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6269926점
2위 지존의보스 5782200점
3위 거이타 5259235점
4위 인공지능 4810080점
5위 꼬르륵 3412040점
6위 몽고실 3343030점
7위 스타플래티나 3336434점
8위 마스터즈 2992470점
9위 킹죠지 2986595점
10위 이피엘대장 2775192점

전 국민의 관심이 "그것이 알고 싶다"로 쏠렸다.시청률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9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전국시청률 19%를 기록했다. 이는 최근 10년 방송 중 최고시청률이다. 이날 방송은 몇 주 전부터 전 국민의 관심사.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참사 당일 박근혜 대통령의 7시간 행적을 파헤쳤다.일부에서는 사라진 7시간 동안 성형수술을 받지 않았냐는 의혹이 있었다. 이와 관련 차움병원장은 당시 대통령의 진료 사실이 있냐고 묻자 "진료기록을 다 봤는데 VIP나 최순실이나 관련된 사람이 여기 온 기록이 없다. 그건 확실히 말할 수 있다. 앞뒤 일주일, 열흘 사이에는 없다. 우리가 볼 수 있는 건 차트다. "있다 없다"를 확인할 수 있는건 차트 확인하는거다"고 주장했다.그러나 또 다른 제보가 있었다. 차움병원 관계자들은 "기록도 삭제하고 있고 직원들이 새어나가는 말도 방지하고 있다. 줄기세포 관련해 최순실과 관련 있다 하니까 삭제하자는 분위기다" "어제 그제 파일 다 지우고 문서로 남아있는 파일 다 지웠다. VIP 파일 삭제하라고 얘기가 나왔다" 등의 제보가 잇따랐다.김상중은 "대통령이 줄기세포에 애정을 쏟아온 행보가 불법을 합법화 시키려는 건 아닐까 하는 합리적 의심을 했고 불법이라 세월호 7시간을 공개하지 못하는 이유가 아닐까 또다른 의심을 낳았다"며 "대통령이 직무를 보고 있었다면 국민들이 의혹을 제기했을 때 투명하게 공개할 수 있다. 2년반이 지난 지금까지 청와대는 한 번도 대통령이 어디서 무엇을 했는지 공개하지 않았다. 이유가 뭘까"라고 반문했다.2년 반 동안 대한민국에서 세월호 7시간은 금기어가 됐다. 일본 산케이 신문 서울 지국장은 당시 대통령이 정윤회와 만났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국내 보수단체가 그를 고소했고 검찰 수사도 발빠르게 진행됐다. 검찰 공소 내용에 따르면 대통령은 청와대 내부에 있었고 정윤회는 청와대에 출입한 기록이 없어 기사는 허위라는 것. 정윤회는 법정에서 자신은 역술인을 만났고 박근혜 대통령을 만나거나 청와대에 간 적 없다고 증언했지만 의혹은 여전하다.대통령은 세월호 참사에 대해 오전 10시 최초로 보고를 받았다. 국가 최고 기관에서 방송을 보고 국가적인 재난 사고를 인지했고 40분이 지나서야 대통령에게 보고됐다. 그로부터 30분이 지난 후 해경청장에게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다. 그리고 대통령은 5시 15분이 돼 중대본에 등장했다. 전 대통령들이 국가재난 상황시 신속하게 회의에 참석했던 것과는 다른 모습. 그리고 보고와 지시도 모두 서면과 구두지시 뿐. 게다가 구두 지시에 대한 기록은 전혀 남아있지 않다. 문헌정보학과 교수는 "기록을 남기지 못했으면 죄송하게 생각해야 하는데 "관행이야"라고 넘어간다"고 지적했다.김상중은 "긴박한 상황에서 전화와 서면보고만 한 청와대도 황당하지만 대통령이 아무 지시가 없었다는 것도 납득할 수 없다"고 말했다.김진석 기자 [email protected]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8187 하루스 박근혜의 선택지 2016.11.20 38 0
48186 GREY 남자 vs 여자 2016.11.20 41 0
48185 손노리 조응천 의원의 현재 상황 분석 2016.11.20 25 0
48184 Cross_X 조응천 의원이 부인의 카톡에 한 대답 "차삐리고 싶네" 2016.11.20 43 0
48183 깡해 설현이가 요즘 매일 사랑해주는 2016.11.20 38 0
48182 중력파발견 진정한 빨갱이들 2016.11.20 31 0
48181 남자사람여자 홍수 구조 현장에서 활짝 웃은 이유 "이렇게 멋진 남자의 품에 안겨본 건 결혼식 이후 처음이다. 너무 기쁘다" 2016.11.20 30 0
48180 남자사람여자 하나쯤 가지고싶은 몬스터볼 소품 2016.11.20 20 0
48179 nayana77 군대에서 피해야 할 행동 2016.11.20 33 0
48178 소고기짜장 박근혜 엘시티 철저수사 지시 한거 망한듯 궁지에 몰리자 여야 할거없이 영남쪽?전현직 국회의원들 노리고?기습적으로 엘시티 비리?철저히 조사하라고 역공 그.런.데 근데 파도 파도 친박 현기환 이야기만... 2016.11.20 23 0
48177 쇼크미 직접 만드는 안경 2016.11.20 23 0
48176 이스나원 추신수 아들 1년 사이의 변화 작년 이맘때 (11살) 올해 (12살) 2005년생 2016.11.20 32 0
48175 새타령 왕따 당한 총리 2016.11.20 22 0
48174 서찬혁 자기가 귀여운줄 아는애들 특징 귀여움 2016.11.20 33 0
48173 쇼크미 김재규 캐스팅 0순위 2016.11.20 36 0
48172 강왈왈 ??? : 김정일이 개새끼지 개새끼가 아니란 말입니까?! 2016.11.20 32 0
48171 절묘한운빨 아빠 요리 특징 2016.11.20 28 0
48170 Dsus4 부..부러우면 지는거다 2016.11.20 33 0
48169 나를밟고가라 탈탈 털리는 조윤선 2016.11.20 26 0
48168 서찬혁 신박한 간첩 색출방법 2016.11.20 28 0
48167 하루스3 요즘 부산 서면 상황 ㄷㄷㄷ 벌써 꽉꽉 들어차서 자리가 없다고 ???네요 ㄷㄷ 2016.11.20 39 0
48166 이스나원 12세 농부 유망주 2016.11.20 23 0
48165 zero 순실베스트가 드디어 미쳤다 2016.11.20 33 0
48164 엘다 아만다 사이프리드 연극 무대ㅤㅤ 2016.11.20 42 0
48163 크로스킬즈 일본 야쿠자가 성실하게 키운 농장 2016.11.20 34 0
48162 스네이크에크 2017년 대선 예언 2016.11.20 109 0
48161 얼룩말엉덩이 하이빔 켰다가 혼비백산 中 귀신 스티커 불티 2016.11.20 40 0
48160 에덴동산 트로피계의 교과서 2016.11.20 77 0
48159 銀洞 모태솔로 2016.11.20 28 0
48158 hayjay 수능 본 고3들이 곧 입게 될 패션 2016.11.20 29 0
48157 새타령 삼성, 최순실에게35억 주고 국민연금통해 8조 이득???..... 결론:? ? ? 1.???? 삼성,롯데 등 대기업들은 정부로부터 몇배의혜택받고,,,? 각종여러 허울좋은 재단이란 이름통해 최순실친인척한테 돈을스폰해줌. ? ? 2.?? 우... 2016.11.20 21 0
48156 에덴동산 2만원대 패딩대란 요즘 대세인 롱패딩. 최소 10만원 이상의 가격을 자랑하는데요. 가격표의 0 하나만 빠진다면 참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그런데 상상만 하던 일이 실제로 일어났... 2016.11.20 39 0
» 중력파발견 전국민 관심 '그것이 알고싶다' 10년간 시청률 최고치인 19% 전 국민의 관심이 "그것이 알고 싶다"로 쏠렸다.시청률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9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전국시청률 19%를 기록했다. 이는 ... 2016.11.20 20 0
48154 LIMPACT 우리끼리는 본 걸로 2016.11.20 42 0
48153 디트리히1 리코더 잘 부는 처자 2016.11.20 39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731 732 733 734 735 736 737 738 739 740 ... 2112 Next ›
/ 211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