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6812656점
2위 유덕화 6494966점
3위 거이타 6286770점
4위 인공지능 4834080점
5위 몽고실 4324421점
6위 스타플래티나 3552284점
7위 꼬르륵 3426460점
8위 킹죠지 3344500점
9위 호호호 3339609점
10위 마스터즈 3334970점

가을 꽃게철을 맞아 서해에서 불법조업에 나선 중국어선을 나포하던 해양경비안전본부 소속 고속단정을 중국어선이 들이받아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그동안 단속과정에서 중국어선이 해경의 고속단정을 들이받으려는 시도는 가끔 있었던 일이지만 이번처럼 고속단정이 침몰된 사고는 처음 벌어진 일이다. 8일 인천해양경비안전서에 따르면 7일 오후 3시경 인천 옹진군 소청도에서 남서쪽으로 30마일 정도 떨어진 서해 배타적경제수역(EEZ)을 침범해 불법조업에 나선 중국어선 40여 척을 발견했다. 이 해역을 감시 중이던 인천해양경비안전서 소속 3000t급 경비함인 3005함에서 즉시 고속단정 2척(1, 2호기)을 내려 단속에 나섰다. 3005함 보다 더 떨어진 해역을 순찰하던 인천해경의 1000t급 경비함에서도 고속단정 2대를 내려 나포작전 지원에 나섰다. 3005함에서 내린 고속단정 2대에는 조모 해상특수기동대장(50·경위)과 기동대원 15명이 나눠 승선했다. 이들 고속단정 2대가 중국어선 40여 척을 모두 단속할 수 없기 때문에 3005함은 중국어선 가운데 단속대상 선박 1척을 지목해 나포할 계획이었다. 이에 따라 조 대장이 탑승한 고속단정 1호기가 이름을 알 수 없는 단속대상 중국어선 접근한 뒤 1호기를 조종하는 대원 1명을 제외한 7명이 중국어선에 등선해 조타실을 장악하려고 했다. 하지만 그 사이 또 다른 중국 어선이 달려와 1호기를 강하게 들이받아 순식간에 전복되면서 가라앉았다. 1호기에 타고 있던 대원은 주변에 있던 고속단정 2호가 구조했다. 이에 나머지 대원들은 공포탄을 쏘며 중국 어선에 불법 행위를 경고했지만 중국 선원들은 쇠파이프 등과 같은 흉기를 휘두르는 등 집단적 저항이 계속됐다. 해경은 사고를 우려해 철수 명령을 내렸고, 중국어선에 승선한 대원들은 모두 2호기로 옮겨 탄 뒤 3005함으로 돌아왔고 중국어선들은 중국 해역으로 달아났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3115 찌질이방법단 한국인에 대한 돌이킬 수 없는 선입견 2016.10.09 59 0
43114 zero 빙신코치 근황 아 오함마로.. 2016.10.09 51 0
43113 킨다마 요즘 유행하는 유부안룰렛 부인한테 젤먼저 전화오는 사람이 술사기 2016.10.09 44 0
43112 하루스 현기차 가솔린 gdi 엔진 시동꺼짐 등 결함의혹 무작위 56대 검사 100% 결함 2016.10.09 18 0
43111 남자사람여자 너무한 보험료 폭탄 1년 동안 경미한 접촉사고 2번만 있었다는 이모씨. 하지만 보험사는 갱신 거절 대상자로 올려 보험 가입 거부당함이렇게 이모씨 같이 사고 경험으로 보험 가입을... 2016.10.09 37 0
43110 초변태쿄코 일반인들은 살면서 경험하기 힘든 2016.10.09 47 0
43109 손노리 당직사관의 투정 2016.10.09 38 0
43108 소고기짜장 정보석 악역 연기에 감명 받은 일본 연예인 2016.10.09 47 0
43107 엘다 대한민국 역대 최고 싸움꾼 시라소니(이성순)와 김두한은 많은 사람들이 한국의 역대 최고의 싸움꾼으로 꼽을 경우에 반드시 포함되는 싸움꾼들이다.이 두사람 중에서 유독 싸움기술에 있어... 2016.10.09 89 0
43106 에덴동산 9호선 지옥철 혼잡도 240%가 되면 운행장애가 나타남현재 9호선의 혼잡도는 237% 문이 닫히지 않아 밀면서 탑승 ㄷㄷ중간에 있는 사람은 내리기도 쉽지 않음 2016.10.09 40 0
43105 JENGA 파괴된 사나이들 엉덩이 털린 털이범들?불운한 두 도둑들, 미국에서 가장 악명높은 게이 성범죄자의 가택에 침입하다.?가필드 모건 (54) 과 킴 고든 (36) 은 플로리다에서 일... 2016.10.09 35 0
43104 장뤽고다르 청소년들 "국정교과서 폐기" 정부서울청사앞 집회중 ?오늘 오후 2시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국정교과서 반대 청소년행동" 회원 70여 명이 한국사교과서?국정화를 반대하며 집회를 진행하고 있다.?참가자 일동은 ▲ 밀... 2016.10.09 14 0
43103 찌질이방법단 치킨도 질소 충전 2016.10.09 39 0
43102 킨다마 울산의 어느 아파트 단지 2016.10.09 36 0
43101 킨다마 무한도전과 경쟁하기 위해 칼을 갈고 나온 I.B.I ? ? ? ? ? ? ? ? ? ? ? ? ? ? ? ? ? ? ? ? ? ? ? ? ? ? ? 2016.10.09 41 0
43100 위거 귀여운 사나 마지막은 분위기있는 사나 2016.10.09 30 0
43099 얼룩말엉덩이 순식간에 차선 바꿔주는 기계 2016.10.09 39 0
43098 손노리 프랑스 대학 신입생 신고식 2016.10.09 56 0
43097 서찬혁 합법 Vs 불법 ? 2016.10.09 52 0
43096 nayana77 귀여움이 사라져버린 소니녀 2016.10.09 57 0
43095 위거 하와이에서 택배를 받은 어느 한국인 ??저번달에 하와이 여행 갔다가 지갑을 잃어버렸는데?돈도 한 40만원 가까이 있었고 상심이 컸다는데?하와이에서 택배를 받음..???알고보니 하와이주 사는 사람... 2016.10.09 50 0
43094 GREY 문재인의 단호한 결의 ?대청소 발언 마음에 듭니다?처리해야할 쓰레기가 너무 많아서 2016.10.09 28 0
43093 새타령 오마이걸 아린 2016.10.09 81 0
43092 초변태쿄코 운동 열심히하는 화영 2016.10.09 55 0
43091 nayana77 닥터헬기 파손범 근황 2016.10.09 41 0
43090 중력파발견 언냐 걸크러쉬wwwww ?띠용 2016.10.09 29 0
43089 쇼크미 러시아 경찰의 패기 2016.10.09 46 0
43088 초변태쿄코 남자에게 가장 위험한 체위 2016.10.09 76 0
43087 Cross_X 오피녀의 수치심ㅤㅤ 2016.10.09 68 0
43086 nayana77 다른 오빠의 아기를 가졌습니다 요약하자면 2016.10.09 71 0
43085 銀洞 현대차…국내선 파업ㆍ해외선 딜러와 분쟁 노조의 파업으로 천문학적 손실을 본 현대차가 중국 현지 현대차 수입 딜러들과의 갈등으로 1천억원에 가까운 손해보상 청구 요구에 직면했습니다.미국에선 직접... 2016.10.09 20 0
» 새타령 불법조업 中어선, 해경 고속단정 들이받아 침몰 시켜 가을 꽃게철을 맞아 서해에서 불법조업에 나선 중국어선을 나포하던 해양경비안전본부 소속 고속단정을 중국어선이 들이받아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그동안 ... 2016.10.09 15 0
43083 풀쌀롱전영록 중소기업 기술 빼앗고 보복까지?…현대차 국감서 도마 중소기업이 사활을 걸고 개발한 핵심 기술을 재벌 대기업이 빼앗는 행태는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닌데요. 이번엔 현대차가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기술 탈취로도 ... 2016.10.09 22 0
43082 킨다마 원투펀치에서 정리한 카타르전 2016.10.09 33 0
43081 황토목팬션 초등학생들이 배우는 IMF가 일어난 이유 2016.10.09 38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1125 1126 1127 1128 1129 1130 1131 1132 1133 1134 ... 2361 Next ›
/ 2361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