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단일배너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33314점
2위 인공지능 4061205점
3위 지존의보스 3775632점
4위 거이타 2825110점
5위 하피 2637377점
6위 꼬르륵 2386483점
7위 무조건닥공 2305639점
8위 따저스승리 2282710점
9위 스타플래티나 2220753점
10위 마스터즈 2128015점
단일배너


[최순실 딸 특혜 의혹]딸 정유라 제적 경고한 지도교수 찾아…최순실 “교수 같지도 않은 게…” ㆍ해당 교수는 언론 인터뷰에서 “정유라 자퇴가 옳은 답”박근혜 대통령의 비선 실세 의혹이 제기된 최순실씨(60)가 딸 정유라씨(20)의 이화여대 제적 경고에 대해 지도교수를 찾아가 “교수 같지도 않고 이런 뭐 같은 게 다 있냐”며 폭언을 했던 정황이 제기됐다.정씨의 지도교수였던 이화여대 체육과학부 함모 교수는 19일 TV조선과의 인터뷰에서 지난 4월 학교에 나오지 않고 과제도 제출하지 않은 정씨에게 제적 경고를 줬는데 최씨가 학교를 찾아와 폭언을 했다고 밝혔다. 함 교수는 인터뷰에서 “우리 학장이 내려가니까 잘해라, 뭘 잘해야 되냐, 내가 뭘 죄를 졌냐, 정윤회 부인이다 그렇게 얘기해서”라고 말했다. 함 교수는 이어 “(최씨가) 갑자기 저한테 전화로 했을 때 저한테 고소한다고 해서, 교수 같지도 않고 이런 뭐 같은 게 다 있냐고 그러면 저는 참을 수가 없습니다. 제가 맞고소하겠습니다. 명예훼손으로…”라고 했다는 것이다. 그 직후 함 교수는 “물러나라”는 학장의 전화를 받았고 지도교수 자리를 내놓았다.함 교수는 “저는 정유라가 자퇴했으면 좋겠어요. 그게 가장 옳은 답이고 더 이상 이렇게 하면 (안됩니다.) 그리고 저는 이대를 믿습니다”라고 덧붙였다.함 교수는 이날 낮 12시30분 이화여대 체육관에서 강의가 예정돼 있었지만 오전에 돌연 취소했다. 한 교수는 “대부분의 학부모는 죄송해하는 마음으로 올 것 아닌가. 그런데 (최씨의 경우) 그렇지는 않았나 보더라. 그래서 지도교수가 ‘바꿔달라’고 했다더라. 누가 그런 학생을 지도하고 싶겠나”라고 말했다. 지난 18일 교수협의회 게시판에는 “정유라 사건이 언론에 보도된 다음날, 함 교수님이 황급히 미국으로 떠나셨다. 물론 자의가 아니라 타의에 의해서…”라는 글이 올라왔다.박정수 이화여대 교무처장은 지난 17일 열린 비공개 학생 간담회에서 “함 교수님이 학장실에 올라가서 (힘들다고) 토로를 하셨고 학장님이 지도교수를 학부장이 맡는 게 어떻겠느냐 해서 함 교수님이 묵시적인 동의를 한 뒤 학과 교수회의에서 학부장이 맡는 것으로 교체가 됐다”고 함 교수와 다른 입장을 내놓은 바 있다.<이혜리·이유진·최민지 기자 lhr@kyunghyang.com>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인기글 Cross_X 부자연스러운 발레녀ㅤㅤ new 2016.12.04 17 0
인기글 서찬혁 이맛에 대구 간다 캬 new 2016.12.04 17 0
인기글 개만무는개 벵거의 기자회견 new 2016.12.04 13 0
인기글 개만무는개 종로의 영정사진 가게 new 2016.12.04 13 0
인기글 찌질이방법단 서울과 부산 야경 new 2016.12.04 17 0
44475 손노리 여자 아이돌의 인생을 바꾼 남자 ? 2016.10.20 79 0
44474 hayjay 강우석 감독 필모그래피 ? 2016.10.20 32 0
44473 루강 전유성이 후배 양성을 위해 지었다는 전용 극장 ? 2016.10.20 59 0
44472 킨다마 제복 입은 유라 ? 2016.10.20 55 0
44471 스네이크에크 대게집 사장님의 정성 ? 2016.10.20 70 0
44470 앙렁 세계 트랜스젠더 1위 외모 ? 2016.10.20 95 0
» 이스나원 딸 정유라 제적 경고한 지도교수 찾아…최순실 “교수 같지도 않은 게…” 폭언 [최순실 딸 특혜 의혹]딸 정유라 제적 경고한 지도교수 찾아…최순실 “교수 같지도 않은 게…” ㆍ해당 교수는 언론 인터뷰에서 “정유라 자퇴가 옳은 답”박근혜 대... 2016.10.20 51 0
44468 앙렁 회사 연봉 협상 잘되는 방법 ? 2016.10.20 63 0
44467 절묘한운빨 귀차니즘이 낳은 좋은 방법 ? 2016.10.20 59 0
44466 나를밟고가라 피는 못 속임 . jpg 2016.10.20 77 0
44465 나라야_ 비열한 수박도둑 ? 2016.10.20 75 0
44464 nayana77 평창올림픽 지적하는 비겁한 일본방송 2016.10.20 35 0
44463 얼룩말엉덩이 시장스시에 대한 비정상회담의 생각 ? 2016.10.20 38 0
44462 서찬혁 남의집 여자와 불륜한 목사의 반응 2016.10.20 74 0
44461 풀쌀롱전영록 강북구 총격사건 피의자가 사용한 사제권총 2016.10.20 39 0
44460 에덴동산 흔한 페미니스트의 행보 2016.10.20 36 0
44459 악의와비극 분노조절 甲 ? ? ? ? ? 1 2016.10.20 63 0
44458 Dsus4 라면 수프 진실 2016.10.20 80 0
44457 벛꽃 배지현 ??? 2016.10.20 61 0
44456 설사의속도 북한 여군을 포로로 잡아서 무슨짓을 할까.. 2016.10.20 90 0
44455 GREY 군대에서 첫 갈굼 2016.10.20 49 0
44454 초변태쿄코 애인의 판도라 상자 2016.10.20 54 0
44453 손노리 치킨 가게에서 카드로 결제했더니… 2016.10.20 60 0
44452 LIMPACT 한 때 혁명적이었던 옛날 핸드폰들 2016.10.20 51 0
44451 hayjay 소개팅 레전드 ? 2016.10.20 69 0
44450 LIMPACT 우승하면 우리 선수 사망하면 느그 선수 2016.10.19 77 0
44449 엘다 배틀필드1 벌써 버그 발생 엌ㅋㅋㅋㅋㅋ알고보니 진짜 있는거였음 2016.10.19 45 0
44448 새타령 김영희를 대하는 혜리의 자세 2016.10.19 86 0
44447 얼룩말엉덩이 안경 벗은 유재석 2016.10.19 47 0
44446 위거 말년병장의 비율 2016.10.19 70 0
44445 GREY 한국 정부 강경 방침에 불만 2016.10.19 38 0
44444 나야냐비 외국인 며느리 레전드 2016.10.19 93 0
44443 GREY 한국 양궁의 위엄 2016.10.19 64 0
44442 악의와비극 어느 의사가 겪었던 실화 2016.10.19 62 0
44441 나야냐비 오사카에서 한국인에게 헌팅 당함 2016.10.19 83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150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 1425 Next ›
/ 142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