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6502656점
2위 유덕화 6370545점
3위 거이타 5855765점
4위 인공지능 4829080점
5위 몽고실 4037604점
6위 스타플래티나 3538784점
7위 꼬르륵 3426460점
8위 킹죠지 3219780점
9위 마스터즈 3193970점
10위 호호호 3019204점
2016.11.12 21:47

유토피아

조회 수 111 추천 수 0 댓글 0
             

원래 토마스 모어가 그리스어의 "없는(ou-)", "장소(toppos)"라는 두 말을 결합하여 만든 용어인데, 동시에 이 말은 "좋은(eu-)", "장소"라는 뜻을 연상하게 하는 이중기능을 지니고 있다. 서유럽 사상에서 유토피아의 역사는 보통 플라톤의 《국가》에 나오는 이상국으로까지 거슬러올라간다. 그러나 정확히는 모어의 저서 《유토피아》(1516)를 시초로 하여 캄파넬라의 《태양의 나라》(1623), 베이컨의 <뉴아틸란티스> (1627) 등 근세 초기, 즉 16∼17세기에 유토피아 사상이 연이어 출현한 시기를 그 탄생의 시점()이라고 볼 수 있을 것이다.

유토피아는 중세적 사회질서에서 근세적 사회질서로 옮아가는 재편성의 시기를 맞아, 또는 거기에서 생기는 사회 모순에 대한 단적인 반성으로서, 또는 근세 과학기술 문명의 양양한 미래에 대한 기대에서 생긴 것이다. 전자의 예로는 종교개혁 사상 가운데 가장 과격파인 "천년지복설()"의 비전을, 후자의 예로는 <뉴아틸란티스> 를 각각 그 전형으로 들 수 있다. 이들 유토피아의 비전은 또한 18∼19세기의 생시몽, 푸리에, 오언 등의 이상사회의 계획으로 이어지고 있다.

그런데 이 근세의 유토피아 사상과, 나아가서는 루소 등의 원초적 자연상태로서의 황금시대에 대한 꿈이나 플라톤의 이상국에 대한 꿈까지를 포함하여 일관된 특징은, 그것들이 이상향을 아무데도 존재하지 않는 세계라고 하면서도, 실은 어디까지나 현세와의 시간적·공간적 연속선상에서 꿈꾸고 있다는 점이다. 즉 유토피아는 "도원경()"이니, "황천국()"이니, "하데스(Hades)"니 하는 원시시대 이래 인류 일반에게서 볼 수 있는 "타계관념()"처럼 시공()을 단절한 양상으로 나타나는 것이 아니다. 이 사실은 에른스트 브로호, 마르쿠제 등 20세기 유토피아 사상의 계승자들의 사상에 있어서나 또는 조지 오웰, 올더스 헉슬리 등의 20세기의 "역() 유토피아" 사상에 있어서도 같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인기글 뿌직뿌지직 [자유] 클리선발 new 11:05 36 0
인기글 토이 안녕 형들, 나는 막장 인생... 당장의 오늘, 그리고 앞으로의 미래... new 11:00 38 0
인기글 조끄튼기억만 미용실의 비밀 new 11:10 36 0
90634 킨다마 ~~로 어디까지 뿔려봤니 요즘 패러디인가요? 2016.11.13 114 0
90633 nayana77 월드컵 예선 .... 4:45분 개꿀픽 2016.11.13 115 0
90632 나야냐비 형님들 급여통장 관련 질문 2016.11.13 116 0
90631 손노리 크리스탈 하키픽 2016.11.13 168 0
90630 소고기짜장 1일차 2016.11.13 113 0
90629 멍뭉이의육감 4시 45분 축구픽 2016.11.13 114 0
90628 장뤽고다르 오파바 극장무 읍나 2016.11.13 114 0
90627 스네이크에크 카메룬 저번월드컵때 2016.11.13 113 0
90626 LIMPACT 뮤츠 옹호 한다는세기들 봐라 ㅋ 2016.11.13 113 0
90625 소고기짜장 오늘 레반테 어떱니까 ㅠㅠ 2016.11.13 114 0
90624 zero 2016년 11월 13일 핀란드아이스하키 3Box 2016.11.13 120 0
90623 문폴로 낼 아침 하키 추천하나 해줘 2016.11.13 118 0
90622 서찬혁 오늘 개꿀경기 알려준다 ! 2016.11.13 118 0
90621 하루스3 웨일스 배당 왜이럼????? 2016.11.13 122 0
90620 나를밟고가라 고전짤.. 2016.11.12 109 0
90619 찌질이방법단 채팅하려면 2016.11.12 112 0
90618 나야냐비 ● 1콩으로 1000콩 만들기 2차PJ ● ### 3단계 2016.11.12 104 0
90617 나를밟고가라 남아공 단통 오바 전반전 최소 적특 ㅆㅈㅅㅅㅇㅅㅅㅅㅅㅅ 2016.11.12 104 0
90616 서찬혁 형들 걸렷는데 2016.11.12 110 0
90615 디트리히1 퀴즈 2016.11.12 114 0
90614 황토목팬션 오늘 새축 개강승 용 올인용 2016.11.12 111 0
90613 나야냐비 요즘할만한게임뭐있냐? 2016.11.12 111 0
» 깡해 유토피아 2016.11.12 111 0
90611 황토목팬션 내일 느바 추천좀해주세요 2016.11.12 104 0
90610 hayjay 유럽에 대한 퀴즈 10가지 2016.11.12 106 0
90609 디트리히1 개먹튀사이트 입니다 2016.11.12 110 0
90608 hayjay 가와사키 뭐하냐 2016.11.12 103 0
90607 찌질이방법단 뮤츠가 개인정보 유도해서 내가 신고함ㅋㅋㅋ 2016.11.12 103 0
90606 킨다마 내일 느바 골라주세요. 2016.11.12 107 0
90605 이스나원 형들 지원좀,, 2016.11.12 109 0
90604 개만무는개 모비 마핸 씨게 때렸다가........... 2016.11.12 103 0
90603 JENGA 여농 스페셜픽 적중이네요 ( __) 2016.11.12 107 0
90602 nayana77 자금400으로 느바 국농하는데... 2016.11.12 108 0
90601 개만무는개 형들 나 또 왔당 12시 이전 3경기 쏜당 ★ 2016.11.12 109 0
90600 절묘한운빨 핸드폰 잘 아는사람?? 2016.11.12 107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988 989 990 991 992 993 994 995 996 997 ... 3582 Next ›
/ 358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