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56069점
2위 지존의보스 4158155점
3위 인공지능 4156215점
4위 거이타 3527265점
5위 무조건닥공 3203387점
6위 꼬르륵 2658210점
7위 하피 2641397점
8위 스타플래티나 2463599점
9위 따저스승리 2457985점
10위 마스터즈 2411635점
단일배너

지난 9월 29일 미르재단 노동조합은 몇몇 기자들에게 이메일로 성명서를 보냈다. 노조는 “직원들은 재단의 목적에 자긍심을 갖고 사업에 임했다. 재단 직원들을 정치권과 연관 짓는 건 인격모독”이라고 강하게 항의했다. 미르재단 직원들은 각종 의혹이 불거지던 9월 초에 노동조합을 결성했다. 노조 관계자들은 8일 “언론을 통해 최순실과 차은택 이름을 처음 접했다. 그 전까지 존재도 모르는 사람이었다”고 강조했다.‘최순실 컴퍼니’(최씨가 주도했거나 소유·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되는 회사들)의 직원들이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언론보도를 통해 자신이 다니는 회사가 최순실(60·구속)씨와 연관된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고 난감한 상황에 빠졌다.최씨의 최측극인 차은택(47) 전 창조경제추진단장이 사실상 설립을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미르재단의 전직 직원은 “직원들이 이미 ‘국민의 걸레’가 돼버렸다. 미르재단에 다닌다고 죄인 취급을 받아 아무 일도 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안타까움을 토로했다. 그는 “직원들은 비선실세니 최순실이니 하는 말을 들어본 적도 없다”고 했다.정부가 중점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에 최씨의 입김이 강하게 작용했다는 정황들이 드러나면서 해당 업무를 담당하는 직원들의 실망감도 크다.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근무했다는 A씨는 지난달 27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문화융성이니 창조경제니 하는 단어들이 처음부터 썩 와 닿았던 것은 아니다. 다만 정부의 중장기 비전이나 전략방향은 모호할 수밖에 없다고 믿었다. 그 헛소리를 포장하고 좋은 뜻의 사업으로 세워가고자 했던 수많은 사람의 노력은 누가 보상해주는가”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잘 알지도 못하는 사람이 얼기설기 짜놓은 판때기여서 (사업 방향이) 모호했다는 게 너무 슬프다”고 했다.차 전 창조경제추진단장의 ‘대부’로 알려진 송성각(58)씨는 콘텐츠진흥원장을 지냈다. 콘텐츠진흥원은 송씨가 원장에 취임한 뒤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문화창조융합벨트사업 관련 예산으로 900억원 이상을 지원받았다. 이것도 특혜라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최씨 일가와 친분이 있던 스포츠스타나 연예인들도 곤욕을 치르고 있다. 최씨의 조카 장시호(37·장유연에서 개명)씨가 설립을 주도한 한국동계스포츠영재센터에서 전무이사를 맡았던 빙상 국가대표 출신 이규혁(39)씨는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장씨를 모른다”고 말했다가 “친분 관계는 있지만 (특혜 의혹은) 억울하다”고 말을 바꾸기도 했다. 이 센터는 지난 1년간 정부로부터 6억7000만원을 지원받았다. 장씨와 친분이 있는 것으로 알려진 연예인들은 각종 특혜 시비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6928 미연시다운족 CJ 탄압은 변호인 때문? 2016.11.09 16 0
46927 손노리 푼수현 벌크업 시절 2016.11.09 41 0
46926 Dsus4 ???: 오빠! 한국 지금 난리났대! ㅋㅋㅋ 씨팔 그러던지 말던지 2016.11.09 45 0
46925 Cross_X 의혹 확산이 도를 지나치면 2016.11.09 28 0
46924 JENGA [단독] 이홍기♥한보름, 소문이 진짜됐네...알콩달콩 열애 중 복수의 연예관계자는 9일 OSEN에 이같이 밝히며 최근 이홍기와 한보름이 알콩달콩 사랑을 키워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관계자는 이어 "절친 사이이던 두 사람이 ... 2016.11.09 36 0
46923 중력파발견 남한산성 불법 노점상의 패기 노점상1노점상2옆에서 막걸리 마시던 아저씨가 기자한테이런데도 산성관리소 차량은 노점을 못 본 척 지나가 버립니다.현재 성업중인 노점은 모두 7곳 2016.11.09 31 0
46922 zero SBS Sports 홍재경 아나운서 2016.11.09 51 0
» 위거 "국민의 걸레’가 됐다” 최순실 컴퍼니 직원들 호소 지난 9월 29일 미르재단 노동조합은 몇몇 기자들에게 이메일로 성명서를 보냈다. 노조는 “직원들은 재단의 목적에 자긍심을 갖고 사업에 임했다. 재단 직원들을 ... 2016.11.09 46 0
46920 하루스 포장 테이프로 그린 그림 ? ? ? ? ? ? ? ? ? ? ? ? ? ? ? ? ? ? ? 2016.11.09 21 0
46919 벛꽃 박근혜 최태민 관계의 증인 ? 2016.11.09 35 0
46918 위거 정치인 유시민과 방송인 유시민 ???????????????? 2016.11.09 28 0
46917 손노리 쌍둥이 연예인 모음 2016.11.09 45 0
46916 깡해 친구가 의사임 맥주홀 2016.11.09 52 0
46915 나라야_ 예상했던 그림 2016.11.09 47 0
46914 장뤽고다르 분노한 김준현 두번연속 한입만 걸려서 우울한 김준현을 약올리는데 맛들린 문세윤 정의구현 그러나 아랑곳 하지 않고 한번 더 놀리는 문선생 촬영 끝났으니 계란말이 하나라도... 2016.11.09 35 0
46913 에덴동산 재미로 보는 라디오스타 MC 서열 ? 2016.11.09 35 0
46912 뿌우맨 이화여대 신입생 "김주하·힐러리 닮고파!" 이화여대 신입생이 가장 닮고 싶은 여성 인사로 "방송인 김주하 씨"와 "힐러리 클린턴"을 뽑았다고 4일 이화리더십개발원(원장 함인희)이 밝혔다.설문에 응한 18... 2016.11.09 28 0
46911 디트리히1 고난의 길... ? 뙁뙁뙁!!! 2016.11.09 33 0
46910 육군원수롬멜 남자들이 착각하는 매너 ? ? 2016.11.09 38 0
46909 이스나원 30대들이 결혼 안하는 이유 2016.11.09 60 0
46908 하루스 엄마 생각난 유민상 평소 딸이 먹는 음식을 직접 만들어서 보낸 김민경 어머니 그걸 보고 눈물샘 터진 민경장군 ? 2016.11.09 35 0
46907 LIMPACT 개 돼지 인증하는 법 ? 2016.11.09 32 0
46906 위거 엄정화에게 돌직구 날리는 문소리 ? 2016.11.09 57 0
46905 하루스 셀카찍는 고양이 ? ? 2016.11.09 25 0
46904 손노리 젊은여자가 성매매 하는이유 .JPG ? ? 2016.11.09 93 0
46903 LIMPACT 걸그룹 사장이 게임덕후면 생기는 일 ? 2016.11.09 44 0
46902 nayana77 대륙의 이삿짐 나르기 ? 2016.11.09 42 0
46901 디트리히1 예쁜 여자를 보았을 때 ? 2016.11.09 51 0
46900 중력파발견 각국의 여경 비교 ? ? 2016.11.09 47 0
46899 뿌우맨 토끼보다 빠르게~ ? 2016.11.09 36 0
46898 Dsus4 남자 데님 후기 ? 2016.11.09 39 0
46897 이스나원 여자가 이러면 진짜 설레요?! ? ? ? ? ? ? ? ? ? ? 2016.11.09 47 0
46896 이스나원 교복이 어울리는 걸그룹 ? ? ? ? ? ? ? ? ? 2016.11.09 31 0
46895 루강 순실이 콩밥정식 ? 2016.11.09 35 0
46894 육군원수롬멜 교복 입은 유정이 ? 2016.11.09 32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92 293 294 295 296 297 298 299 300 301 ... 1637 Next ›
/ 163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