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33314점
2위 인공지능 4061225점
3위 지존의보스 3792652점
4위 거이타 2844030점
5위 하피 2637387점
6위 무조건닥공 2310944점
7위 꼬르륵 2303998점
8위 따저스승리 2286320점
9위 스타플래티나 2243258점
10위 마스터즈 2137530점
단일배너


전 국민의 관심이 "그것이 알고 싶다"로 쏠렸다.시청률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9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전국시청률 19%를 기록했다. 이는 최근 10년 방송 중 최고시청률이다. 이날 방송은 몇 주 전부터 전 국민의 관심사.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참사 당일 박근혜 대통령의 7시간 행적을 파헤쳤다.일부에서는 사라진 7시간 동안 성형수술을 받지 않았냐는 의혹이 있었다. 이와 관련 차움병원장은 당시 대통령의 진료 사실이 있냐고 묻자 "진료기록을 다 봤는데 VIP나 최순실이나 관련된 사람이 여기 온 기록이 없다. 그건 확실히 말할 수 있다. 앞뒤 일주일, 열흘 사이에는 없다. 우리가 볼 수 있는 건 차트다. "있다 없다"를 확인할 수 있는건 차트 확인하는거다"고 주장했다.그러나 또 다른 제보가 있었다. 차움병원 관계자들은 "기록도 삭제하고 있고 직원들이 새어나가는 말도 방지하고 있다. 줄기세포 관련해 최순실과 관련 있다 하니까 삭제하자는 분위기다" "어제 그제 파일 다 지우고 문서로 남아있는 파일 다 지웠다. VIP 파일 삭제하라고 얘기가 나왔다" 등의 제보가 잇따랐다.김상중은 "대통령이 줄기세포에 애정을 쏟아온 행보가 불법을 합법화 시키려는 건 아닐까 하는 합리적 의심을 했고 불법이라 세월호 7시간을 공개하지 못하는 이유가 아닐까 또다른 의심을 낳았다"며 "대통령이 직무를 보고 있었다면 국민들이 의혹을 제기했을 때 투명하게 공개할 수 있다. 2년반이 지난 지금까지 청와대는 한 번도 대통령이 어디서 무엇을 했는지 공개하지 않았다. 이유가 뭘까"라고 반문했다.2년 반 동안 대한민국에서 세월호 7시간은 금기어가 됐다. 일본 산케이 신문 서울 지국장은 당시 대통령이 정윤회와 만났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국내 보수단체가 그를 고소했고 검찰 수사도 발빠르게 진행됐다. 검찰 공소 내용에 따르면 대통령은 청와대 내부에 있었고 정윤회는 청와대에 출입한 기록이 없어 기사는 허위라는 것. 정윤회는 법정에서 자신은 역술인을 만났고 박근혜 대통령을 만나거나 청와대에 간 적 없다고 증언했지만 의혹은 여전하다.대통령은 세월호 참사에 대해 오전 10시 최초로 보고를 받았다. 국가 최고 기관에서 방송을 보고 국가적인 재난 사고를 인지했고 40분이 지나서야 대통령에게 보고됐다. 그로부터 30분이 지난 후 해경청장에게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다. 그리고 대통령은 5시 15분이 돼 중대본에 등장했다. 전 대통령들이 국가재난 상황시 신속하게 회의에 참석했던 것과는 다른 모습. 그리고 보고와 지시도 모두 서면과 구두지시 뿐. 게다가 구두 지시에 대한 기록은 전혀 남아있지 않다. 문헌정보학과 교수는 "기록을 남기지 못했으면 죄송하게 생각해야 하는데 "관행이야"라고 넘어간다"고 지적했다.김상중은 "긴박한 상황에서 전화와 서면보고만 한 청와대도 황당하지만 대통령이 아무 지시가 없었다는 것도 납득할 수 없다"고 말했다.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인기글 루강 단 한글자로 감성파괴 new 2016.12.08 10 0
인기글 Dsus4 요즘 애들은 모르는 물건 new 2016.12.08 12 0
인기글 앙렁 화장의 힘 new 2016.12.08 41 0
인기글 이스나원 포경 얘기 중 대반전 new 2016.12.08 14 0
인기글 크로스킬즈 엔젤스노트 찬미 new 2016.12.08 12 0
48282 서찬혁 신박한 간첩 색출방법 2016.11.20 27 0
48281 하루스3 요즘 부산 서면 상황 ㄷㄷㄷ 벌써 꽉꽉 들어차서 자리가 없다고 ???네요 ㄷㄷ 2016.11.20 36 0
48280 이스나원 12세 농부 유망주 2016.11.20 22 0
48279 zero 순실베스트가 드디어 미쳤다 2016.11.20 33 0
48278 엘다 아만다 사이프리드 연극 무대ㅤㅤ 2016.11.20 33 0
48277 크로스킬즈 일본 야쿠자가 성실하게 키운 농장 2016.11.20 32 0
48276 스네이크에크 2017년 대선 예언 2016.11.20 70 0
48275 얼룩말엉덩이 하이빔 켰다가 혼비백산 中 귀신 스티커 불티 2016.11.20 34 0
48274 에덴동산 트로피계의 교과서 2016.11.20 77 0
48273 銀洞 모태솔로 2016.11.20 24 0
48272 hayjay 수능 본 고3들이 곧 입게 될 패션 2016.11.20 26 0
48271 새타령 삼성, 최순실에게35억 주고 국민연금통해 8조 이득???..... 결론:? ? ? 1.???? 삼성,롯데 등 대기업들은 정부로부터 몇배의혜택받고,,,? 각종여러 허울좋은 재단이란 이름통해 최순실친인척한테 돈을스폰해줌. ? ? 2.?? 우... 2016.11.20 20 0
48270 에덴동산 2만원대 패딩대란 요즘 대세인 롱패딩. 최소 10만원 이상의 가격을 자랑하는데요. 가격표의 0 하나만 빠진다면 참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그런데 상상만 하던 일이 실제로 일어났... 2016.11.20 32 0
» 중력파발견 전국민 관심 '그것이 알고싶다' 10년간 시청률 최고치인 19% 전 국민의 관심이 "그것이 알고 싶다"로 쏠렸다.시청률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9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전국시청률 19%를 기록했다. 이는 ... 2016.11.20 19 0
48268 LIMPACT 우리끼리는 본 걸로 2016.11.20 32 0
48267 디트리히1 리코더 잘 부는 처자 2016.11.20 35 0
48266 뿌우맨 폭동이면 어때? 2016.11.20 20 0
48265 설사의속도 묵직한 엄상미 이슈인 2016.11.20 40 0
48264 앙렁 '진짜' 시위 직업도 있음 2016.11.20 22 0
48263 찌질이방법단 오늘도 올라가는 국격 2016.11.20 30 0
48262 nayana77 헬알못 양키놈의 최후 2016.11.20 32 0
48261 스네이크에크 -ㅅㅅ를 해야 하는 이유 - 작아진다고 합니다 2016.11.20 65 0
48260 LIMPACT 여자들이 말하는 남자가 남자 외모 평가할때 2016.11.20 31 0
48259 엘다 관계후 의도치 않게 비닐봉지로 관계를 했는데.jpg 2016.11.20 37 0
48258 미연시다운족 소비자 리포트 : 현기차 세타엔진 ??? 2016.11.20 13 0
48257 루강 교황님 중립을 지키세요 리본은 떼 주시길 "아니다 이 악마야" 2016.11.20 17 0
48256 얼룩말엉덩이 오빠, 볼트랑 너트를 어떻게 조립해야돼? 2016.11.20 41 0
48255 뿌우맨 한혜진이 당한 악플 2016.11.20 31 0
48254 쇼크미 메가스터디 손주은 근황 공익 재단 만듬.. 일석이조인 셈.. 공익재단으로 사람도 돕고,? 공익재단은 세금을 덜 무니까 재산을 세금으로 떼이는 것도 덜하고.. 2016.11.20 23 0
48253 나를밡고가라 약 빤 SBS스포츠 2016.11.20 24 0
48252 hayjay 식빵에게 식빵을 2016.11.20 27 0
48251 LIMPACT 수능 끝 하야 시작 2016.11.20 14 0
48250 손노리 어디서 많이 뵌 분 2016.11.20 26 0
48249 서찬혁 현재 춘천 상황 ??김진태 사무실로 행진중 2016.11.20 25 0
48248 루강 잘 생긴 놈 속마음 2016.11.20 28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53 54 55 56 57 58 59 60 61 62 ... 1437 Next ›
/ 143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