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865519점
2위 지존의보스 4446582점
3위 인공지능 4429115점
4위 거이타 4105060점
5위 꼬르륵 2832160점
6위 몽고실 2674610점
7위 마스터즈 2579970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52943점
9위 이피엘대장 2355482점
10위 가야 2052696점
조회 수 9 추천 수 0 댓글 0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백남기 농민의 부검영장 사본을 공개하며 “강제로 집행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4일 박 의원이 대법원에서 제출받아 공개한 지난달 28일 발부된 백 농민의 부검 영장에 첨부된 ‘압수수색검증의 방법과 절차에 관한 제한’이라는 문서를 보면, ‘부검 실시 이전 및 진행 과정에서 부검의 시기 및 방법과 절차, 부검 진행 경과 등에 관하여 유족 측에 충분한 정보를 제공하고 공유할 수 있도록 하여야 함’이라고 명시돼있다.

발부 당시엔 ‘유가족에게 부검 절차와 내용에 대해 충분히 정보를 제공해야 한다’는 취지만 알려졌었다.

기존 내용에 비춰, ‘부검 실시 이전 및 진행 과정에서’와 ‘충분한 정보를 제공하고 공유’ 등의 문구가 추가로 드러나 유족이 법원의 정확한 뜻을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백씨 변호인단은 정확한 영장 발부 취지를 알아야 한다며 전문 공개를 요구해왔다.

하지만 경찰은 “수사서류이기에 비공개대상”이라며 거부해왔다.

박 의원은 “단순히 가족 의견을 듣기만 하고 검경이 마음대로 부검의 시기와 방법 등을 결정하라는 것이 아니다. 부검 실시 이전부터 가족과 충분히 논의해 결정하라는 게 법원의 취지”라고 주장했다.

또 박 의원은 지난달 26일 법원이 1차로 청구된 백씨의 부검영장 일부를 기각하며 밝힌 사유도 대법원에서 제출받아 공개했다. 일부 기각 사유를 보면, ‘현 단계에서 변사자에 대한 입원기간 중의 진료기록내역을 압수하여 조사하는 것을 넘어 사체에 대한 압수 및 검증까지 허용하는 것은 필요성과 상당성을 갖추었다고 보기 어려움’이라고 적혀있다. 박 의원은 “수사기관이 흘린대로 간단한 조건만 갖추면 부검을 집행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라 전 과정에서 유족의 동의를 구하지 못하면 집행이 불가능한 것으로 해석해야 한다”며 “그것이 1,2차 영장 청구 전 과정을 놓고 종합적으로 해석된 결과”라고 밝혔다.

[ 경향신문 기사 ]

※ 기사전문보기 :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764151.html?_fr=mt0  그래서 견찰들이 영장 보여주지 않으려고 애썼군요.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146 중력파발견 딱 한방에.....jpg 2016.10.05 5 0
36145 나라야_ [임진왜란 2016.10.05 3 0
36144 나를밟고가라 미국과 한국의 교통문화 차이 소리O 2016.10.05 20 0
36143 초변태쿄코 김제동씨의 일침.jpg 2016.10.05 27 0
36142 설사의속도 아베 사죄거부, 한국정부 '쉿~ 조용히해' 2016.10.05 17 0
36141 디트리히1 백남기 부검영장 사본 공개.."강제 집행 불가" 2016.10.05 19 0
36140 강왈왈 필리핀 두테르테, 오바마에 또 독설…"지옥에나 가라" 2016.10.05 16 0
36139 hayjay 박근혜와 김정은 공통점 2016.10.05 11 0
» 문폴로 박주민, 백남기 부검영장 사본 공개 2016.10.05 9 0
36137 쇼크미 일본 시장스시 일본인들 반응,, 2016.10.05 18 0
36136 에덴동산 도로공사 “친박 낙하산의 보은” 2016.10.04 20 1
36135 쇼크미 제발 이런거 하지마 2016.10.04 19 0
36134 nayana77 노회찬, “박정희도 사인 명백·자녀 요청 이유로 부검 안 해” 2016.10.04 6 0
36133 쇼크미 유시민, 박근혜 대통령에게 일침 "그 자리에 있어선 안될 사람".avi 2016.10.04 15 0
36132 엘다 이재명 "경찰, 물대포로 국민 죽이고 비웃어" 2016.10.04 10 0
36131 새타령 러시아 경찰 클래스.gif 2016.10.04 17 0
36130 서찬혁 이재명 성남시장 응원해주는 문재인 2016.10.04 10 0
36129 황토목팬션 흔한 해시계.gif 2016.10.04 7 0
36128 앙렁 이재명 성남시장의 돌직구.jpg 2016.10.04 10 0
36127 서찬혁 뉴스에서는 못보는 뉴스영상. 박&순실씨의 우정 2016.10.04 9 0
36126 크로스킬즈 1년전 미르재단 칼럼 .jpg 2016.10.04 13 0
36125 황토목팬션 노인 폭행 30대녀, 1년6개월 실형 선고.jpg 2016.10.04 10 0
36124 Dsus4 세월호 아이들 “여행가다 죽어 황제 대우” 2016.10.04 7 0
36123 설사의속도 어느 교수의 예언.jpg 2016.10.04 7 0
36122 쇼크미 이정현이 단식을 접은 이유 .jpg 2016.10.04 11 0
36121 미연시다운족 대한민국에 미래가 없는 이유 2016.10.04 6 0
36120 GREY 10대~20대들의 삶의 방향을 깨워주는 영상.avi 소리O 2016.10.04 1 0
36119 초변태쿄코 이재명 시장 고소 당한 이유 2016.10.04 5 0
36118 nayana77 친일반민족 매국노의 기준 2016.10.04 2 0
36117 銀洞 이재명의 선언 "박근혜 정부를 독재정권으로 규정한다" 2016.10.04 4 0
36116 hayjay 낙하산천국 계한민국 2016.10.04 3 0
36115 hayjay 파업중인 서울대병원 간호사가 올린 글.jpg 2016.10.04 8 1
36114 개만무는개 연평도 사태 당시 미 국방부 장관의 회고 2016.10.04 7 0
36113 크로스킬즈 2-30대 투표 안하는 사람에게 2016.10.04 4 0
36112 찌질이방법단 일본 사찰에 모셔진 안중근 의사 2016.10.04 4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71 272 273 274 275 276 277 278 279 280 ... 1308 Next ›
/ 130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