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58069점
2위 지존의보스 4180655점
3위 인공지능 4158215점
4위 거이타 3544670점
5위 무조건닥공 3258252점
6위 꼬르륵 2661210점
7위 하피 2642397점
8위 따저스승리 2461985점
9위 스타플래티나 2448099점
10위 마스터즈 2422635점
단일배너
조회 수 33 추천 수 0 댓글 0

사랑하는 네 명의 자식과 일곱 명의 손주가 있기 때문에 저는 이 일을 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후손에게 물려줄 세상은 모두가 충만하고 품위 있는 삶을 누릴 수 있는 세상이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사람들이 기를 쓰고 발버둥치면서 서로를 밟고 올라서는 세상을 저는 보고 싶지 않습니다지금은 소박한 꿈을 꿀 때가 아닙니다. 이제 우리는 미국을 대다수 미국인들이 바라는 그런 나라로 만들 때가 됐습니다. 그런 변화를 일으키려면 정치 혁명이 일어나야 합니다.금융기관 여섯 곳이 미국 GDP의 60%를 소유하고 있을 때 반드시 알아야 할 사실은더 이상 규제할 수 없다는 것입니다.망하기에 너무 크다면(too big to fail), 존재하기에도 너무 큰 것입니다."- 대형은행을 규제할 것이냐는 질문에지금 미국이 역사상 가장 부유한 나라라면, 그리고 나의 노동생산성이 향상이 됐다면왜 우리는 더 장시간의 노동을 하는데 더 적은 임금을 받아야 하는 것입니까?"오늘날 미국에는 가처분 소득이 없는 수 백만 명의 사람들이 있습니다.월세를 내고, 식료품을 구매하고, 약을 사고 나면 이들에겐 아무 것도 남지 않습니다.- 9월 12일 사우스 캐롤라이나대학교에서이 선거운동은 버니 샌더스에 관한 것이 아닙니다.이제 ‘더 이상은 안 된다(Enough is enough)’며 일어나,이 위대한 나라와 정부는 우리 모두의 것이라고,한 줌 부자들의 것이 아니라고 외치는 행동입니다.우리에겐 정치적 혁명이 필요합니다. 저는 그것을 이끌고 싶습니다"나는 ‘민주적 사회주의자(Democratic Socialist)"입니다.억만장자들이 정치인과 선거를 돈으로 조종하는 미국은더 이상 민주주의가 아닌 과두제 독재국가일 뿐입니다.하위 90%가 차지하던 자산의 비중은 1985년에 36%에서 2015년 23%로 급격히 줄어들었습니다.30년 동안 동일한 자산분배율이 유지되었다면,90% 그러니까 대다수의 사람들은 지금보다 10조 달러를 더 가지고 있었을 것입니다.대체 이 부는 어디로 갔을까요? 8조 달러는 말 그대로 극소수의 사람들이 차지했습니다.지난 30년 동안 1%도 아닌 겨우 0.1%의 사람들이 차지하는 자산이 10%에서 22%로 두배가 더 늘었습니다.초부유층은 말도 안될 정도로 더 부유해지고 중산층은 사라져가고 빈곤층은 더 가난해져가고 있습니다.백년 전에는 여성들이 투표할 권리조차 갖지 못했습니다.민중들이 맞서 싸웠기 때문에 변화가 일어난 것입니다.뭘해도 소용없어. 난 포기할래이것이 바로 저들이 우리에게 바라는 것입니다.간절히 부탁하건대 이런 절망의 세계로 들어가지 마십시오.함께 맞선다면 우리는 승리할 수 있습니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8354 장뤽고다르 페미 언냐들이 시위에 나가지 않은 이유 2016.11.21 27 0
48353 스네이크에크 트럼프가 미모 극찬한 여성 ? ? ? ? 2016.11.21 41 0
48352 멍뭉이의육감 박근혜 검찰 수사 거부 2016.11.21 18 0
48351 찌질이방법단 넌 요만해 2016.11.21 32 0
48350 뿌우맨 하이고.. 아지매 2016.11.21 36 0
48349 중력파발견 동거녀 살인미수범 출소 후 2016.11.21 37 0
48348 중력파발견 여자들이 말하는 30대 남성 2016.11.21 41 0
48347 크로스킬즈 펜 하나로 만드는 세계, 13세 임이삭 ? 그림실력만 천재가 아니구나 2016.11.21 27 0
48346 절묘한운빨 장시호 고교 성적 이 분은 추후 체육 특기생으로 연세대학교에 입학을 합니다? 2016.11.21 32 0
48345 스네이크에크 애미한테 " 대학도 안나온게 " 아주 똑똑한 년일세.지애미 아님을 공고히 해주네당췌 니 애미 누구냐? 2016.11.21 28 0
48344 엘다 서울역 뜻밖의 지원군 등장 ? ? 2016.11.21 26 0
48343 절묘한운빨 박근혜에게 2시간만에 빠져버린 남자의 근황 박근혜 키즈 이준석 단식 8일차젊어서 그런지 이정현 때와는 사뭇 다른 분위기 2016.11.21 42 0
48342 초변태쿄코 흔한 소송국의 소송 ? ? 보험사: X발! 2016.11.21 31 0
48341 Dsus4 우리집 고양이가.. ? 2016.11.21 23 0
48340 중력파발견 농구계 전설적인 주당 -마시는건 연타는 허재. 그러나 역대 최고의 농구선수 주신은 박한. 2016.11.21 32 0
48339 앙렁 잔인한 데스 매치 ? 2016.11.21 35 0
» nayana77 가슴에 불을 지피는 버니형 명언 모음 사랑하는 네 명의 자식과 일곱 명의 손주가 있기 때문에 저는 이 일을 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후손에게 물려줄 세상은 모두가 충만하고 품위 있는 삶을 누릴 수 ... 2016.11.21 33 0
48337 위거 고딩때 자기를 왕따시키던 일진의 페북을 본 서울대생.jpg ? 2016.11.21 135 0
48336 소고기짜장 5분안에 햄버거를 먹으면 꽁짜 ? 쉐이크도 다드셔야 인정 2016.11.21 39 0
48335 벛꽃 코스프레 패기 ? 2016.11.21 37 0
48334 하루스3 오늘 친구랑 맞짱뜰뻔한 썰 ? 2016.11.21 36 0
48333 에덴동산 타이밍이 기막힌 합성 ? 2016.11.21 39 0
48332 銀洞 우주소녀 회식 사진 ↑ 방송활동은 예전에 끝났고 이 행사를 끝으로 비방송활동까지 끝나면서 2집 활동은 전부 종료↓ 기념회식 2016.11.21 49 0
48331 루강 전쟁터에서의 조언 ? 2016.11.21 25 0
48330 중력파발견 당신은 무임승차자가 되실겁니까? 3.1 운동 2016.11.21 29 0
48329 nayana77 잘못 찾아온 할매 ? 2016.11.21 30 0
48328 하루스3 총알이 날라오는 줄 알았는데 핵탄두 ? 2016.11.21 31 0
48327 나를밡고가라 개학이 슬픈 여학생 ? 2016.11.21 29 0
48326 나를밟고가라 마누라 친정감 2016.11.21 39 0
48325 스네이크에크 호식이두마리 X 여자친구 달력 2016.11.21 69 0
48324 LIMPACT 다솜이 건물 사진 2016.11.21 32 0
48323 풀쌀롱전영록 이상적인 남자의 월급 ? ? ? ? ? ? 2016.11.21 41 0
48322 장뤽고다르 세월호 관련 김기춘의 망언 2016.11.21 13 0
48321 GREY 랜덤채팅에서 유부남 구하는척 해봤다.jpg ? ? ? ? ? ? ? ? ? ? ? ? ? ? ? ? ? ? ? ? ? ? ? 2016.11.21 45 0
48320 앙렁 노무현 대통령이 말하는 대통령의 책임감 2016.11.21 22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58 259 260 261 262 263 264 265 266 267 ... 1644 Next ›
/ 164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