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거이타 8619037점
2위 지존의보스 8240606점
3위 유덕화 7037998점
4위 몽고실 6231551점
5위 마스터즈 5528820점
6위 인공지능 4842080점
7위 호호호 4585000점
8위 수양버들 4328415점
9위 킹죠지 4045520점
10위 사이공드래곤 4024310점
조회 수 4 추천 수 0 댓글 0

    -친구라는 이름으로 장난 또는 실수 로  넘길수있는 문제인지 봐주시면 감사 하겠습니다.항문에 소주병을 꽂고 칫솔을 꽂고 피가 나니 무리지어 재밌다고 웃으며피우던 담배를 꽂고 온갖 모욕을 주었습니다.동네 샌드백 마냥 불러다 툭하면 술심부름,담배심부름 과 머리와 뺨은 기본으로 때리고 사람들 있는곳에서 무시하는 말투로 늘 상처를 주었고 단체 톡방에 장난이었다고 하기엔 입에 담을수없는부모님의 욕과 괴롭힐 작당까지 하였으며 술을먹여 자는 사람의 발가락사이 휴지를 꽂아 불을붙혀 불침(그 아이들만의 언어)으로 발등에 화상을 생기게 해 지울수없는 흉터를 생기게 만들었고제 동생은 너무 뜨겁고 아프지만 무서워서 그대로 자는척하며 고통을 참았다고 합니다 눈썹과 다리털 머리를 삭발시키고 다죽어 가는 아이의 면회를 온뒤 응급실 을 나가자마자조롱하며 안주거리 씹듯이 *** * **** ***,뒤졌으면 좋겠다 뒤지면 육개장 먹으러 가자,공짜소주먹으러가자 뒤져서 타는 보험금으로 엄마한테 효도 하겠네의식돌아오면 입에 소주 부어버려야지,이게 인간입니까? 이게 미성년자가 할수있는 말들과 행동입니까? 제입으로 절대 말하고싶지않지만 언제 어떻게 될지 모르는 제 동생은 누워서 할말과 억울함에 얼마나 힘든시간을 보내고있을지 생각하면 분노와 심장이 떨려 먹을수도 잘수도 없습니다. 심지어는 가해자 부모가 제 번호를 알아내 전화를 수시로 걸어 판단 잘해라 아이들 아직 어려 실수한것이고 애들끼리 장난친거다 너는 너의아들이 아니라 동생일 아니냐 , 반성은 커녕 지금도 웃고 있겠죠..평소에 학교가기를 두려워하고 보복이 두려워 누구에게도 터놓지 못하고 끙끙 앓았던걸동생이 이런 상황이 되어서야 모든 정황을 정확하게 알게 되었습니다.저 역시 동생에 대한 죄책감과 모든걸 밝혀 또다시 이런 피해자가 생기지않길 바라는 마음에 가족들과 결정을 내려 용기내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작고 어린 무고한 생명이 죽어가고있습니다.. 살려고 발버둥치는 동생에게 아무것도 해줄수없어 그저 미안하고 가슴아플뿐입니다....이글을 널리널리 알려주세요정신이 없어 두서없게 글쓴점 이해해 주시고,긴글 읽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관련뉴스 : https://view.asiae.co.kr/article/2019061216293017768국민청원 :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0724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52398 銀洞 문재인의 신생아 활용법 new 2019.06.16 1 0
52397 손노리 정치를 종교화하지 마라 new 2019.06.16 1 0
52396 무명객혼돈 남북분단 씨앗은 동아일보 기사였다 2019.06.15 2 0
52395 벙기벙기 일본 선박이였네? 일본 정치건 터졌나? 2019.06.15 4 0
52394 zero 게시판 관리자는 뭐라고 좀 해봐라 좀 2019.06.15 1 0
52393 문폴로 홍남기 "민간 투자 굉장히 부진 하반기 특단대책 필요" 2019.06.15 2 0
52392 문폴로 역시 문통령 2019.06.15 3 0
52391 설사의속도 약속은 깨라고 있는 것이다. 2019.06.15 3 0
52390 벛꽃 현 정부의 수준 2019.06.14 4 0
52389 벛꽃 극우개신교는 국가보안법 적용해야하는거 아닌가요? 2019.06.14 4 0
52388 Dsus4 적자 무안공항 옆에 공항 또 짓겠다 2019.06.13 2 0
52387 좋은기억만 현충일이 한국전쟁만 기리는 날인줄 아는 사람이 많군요. 2019.06.13 4 0
» 위거 제천 집단학교폭력 및 유사강간사건 2019.06.13 4 0
52385 벙기벙기 자유한국당 인재영입 클라스 / 김세의편 2019.06.12 6 0
52384 문폴로 자한당아 홍문종 애국당 간다는데 좀 보내줘라 2019.06.12 9 0
52383 티모충 이념 문제 논란을 계속 일으키는 이유 2019.06.11 3 0
52382 서찬혁 문득 화웨이 사태와 관련해 궁금한 게... 2019.06.11 1 0
52381 절묘한운빨 새누리당 기관지는 김원봉을 독립투사로 묘사했다 2019.06.10 11 0
52380 좋은기억만 언레기는 방탄국회라면서 자한당을 까지않지? 2019.06.10 6 0
52379 깡해 국회 막는건 자한당인데 경제가망해? 2019.06.10 5 0
52378 한치두치세치 반기문 `미세먼지 범국가기구` 첫발 2019.06.10 24 0
52377 오늘도얘기해 문재인을 지지하는 이유 2019.06.09 10 0
52376 뿌직뿌지직 주체사상 창시자 황장엽, 국립묘지? 1 2019.06.09 21 0
52375 티모충 둘러보세요~후회안할거에용 ~ 2019.06.08 8 0
52374 망스터훈 둘러보세요~후회안할거에용 ~ 2019.06.08 7 0
52373 짬뽕맛이쪄 문재인이 경제 망쳤다는 이야기가 2019.06.08 14 0
52372 간디정연하다 자유시장경제 지상주의인줄 알았는데 2019.06.08 5 0
52371 좋은기억만 정경사 // 빈댓글 삭제에관한 문의결과 2019.06.08 5 0
52370 Cross_X 북한이 주적이냐? 문재인의 답은? 2019.06.08 6 0
52369 무명객혼돈 청와대 만찬 김정은사진 가짜뉴스 아닙니다. 2019.06.07 8 0
52368 벛꽃 정경사 // 빈댓글 삭제에관한 문의사항 2019.06.07 5 0
52367 벛꽃 엄살펴서 얻어내려는것은? 2019.06.06 10 0
52366 Cross_X 이것이 정녕 실화란 말인가 2019.06.06 10 0
52365 위거 외국인 투자가들 배당금 - 제발좀 보세요 ㅠㅠ 몇번째냐 ㅠㅠㅠ 2019.06.06 7 0
52364 세뤼홋 문재인은 북한이 남친한 사실을 2019.06.06 8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98 Next ›
/ 149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