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6505156점
2위 유덕화 6368550점
3위 거이타 5845885점
4위 인공지능 4829080점
5위 몽고실 4026104점
6위 스타플래티나 3538784점
7위 꼬르륵 3426460점
8위 킹죠지 3202780점
9위 마스터즈 3185970점
10위 호호호 3015204점
조회 수 6 추천 수 0 댓글 0

일본 과학영재들은 "연구 외길"   vs   한국 과학영재들은 "의대로, 해외로"

이상민 의원 "창의재단 올림피아드수상자 관리 실태" 보고

#dmcfContents section { word-break:break-word } #dmcfContents section > * { margin-bottom: 1em} #dmcfContents section > *:last-child { margin-bottom: 0} #dmcfContents figcaption::before { content:"↑ "; font-size:0.8em;line-height:1.5em;color:#616686;text-align:left } #dmcfContents figcaption {font-size:0.8em;line-height:1.5em;color:#616686;text-align:left;margin:3px auto} #dmcfContents table {width:100%} #dmcfContents td { font-size:1em } #dmcfContents figure {margin: 0px auto 12px;position:relative} #dmcfContents img {margin: 0 auto;display: block;} #dmcfContents div[dmcf-ptype="kage"] { text-align:center; } #dmcfContents [dmcf-mtype="video/kage/owner"], #dmcfContents [dmcf-mtype="video/kage"] { max-width:100%; }

오스미 요시노리(大隅良典·71) 도쿄공업대 영예교수가 올해 노벨 생리의학상을 수상하면서 일본 열도는 다시 한번 한껏 달아올랐다. 과학 분야에서만 벌써 22명의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해서다. 일본이 이처럼 노벨상 강국이 된 것은 핵심 인재에 대해 국가와 기업 차원에서 과감한 투자와 연구자들의 장인정신이 결합한 것이 주요 배경으로 꼽힌다.

일본은 2050년까지 노벨 과학상 수상자 30명을 배출한다는 목표 아래 매년 국내총생산(GDP) 대비 2%인 1700억달러 규모의 연구비를 쏟아붓고 있다. 우리나라의 3배가 넘는 수준이다.

이와 달리, 한국은 과학 인재들이 국가와 기업의 미흡한 투자와 급변하는 세태에 출렁이며 돈을 잘 버는 의대로 몰리거나 해외로 나가는 현상이 심화하고 있다. 노벨상은 아직 언감생심이라는 거다. 실제 국제과학올림피아드에 수상자 10명 가운데 4명이 의대로 진학하고 있고, 2013년 이후에는 개인정보 보호를 이유로 과학영재들의 진로조차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특히 국내 핵심 과학자들의 해외 유출이 더욱 심화하면서 정부의 과학인재 관리에 문제가 있다는 비판이 쏟아지고 있다.

4일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이상민 의원(더민주)이 공개한 ‘창의재단의 국제올림피아드 수상자 관리대책’을 살펴보면 매년 과학올림피아드 수상자들의 30∼40%가 이공계가 아닌 의대에 진학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0년 이후 4년간 수학, 물리, 화학, 생물, 천문 등 분야 수상자 73명 가운데 30%에 이르는 22명이 의대에 진학했다. 2010년 20%, 2011년 33%, 2012년 42%로 해마다 증가세였다. 특히 창의재단은 2013년 이후 개인정보 보호를 이유로 수상자 동향조차 전혀 파악하지 않고 있다고 이 의원은 지적했다.

핵심 과학자의 해외 유출도 심각하다. 같은 상임위 이은권 의원(새누리당)이 공개한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핵심인재의 해외 유출은 2010년 8080명에서 2013년에는 8931명으로 늘었다. 국내 과학인재들의 이탈이 이어지는 것은 지나친 단기 실적주의에 매몰되고 연구의 독립성이 보장되기 어렵다는 점이 우선적으로 꼽히고 있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101 황토목팬션 노인 폭행 30대녀, 1년6개월 실형 선고.jpg 2016.10.04 10 0
36100 Dsus4 세월호 아이들 “여행가다 죽어 황제 대우” 2016.10.04 7 0
36099 설사의속도 어느 교수의 예언.jpg 2016.10.04 7 0
36098 쇼크미 이정현이 단식을 접은 이유 .jpg 2016.10.04 11 0
» 미연시다운족 대한민국에 미래가 없는 이유 2016.10.04 6 0
36096 GREY 10대~20대들의 삶의 방향을 깨워주는 영상.avi 소리O 2016.10.04 1 0
36095 초변태쿄코 이재명 시장 고소 당한 이유 2016.10.04 5 0
36094 nayana77 친일반민족 매국노의 기준 2016.10.04 2 0
36093 銀洞 이재명의 선언 "박근혜 정부를 독재정권으로 규정한다" 2016.10.04 4 0
36092 hayjay 낙하산천국 계한민국 2016.10.04 3 0
36091 hayjay 파업중인 서울대병원 간호사가 올린 글.jpg 2016.10.04 8 1
36090 개만무는개 연평도 사태 당시 미 국방부 장관의 회고 2016.10.04 7 0
36089 크로스킬즈 2-30대 투표 안하는 사람에게 2016.10.04 4 0
36088 찌질이방법단 일본 사찰에 모셔진 안중근 의사 2016.10.04 4 0
36087 뿌우맨 트럼프 힐러리 지지율 갈수록 점점 벌어지네요 2016.10.04 5 0
36086 절묘한운빨 오늘 일본방송의 와사비테러 극딜 2016.10.04 3 0
36085 nayana77 10월 5일 한겨레 그림판 2016.10.04 8 0
36084 엘다 “청와대, 국정원에 박대통령 사저 마련 지시” 2016.10.04 6 0
36083 Dsus4 노회찬, "박정희도 사인 명백·자녀 요청 이유로 부검 안 해" 2016.10.04 6 0
36082 쇼크미 김진태 "물대포 맞고 뼈 안 부러져" 2016.10.04 9 0
36081 GREY 아베 아직 모르나…'사죄편지' 기대하다 좌절한 외교부 2016.10.04 1 0
36080 남자사람여자 금수저’ 지켜주는 박근혜 정부.avi 2016.10.04 10 0
36079 GREY 이정현 단식이 조롱받는 이유 (by.유민아빠) 2016.10.04 11 0
36078 JENGA 경주에 규모 2.6 지진 발생 2016.10.04 2 0
36077 악의와비극 대한민국 국민 이라면 기억해야될 명대사 2016.10.04 11 0
36076 나를밟고가라 이희진 옥중편지 전문 2016.10.04 48 0
36075 엘다 남자인생 사실상 끈남. 2016.10.04 12 0
36074 문폴로 박근혜 대통령 내년 북한과 군사충돌 계획 중. 2016.10.04 17 0
36073 nayana77 이정현 단식 중단, 추미애의 예언이 맞았다 2016.10.04 6 0
36072 벛꽃 전 세계 울린 '하얀 헬멧'의 눈물.. 비하인드 스토리 .. 2016.10.04 2 0
36071 악의와비극 MB정권 이후 자원개발에 30조 투입해 16% 건져 .. 2016.10.04 2 0
36070 GREY 김영란 법 때문에 점심 이렇게 먹었습니다.jpg 2016.10.04 9 0
36069 스네이크에크 김제동의 돌직구.JPG 2016.10.04 9 0
36068 위거 범죄자 인권 수준 2016.10.04 6 0
36067 찌질이방법단 부칸에 약점 잡혔다.........아님 말고? 2016.10.04 5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368 369 370 371 372 373 374 375 376 377 ... 1404 Next ›
/ 140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