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33324점
2위 인공지능 4061230점
3위 지존의보스 3765662점
4위 거이타 2856805점
5위 하피 2637387점
6위 무조건닥공 2319866점
7위 꼬르륵 2304008점
8위 따저스승리 2289840점
9위 스타플래티나 2241768점
10위 마스터즈 2147540점
단일배너
             

 

 

이어서 쓰겠습니다..

 

 

그렇게 카드론은 200콩남고 현금서비스는 다갚은 

 

24살 6~7월경.. 

 

이제 2달정도 알바더해서 카드론 싹갚고 복학할까 싶었습니다..

 

 

그런데 그때 또 한번 제인생을 뒤바꾼 상황이 벌어집니다..

 

아마 이때라도 카드론 다갚고 복학했으면 제인생은 지금과는 또 180도 달라졌겠죠..

 

 

근데 상황은 그렇게 돌아가지 않았습니다..

 

술집알바를 하던중 매니저와 여자문제로 트러블이 생기게 되었고 일을 관두게 된것입니다..

 

 

결국에 카드론 200정도 남은 상태에서 일을 관두게되었고 

 

일을관두고 좀 쉬다 다른일 하자 싶어서 쉬다보니 또 토토가 하고싶어지더군요..

 

결국 카드론 100콩을 더받아서 시작하게되고 

 

또다시 전업토토의 길로 빠져들게됩니다.. 복학은 또다시 물건너 갔구요... 

 

 

이제 뱃금액도 10콩씩 뱃하게되고 (그래도 예전버릇이 있어서 좋아보이는 경기가있으면 50콩씩 뱃도 하게되더군요 ㅠ) 

 

12월까지 그저그런식으로 현상유지를 하며 보내게됩니다..

 

여전히 카드론은300이 남아있고 현금서비스는 빌렸다 갚았다를 반복하고 통장엔 100정도 밖에 없는상태였죠..

 

 

그러다가 제인생에 기회가 한번더 생기게됩니다..

 

또다시 대박을 친것이죠.. 그냥 현상유지만 쭈욱 하다가 

 

상한2번을 연달아 치면서 통장에 600콩이란 금액이 박힌겁니다..

 

 

따기전까지만해도 "상한 한번만치면 카드론 현금서비스 다갚고 제대로 일하면서 돈모아야지" 생각했던제가 

 

상한 2번 연달아치니까 또 ... 또 사람이 미치더군요 

 

또 돈을 펑펑쓰면서 뱃금액도 또다시 올라가고... 카드론 갚을생각은안하고.,. "더따면 갚지 더따면 갚지" 이런생각만 하구요 ..

 

이때가 25살 1월경으로 기억합니다..

 

 

하지만 모두 예상하셨겠듯이.. 또 600콩을 전부 날리고 카드론은 갚지도않고 200콩.. 

 

결국 제대로 살수있는 마지막기회도 날려버리게됩니다

 

 

도박 중독에 걸리셨던분들은 다 아시겠지만 한번 걸리면 일하기싫어집니다..

 

또 2년가량 거의 전업배터 생활을 해온 저는 600콩 다잃어도 그저 그렇더군요..이제는.. 

 

또다시 카드론 200콩더빌리고 현금서비스 100콩 더빌려서 토토하게되고 

 

현상유지~잃고를 반복하다가.. 또 다잃게 됩니다.. 

 

이때가 25살 6월경일겁니다..

 

 

 

이때 정말 자살도 생각했죠 

 

왜 같은일을 반복하냐.. 그것도 2년이란 세월 허송세월하면서 남은거라곤 빚만 500.. 

 

진짜 다신 토토하지말자.. 빚갚고 착실하게 살자.. 각오를 다지면서 ... 마지막으로 물류창고에 취업을 하게됩니다..

 

25살 6월에요.. 

 

3개월동안 정말 일만했습니다.. 아무래도 몸쓰는일이고 알바랑은다르게 계약직이다보니 돈도 200이상주고 하더군요 

 

한달에 생활비 50씩 써가며 

 

카드론은 100콩 남기고 다갚고 현금서비스도 다 갚았습니다..

 

 

 

 

근데 이게 사람이 웃긴게... 그렇게 각오를 하고 착실하게 빚 거의다 갚아도..

 

이게 여유란게 좀 생기니까.. 또 토토에 손을 대기 시작하더군요 

 

처음엔 1콩.. 용돈벌이해서 주말에 마른안주에 소주나먹자... 

 

그다음엔 5콩 .. 와 잘따지네.. 욕심버리고 소액으로 하니까 역시 잘되는구나

 

그다음엔 10콩.. 

 

이런식으로 늘어가더군요.. 하지만 이번엔 정말 각오를 단단히 했기때문에 무너지지않았습니다.

 

꾸준히 일을했고 뱃금액은 절대 10콩을 넘지않는선에서했습니다..

 

 

결국 25살 말즈음 빚도 다갚고 통장엔 몇년만에 처음으로 빚없이 100콩이 찍히더군요...

 

감동이더라구요 ..

 

 

그렇게 맞이한 26살... 

 

그런데 이렇게 물류창고에서 계속 일해야하나.. 아니면 그냥 평범한 대학생시절이던것처럼 뭘 배울까 고민도 되던시기에..

 

또 다시 토토에 빠지게 되는 계기가 생깁니다..

 

 

 

------------------------------------------------------------------------

 

일단 여기까지만 쓸게요 ㅠ 하.. 짧게 쓰려다가 너무 길어지네요... 딱  토토시작하면서부터 지금 현재까지만 쓰려다가 자세하게 파고들다보니 길어지네요

 

3편은 원하시는 분들이 계시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91778 절묘한운빨 *길수의 아욜귀픽 결과* 2016.11.25 228
91777 銀洞 조언좀해줘 2016.11.25 189
91776 Dsus4 국내 언오바 핸디 5개중 4개적중..너무쉽다 따라와소 먹은애들 추카 2016.11.25 175
91775 나를밡고가라 역시 모비스 ^ㅡ^ 2016.11.25 181
91774 크로스킬즈 동부쉐끼들 그때 모비스전... 2016.11.25 172
91773 서찬혁 진짜설마 2016.11.25 176
91772 엘다 모비스 노답인건가..... 2016.11.25 176
» 위거 제 인생썰 한번 풀어볼까합니다.. 토토로 망한 제 인생 2편 2016.11.25 192
91770 미연시다운족 오킬 3점 올킬 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 2016.11.25 179
91769 디트리히1 제 인생썰 한번 풀어볼까합니다.. 토토로 망한 제 인생. 2016.11.25 192
91768 육군원수롬멜 □■ 정연이 (KHL) ■□ 조합 ㅋㅋㅋㅋㅋ 2016.11.25 166
91767 루강 ㅋㅋㅋㅋ IBK 기업은행 마핸간 인터밀란잇나 ㅅㅅㅅㅅㅅ 현대건설플핸ㅅㅅㅅㅅㅅㅅㅅㅅㅅ 2016.11.25 172
91766 나를밡고가라 현대건설 +7 플핸 출근한다 ㅅㅅㅅㅅㅅㅅㅅ개쑤아리 ㅅㅅㅅㅅㅅㅅㅅㅅ 2016.11.25 157
91765 銀洞 *길수의 아욜귀픽* 2016.11.25 180
91764 뿌우맨 KGC 승 + 하나 3플핸 2016.11.25 150
91763 쇼크미 11/25 국내농구 2016.11.25 140
91762 위거 기마에 슥옼가면 먹겠네 2016.11.25 145
91761 중력파발견 [전문가분만 대답좀]대환조건 대출 문의 2016.11.25 156
91760 크로스킬즈 오늘배구농구ㅋㅋㅋㅋㅋ 2016.11.25 161
91759 뿌우맨 [체육] 오늘 배구 2016.11.25 183
91758 銀洞 [체육] 호주 축구 D1 웨스턴 시드니 - 브리즈번 로어 2016.11.25 152
91757 Cross_X 골박 1만포에 파실분계신가요...? 2016.11.25 152
91756 이스나원 형들 나 컨버터블 살건데 R8(아우디) vs f타입(재규어) 좀 골라줘,..,. 2016.11.25 153
91755 강왈왈 메달픽 조회하믄 뭐가 깍이냐? 2016.11.25 149
91754 hayjay 배구 농구는 홈빨잇긴하나요??? 2016.11.25 148
91753 쇼크미 아챔 전북 2016.11.25 149
91752 초변태쿄코 [기린픽] 투데이 국내스포츠 총집합! 추천박자!! 2016.11.25 156
91751 쇼크미 메달픽 먼가 이상하네요. 2016.11.25 154
91750 미연시다운족 동부 sk 개인적 분석 2016.11.25 162
91749 긔냥이 달달이 1 2016.11.25 150
91748 이스나원 와 어제 유로파 개쉬웠는데 메달픽 적중률보소?ㅋㅋㅋㅋㅋㅋㅋ 2016.11.25 152
91747 엘다 아침에 느바 없으니깐 허전하네 .. 2016.11.25 155
91746 앙렁 결국 당했네 2016.11.25 168
91745 설사의속도 버즈ㄹ이또님 요즘 왜 안보임? 2016.11.25 151
91744 나라야_ 파추카 승무 갔다 2016.11.25 148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 2660 Next ›
/ 266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