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833099점
2위 인공지능 4604080점
3위 지존의보스 4588311점
4위 거이타 4350125점
5위 꼬르륵 2951030점
6위 몽고실 2762695점
7위 마스터즈 2670470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47290점
9위 이피엘대장 2525062점
10위 참이슬 2349185점
2016.09.24 15:36

건넌방의 공포

조회 수 39 추천 수 0 댓글 0

지난주 월요일. 그리고 바로 어제인 이번 주 월요일 마치 거짓말처럼 저는 이 자리에 앉아지진속보를 전했습니다. 그리고 지난 주 화요일에 말씀드렸던"건넌방의 공포"를 오늘 다시 또 떠올려 전해드리게 됐습니다.?폭우 속에 안방이 무너져 내려 건넌방으로 옮겨간 식구들…건넌방은 괜찮을까… 두려웠던 열세 살 소년의 밤의 공???였습니다.?그래서 진정한 공포는 방금 끝난 지진 속에 있는 것이 아니라 미래에 존재하는 공포였다고 말씀드렸습니다거짓말처럼 그 미래는 꼭 일주일 만에 다가왔습니다. 그리고 거짓말처럼 공포는 똑같이 살아났습니다.80배나 개선했다던 홈페이지는 또 다운됐고 문자메시지는 뒷북. "만전을 기하라" 는 총리의 지시 역시 한참이 지나서야 내려졌습니다.심지어 다급한 맘에 119에 전화를 걸었던 한 시민은 안내의 말 대신 이런 말을 들어야 했습니다.?"뉴스보세요"하긴… 119라 해서 그 상황에서 시민들보다 나을 것도 없었겠지요. 그들이라 해서 무??? 교육을 받은 것도 아닐 테니까요.정부는 달라진 게 없었습니다. 그래서 시민들은 자신이 달라져야만 했습니다.우리나라가 아닌 일본에서 건너온 안전수칙을 ???지하고. 정부 발표가 아닌 텔레비전 뉴스와 SNS에서 정보를 얻어야 했습니다.이렇게 재난으로 무너져 내리기도 하지만 동시에 쌓아 올려 질수도 있는 것이 무엇인가?지난 2001년에 일어난 911 테러. 그 혼돈의 와중에서 빛났던 것은 뉴욕시장 줄리아니의 대처였습니다.?그가 특별한 무언가를 해준 것은 아니었습니다. 되레 기자들의 질문에 속 시원한 답을 내놓지 못한 적도 있었습니다.?그러나 건물붕괴 현장에 가고 소방관을 만나고 매 시간 상황을 직접 발표하는 그의 모습을 보며 시민들은 안심했고. 믿음을 가졌던 것이지요"뉴스보세요"?기댈 구석 하나 없는 이 말을 들어야 했던 시민들…열세 살 소년이 숨죽이며 느껴야 했던 "건넌방의 공포"는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1978 쇼크미 한진해운 직원들의 분노 2016.09.25 28 0
41977 나를밡고가라 8년 기러기 아빠의 최후 1 2016.09.25 41 0
41976 멍뭉이의육감 요즘 트위터 이슈 2 2016.09.24 39 0
41975 GREY 오늘부터 운동 한다 2 2016.09.24 66 0
41974 찌질이방법단 지극히 현실적인 비키니 몸매 1 2016.09.24 104 0
41973 찌질이방법단 언냐들 뿅 가는 남자의 매너 2016.09.24 90 0
41972 GREY 국왕이 부럽지 않은 종교 교주 1 2016.09.24 73 0
41971 얼룩말엉덩이 요즘 군대 전역모 클라스 1 2016.09.24 54 0
41970 얼룩말엉덩이 평생운 다 써버린 날 1 2016.09.24 70 0
41969 엘다 천조국의 14살 지진학자 2014년 Suganth Kannan 이라는 14세 소년이 지진 예측 프로그램을 만듦샌프란시스코의 학회에서 샌프란시스코의 나파 계곡에 큰 지진이 올 것이다라고 예측실제... 1 2016.09.24 29 0
41968 중력파발견 조혜련 뜬금 패드립 1 2016.09.24 49 0
41967 벛꽃 진도 9.0이상 견뎌낸다는 건축물 2016.09.24 50 0
41966 뿌우맨 정부가 은폐했다니까요? 2016.09.24 36 0
41965 나야냐비 허가 받은 중고딩용 모텔 ???1인 7천원에 시간제한 x 2016.09.24 56 0
41964 소고기짜장 의사와 결혼하고 싶은 28살 처자 2016.09.24 50 0
41963 나라야_ 천조국의 14살 지진학자 2014년 Suganth Kannan 이라는 14세 소년이 지진 예측 프로그램을 만듦샌프란시스코의 학회에서 샌프란시스코의 나파 계곡에 큰 지진이 올 것이다라고 예측실제... 2016.09.24 15 0
41962 육군원수롬멜 친구가 돈을 빌려달라고 한다면 얼마까지 가능? 1 2016.09.24 30 0
41961 zero 약대 남녀차별 심각성 불편한 그분들이 좋아할만한 현실역시나 남자로 태어나는게 손해인듯 1 2016.09.24 27 0
41960 LIMPACT 흔치 않은 중고나라 판매자 최소 기부천사 1 2016.09.24 41 0
41959 하루스 인도의 차원관문 1 2016.09.24 39 0
41958 풀쌀롱전영록 지창욱 윤아 커플 ? 1 2016.09.24 64 0
41957 서찬혁 물수제비 달인 10년동안 매일 던졌다고 함2013년 미국인이 88번 튕긴 기네스기록 보다 3번 더 튕김 2016.09.24 37 0
41956 깡해 [혈압주의]朴대통령 “젊은이들 사이에 절망과 좌절 풍조 번지고 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05&aid=0000937612?박근혜 대통령은 22일 청와대에서 가진 "노인의 날 ... 1 2016.09.24 19 0
41955 스네이크에크 삼성전자 반도체 근황 기사전문기존제품보다 존나 빠른 노트북용 2테라 SSD 나옴프리미엄급 노트북 SSD시장 선점노트7에서 뺨맞고 반도체로 화풀이 하는중 ㅋㅋㅋ 2016.09.24 39 0
41954 찌질이방법단 서울의 공짜pc방 1 2016.09.24 46 0
41953 장뤽고다르 일본 대지진당시 109시간 잠을 못잔 일본 관방장관 일본의 관방장관( 우리나라로 치면 국토부 장관 정도 ) "에다노 유키오" 평소에는 위 사진처럼 풍채 좋은 사람이었으나 일본 대지진과 후쿠시마 사태 후 이리저... 1 2016.09.24 41 0
41952 강왈왈 김연아 악플 조직 있다?…댓글 조작설 논란 피겨 여왕’ 김연아 선수의 인터넷 기사에 누군가 조직적으로 악플을 달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김연아 선수에 대한 악플이 ‘베플’(베스트리플... 2016.09.24 28 0
41951 육군원수롬멜 앞으로 개통되는 수서고속철도 승무원 유니폼 알로하~ 2016.09.24 34 0
41950 황토목팬션 한눈에 보는 코비 vs 조던 수상 내역 차이 1 2016.09.24 38 0
41949 나야냐비 한국 대사관 클라스 대사관녀:말씀하세요장무환:난,국군포로 장무환인데.?대사관녀:네 그런데요?장무환:장무환인데..거기서 좀 도와줬으면 좋겠습니다..다른게 아니라?대사관녀:여보... 2016.09.24 33 0
» 얼룩말엉덩이 건넌방의 공포 지난주 월요일. 그리고 바로 어제인 이번 주 월요일 마치 거짓말처럼 저는 이 자리에 앉아지진속보를 전했습니다. 그리고 지난 주 화요일에 말씀드렸던"건넌방의... 2016.09.24 39 0
41947 銀洞 맛있는 녀석들 도시락 스킬 도시락 섞을때 스킬 공유 하는중 김프로는 그냥 평범하게 흔듬 ??????? 따라 해보는 김프로 멀미 난다고 .. 따라하면서 놀리는 막둥이 이십끼형은 위아래로.. 1 2016.09.24 37 0
41946 멍뭉이의육감 朴대통령 “젊은이들 사이에 절망과 좌절 풍조 번지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은 22일 청와대에서 가진 "노인의 날 기념 전국 어르신들과의 오찬"에서 "요즘 우리 젊은이들 사이에 절망과 좌절의 풍조가 번져가고 있어서 걱정... 1 2016.09.24 8 0
41945 장뤽고다르 미래부 장영실 동상 치우고 박정희 동상 세움.. 원래 있었던 장영실 동상새로 세운 박정희 동상?정부가 박정희 전 대통령 우상화 작업을 경쟁적으로 벌이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과학기술연구원에 멀쩡한 장영... 2016.09.24 17 0
41944 설사의속도 주차요금 63만원 2016.09.24 37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716 717 718 719 720 721 722 723 724 725 ... 1920 Next ›
/ 192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