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869209점
2위 인공지능 4430115점
3위 지존의보스 4406582점
4위 거이타 4105370점
5위 꼬르륵 2839660점
6위 몽고실 2674610점
7위 마스터즈 2609470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52938점
9위 이피엘대장 2355482점
10위 가야 2054196점
2016.10.05 17:00

[2016국감

조회 수 3 추천 수 0 댓글 0

국민이 납득할만한 상식적 전력공급계약 개정 조속히 이뤄져야"

전기요금과 관련 주한미군은 전년도 전체 고객 평균판매 단가를 적용받아 국군과 일반 국민들에 비해 저렴하게 전기를 사용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5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김경수(경남 김해을) 의원은 지난 6년 간 국군과 주한미군 전기요금에 대해 분석한 결과 주한미군은 ㎾h당 적게는 8.77원, 많게는 20.84원을 국군에 비해 혜택을 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이는 국군에 비해 적게는 9.4%, 많게는 18.3%의 요금 할인 혜택을 받은 것으로 나타나 논란이 예상된다는 지적이다.

주한미군의 전기요금 요율은 2003년 이전에는 제136차 소파(한미군사협정·SOFA) 의결에 따라 산업용(갑) 저압 요금이 적용됐지만 2003년 SOFA 공공용역분과위원회 합의 후 전년도 전체 고객 평균판매 단가를 적용하고 있다.

이 같은 "헐값" 요금 혜택은 SOFA 제6조(공익사업과 용역)와 SOFA 공공용역분과위원회 합의문에 근거한다.

김 의원은 주한미군에 대한 전기요금 공급 단가가 산업용 전기보다 저렴하게 공급된 점을 지적하며, "국군에 비해 주한미군에만 과도한 혜택을 주고 있는 것은 문제"라며 "산업부와 기재부의 주한미군 전기요금 요율에 대한 재검토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한전은 주한미군이 연간 국군에 비해 얼마나 혜택을 보는가에 대한 분석 요청에 대해 "주한미군의 전기 사용량은 알아도 고압의 경우 시간대별 요금이 적용되어 정확한 산출은 어렵다"고 답변했다.

주한미군의 전기요금에는 "미납이나 연체료 개념이 없는 것"도 문제라고 김 의원은 지적했다.

한전은 공급 약관상 전기 사용자에게 납기 1주일 전 고지서를 발부하고 , 납부 기한을 넘기는 일자별 1.5%의 연체료를 가산하고 있지만 주한미군의 경우 1개월 전 고지서를 발부하고, 연체료 부과도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대해 한전은 주한미군과 체결한 전력공급계약서 "제1조 전력요금에는 벌과금 또는 이자를 부과하지 않으며, 미국 정부는 계약자가 모든 수용가에게 관례적으로 적용하는 요금 할인을 받을 자격이 있다"는 조항이 근거라고 답변했다.

김 의원은 "국민들에게는 연체료와 납기 기한을 두고 있으면서 주한미군에만 도 넘은 제도상 특혜를 주는 것도 문제"라며"한전은 국민들이 납득할만한 상식적 전력 공급 계약 개정을 조속히 추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http://media.daum.net/politics/others/newsview?newsid=20161005155750466&RIGHT_REPLY=R46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204 뿌우맨 모두가 no 라고 할때 yes 라고 하는 친구 2016.10.05 6 0
36203 디트리히1 빙삼옹의 일침.jpg 2016.10.05 2 0
36202 nayana77 손석희 앵커의 브리핑.jpg 2016.10.05 6 0
36201 나야냐비 소녀상을 지키는 학생들.jpg 2016.10.05 3 0
36200 스네이크에크 펌)현대기아차 리콜 사태 김부장 입니다[해결 관련의 글 2016.10.05 6 0
36199 나라야_ 10월 6일 한겨레 그림판 2016.10.05 1 0
36198 깡해 日 '와사비 테러'에 이은 '버스표 욕설' 혐한 논란 2016.10.05 2 0
36197 쇼크미 반기문 예우법 추진 2016.10.05 11 0
36196 중력파발견 친일명부와 뉴라이트의 역사왜곡 그리고 건국절 의도.avi 2016.10.05 1 0
36195 소고기짜장 통신사 장기가입자는 '호갱님'..1천만 명 속였다 2016.10.05 8 0
36194 크로스킬즈 위조지폐로 물품구입한 20대 구속 2016.10.05 10 0
36193 하루스3 길빵이 싫어요 2016.10.05 9 0
36192 벛꽃 최대 승자는 우병우, 모든 의혹 무혐의? 2016.10.05 6 0
36191 찌질이방법단 한전, 4년 동안 기자들 해외 시찰에 7억6천만원 2016.10.05 6 0
36190 설사의속도 대한의사협회 "백남기 '심폐정지', 사망원인 아니다" 2016.10.05 3 0
» 나를밟고가라 [2016국감 2016.10.05 3 0
36188 찌질이방법단 "<자백> 스크린 안 연 롯데·CGV, 두려움 탓 아니겠나" 2016.10.05 5 0
36187 JENGA 이재명 시장님 트윗 - 감사합니다 형님들 ㅎㅎ 2016.10.05 4 0
36186 크로스킬즈 '화난' 교사들 "'듣보잡' 국정교과서 당장 주문하라니" 2016.10.05 3 0
36185 풀쌀롱전영록 들어나 봤슴까? 황제 대출 금리! 2016.10.05 11 0
36184 나야냐비 오늘 울산상황.....jpg 2016.10.05 10 0
36183 하루스3 핵사이다 2016.10.05 7 0
36182 초변태쿄코 의사협회 "심폐정지, 사망원인 될 수 없다" 진단서에 반론 2016.10.05 4 0
36181 JENGA 박원순 "경찰 물대포에 서울시 물 공급 안할 것" 2016.10.05 5 0
36180 nayana77 이번에 울산이 피해가 큰 이유.jpg 2016.10.05 12 0
36179 절묘한운빨 조환익 한전 사장 "누진제 폐지 동의 안해" 2016.10.05 5 0
36178 에덴동산 벽을 뚫은 남자 2016.10.05 9 0
36177 미연시다운족 [국민은 빚잔치 공기업은 돈잔치 2016.10.05 3 0
36176 하루스 태풍 물난리가 기분좋은 사람 2016.10.05 7 0
36175 디트리히1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박정희 전 대통령 동상 건립, 기부금품법 위반 의혹" 반박 .. 2016.10.05 11 0
36174 장뤽고다르 병역기피로 한국 국적 포기한 검은머리 외국인들, 계속 한국 드나들며 사회, 조세회피등 부당이득 적발, 영구입국금지 2016.10.05 14 0
36173 찌질이방법단 매브니 왜, 그들은 미군을 택했나. 소리O 2016.10.05 20 0
36172 스네이크에크 노회찬 "박정희도 가족 반대로 부검 안해" 2016.10.05 5 0
36171 남자사람여자 "한전, 누진제 폐지하려다 5단계로 '거꾸로' 후퇴" 2016.10.05 2 0
36170 크로스킬즈 한달전 해운대 마린시티 방재대책 기사 2016.10.05 7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70 271 272 273 274 275 276 277 278 279 ... 1309 Next ›
/ 1309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