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844044점
2위 인공지능 4427115점
3위 지존의보스 4341697점
4위 거이타 4051840점
5위 꼬르륵 2819160점
6위 몽고실 2664765점
7위 마스터즈 2575970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20443점
9위 이피엘대장 2353982점
10위 가야 2051196점

  다수의 사상자를 낸 가습기 살균제 제조업체 임원들에 대해 검찰이 중형을 선고해달라고 법원에 요구했다.검찰은 2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8부(최창영 부장판사) 심리로 진행된 결심공판에서 신현우(68) 전 옥시레킷벤키저(옥시·현 RB코리아) 대표에게 징역 20년을 구형했다.검찰은 "피고인은 이번 대형 참사의 뿌리이자 근원"이라며 "기업 이윤을 위해 소비자의 안전을 희생시킨 경영진으로서 누구보다 엄중한 처벌이 불가피하다"고 구형 이유를 밝혔다.검찰은 또 "피고인은 말로는 책임을 통감한다면서도 정작 재판에서는 자신에게 불리한 수사기관의 진술을 번복하기도 했고 상식적으로 납득하기 힘든 주장을 되풀이하는 등 모든 책임을 부인하고 있다"며 "비난 가능성도 매우 크다"고 비판했다신현우 전 옥시레킷벤키저 대표가 가습기 살균제 사망사고 관련 조사를 받기 위해 서초동 서울중앙지검으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뉴스신 전 대표는 최후 진술에서 "이런 끔찍한 일은 꿈에도 생각 못했다. 일어나선 안 될 일이 어찌하여 발생했는지 다시 곰곰이 돌아봐도 참으로 참담한 심정"이라며 "재판장의 지혜로운 판결을 바란다"고 말했다.검찰은 신 전 대표에 이어 2005년 6월∼2010년 5월 옥시 최고경영자를 지낸 존 리(48) 현 구글코리아 대표에게는 징역 10년을 구형했다.검찰은 "피고인은 살균제 원료를 흡입독성이 강한 물질로 바꾸는 과정에 관여한 적이 없다 해도 제품 라벨 광고 내용의 실증, 제품의 안전성을 담보해야 할 대표이사의 위치에 있었다"며 "다양한 경로에서 들어온 안전 경고를 무시한 채 오직 기업 이윤만 추구해 그 책임이 매우 중하다"고 지적했다.검찰은 옥시 연구소장을 지낸 김모(56)씨에게는 징역 15년, 조모(52)씨에겐 징역 12년, 선임연구원 최모(47)씨에게는 징역 5년을 각 구형했다. 함께 기소된 옥시 법인에겐 벌금 1억5천만원을 구형했다.신 전 대표 등은 2000년 "옥시싹싹 뉴가습기 당번"을 제조·판매하며 제품에 들어간 독성 화학물질 폴리헥사메틸렌구아니딘(PHMG)의 안전성을 검증하지 않아 사망 73명 등 181명의 피해자를 낸 혐의(업무상 과실치사 등)로 재판에 넘겨졌다.이들은 제품 안전성이 확보되지 않았음에도 "인체무해", "아이에게도 안심" 등 허위 광고를 한 혐의(표시·광고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 위반)도 있다.검찰은 이 같은 문구를 내세워 제품을 판매한 것이 일반적인 광고 범위를 넘어선 기망 행위라고 보고 신 전 대표에게 51억여원의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혐의도 적용했다.검찰은 가습기 살균제 "세퓨"를 제조·판매해 사망 14명 등 27명의 피해자를 낳은 오모(40) 전 버터플라이이펙트 대표에게는 징역 10년, 업체엔 벌금 1억5천만원을 구형했다.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방식으로 옥시 제품을 제조한 한빛화학 대표 정모씨, PHMG 원료 중간 도매상인 CDI 대표 이모씨에겐 각 금고 3년을 구형했다.신 전 대표 등에 대한 선고는 내년 1월 6일 이뤄진다. 2011년 가습기 살균제 피해가 사회적 논란이된 지 5년 반 만에 제품 제조 책임자들의 처벌이 이뤄지게 되는 셈이다.한편 이날 결심공판엔 살균제 피해자 수십명이 찾아와 변호인들의 최종 변론 과정을 지켜봤다. 변호인들이 자신들의 의뢰인에겐 이번 사태에 직접적인 책임이 없다는 식으로 변론할때마다 방청석에선 분노에 찬 웅성거림이 흘러나왔다.가습기 살균제를 쓰다 어린 아이를 잃은 김모(여)씨는 피해자 대표로 진술에 나서 "피해자는 있지만 가해자는 없는 기이한 5년을 지내왔다. 드디어 법에 의한 심판의 시간이 다가왔다"며 "저들을 실형에 처해 사회에서 격리하고 조용히 반성할 시간을 강제적으로 부여해주길 바란다"고 재판부에 호소했다.발언 기회를 얻은 피해자 임성준(13) 군의 어머니는 신 전 대표를 향해 "평생 당신 자식들 보면서, 당신 자식들이 낳은 손주를 보면서 "내가 이런 아이들을 죽였고 아프게 하고 있었지"라고 생각하며 살았으면 좋겠다"면서 울먹였다.살균제로 남편을 잃은 조모(여)씨도 "남편이 죽은 후부터 지옥에서 살았다. 옥시에서 100억, 1천억을 준들 눈을 감을때까지 지옥에서 건져질 수 없을 것"이라며 "수의입고 계신 분들, 숨 멎을때까지 피해자들 이름을 다 기억하라"고 성토했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9416 깡해 왜 안 나오나 했다 2016.11.30 30 0
49415 크로스킬즈 국정교과서 집필 수준 공개 2016.11.30 27 0
49414 멍뭉이의육감 뉴스룸 출연 후 문재인 상황 2016.11.30 45 0
49413 nayana77 무료급식소 찾아온 냥이들 2016.11.30 33 0
49412 위거 사비로 신념을 표현하시는 분 2016.11.30 39 0
49411 하루스3 손자가 기뻐하기 5초전 2016.11.30 47 0
49410 벛꽃 여초 카페 남자고추 논란 우리나라 둘레평균 11.4 휴지심 직경 4cm의 둘레 12.56? 휴지심에 (기둥) 이 안들어가면 우리나라 상위 20% 3.5cm 휴지심도있는데 이건 평균만되도 안 들어감? 2016.11.30 53 0
49409 에덴동산 태극기도 잘못 그리는 교육부, '국정 역사교과서 홍보 만화' ???교육부가 국??? 역사교과서를 ‘올바른 역사교과서’라며 페이스북에 올린 홍보 만화에?태극기를 잘못 그려 누리꾼들의 비판이 이어지고 있다.28일 오후 교육부... 2016.11.30 19 0
49408 zero pic) 전원책: 국산 전화기좀 써라 ???? 2016.11.30 43 0
49407 앙렁 뉴스 출연한 글래머 2016.11.30 149 0
49406 초변태쿄코 뉴스 출연한 글래머 2016.11.30 41 0
49405 나라야_ 청와대에 간호장교 2명 상주 2016.11.30 41 0
49404 GREY 조립컴왓는데 시퓨온도가80넘는다 정상이냐? 2016.11.30 34 0
49403 서찬혁 오징어가 클럽가면 생기는 일 ? 2016.11.30 54 0
49402 루강 시험이 끝난 대륙 ? 2016.11.30 42 0
49401 쇼크미 한국인 여자에게 남자의 성기크기에 대해 물어보았다. (스압) 한국 여성들에게 남녀 성관계에 있어서 2016.11.30 69 0
49400 LIMPACT 컴퓨터가 만들어지는 과정 ? 2016.11.30 44 0
49399 銀洞 창의적인 헤어스타일 ? 2016.11.30 36 0
49398 나야냐비 만지지 마시오 ? 2016.11.30 51 0
49397 얼룩말엉덩이 충청북도 옥천 근황.jpg 91주년 육영수 탄신제 행사옥천군은 행사에 700만원 지원작년엔 600명이 몰리고 학생들까지 동원됐으나올해는 분위기를 의식해서인지 공무원들도 안오고참석자도... 2016.11.30 40 0
49396 루강 회사에 시녀로 고용된거같아요.. 계속 다녀야 할까요? 2016.11.30 44 0
49395 엘다 중학생들 벽 뒤에 숨어 '박근혜 퇴진', 왜? 지난 26일, 박근혜 대통령의 마지막 "우군"이 모였다. 이날 "새로운한국을위한국민운동"과 "박사모(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 등 보수단체가 서울역 광장에서 "... 2016.11.30 31 0
49394 하루스3 지식인 레전드 ? 2016.11.30 43 0
49393 개만무는개 여자들이 쾌락을 느끼는 시간 ? 2016.11.30 123 0
49392 銀洞 총체적 난국 ? 이름은 배. 설명은 사과. 실물은 밤. 2016.11.30 46 0
49391 킨다마 여호와의 증인 ? 2016.11.30 47 0
49390 hayjay 서양에서 불타오르는 찬반론.jpg ? 2016.11.30 35 0
49389 루강 그림 속에서 펼쳐지는 마술같은 일 ? ? ? ? ? ? ? ? ? ? ? ? ? ? ? ? ? ? 2016.11.30 40 0
49388 크로스킬즈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사토미짤들 2016.11.30 55 0
49387 나라야_ 친구와의 약속 시간 ? 2016.11.30 30 0
49386 미연시다운족 본인이 벌써 대통령인줄알고있는 황교안 2016.11.30 69 0
49385 절묘한운빨 모 홈페이지 근황 ㅂㅅ들이 분위기파악 못하고 2016.11.30 35 0
49384 나를밟고가라 아들아.. 애비가 살아보니 이렇더라 2016.11.30 35 0
» hayjay 검찰 `가습기 사건` 신현우 전 옥시 대표 징역 20년 구형 다수의 사상자를 낸 가습기 살균제 제조업체 임원들에 대해 검찰이 중형을 선고해달라고 법원에 요구했다.검찰은 2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8부(최창영 부장판... 2016.11.30 21 0
49382 얼룩말엉덩이 필리핀에서 여자 셋 건드림 ? ? ? ? ? ? 2016.11.30 48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438 439 440 441 442 443 444 445 446 447 ... 1854 Next ›
/ 185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