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6010640점
2위 지존의보스 5514784점
3위 거이타 5030545점
4위 인공지능 4791080점
5위 꼬르륵 3280900점
6위 몽고실 3242550점
7위 스타플래티나 3016513점
8위 마스터즈 2903470점
9위 킹죠지 2794985점
10위 이피엘대장 2770192점
조회 수 50 추천 수 0 댓글 0

필리핀의 사탕수수밭에서 총에 맞아 숨진 채 발견된 한국인 A(48) 씨와 B(여·49) 씨, C(52) 씨는 투자법인의 경영진이며 사기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었다. 이들은 지난해 강남구 역삼동에 J법인을 설립해 A 씨는 대표, B 씨는 상무, C 씨는 전무를 각각 맡았고 다단계 방식으로 해외통화 선물거래(FX마진거래) 투자금을 모아 회사를 1년여 동안 운영해온 것으로 알려졌다.A 씨와 B 씨는 실제 법적인 부부 사이는 아니지만 부부 행세를 하고 고수익을 미끼로 내건 전형적인 다단계 수법으로 거액을 가로채고 잠적했다. 피해자들이 주장하는 피해 금액은 약 140억∼150억 원이다. 투자금을 잃은 피해자들은 8월 중순부터 송파경찰서와 수서경찰서 등에 고소장과 진정서를 내기 시작,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이들이 출국한 시점은 경찰이 본격 수사에 착수하기 직전이다. A·C 씨는 8월 16일 출국해 홍콩을 거쳐 관광비자로 필리핀에 입국했고 B 씨는 같은 달 19일 필리핀으로 출국했다. 피해자들의 고소·고발로 경찰 수사대상이 됐음을 눈치채고 관광비자를 이용해 필리핀으로 도주했을 가능성에도 무게가 실리는 대목이다.세 사람이 150억 원 규모로 추정되는 투자금을 가로챈 혐의를 받는 만큼 투자했다 돈을 돌려받지 못한 이들이 청부살인을 했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는 관측이 나온다. 이들이 범행으로 거둔 거액의 수익금을 갖고 필리핀에 입국했다가 필리핀 현지에서 타깃이 됐을 가능성 역시 제기된다. 또 세 사람이 각각 손과 발이 결박된 채 발견된 점을 두고 필리핀 현지 경찰이 총격 후 바로 도주하는 필리핀의 청부살인 방식과 양상이 다르다는 소견을 내기도 해 내국인이 직접 필리핀 원정을 가 범행했을 가능성도 제기된다. 경찰은 세 사람이 청부살해 됐을 가능성에 대해 별도로 수사하고 있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3873 멍뭉이의육감 식당에서 아저씨와 싸웠어요 2016.10.14 44 0
43872 루강 게임이 한글화 된 이유 철권을 많이 해줘서스트리트 파이터보다 철권이 훨씬 인기 많은 곳은 거의 한국이 유일 2016.10.14 32 0
43871 GREY 가족같은 중소기업썰 썰을 가장한 자랑 2016.10.14 26 0
43870 새타령 인류 지성 최고의 도달점 2016.10.14 38 0
43869 하루스3 사람들이 잘모르는 의외의 태국 글로벌 브랜드 더블에이 2016.10.14 38 0
43868 육군원수롬멜 뺌준형 SNS 2016.10.14 29 0
» 나라야_ 필리핀에서 총맞아 죽은 한국인들의 정체 필리핀의 사탕수수밭에서 총에 맞아 숨진 채 발견된 한국인 A(48) 씨와 B(여·49) 씨, C(52) 씨는 투자법인의 경영진이며 사기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었다. 이들... 2016.10.14 50 0
43866 황토목팬션 벼..병헌이형? 그나저나 이상아 미모가 2016.10.14 50 0
43865 장뤽고다르 서장훈 맥이는 이수근 2016.10.14 41 0
43864 강왈왈 극사실주의 요리만화 2016.10.14 35 0
43863 Dsus4 스텔라 민희 인스타그램 (스텔라 민희 인스타그램) 2016.10.14 46 0
43862 스네이크에크 [혐] 12월부터 바뀌게 될 담뱃갑 2016.10.14 39 0
43861 크로스킬즈 프랑스는 민족반역자를 어떻게 처단했는가? 프랑스는 반역자를 어떻게 처단했는가? 2차 대전 후 드골이 프랑스에 돌아와 수많은 언론인을 처형했다.그들은 처형당하며 항변했다. “난 아무 일도 안했다”“바... 2016.10.14 46 0
43860 디트리히1 주관이 뚜렷한 여자 아이돌 2016.10.14 50 0
43859 설사의속도 자기 작품이 선택되니 기분 좋은 배우 2016.10.14 59 0
43858 Cross_X 아이폰7에 대처하는 삼성전자의 자세 신제품 아이폰7을 출시 6개월 지난 갤럭시s7으로 맞대응하겠다.출고 지원가격 3만원에서 10만원으로 인상해주는 전략ㅋ 2016.10.14 41 0
43857 벛꽃 자칭 무수저 취준생의 면접 2016.10.14 45 0
43856 hayjay 왕서방이 장악한 제주도 띵호와 띵호와 2016.10.14 41 0
43855 크로스킬즈 임신 3개월 아내 .. 알고 보니 뉴스보니 탈북자라네요.. 2016.10.14 69 0
43854 LIMPACT 남자의 본능ㅋ 2016.10.14 66 0
43853 하루스 최순실 딸이 이대에 제출한 레포트 이 레포트내고 학점은 B+를 맞음 2016.10.14 40 0
43852 뿌우맨 속보 - 버스 화재로 9명 사망.. 탑승자는 한화케미컬 직원들 2016.10.14 26 0
43851 나를밡고가라 꽃뱀썰 작년 봄부터 시작해서 올해 여름에 끝난 일이다. 아직도 심장이 벌렁벌렁하고 치가 떨린다. 나는 편의점 사장임. 서울 모 대학 근처에 편의점을 4개 가지고 있음... 2016.10.14 72 1
43850 JENGA 팀 1위 한거보다 더 기분좋은 주결경 2016.10.14 99 0
43849 LIMPACT 한국이 왜 헬조선? 2016.10.14 36 0
43848 손노리 전원책 변호사 "김제동씨 자신의 망발 사과해야" 2016.10.14 38 0
43847 손노리 22살 프랑스 여대생이 한국에 온 이유 2016.10.14 63 0
43846 벛꽃 생리대 준다며... 2016.10.14 51 0
43845 초변태쿄코 남자들이 뽑은 여자의 설레이는 행동 2016.10.14 61 0
43844 초변태쿄코 밖에서 웃으면서 댕기지 마라 뒤지는수가 있다 2016.10.14 41 0
43843 깡해 유튜브에 곡성올린 성훈이 근황 2016.10.14 51 0
43842 나를밟고가라 젓가락질 못하는 동생 뭐라했더니 적반하장 화냄 지맘대로 냅둬!!! 2016.10.14 28 0
43841 엘다 가짜 휴대폰번호 알려준 며느리 2016.10.14 38 0
43840 장뤽고다르 고민판 토쟁이의 눈물 2016.10.14 38 0
43839 풀쌀롱전영록 전세계 초콜릿 판매 순위 2016.10.14 46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807 808 809 810 811 812 813 814 815 816 ... 2065 Next ›
/ 206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