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936529점
2위 지존의보스 4996396점
3위 거이타 4748530점
4위 인공지능 4740080점
5위 꼬르륵 3118755점
6위 몽고실 3019765점
7위 스타플래티나 2994250점
8위 마스터즈 2826470점
9위 이피엘대장 2736202점
10위 킹죠지 2566295점
조회 수 24 추천 수 0 댓글 0
             

돈 땄으면 자살충돌같은건 없겠지요.

 

그래 다잃었다 뿌리까지 다잃었네요.

 

 그동안 빚갚으려고 모은거? 다잃었습니다.

 

 빚 1500 대학교3학년 24살 군필 간절합니다. 돈이 급합니다.

 

부모님이 주신 용돈 차곡차곡 모으고 아버지가 어머니 몰래 용돈챙겨주신것... 주말반납하고 일주일에 용역 2틀씩..

 

친척들이 공부하는데 쓰라고 주신돈들. 하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 허무하기그지없습니다.

 

내 자신이 날이 갈수록 한심해집니다. 2시간뒤에 출근 예정이었지만 쉬렵니다.

 

공부가 손에 잡히질 않습니다. 모든건 제 잘못이지요. 여기계신 형님분들중에는 24살에 1500 빚이면 장난치나 이래생각하실수도있겠지만,

 

저에겐 너무커다란 산더미가 쌓인 기분입니다. 정말 살아봤자 부모님께 폐만 끼치고 주위사람들 힘들게 할것같습니다.

 

자격증시험, 학점관리, 영어공부, 전부 정체되어있고 내자신은 점점 피폐해져갑니다. 1500 어떻게하면 갚을수있을까요?

 

부모님은 모르십니다. 제가 1년 휴학한다고 일하면서 공부하고싶다고 이야기를 했는데도 무조건 졸업 빨리하고 취직하라 하시더군요.

 

근데 더이상저는 버티기 힘듭니다. 제가 싼똥 제가 치워야하지만 한계입니다.

 

1500만원 당장 구할곳 없을까요 압박감에 시달려 제 할일을 못하는 지경에 이르렀습니다.

 

이대로가다간 졸업하고 취직은커녕 신용불량자에 밥만축내는 백수되게 생겼습니다..

 

돌파구가 없을까요 돌파구가없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정신이 없습니다. 정말 기회가있다면 잡고싶습니다.

 

남한테 피해안주면서 1500을 마련할 방법이 있을까요 형님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인기글 위거 6월30일 VIP MLB 추천 조합 및 분석 new 2017.06.29 40 0
인기글 깡해 오늘 같이 비오는날 돈따신 행님들 대단하십니다 new 2017.06.29 34 0
인기글 짬뽕마이쪄 꿀엄지 모르고 사용했는데 꿀엄지가 뭔가요?! new 2017.06.29 34 0
84823 장뤽고다르 여느바 2016.09.25 28 0
84822 銀洞 하이에나형님 품번좀갈켜주세요 부탁드립니다 2016.09.25 225 0
84821 따저스승리 토랭이 택사스 좋다 2016.09.25 29 0
84820 銀洞 호번 개ㅆㅆㅆㅆㅆㅆㅆㅆ오바 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 2016.09.25 29 0
84819 따저스승리 다들 건승이요 2016.09.25 26 0
84818 남자사람여자 툭! 2016.09.25 26 0
84817 Cross_X 25일 MLB 커버스픽 자료 (몰리면 부러질까?) 2016.09.25 27 0
84816 nayana77 골박이 자기전 마지막!!포인트!!!!4차!!진행!!!!!!!!!!!!!!!!!!!채팅안되는분만여 2016.09.25 29 0
84815 강왈왈 믈브좆크보 가보잣 2016.09.25 29 0
84814 강왈왈 천송이 관종아니냐? 2016.09.25 30 0
84813 위거 텍사 개꿀 쏴리질러 ㅅㅅ 2016.09.25 46 0
84812 루강 켄자극장꿀이네.. 2016.09.25 32 0
84811 銀洞 카르바할, 지단 잡으로 가자 2016.09.25 33 0
84810 zero 자오늘도 국밥가볼까 2016.09.25 32 0
84809 악의와비극 손떨린다지금 2016.09.25 31 0
84808 얼룩말엉덩이 지단 탈모새기 개패고싶다. 2016.09.25 33 0
84807 나를밟고가라 하 하 하 오늘 지옥과 천국 왔다 갔다 하네 2016.09.25 28 0
84806 풀쌀롱전영록 현시간 토사장 상황 2016.09.25 31 0
84805 손노리 맨시티 승오바 개꿀 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 2016.09.25 27 0
84804 중력파발견 10월 21일 악마가 돌아온다 2016.09.25 27 0
84803 육군원수롬멜 로또폴 현상황 2016.09.25 26 0
84802 따저스승리 즐주말 2016.09.25 23 0
84801 따저스승리 앵무이기자 2016.09.25 23 0
84800 절묘한운빨 레알 막폴인 사람 ~~ 1 2016.09.25 27 0
84799 쇼크미 숨이 탁 막힌다..마지막 45분 ... 2016.09.25 25 0
84798 설사의속도 야 힘든사람 읽어봐라, 2016.09.25 25 0
84797 서찬혁 밖에비와이님과 손흥민님에게 감사드리며. 2016.09.25 23 0
» 뿌우맨 처음으로 자살충동을 느끼고 있습니다. 2016.09.25 24 0
84795 육군원수롬멜 아돌겠네 ㅋㅋ 프랑크 역전가능할까 아직후반있는데? 2016.09.25 24 0
84794 뿌우맨 포그바 데뷔골.gif 1 2016.09.25 27 0
84793 nayana77 25일!!골박이!!! 2차 스타뚜!! 포인트 진행!!ㅠㅠ진짜 채팅안되는분만여 ㅠㅠ 2016.09.25 27 0
84792 초변태쿄코 오클랜드도 시즌 마감이라 선수 기용 돌리지 않냐? 1 2016.09.25 22 0
84791 에덴동산 오클 라인업 좀 올려죠 텍사스 그렇게 개판 아니고만 4번에 조이갈로 껴서 웃긴거고 2016.09.25 46 0
84790 절묘한운빨 이거 심각한거아니냐 2016.09.25 20 0
84789 육군원수롬멜 3시45분 픽 2016.09.25 19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824 825 826 827 828 829 830 831 832 833 ... 3252 Next ›
/ 325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