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865519점
2위 지존의보스 4446582점
3위 인공지능 4429115점
4위 거이타 4105060점
5위 꼬르륵 2832160점
6위 몽고실 2674610점
7위 마스터즈 2579970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52943점
9위 이피엘대장 2355482점
10위 가야 2052696점

지난해 3월 서울 송파경찰서는 125회에 걸쳐 112 허위 신고를 해온 김 모씨(63)를 현행범으로 붙잡았다. 김씨는 술을 마시면 습관적으로 112에 전화해 "시비가 붙었으니 출동해달라"고 허위 신고를 했다. 신고를 받고 경찰이 도착하면 "그렇게 할 일이 없느냐. 커피나 한 잔 해라"며 조롱도 서슴지 않았다. 김씨는 경찰에 붙잡혀 와서도 반성하는 기색이 없었다. "시민이 신고하면 경찰은 당연히 출동해야 하는 것 아니냐"며 112 신고에 대한 왜곡된 인식을 갖고 있었다. 100차례가 넘는 김씨의 허위 신고로 경찰은 금전적·정신적 피해를 입었지만 김씨는 "구류 5일"에 해당하는 처벌을 받고 풀려났다. 김씨처럼 과도하게 112 허위 신고를 하거나 불법 폭력시위로 경찰에 피해를 입히는 공무집행 방해 사범에 대해 경찰은 형사 책임뿐만 아니라 민사상 손해배상까지 적극적으로 지게 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최근 허위 신고로 인한 경찰력 낭비가 심각한 수준인 데다 음주운전 단속이나 폭력시위를 진입하는 경찰관이 다치거나 숨지는 등 공무집행 방해로 인한 물적·인적 피해가 날로 커지고 있어서다.경찰은 112 허위 신고 등 공무집행 방해로 인한 손해 인정 범위를 명확히 하고 공무집행 방해로 피해를 입었을 때 경찰 차원에서 적극 대응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계획이다.12일 경찰청은 "공무집행 방해로 인한 손해의 산정과 입증" 연구용역을 지난 9월 발주하고 입찰을 진행 중이다. 이달 말까지 용역을 수행할 기관을 선정하고 연말까지 연구 결과를 제출받을 계획이다.경찰은 용역 결과를 토대로 공무집행 방해 사건에서 경찰관 출동 수당과 급식비, 유류비를 포함한 유무형의 배상액 기준을 명확히 하고 민사소송 증거 자료로 활용할 수 있을지 검토하기로 했다. 경찰청 관계자는 "공무집행 방해 유형별로 적정한 손해액이 얼마인지 가이드라인을 만들어 객관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허위 신고로 인한 경찰력 낭비와 불법 폭력집회에 따른 사회적 비용을 줄이기 위해서는 손해배상을 제기할 필요성이 있다"고 밝혔다. 경찰이 공무집행 방해 사범에 대해 손해배상까지 강구하는 이유는 허위 신고나 경찰에 대한 폭력이 심각한 범죄라는 경각심을 불러일으켜 신고·시위 문화를 선진화하겠다는 취지다.실제로 미국이나 유럽 등 선진국에서는 112 허위 신고에 대한 처벌 수위가 센 편이다. 허위 신고로 중요한 사건에 경찰이 출동하지 못할 경우에는 "치안 공백"을 야기했다고 보고 징역형까지도 선고한다. 또한 미국에서는 집회나 시위에서 나타나는 폭력 행위가 악의적이거나 선동적·반사회적이라는 점이 인정되면 실제 손해액보다 더 많은 손해배상을 부과하는 징벌적 손해배상 제도도 도입돼 있다. 그러나 국내에서는 공무집행 방해에 대해 관용이 넓은 편이다. 112 허위 신고 사범들은 대부분 "경범죄처벌법상 거짓신고 규정"에 따라 60만원 이하 벌금 처벌을 받고 끝난다.폭력집회로 경찰에 피해를 입히는 사례도 마찬가지다. 현행 법에 따르면 형법 136조에는 "직무를 집행하는 공무원을 폭행하거나 협박한 자는 5년 이하의 징역이나 1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고 돼 있으나 실제로 징역형까지 가는 경우는 흔하지 않다.상황이 이렇다 보니 112 허위 신고와 폭력집회 등 경찰을 상대로 한 불법 행위가 좀처럼 줄어들지 않고 있다. 112 허위 신고의 경우 2014년까지 감소 추세를 보이다 최근 3년간 다시 늘어나고 있다. 경찰청에 따르면 허위 신고 건수는 2014년 2350건에서 2015년 2927건으로 늘었다. 올해는 8월 말까지 이미 지난해 기록을 넘어선 3195건에 달했다. [서태욱 기자]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3744 남자사람여자 여초에서 난리난 내 자궁은 나의 것 보건복지부에서 ‘비도덕적 진료 행위’의 유형중 낙태를 포함하고 처벌을 강화함이때문에 ‘#내 자궁은 나의 것’ ‘ #임신중절 정상의료화 를 외치며 여초에서 난리... 2016.10.13 51 0
43743 엘다 물소한테 당한 어미 사자 2016.10.13 45 0
43742 Cross_X 더치페이가 불편한 언냐 2016.10.13 48 0
43741 초변태쿄코 대륙의 적반하장 ?더러운 짱깨놈들 2016.10.13 33 0
43740 미연시다운족 김사랑 쌩얼 자랑 2016.10.13 35 0
43739 손노리 일본 퀴즈프로의 퀴즈 수준 한국의 기상예보는 왜 이렇게 잘틀릴까? 라는 질문으로 퀴즈프로 진행함? 근데 실상은 우리나라보다 기상예보 적중률 떨어짐 2016.10.13 47 0
43738 쇼크미 장도리 실사버전 원본박순찬씨가 직접 페북에 올림???? 2016.10.13 29 0
43737 JENGA 박 대통령: "미르 재단과 최순실 입에 담는 공직자 전원 파직/파면/좌천하라" 정치계 숙청 지시 ? 2016.10.13 25 0
43736 스네이크에크 세계 최고령 고양이 올해 나이 31살인간 나이로 대략 140살그만 살고 싶어하는 표정이 인상적이다 2016.10.13 26 0
43735 설사의속도 고맙다고 주셔놓고 ?자꾸 왜 이러냐...?사람답지도 않게 살고 싶은건지... 2016.10.13 22 0
43734 하루스3 관심이 필요한 설리 2016.10.13 41 0
43733 찌질이방법단 손나 시구 2016.10.13 34 0
43732 얼룩말엉덩이 카메라맨 숙련도 2016.10.13 30 0
43731 손노리 분식집에 간 청하와 유정 2016.10.13 29 0
43730 멍뭉이의육감 자살녀 구하려다가 패가망신 2016.10.13 49 0
43729 새타령 [스압] 공부멘토들이 알려주는 공부법 2016.10.13 14 0
43728 Cross_X 불편한 SNL 2016.10.13 42 0
43727 크로스킬즈 갓든어택2 재평가행 2016.10.13 25 0
43726 손노리 결혼 기념일 깜빡했던 남편 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일주일전쯤에 도탁스 상담게시판에 아재가 결혼기념일 깜빡했다고 글썼던 사람입니다.지금 보니 댓글도 많이 달렸있고, 온갖 인터넷 대형사이트에 캡... 2016.10.13 36 0
43725 서찬혁 소름 돋는 캡틴 아메리카 인성 상태 2016.10.13 29 0
43724 나라야_ 경이로운 날치의 비행 2016.10.13 42 0
43723 GREY 이영자 작정하고 멕이는 tvN 시상식 ?베스트 MC 후보 올려놓고 자료화면 이거 씀ㅋㅋㅋㅋㅋㅋ?택시 레전드 2016.10.13 43 0
43722 Dsus4 국가 대표 은퇴를 일찍 한 이유 2016.10.13 37 0
43721 강왈왈 유기된 멍멍이 구조 전과 후 2016.10.13 31 0
43720 쇼크미 방탄소년단 팬 클라스 엄마의 피... 땀... 눈물... 2016.10.13 29 0
43719 위거 중국 네티즌 95% "한국 조치가 과격해" 중국 네티즌 95%가 "한국이 중국 어선 조준 사격을 승인한 조치는 과격한 반응"이란 반응을 나타냈다.12일 중국 관영 언론 환추스바오(環球時報)가 실시한 "중국... 2016.10.13 26 0
43718 앙렁 책을 읽게 만드는 아이돌의 힘 2016.10.13 19 0
43717 하루스 음주운전 3회 적발자가 말하는 심리 2016.10.13 45 0
43716 나야냐비 대식가의 기준 2016.10.13 40 0
43715 남자사람여자 아찔한 피규어 2016.10.13 64 0
43714 하루스3 겉 포장에 속지말자 믿기 시작하는 순간 속기 시작하는거야 2016.10.13 59 0
43713 깡해 개체수 조절에 나선 단호한 정부 애낳을수있는 여건을 만들고 ㅆㅍ 주댕이로만 2016.10.13 50 0
43712 악의와비극 "현대기아차는 흉기차?"…계속되는 에어백 결함논란 흉기차", 인터넷 커뮤니티나 SNS 등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단어다. "흉기차"는 "현기차(현대·기아자동차)"를 비하해서 부르는 용어로, 현대·기아차의 차량 불... 2016.10.13 43 0
» 위거 [단독] 112 허위신고땐 경찰 수당·기름값 물어낸다 지난해 3월 서울 송파경찰서는 125회에 걸쳐 112 허위 신고를 해온 김 모씨(63)를 현행범으로 붙잡았다. 김씨는 술을 마시면 습관적으로 112에 전화해 "시비가 ... 2016.10.13 30 0
43710 에덴동산 남양유업 또 "갑질" 논란 대리점에 제품을 강매하는 이른바 "물량 밀어내기"로 물의를 빚었던 남양유업이 또다시 논란에 휩싸이고 있습니다.대리점에 지불해야하는 돈을 일방적으로 삭감... 2016.10.13 52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604 605 606 607 608 609 610 611 612 613 ... 1858 Next ›
/ 185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