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6764156점
2위 유덕화 6400050점
3위 거이타 6234145점
4위 인공지능 4833080점
5위 몽고실 4275626점
6위 스타플래티나 3550284점
7위 꼬르륵 3426460점
8위 마스터즈 3330470점
9위 호호호 3311144점
10위 킹죠지 3299525점

"트럼프 탈세" 보도 NYT 기자 "특종 건지려면 우편함 봐라""우편함을 확인하라"미국 공화당 대통령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의 세금 회피를 특종 보도한 뉴욕타임스(NYT) 메트로 수전 크레이그(Susanne Craig) 기자의 말이다. 그는 2일(현지시간) NYT 인터넷판에 취재 뒷이야기를 통해 특종을 낚게 된 과정을 공개했다.수전은 트럼프가 1995년에 9억1600만 달러의 손실을 신고했고, 이때문에 18년간 합법적으로 세금을 내지 않았다고 보도했다.지난 9월 23일 수전은 자신의 우편함에서 판지로 된 봉투를 발견했다. 뉴욕시 소인이 찍혀 있고 트럼프 기업으로 되어있는 반송지 주소를 보는 순간 수전은 특종을 예감했다. 그는 일찍이 트럼프가 오랜 전통을 깨고 공개하길 거부한 세금 환급 건에 대해 추적하고 있었다. 트럼프의 실제 세금 환급금을 두 눈으로 확인하는 게 최종 목표였다. 트럼프 미국 공화당 대선 후보의 세금 회피 특종을 보도한 수전 크레이그 뉴욕타임스 메트로 기자.봉투 안에는 트럼프의 1995년 세금 기록이 있었다. 트럼프는 1995년에 사업상 큰 손실을 봤는데,그것 때문에 연방소득세를 거의 20년 가까이 내지 않았다. 곧바로 팀원들과 자료 분석을 시작했다. 한 가지 벽에 부딪혔다. 트럼프의 손실 금액 "915,729,293달러"의 기록 중 첫 두 자리와 다음의 일곱 자리 수의 줄이 일치하지 않았다. 문서 변조가 의심되는 대목이었다.답을 준 것은 플로리다의 은퇴한 회계사 잭 밋닉이었다. 그는 트럼프의 세금 환급을 준비하고 서명한 사람이다. 줄이 맞지 않는 이유에 대해 잭은 당시 사용했던 세금 소프트웨어에서 9자리 숫자의 손실을 입력하는 게 불가능했다고 설명했다. 그래서 첫 두 자릿수를 타자기를 이용해 직접 입력했다는 것이다. 그 밖의 다른 기록들은 진짜로 보인다고 확인해줬다.수전은 8일간 취재 끝에 보도 준비를 마쳤다. 트럼프 캠프에 그 동안 취재한 내용에 대해 해명할 기회를 줬다. 그러나 트럼프 캠프의 대변인은 세금 기록에 대해 이의를 제기하거나 확인해주지 않았다. 수전은 "(트럼프의 대변인은) 그저 우리가 기사를 발행하면 소송을 하겠다고 위협했을 뿐"이라고 전했다. 지난 1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가 온라인판으로 보도한 트럼프 후보의 세금 회피 특종 기사.미국에선 타인의 세금 관련 정보를 공개하는 것을 법으로 금지하고 있다. 하지만 수전과 탐사팀은 처벌을 감수하고 보도하기로 결정했다. 토요일(1일) 밤 9시 10분. 수전의 기사가 NYT 홈페이지에 올라갔다. 수백만 명이 그의 기사를 읽었고, 이틀 만에 7000개가 넘는 댓글이 달렸다. 트럼프의 지지율은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대선 후보에 비해 6% 정도 뒤지고 있다.수전은 "우편함을 확인하는 습관"이 특종을 건지게 된 이유라고 했다. 그는 "특히 이메일로 보낸 것들이 신원을 확인할 단서를 남긴다고 걱정하는 사람들이 있는 오늘날엔, "보통 우편"이 기자들과 익명으로 소통할 수 있는 훌륭한 방법이 된다"고 말했다.다만, 한 가지 전제조건이 있다. 익명의 제보자가 보낸 우편물을 "내가(기자가) 확인할 거라는 걸 믿게 하는" 신뢰가 그것이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013 찌질이방법단 부칸에 약점 잡혔다.........아님 말고? 2016.10.04 5 0
36012 찌질이방법단 외고 전교 1등 했던 학생 자퇴 후 9급 공무원 합격 2016.10.04 10 0
36011 쇼크미 [만평 2016.10.04 1 0
36010 찌질이방법단 애가 식탐이 많아서 찔러죽였다 2016.10.04 9 0
36009 나라야_ 북한 에어쇼에 뉴질랜드 항공기 등장… 2016.10.04 7 0
36008 나야냐비 백남기 사망 자유원샷 한컷만화 2016.10.04 7 0
» 이스나원 '트럼프 탈세' 보도 NYT 기자 "특종 건지려면 우편함 봐라" 2016.10.04 3 0
36006 절묘한운빨 음주 화물차, 버스 추돌 후 정류장 덮쳐 "11명 부상" 2016.10.04 2 0
36005 절묘한운빨 폴란드 뒤덮은 검은옷 여성 시위대…낙태 전면 금지 법안에 파업 2016.10.04 5 0
36004 얼룩말엉덩이 애국심에 대한 어르신의 말씀 2016.10.04 2 0
36003 銀洞 전우용 "일본군 731부대 의사들이 그랬던 것처럼" 2016.10.04 7 0
36002 악의와비극 예비역 장성: "朴대통령, 늦어도 내년에 남북의 군사충돌을 일으킬 계획" 폭로 2016.10.04 8 0
36001 얼룩말엉덩이 이재명 시장 친형 근황 2016.10.04 8 0
36000 절묘한운빨 특조위 조사관들, 이달 중 국가상대 급여지급 소송 제기 2016.10.04 1 0
35999 앙렁 일본 방송의 와사비 쉴드.jpg 2016.10.04 6 0
35998 쇼크미 음식값 내라는 식당 여주인 집단폭행 유커 7명 기소 2016.10.04 5 0
35997 JENGA 한국 교사역량, 24개국中 '부끄러운 수준' 2016.10.04 4 0
35996 개만무는개 박주민의원의 진정성 있는 쪽잠 2016.10.04 3 0
35995 엘다 kbs 뉴스 수준 2016.10.04 6 0
35994 미연시다운족 여자친구 1시간 동안 잔인하게 폭행한 격투기 선수.gisa 2016.10.04 21 0
35993 새타령 에버랜드 휴가군인외 무료입장 다시 한다고 합니다. 2016.10.04 9 0
35992 에덴동산 이정렬 전 판사 페이스북.jpg 2016.10.04 5 0
35991 하루스 박지원 "北 붕괴 상황, 우리가 먼저 만들어선 안돼" 2016.10.04 3 0
35990 벛꽃 최순실(박근혜) 게이트 잊게 해야 된다.. 성공?? 2016.10.04 4 0
35989 남자사람여자 예비역 장성 "朴대통령, 내년에 남북 군사충돌 계획" 2016.10.04 23 0
35988 문폴로 자가당착 2016.10.04 4 0
35987 황토목팬션 하이킥녀 근황.jpg 2016.10.04 11 0
35986 Dsus4 mofu 님 보시길....남의 부모 욕하면 이리 되시는 겁니다 2016.10.04 6 0
35985 위거 한전KPS, 퇴직자 출신 기업에 350억 수의계약 몰아줘 .. 2016.10.04 2 0
35984 강왈왈 해리포터네 집이 매물로....gisa 2016.10.04 9 0
35983 하루스3 삼성전자, 갤럭시노트 7 수습하니 이번엔 미국서 세탁기 폭발 논란 2016.10.04 8 0
35982 zero 우리의 고유민족행사인 단오절이 사라진다고 합니다. 도와주세요 2016.10.04 4 0
35981 서찬혁 내가 봐도 웃기는 일이네요 ㅎㅎ 2016.10.04 3 0
35980 찌질이방법단 정부개발 체조...셀프 퇴출? 2016.10.04 1 0
35979 하루스 일본 편의점 알바 고등학생의 위엄.jpg 2016.10.04 12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374 375 376 377 378 379 380 381 382 383 ... 1407 Next ›
/ 140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