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957029점
2위 지존의보스 4970896점
3위 인공지능 4740080점
4위 거이타 4731820점
5위 꼬르륵 3118775점
6위 스타플래티나 2994260점
7위 몽고실 2991265점
8위 마스터즈 2826470점
9위 이피엘대장 2736202점
10위 연승천금 2558920점

예비역 장성 "朴대통령, 내년에 남북 군사충돌 계획" "DJ비서" 최경환 "朴대통령의 북한 자극에는 의도가 있는 것 같다" 최경환 국민의당 의원이 4일 박근혜 대통령이 내년 상반기에 남북 군사적 충돌을 계획하고 있다는 예비역 장성의 정세분석 문자메시지를 공개해 청와대의 반발 등 파장을 예고했다.고 김대중 전 대통령 비서관이었던 최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박 대통령이 지난 1일 국군의날 기념사에서 북한주민들에게 탈북을 권유한 데 대해 "참 우려스러운 상황이다. 대통령이 문제"라며 "위기상황 앞에 긴장을 고조시키고 자극을 반복하는 것은 의도가 있는 것 같다"며, 외교안보분야에 종사했다는 예비역 국군 장성의 정세분석 문자메시지를 소개했다.최 의원에 따르면, 예비역 장성은 문자를 통해 ""나는 10.1 기념사를 통해 박 대통령이 대북 선전포고를 한 것으로 단정한다"며 "대통령의 다음 수순은 북한이 한미연합군에 의한 보복 빌미를 줄 수 있는 도발을 해오도록 계속 자극할 것"이라고 전망했다.예비역 장성은 더 나아가 "박 대통령 계획대로라면 내년 상반기까지 남북간 전쟁에 준하는 군사적 충돌이 있을 것"이라며 "박 대통령은 북한의 국제사회 고립이 성공했고, 제재 압박이 성과를 거두고 있다는 판단을 통해 전쟁으로 희생을 감수하더라도 때가 무르익었다고 판단하는 것 같다"고 내다봤다.박지원 비대위원장도 이날 회의에서 박 대통령 발언에 대해 "대단히 과격하고 위험천만한 발언"이라며 "MB정부는 조만간 북한이 붕괴한다는 잘못된 정보에 기반해 비핵-개방-3000 정책을 수립했으나 MB정부는 임기 내내 남북관계 개선을 위해 아무것도 못한 가장 무능한 정부가 됐다"고 지적했다.그는 이어 "국민은 남은 임기동안 남북관계라도 성공하길 바란다"며 "대북 강경론자였던 윌리엄 페리 전 미 국방장관 겸 대북정책조정관은 오바마는 물론 부시정부 정책도 실패했고, 지금은 핵비확산과 동결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했고, 아울러 제거 붕괴론의 위험성도 지적하고 있다"고 강조했다.그는 그러면서 "한마디로 현 상황에선 대화밖에 없다는 것"이라며 "대통령이 통일을 희망으로 만들려면 대화의 끈을 버려선 안된다. 대통령의 태도 변화를 촉구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069 에덴동산 이정렬 전 판사 페이스북.jpg 2016.10.04 5 0
36068 하루스 박지원 "北 붕괴 상황, 우리가 먼저 만들어선 안돼" 2016.10.04 3 0
36067 벛꽃 최순실(박근혜) 게이트 잊게 해야 된다.. 성공?? 2016.10.04 4 0
» 남자사람여자 예비역 장성 "朴대통령, 내년에 남북 군사충돌 계획" 2016.10.04 23 0
36065 문폴로 자가당착 2016.10.04 4 0
36064 황토목팬션 하이킥녀 근황.jpg 2016.10.04 11 0
36063 Dsus4 mofu 님 보시길....남의 부모 욕하면 이리 되시는 겁니다 2016.10.04 6 0
36062 위거 한전KPS, 퇴직자 출신 기업에 350억 수의계약 몰아줘 .. 2016.10.04 2 0
36061 강왈왈 해리포터네 집이 매물로....gisa 2016.10.04 9 0
36060 하루스3 삼성전자, 갤럭시노트 7 수습하니 이번엔 미국서 세탁기 폭발 논란 2016.10.04 8 0
36059 zero 우리의 고유민족행사인 단오절이 사라진다고 합니다. 도와주세요 2016.10.04 4 0
36058 서찬혁 내가 봐도 웃기는 일이네요 ㅎㅎ 2016.10.04 3 0
36057 찌질이방법단 정부개발 체조...셀프 퇴출? 2016.10.04 1 0
36056 하루스 일본 편의점 알바 고등학생의 위엄.jpg 2016.10.04 12 0
36055 엘다 사무영업 경력직에게 열차 안전 맡긴 코레일…'승객 안전은 나몰라' 2016.10.04 3 0
36054 GREY 공격력 갑 2016.10.04 4 0
36053 중력파발견 잃어버린 개 찾았는데…불에 태워 잡아먹은 동네 주민들 2016.10.04 5 0
36052 나를밡고가라 서울대병원 백남기 사망 팩트 이야기 2016.10.04 1 0
36051 문폴로 선거에 조폭도 개입한 개판5분전인 시뻘건당ㅋㅋㅋㅋㅋ 2016.10.04 5 0
36050 나를밟고가라 노벨생리의학상에 오스미 교수…일본 23번째 노벨상 2016.10.04 8 0
36049 찌질이방법단 [장도리 2016.10.04 1 0
36048 소고기짜장 영국 총리의 '브렉시트 일정' 발표 이후 파운드화가 사정 없이 떨어지고 있다 2016.10.04 3 0
36047 銀洞 백남기대책위 페북 [긴급! 공유요청! 2016.10.04 4 0
36046 서찬혁 표창원 팩트폭행 2016.10.04 4 0
36045 찌질이방법단 사드배치 진실 2016.10.04 5 0
36044 쇼크미 힐러리의 핵펀치 2016.10.04 5 0
36043 서찬혁 한국 영화 자막 특징 2016.10.04 3 0
36042 쇼크미 한국이 놀라운 60가지 이유, 이게 다 박그네 정권 때 달성 2016.10.04 7 0
36041 킨다마 서울대의 대자보 2016.10.04 2 0
36040 Cross_X 한국 사회 최상위층의 양심수준.jpg 2016.10.03 4 0
36039 나야냐비 시장스시 사과문 2016.10.03 6 0
36038 서찬혁 여자는 왜 나쁜 남자를 좋아하나? 2016.10.03 5 0
36037 hayjay 세월호 끝난게 아니다.jpg 2016.10.03 6 0
36036 GREY 눈은 못 뜨지만 핸드폰은 볼 수 있어.jpg 2016.10.03 2 0
36035 이스나원 여중생 앞에서 음란행위 적발된 50대 알고보니 '경찰' 2016.10.03 2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339 340 341 342 343 344 345 346 347 348 ... 1374 Next ›
/ 137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