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56069점
2위 지존의보스 4159655점
3위 인공지능 4157215점
4위 거이타 3538125점
5위 무조건닥공 3214832점
6위 꼬르륵 2659710점
7위 하피 2641397점
8위 스타플래티나 2484099점
9위 따저스승리 2459485점
10위 마스터즈 2416135점
단일배너
조회 수 11 추천 수 0 댓글 0

후원 요청했더니 백남기 장례식장에 트럭 4대 도착

"부검 안 된다" 뜨거운 시민들의 연대… "무기명 후원, 백남기 지키려는 열망 확인"

[미디어오늘 손가영 기자]

고 백남기 농민의 빈소가 차려진 서울대 병원 장례식장으로 시민들의 연대의 손길이 끊이질 않고 있다.

3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 병원 장례식장에 배송차량 4대가 순차적으로 도착해 컵라면, 즉석밥, 각종 반찬 및 생수, 과자 등의 물품을 전달했다.

투쟁본부 관계자는 "3000여 개가 넘는 물품이 배송됐다"며 "줄지어 물건을 내리느라 후원물품 정리에만 반나절이 걸릴 정도였다"고 말했다.

▲ 배송차량 4대가 3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 병원 장례식장에 도착한 가운데, 시민들이 물품을 정리하고 있다. 사진=백남기 투쟁본부 제공

물품은 장례식장 건물 1층 입구에 있는 "밥차" 천막으로 배송됐다. 장례식장을 찾는 이들에게 식사를 제공하기 위해 설치된 "밥차"는 백씨가 사망한 지난 25일부터 꾸준히 운영되고 있다.

장례식장은 백씨를 추모하러 온 시민뿐만 아니라 검경의 부검 영장 강제 집행을 저지하기 위해 빈소를 지키는 시민들이 함께 찾고 있다. 백남기 투쟁본부에 따르면 "매일 1000여 명의 사람들이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을 지키고 있다"고 밝혔다.

밥차는 세월호참사가 일어난 팽목항과 제주 해군기지 반대 투쟁이 오랫동안 벌어졌던 강정마을 등에서 "식사 제공 자원활동"을 한 적이 있는 소수의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시작해 운영하고 있다.

▲ 3000개가 넘는 무기명 후원 물품이 서울대학교 장례식장 1층 입구에 배송됐다. 사진=백남기 투쟁본부 제공

사비를 털어 밥차를 시작했던 운영자들은 지난 29일 "사태가 장기화되며 비용부담이 크게 늘어나고 있다"며 "시민들께서 아래 다섯 가지 품목(즉석밥, 컵라면, 김치, 생수, 종이컵)을 인터넷마켓 등에서 구입해 아래 주소로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요청하는 글을 페이스북 등을 통해 알린 바 있다.

백남기 투쟁본부는 이에 대해 "모두 발신인도 알 수 없는 무기명 후원이다. 백남기 농민을 지키고 이 땅의 민주주의를 바로 세우자는 국민들의 열망을 확인할 수 있었다"면서 "투쟁본부는 "국민 여러분의 성원에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끝까지 부검을 저지하고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이뤄낼 것이다"라고 밝혔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5781 육군원수롬멜 한미약품 주식 엄청나게 떨어졌네요 2016.09.30 6 0
35780 초변태쿄코 실제 전쟁의 공포 2016.09.30 10 0
35779 zero 천조국의 학교폭력 가해자 처벌.jpg 2016.09.30 3 0
35778 절묘한운빨 우리가 단식 할때는 너희도 굶어라.jpg 2016.09.30 5 0
35777 이스나원 한국의 개고기 문화는 야만 2016.09.30 4 0
35776 나야냐비 성추행범을 폭행한 아빠. 2016.09.30 10 0
35775 하루스 서울대 의대생들의 대자보 2016.09.30 7 0
35774 엘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생계가 곤란하신 동호회 회원분들 2016.09.30 4 0
35773 nayana77 전우용 교수의 일침.jpg 2016.09.30 1 0
35772 GREY 김빙삼옹 트윗.jpg 2016.09.30 0 0
35771 새타령 "하나님이 시켜서"…차량 9대 · 순찰차 2대 받고 도주 2016.09.30 2 0
35770 설사의속도 이재명 성남시장의 극딜.jpg 2016.09.30 2 0
35769 GREY 이재명 "비틀어진 권력 바로 잡겠다" 2016.09.30 2 0
35768 나를밡고가라 서울의대생들이 의사의 길을 묻습니다.jpg 2016.09.30 1 0
35767 서찬혁 강남역 탐앤탐스.jpg 2016.09.30 6 0
35766 깡해 이정현 팩트폭력 2016.09.30 5 0
35765 킨다마 신연희 강남구청장 김영란법 ‘수사 1호’된 사연 2016.09.30 2 0
35764 손노리 가습기 살균제 들어간 치약 종류 라네요....많네요..ㅎㄷㄷ.. 2016.09.30 6 0
35763 디트리히1 북 잠수함 정보 한국에 알려주고 8년간 감옥살이, 로버트 김 내한 2016.09.30 2 0
35762 루강 제주도 팔아먹는 외교부 2016.09.30 7 0
35761 설사의속도 공기업은 신의 직장? 소개팅도 뚝 끊겼어요.jpg 2016.09.30 5 0
35760 초변태쿄코 저탄수화물 고지방 다이어트는 좋은점만 있을것인가? 2016.09.30 26 0
35759 hayjay X같은일인지 안X같은일인지 구분하는 기준 2016.09.30 4 0
35758 nayana77 모델 지망생 여고생들.jpg 2016.09.30 12 0
35757 하루스 김영란법이 뭐길래..쫄쫄 굶고 물만 마신 기자들 2016.09.30 7 0
35756 개만무는개 무료 이용 중단 2016.09.30 6 0
35755 개만무는개 대한민국 버리고 군면제 2 2016.09.30 8 0
35754 엘다 에이즈 환자, 스케일링도 못 받아.. 서울시가 나섰다! 2016.09.30 6 0
35753 찌질이방법단 대통령의 순방공식 2016.09.30 7 0
» 나를밟고가라 후원 요청했더니 트럭 4대 도착 2016.09.30 11 0
35751 손노리 더 많은 국민의 세금을 요구하는 성소수자! 약자인가 횡포인가? 소리O 2016.09.30 2 0
35750 Cross_X 軍은 성주골프장 받고, 롯데는 수도권내 軍골프장 받고? 2016.09.30 3 0
35749 뿌우맨 수자원공사 ‘태국판 4대강’에 100억 날려 2016.09.30 0 0
35748 LIMPACT 지방군수에게 설명한 것이 공식 브리핑? 국방부, 황당한 사드 발표 2016.09.30 3 0
35747 스네이크에크 무고죄...레전드 2016.09.30 5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08 209 210 211 212 213 214 215 216 217 ... 1235 Next ›
/ 123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