물 마시지 마라! 2019.06.12 15 0
152338 손노리 코인노래방에서 발견된 물건 2019.06.12 27 0
152337 롤러코스터 비행기 착륙 레전드 2019.06.12 12 0
152336 유희열사태 1906 감기약 아편 + 헤로인 + 대마초 + 알콜 + 클로로포름 종합선물세트 무조건 낫게 해드림 간다간다 뿅간다~!!! 2019.06.12 11 0
152335 문폴로 도심 한가운데서 소총 발견 일병..... 2019.06.12 13 0
152334 JENGA 편해진 군대의 결과 자 월급만 더 올려 줍시다.. 2019.06.12 12 0
152333 위거 클라이밍 하는 처자 짱공인들도 흡반을 이용하면 잘하실듯 ㅎ 2019.06.12 11 0
152332 풀쌀롱전영록 아직도 홍탁집과 연락한다는 백종원 2019.06.12 11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52 53 54 55 56 57 58 59 60 61 ... 4410 Next ›
/ 441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