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33314점
2위 인공지능 4061215점
3위 지존의보스 3761642점
4위 거이타 2838825점
5위 하피 2637377점
6위 꼬르륵 2386483점
7위 무조건닥공 2286104점
8위 따저스승리 2283695점
9위 스타플래티나 2243258점
10위 마스터즈 2128015점
단일배너

조회 수 38 추천 수 0 댓글 0

▲ 지난주 대구 하야촉구 시위현장에서 대구 여고생의 폭탄 발언으로 대구 시민뿐 아니라 전국의 많은 시민들에게 경종을 울렸다.대구 여고생은 “박근혜씨야말로 이 모든 문제의 근원이자 본질입니다. 최순실씨는 그야말로 게이트 역할을 했을 뿐입니다.”‘최순실 국정농단 게이트’에 분노한 대구 여고생의 자유발언 영상이 페이스북을 강타하고 있습니다. 대통령 퇴진과 관련자 철저 수사 등으로 민주주의를 지켜내자는 여고생의 당찬 발언에 네티즌들은 박수를 보내고 있습니다. 발언 내용도 멋지지만 무려 7분30여초 동안이나 발언문 한 번 보지 않다니 대단하다는 반응입니다. 7일 페북지기 초이스입니다.영상은 지난 5일 대구 시내에서 열린 박근혜 퇴진 집회에서 촬영됐습니다. 발언대에 오른 여고생은 “우리는 박근혜 대통령이 최순실씨와 함께 국민을 우롱하고 국가를 저버린 죄에 맞서 이 자리에 모였다”면서 “평소 같으면 모의고사를 준비했을 테지만 부당하고 처참한 현실을 보며 이건 아니다라고 생각했고 오늘 살아있는 역사책 속에 나오게 됐다”고 밝혔습니다.여고생은 최순실 게이트 외에 역사교과서 국정화, 한반도 사드배치, 위안부 합의, 세월호 참사 등 박근혜정부의 실정을 낱낱이 고발하고 대통령 퇴진을 외쳤습니다. 여고생은 “박 대통령은 지난 4일 대국민 담화를 통해 정치와 경제를 위해 하야할 수 없다는 메시지를 남겼다”면서 “여러분, 그녀가 있을 때에도 국정이 제대로 돌아간 적이 있기는 했습니까?”라고 되물었습니다.여고생은 박근혜 대통령의 모든 문제의 근원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대통령은 주권자가 선사한 권력을 사사로운 감정으로 남발하고 남용했다”면서 “이제는 남용한 권력에 대한 책임을 질 차례”라고 강조했습니다.여고생은 아울러 진실 규명과 공정하고 투명한 수사, 진정성 있는 사과를 요구하기도 했는데요. 여고생은 “우리는 꼭두각시 공주의 어리광을 받아주는 개·돼지가 아니다”라면서 “모든 잘못에 상응하는 책임을 촉구한다. 지지율이 5%인 판국에 당신의 사과는 먼저 당신이 하야했을 때 그 빛이 발하게 될 것”이라고도 했습니다.시민들은 발언 중간중간마다 환호성을 보내며 여고생을 응원했는데요. 여고생은 발언이 끝난 뒤 “어제 저녁 발언문을 썼고 발언대에 오르기 전까지 외웠다”고 말해 시민들을 놀라게 했습니다. 여고생의 자유발언 영상은 강성민씨의 페이스북에 게시된 지 이틀만에 무려 18만여건이나 조회될 정도로 눈길을 끌었습니다. 좋아요는 4000건, 공유 2800회, 댓글 380여개나 되네요. 또래 네티즌들이 유독 열광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는데요.네티즌들은 “아따, 말 잘한다 멋지다” “지금까지 들었던 어떤 연설보다 더 감동적이네요” “울컥하네요. 어른이 미안하다” “멋집니다. 마음이 아프고 부끄럽네요” “소오름” 등의 댓글을 달고 있습니다.다음은 자유발언 전문이렇게 많은 분들이 와주신 걸 보니 제가 혼자가 아닌 것 같아서 굉장히 힘이 됩니다.우리는 오늘 박 대통령, 사실 그녀를 무엇으로 불러야 할 지 굉장히 고민을 많이 했습니다만, 이 세상 어느 나라 어느 사전에도 나라를 무당에게 맡기고 꼭두각시 노릇을 한 지도자를 칭한 호칭이 없어서 아직은 부득이하게 대통령이라 칭하도록 하겠습니다.((환호))우리는 오늘 박 대통령이 국가권력을 사유화한 최순실씨와 함께 국민을 우롱하고 국가를 저버린 죄에 맞서 정의를 실현하기 위해 이 자리에 모였습니다.저는 굉장히 평범한 고등학생입니다.평소 같았다면 저는 역사책을 읽으며 다가올 모의고사를 준비했을 것입니다. 허나 저는 이 부당하고 처참한 현실을 보며 이건 정말 아니다라는 생각에 저는 오늘 살아있는 역사책 속에 나오게 되었습니다.((환호))저는 무언가를 해야만 했습니다. 저를 위해 피땀흘려 일하시는 그러나 사회로부터 개돼지, 흙수저로 취급받고 있고 살아가는 사랑하는 저희 부모님을 위해 사회에 나오기 전부터 자괴감을 느끼고 있을 수험생 언니를 위해, 또 아직은 어려서 뭘 잘 모르는 동생을 보면서 이들에게 더 나은 내일과 모레를 주기 위해서 저는 무언가 해야만 했습니다.현재 박 대통령은, 그리고 대한민국 대부분의 언론은 박 대통령이 아닌 최순실씨에게 그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하지만 저는 이것이 본질을 흐리고 있다고 생각합니다.((환호))박 대통령은 현재 최순실 게이트 외에도 역사교과서 국정화, 한반도 사드배치, 위안부 합의, 세월호 참사 등과 같은 말도 안 되는 정책과 대처로 국민들을 농락해왔으며 증세없는 복지라는 아주 역설적인 공약을 내세워 대통령직에 당선됐을 때에도 그 이후에도 담뱃세나 간접세 인상 등으로 우리 서민들을 더 힘들게 만들었습니다.박 대통령은 지난 4일 대국민 담화를 통해 정치와 경제를 위해 하야할 수 없다는 메시지를 남겼지만. 여러분, 그녀가 있을 때에도 국정이 제대로 돌아간 적이 있기는 했습니까?((환호))대체 당신이 만들고 싶었던 나라는 어떤 나라입니까?당신이 되고자 했던 대통령은 어떤 사람입니까?약속했던 복지는 물거품이 되었고 국민들의 혈세는 복채처럼 쓰였습니다.우리 청소년들은 이런 현실을 보며 이럴려고 공부했나.. 자괴감도 들고 괴로울 뿐입니다.((환호))박 대통령, 아니 박근혜씨야 말로 이 모든 문제의 근원이자 본질이며 최순실씨는 이 모든 사건의 포문을 여는 게이트 역할을 하는 것입니다. 결론적으로 박 대통령과 최순실씨가 다른 점이 있다면. 하나, 박 대통령이 대통령, 즉 국민을 대표자라는 권력과 직위를 가졌다는점입니다.여러분, 권력이란 그 힘의 크기만큼 그에 상응하는 책임 또한 커지는 법입니다.박 대통령은 우리의 국민, 우리 주권자가 선사한 권력을 사사로운 감정으로 남발하고 제멋대로 국민 주권자의 허락 없이 이를 남용하여 왔습니다.그녀가 자신의 직위를 이용해 권력을 남용했다면 이제는 남용한 권력에 대한 책임을 질 차례입니다.((환호))그렇게 저는 오늘 개국 57년 11월 5일 다음과 같은 박 대통령에게 책임을 요구하는 바입니다.하나. 박 대통령은 연설문 및 청와대 홍보자료를 무단으로 배포 수정하여 민주주의를 부정하고 모든 최순실 사건에 대한 진실을 규명하십시오.우리가 원하는 것은 어줍잖은 해명이 아닌 진실입니다. 우리 국민, 주권자는 이를 알아야할 이유가 있고 이를 알 수 있는 권리 또한 있습니다.하나. 박 대통령은 본인을 포함해서 국민을 농락하고 유린한 자들에 한해 공정하고 정의로운 검찰 수사를 지금 즉각 진행해 주십시오. 정부도 국회도 믿을 수 없는 이 마당에 검찰의 말을 믿을 수 있습니까?((환호))아주 공정하고 투명한 수사를 위해 엄중히 처벌해 주십시오. 우리는 더 이상 이 의미없는 진실 게임을 계속하고 싶지 않습니다.하나. 박 대통령은 감성팔이식의 쇼를 중단하고 진정성 있는 책임과 사과에 응답하십시오. 우리는 꼭두각시 공주의 어리광을 받아주는 개·돼지가 아닙니다.((환호))우리는 그런 당신의 100초, 또는 9분 20초짜리의 정성스런 헛소리가 아닌 앞서 언급한 모든 잘못에 상응하는 책임을 촉구하는 바입니다.물론 당신의 지지율이 5%이고 10~20대 지지자가 100명 중 1명인 이 판국에서 당신의 사과는 먼저 당신이 하야했을 때 그 빛을 진정히 발할 수 있을 것입니다.((환호))여러분, 저는 두렵습니다. 오늘의 우리 이 민주를 향한 노력이, 이 사건의 본질이 언제나 그랬듯이 다른 사건들처럼 점차 희미해지고 변질돼 잊혀질까봐 그래서 이 제정일치 사회속에 몸담아야 할까봐 저는 두렵습니다. 저는 두렵습니다.이런 사회를 헤쳐나가기 위해서 우리는 다같이 노력해야 합니다. 청소년들이 꿈꿀 수 있는 내일을 위해 부디 오늘을 잊지 말아 주십시오.56년전 1960년 5월 28일. 바로 이 땅에서 대구 학생들이 불의와 부정을 규탄하여 민주주의를 지켰듯이 바로 오늘 또다시 우리 대구 시민들이 민주주의를 다시 일궈내야할 때입니다.존경하는 대구 시민 여러분. 이게 마지막이 아닌 시작입니다. 이 길이 끝이 어디일지 무엇이 있을지 모르겠지만 우리 함께 손을 잡고 꼭 그 끝을 봅시다.자유롭고 정의로운 대한민국의 무궁한 영광을 위하여민주주의여 만세.((환호)) 새벽에 보다 가슴 한켠이 먹먹해져이종 분들도 보시라고 글올립니다.정말 여고생마저 이런 호소를 하는데,이나라의 ...(대통령이라 칭하기도 싫습니다)는무슨 생각으로 저러고 있는건지.힘이 없는 제자신이 초라해지는군요.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6815 장뤽고다르 2016 한국 퓰리처상 후보들 한 해 정산 주갤 펌 2016.11.08 25 0
46814 LIMPACT 인간 vs 알파고 빅매치 2016.11.08 29 0
46813 하루스3 현대차 침수 차량 차대번호 공개 현대자동차가 침수차량 1087대의 차대번호를 공개했다.현대자동차는 8일 홈페이지를 통해 침수 차량과 관련해 우려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침수차 여부를 확인할 ... 2016.11.08 26 0
46812 설사의속도 돌파력 + 근성 만렙 2016.11.08 29 0
46811 풀쌀롱전영록 지리도록 뛴 경기 2016.11.08 26 0
46810 깡해 남자들이 텐프로 여자들한테 돈 바치는 이유 2016.11.08 79 0
46809 장뤽고다르 문재인이 겪은 2009년의 우병우 2009년 4월 30일,노무현 전 대통령은 김해 봉하마을에서 상경해대검찰청에 출두한다.문재인은 그 때 노무현 전 대통령의 변호인으로 동석했다???노무현 전 대통... 2016.11.08 22 0
46808 문폴로 수행 비서의 폭탄 증언 2016.11.08 32 0
46807 나야냐비 SBS 스포츠의 돌려까기 2016.11.08 32 0
46806 Cross_X 태아에게 엄마의 산도가 중요한 이유 산도는 말 그대로아이가 산모의 뱃속에서부터 밖으로 나오는 길을 산도 라고 부릅니다.자궁 입구에서 부터 질 외부까지를 산도로 본다고 하네요. 2016.11.08 31 0
46805 쇼크미 미국의 흔한 냥이 실종 전단지 내 좆같은 고양이 잃어버림 2016.11.08 21 0
46804 스네이크에크 너무 마른 아이린 ? 2016.11.08 37 0
» 스네이크에크 대구 여고생 자유발언 전문. ▲ 지난주 대구 하야촉구 시위현장에서 대구 여고생의 폭탄 발언으로 대구 시민뿐 아니라 전국의 많은 시민들에게 경종을 울렸다.대구 여고생은 “박근혜씨야말로 ... 2016.11.08 38 0
46802 Dsus4 50도짜리 술 몇잔 마신 처자 ? ? 2016.11.08 57 0
46801 나야냐비 박신영 아나운서 2016.11.08 40 0
46800 서찬혁 메이크업의 중요성 2016.11.08 37 0
46799 JENGA 필리핀의 셋업범죄 2016.11.08 39 0
46798 이스나원 팀내 최장신과 최단신의 키차이 ? 2016.11.08 43 0
46797 나라야_ 아딸 창업노하우 입지선정 2016.11.08 34 0
46796 개만무는개 모두 까는 안정환 2016.11.08 37 0
46795 뿌우맨 민심 듣는다더니… 박대통령, '세월호 망언 목사' 만났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469&aid=0000171512&sid1=00이승만처럼 이명박처럼 박근혜도 목사들과 함께 합니다.. 2016.11.08 23 0
46794 장뤽고다르 꽃 중의 꽃은? ? 2016.11.08 41 0
46793 쇼크미 누가 누굴 2016.11.08 35 0
46792 설사의속도 열린음악회 클라스 눈물이니 빗물이니^^ 2016.11.08 29 0
46791 설사의속도 흥분하면 10배이상 커지는 신체부위 ? 2016.11.08 44 0
46790 zero 우병우가 노무현 전 대통령을 직접 심문하며 했던 발언 ㄷㄷㄷㄷ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6일 검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은 가운데, 우 전 민정수석이 과거 노무현 전 대통령을 직접 심문하며 했던 발언이 인터넷 상에서 화... 2016.11.08 42 0
46789 하루스 스웨덴에서 온 악마짤의 팩트를 알아보자 9-6의 8시간 근무에서 6시간 근무로 줄여가는 추세 간호사등 비상대기직업도 6시간근무를 시험적으로 적용중이라고 한다. 보통 10시퇴근을 하는 경우는 매우 드... 2016.11.08 44 0
46788 위거 패션? 그까이꺼 대충 입어도 ???? 2016.11.08 54 0
46787 서찬혁 마녀사냥 - 여자친구와 첫 관계후 ? 2016.11.08 51 0
46786 루강 SBS스포츠 신입 아나운서 김세연 아나운서 2016.11.08 71 0
46785 이스나원 웃음을 위해 한몸바치는 우주대스타 2016.11.08 37 0
46784 디트리히1 니시노 나나세 2016.11.08 27 0
46783 새타령 머리넘기는 야왕광고녀 ? ? 2016.11.08 39 0
46782 황토목팬션 황희찬 유로파리그 니스전 멀티골 (데이터) 2016.11.08 23 0
46781 Dsus4 단호박인 권유리 ? 2016.11.08 38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86 87 88 89 90 91 92 93 94 95 ... 1428 Next ›
/ 142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