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56069점
2위 지존의보스 4158155점
3위 인공지능 4155215점
4위 거이타 3525100점
5위 무조건닥공 3202427점
6위 꼬르륵 2656710점
7위 하피 2641397점
8위 스타플래티나 2463599점
9위 따저스승리 2456485점
10위 마스터즈 2411635점
단일배너

 30일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교문위) 국정감사 오전 회의는 지난 21일 선임된 이기동 한국학중앙연구원장(73·사진)의 돌발 발언과 불성실한 태도로 정상적인 감사가 이뤄지지 못했다.

이날 국정감사는 이기동 원장 주연의 ‘콩트’로 전락했다. 이 원장은 시작부터 의원들의 질의에 장광설과 횡설수설을 늘어놓았다.

유은혜 의원이 이사장 선임 과정에 대해 질의하면서 “원장직 수락 전 청와대나 교육부의 지시나 협조요청을 받았냐”고 묻자 갑자기 목소리를 높이며 “저는 목숨을 걸고 얘기하는데 아니다”라고 항변했다.

소리를 치던 이 원장은 갑자기 자리에서 일어났다. “갑자기 신체상… 화장실을 잠깐만…”이라는 말을 한 이 원장은 유성엽 교문위원장의 제지에도 회의장 바깥으로 나가버렸다.

당황한 의원들은 질의를 중단할 수 밖에 없었다.

신동근 의원은 자리로 돌아온 이 원장에게 화장실에서 보좌관과 무슨 말을 했는 지를 물었다.

이 원장이 우물쭈물하자 신 의원은 “보좌관에게 ‘내가 안하고 말지. 이 새파랗게 젊은 것들에게 수모를 당하고 못해 먹겠다.’ 이런 말을 하는 것을 들었다”고 말했다.

당시 옆에 있던 신 의원이 해당 발언을 직접 들은 것이다.

그러자 이 원장은 “하지 않았다. (화장실에) 사람이 많이 몰려드니까 ‘왜 이러는거야’라는 식으로 제지했다”고 해명했다. 유성엽 위원장은 “이 자리에 앉아 있을 수 없는 망언이자 폭언”이라며 진위를 따졌다.

감사를 중지하고 사실 관계를 확인한 결과 이 원장의 비서는 해당 발언을 인정했다.

이 원장의 부적절한 발언에 대한 질타가 쏟아졌다. 또한 이 원장이 화장실에서 돌아와 의자에 착석하자 옆에 앉아있던 안양옥 한국장학재단 이사장이 “의원님들한테 했다고 하지 마시고 기자들한테 했다고 하세요”라는 황당한 조언을 한 사실도 확인됐다.

안 이사장이 마이크가 켜진 줄 모르고 이 원장에게 부적절한 조언을 한 사실이 포착된 것이다.

[ 경향신문 기사 ]

※ 기사전문보기 :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609301310001&code=940100  나이만 먹었지 기본이 안되어 있군요. 국민을 대신해 진행되는 국정감사 알기를 개똥으로 아니 이런 일이 벌어집니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5798 JENGA 핵 사이다 2016.10.01 5 0
35797 얼룩말엉덩이 ■ 박근혜와 최태민.최순실.정윤회 신문기사 총정리(펌) 2016.10.01 103 1
35796 Cross_X 차 번호판 개선?...얼마나 띵가 쳐묵들 하시려나 2016.10.01 8 0
35795 킨다마 일본에서 최근 폐지된 신체검사 2016.10.01 23 0
» LIMPACT “새파랗게 젊은 것들에 수모” 망언···국감 난장판 2016.10.01 5 0
35793 엘다 이재명 · 주진우 토크콘서트 전주편 2016.10.01 1 0
35792 미연시다운족 11살에 27억을 번 소년.jpg 2016.10.01 11 0
35791 디트리히1 수공, 수조 원 적자에도 1,980억 원 수익배당 2016.10.01 7 0
35790 nayana77 재벌 계열사에 '재단과 관련된 자료를 모두 없애라'는 요청이 떨어졌다 2016.10.01 2 0
35789 크로스킬즈 한국에 큰 반향을 불러온 네덜란드 총리의 한 마디 2016.10.01 11 0
35788 멍뭉이의육감 개천절 즈음 다시보는 친일 인명사전 2016.10.01 4 0
35787 nayana77 한국 청년들이여 네덜란드로 오라 2016.10.01 6 0
35786 새타령 나는 사이비 기자가 아닙니다 .jpg 2016.10.01 2 0
35785 강왈왈 태국군 징집병 월급 .jpg 2016.10.01 7 0
35784 소고기짜장 어떤神의 경력! 2016.10.01 6 0
35783 Cross_X 한국학중앙연구원 "돼지들의 공화국" '이승만·박정희 찬양·미화' 2016.10.01 2 0
35782 풀쌀롱전영록 중고나라 사기꾼 검거1 2016.09.30 24 0
35781 육군원수롬멜 한미약품 주식 엄청나게 떨어졌네요 2016.09.30 6 0
35780 초변태쿄코 실제 전쟁의 공포 2016.09.30 10 0
35779 zero 천조국의 학교폭력 가해자 처벌.jpg 2016.09.30 3 0
35778 절묘한운빨 우리가 단식 할때는 너희도 굶어라.jpg 2016.09.30 5 0
35777 이스나원 한국의 개고기 문화는 야만 2016.09.30 4 0
35776 나야냐비 성추행범을 폭행한 아빠. 2016.09.30 10 0
35775 하루스 서울대 의대생들의 대자보 2016.09.30 7 0
35774 엘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생계가 곤란하신 동호회 회원분들 2016.09.30 4 0
35773 nayana77 전우용 교수의 일침.jpg 2016.09.30 1 0
35772 GREY 김빙삼옹 트윗.jpg 2016.09.30 0 0
35771 새타령 "하나님이 시켜서"…차량 9대 · 순찰차 2대 받고 도주 2016.09.30 2 0
35770 설사의속도 이재명 성남시장의 극딜.jpg 2016.09.30 2 0
35769 GREY 이재명 "비틀어진 권력 바로 잡겠다" 2016.09.30 2 0
35768 나를밡고가라 서울의대생들이 의사의 길을 묻습니다.jpg 2016.09.30 1 0
35767 서찬혁 강남역 탐앤탐스.jpg 2016.09.30 6 0
35766 깡해 이정현 팩트폭력 2016.09.30 5 0
35765 킨다마 신연희 강남구청장 김영란법 ‘수사 1호’된 사연 2016.09.30 2 0
35764 손노리 가습기 살균제 들어간 치약 종류 라네요....많네요..ㅎㄷㄷ.. 2016.09.30 6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07 208 209 210 211 212 213 214 215 216 ... 1234 Next ›
/ 123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