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단일배너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33309점
2위 인공지능 4061200점
3위 지존의보스 3698799점
4위 거이타 2824245점
5위 하피 2637367점
6위 꼬르륵 2386483점
7위 무조건닥공 2321744점
8위 따저스승리 2276645점
9위 스타플래티나 2171743점
10위 마스터즈 2131005점
단일배너

2016.11.18 08:32

4900만명의 침묵.

조회 수 37 추천 수 0 댓글 0

100만명 참여 자체를 못 믿겠다…절대 30만명 넘을 수 없어" "터키 쿠데타 비슷…수사 결과 나오기 전 하야 주장은 헌법 테러" "정유라에 대한 마녀사냥 심해…부모 이기는 자식 없다"【서울=뉴시스】심동준 기자 = "침묵하는 4900만명이 어떻게 생각하느냐, 그것이 중요하다."추선희(57) 어버이연합 사무총장은 17일 서울 종로구 이화동 어버이연합 사무실 인근의 한 카페에서 뉴시스와 인터뷰를 갖고 100만 촛불집회에 참석한 시민들이 전체 국민을 대변하지 못한다고 단언했다.추 사무총장은 지난 12일 열린 민중총궐기에 대해 "100만명이 모였다는 것 자체를 믿지 못하겠다"며 "침묵하는 4900만명이 있다"고 강조했다.그는 100만 촛불집회와 그에 따른 여러 행진, 행사 등을 지난 7월 터키에서 일어난 쿠데타와 비교하기도 했다. "나는 12일 시위 등을 보면서 터키에서 일어난 쿠데타가 생각나더라. 선전, 선동을 하면서 소문에 의존하고 이를 퍼뜨리는 것이 잘못이다. 그것은 일종의 민중 민란이다. 그날 나온 사람들도 100만명이 안 될 것이다. 실제로는 많아야 20만~30만명에 불과할 것이다. 구경꾼들도 많았을 것이고…. 시위 나가서 외치는 사람들 보면 특정 단체 사람들이고 일반인들은 아니더라. 나도 나가봤었다. 궁금해서 나갔었다는 구경꾼들도 많았다. 참석자들은 많아야 20만명 정도 되겠더라. 정당에서 차량 동원하고…. 절대 30만명은 넘을 수 없다. 100만명이 나왔다고 하더라도 침묵하는 4900만명이 있다. 그들이 어떻게 생각하느냐가 중요한 것 아니냐. "그는 최순실 게이트에 관한 수사가 철저하게 진행돼야 한다는 점에서는 다수 국민의 시각과 견해를 함께 했다. 하지만 수사가 진행되고 있기 때문에 오히려 국민들이 목소리를 내지 말고 조용히 결과를 기다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결과를 기다릴 생각은 하지 않고 무조건 하야를 먼저 해야 한다는 말을 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러나 의혹으로만 옷을 벗는 경우는 없다. 역대 대통령들은 친인척 비리가 있었지만 옷을 벗지 않았다. 미르·K스포츠재단도 기업들이 대한민국의 이미지를 개선하고 알리자는 차원에서 돈을 걷어서 했던 일 아니냐. 정부 차원에서 좋은 취지로 한 것인데 구체적으로 죄가 있다고 밝혀지지 않은 상황에서 무턱대고 색안경을 끼고 바라보는 것은 문제가 있다. 지금 대한민국을 전 세계에서 어떻게 생각하겠나. 나라 망신이다." "(최순실씨 등이) 이권에 개입했다는 것이 맞는다면 마땅히 처벌 받아야 한다. 대통령은 친척들과의 인연까지 끊어가면서 공무를 하고 있는데 조언하던 사람들이 그런 일을 저질러 믿는 도끼에 발등 찍힌 꼴이다. 물론 대통령도 잘못이 있다면 처벌 받아야 할테지만 그것은 나중에 모든 것이 밝혀진 경우의 일이다. 결과가 나오기도 전에 하야를 하라거나 물러나라는 것은 헌법에 대한 테러나 다름 없다. 국민들은 근거 있는 말만 해야지, 무죄 추정의 원칙을 어겨가면서 아무 결과도 나오지 않은 일을 두고 선동해선 안 된다. 시간을 두고 결과를 기다려야 한다."그는 또 시민들이 과도하게 가십 거리에 치중하고 있다고 개탄하는 모습도 보였다. 세간의 화제가 됐던 최씨의 신발 브랜드 등을 사례로 들었다. 또 최씨의 딸 정유라(20)씨에 대해 마녀사냥식으로 여론 몰이가 이뤄지고 있다면서 분개하기도 했다. "우스운 일들도 많다. 소위 서민이라는 사람들이 신발 브랜드를 두고 얘기를 하는 것이 대표적이다. 요즘 젊은 사람들 가운데 명품 가방 들고 다니는 사람들이 많지 않나. (최씨가) 그런 신발을 신었다는 것을 얘기할 것이 아니라, 그런 시기와 질투를 문제 삼아야 한다. 곰탕을 먹었다는 말이 오르내리는 것도 우습다. 그렇게 할 일들이 없나하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을 것이다." "최순실씨도 그렇지만 정유라씨에 대한 마녀사냥은 조금 심한 것 같다. 최씨가 정말로 의혹대로의 사람이고 정관계 인맥을 유지하려고 했었다면 아무리 딸이라고 해도 그렇게 출산하도록 놔뒀을까 싶다. 부모 이기는 자식은 없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그렇게 한 것 아니겠나. 고교 출석 일수라든지 그런 문제에 대한 지적도 있다. 솔직히 체육 특기생들이 공부를 많이 하지 못한다는 것은 누구나 알지 않나. 다른 특기생들에 대해서는 아무런 말도 하지 않으면서 유독 정씨에 대해서만 그러는 것을 이해할 수 없다. 그렇게 정씨를 희생시켜 가면서까지 끊임 없는 의혹 제기만을 하고 있는 것 같다."추 사무총장은 앞으로 침묵하고 있는 4900만명의 목소리가 필요하다고 했다. 특별검사제를 도입하는 과정, 이후의 집회와 시위 등에서도 기존과 다른 이들의 주장도 충분히 받아들여질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 쪽에 편향된 국민들의 생각과 다른 얘기도 분명히 있다. 가려 가면서 국민들의 목소리를 외면해서는 안 된다. 특히 학생들까지 데모 현장에 참여할 것을 독려하는 것은 문제가 많다. 잘못된 것이 있다면 기성세대들이 풀어나가야 한다. 특별검사제에 관련해서도 국가에 반감을 갖거나 혼외자 문제로 쫓겨난 사람들이 제대로 수사를 할 수 있겠나. 특검 임명을 하더라도 100만명이 아닌 4900만명이 수긍할 수 있는 사람을 골라야 한다." "보수 단체들이 처음으로 대규모 집회를 19일에 개최한다고 들었다. 어버이연합이 직접적으로 참여하지는 않을 것이다. 문의하는 회원들에게는 개인 차원에서 참석하는 것은 괜찮다고 했다. 어버이연합이 참석하게 되면 보수·애국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나선다는 취지가 퇴색될 것 같아서 그렇게 말했다. 취지가 나쁜 것은 아니다. 미국, 영국에서도 화가 난 국민들의 전화도 많이 받는다. 여러 사람들의 관심이 생기는 계기가 될 법하다. 4900만 일반 국민들의 목소리를 내는 것이라고 볼 수 있을 것이다."어버이연합은 지난 1일부터 서울 마포구 JTBC 사옥 앞에서 최순실 게이트의 증거가 담긴 것으로 알려진 태블릿PC의 입수 경위를 밝히라며 집회를 열고 있다. 이들은 지난 10일 서울중앙지검에 JTBC를 같은 이유로 고발하기도 했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인기글 크로스킬즈 한달 반만에 시가총액 700억이 날라간 아프리카TV new 2016.12.03 15 0
인기글 나를밟고가라 번호 바꾼 정우택 new 2016.12.03 13 0
인기글 새타령 분당의 전설 new 2016.12.03 16 0
인기글 육군원수롬멜 jtbc 설문 워마드 조작. new 2016.12.03 12 0
인기글 새타령 일본 호텔의 한국 손님 접대법 new 2016.12.03 11 0
48000 남자사람여자 수지 (SUZY) - 레드카펫 Red carpet [수지] 2016.11.18 16 0
47999 멍뭉이의육감 유쾌한 강사 할아버지 2016.11.18 29 0
47998 Cross_X 사망토론 이상준 결혼 ? ? ? ? ? ? ? ? ? ? ? ? ? ? ? ? ? ? 2016.11.18 34 0
47997 개만무는개 레즈비언들의 아이돌 선호 순위 ? 2016.11.18 48 0
47996 에덴동산 AOA 무대 반응 ? ? ? ? ? ? ? ? 2016.11.18 34 0
47995 킨다마 전설의 탈모갤 능욕짤 몇장 ? ? ? ? 2016.11.18 38 0
47994 나라야_ 이순신 장군도 한 번 떨어지셨다는 조선시대 말타기 시험 ? 2016.11.18 37 0
47993 이스나원 미이라 주인공 근황 ` ` ` ` ` ` ` ` ` ` ? 세월이 야속해? ? ? ? 2016.11.18 44 0
47992 하루스 서장훈 전 부인 근황 ? 2016.11.18 132 0
47991 악의와비극 류화영 최근 비쥬얼 ? 2016.11.18 45 0
» hayjay 4900만명의 침묵. 100만명 참여 자체를 못 믿겠다…절대 30만명 넘을 수 없어" "터키 쿠데타 비슷…수사 결과 나오기 전 하야 주장은 헌법 테러" "정유라에 대한 마녀사냥 심해…부모... 2016.11.18 37 0
47989 hayjay 불편러들을 자극한 김희철 ? ? ? ? ? 2016.11.18 40 0
47988 앙렁 면접 레전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2016.11.18 49 0
47987 앙렁 빛이 휘는 이유를 설명하시오 ? 2016.11.18 38 0
47986 서찬혁 장시호 고등학교 성적 연세대 입학 2016.11.18 37 0
47985 개만무는개 발소리가 없는 야자감독쌤들 ? 2016.11.18 33 0
47984 새타령 (공감주의) 흙수저 집 화장실 특징 ? ? ? ? 화장실 벽에 이런 스티커 붙어 있음 2016.11.18 38 0
47983 위거 일본의 도로 복구 속도 ? 2016.11.18 38 0
47982 육군원수롬멜 정말 가족 같은 런닝맨 ? 2016.11.18 28 0
47981 하루스 과속 레전드 199km..마티즈가 화난듯 2016.11.18 40 0
47980 뿌우맨 눈앞에 펼쳐진 맛있는 세상 2016.11.18 25 0
47979 이스나원 와 이거는.gif 2016.11.18 31 0
47978 銀洞 종이 골판지 같은 도자기 셋트 2016.11.18 22 0
47977 위거 에로무비 배우 미모 2016.11.18 49 0
47976 엘다 노르웨이 웨딩촬영 ? ? ? ? ? ? ? ? ? ? 2016.11.18 29 0
47975 JENGA 일본의 여고 교실 ? ? 2016.11.18 46 0
47974 GREY [슬픔주의] 풀빵엄마 2016.11.18 27 0
47973 nayana77 이제야 밝혀진 세월호 단식 중 폭식투쟁의 진실 2016.11.18 22 0
47972 앙렁 정액 냄새 맡으면 수명 연장 돼 2016.11.18 31 0
47971 손노리 별명이 이수근이었던 베이비소울 2016.11.18 21 0
47970 위거 스스럼없이 자국을 보여 주는 채경이 ? 2016.11.18 43 0
47969 멍뭉이의육감 일본의 러브 호텔 ? ? ? ? 2016.11.18 63 0
47968 강왈왈 브라질의 어떤 노숙자 2016.11.18 26 0
47967 GREY 빅토리아 배컴 올 블랙 2016.11.18 31 0
47966 hayjay 요즘 한국에서 유행인 것 2016.11.18 24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45 46 47 48 49 50 51 52 53 54 ... 1421 Next ›
/ 1421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