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833099점
2위 인공지능 4604080점
3위 지존의보스 4588311점
4위 거이타 4350125점
5위 꼬르륵 2951030점
6위 몽고실 2762695점
7위 마스터즈 2670470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47290점
9위 이피엘대장 2525062점
10위 참이슬 2349185점

김영란법(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의 불똥이 돌잔치와 돌반지로 옮겨붙고 있다. 김영란법상 허용되는 경조사 대상에서 돌잔치가 빠지면서 미리 돌잔치를 준비하던 공무원·교사 등 법 적용 대상자들이 부랴부랴 예약을 취소하고 있다. 지난 2일 오후 서울시 강북구 상봉역 인근 A외식레스토랑. 여느 때면 부부가 한복을 곱게 맞춰 입고 돌잔치 하객들을 맞느라 분주할 시간이지만 이날 예약자 명단은 텅 비어 있었다. 레스토랑을 운영하는 B씨는 "주말 사이 잡혀 있던 돌잔치가 5건이나 취소됐고 방금 전에도 오늘 예약을 취소하는 전화를 받았다"며 "갑작스레 예약이 취소되면 자리를 채우기 어려워 손해가 이만저만이 아니다"고 하소연 했다. 특히 서울 광화문 일대와 세종시 등 공직자들이 집중된 지역의 상가에서는 김영란법으로 인해 생존을 걱정해야 한다는 말까지 나올 정도다. 세종시에 있는 한 해산물 뷔페는 김영란법 시행 이후 돌잔치 예약과 매출이 30% 줄었고, 2일에는 돌잔치가 한 건도 없어 개점 휴업 상태에 놓였다. 뷔페 운영자 최 모씨는 "지금 세종 상권은 김영란법 때문에 난리가 났다"며 "가게 임대료는 비싸고 손님은 한정돼 있는데 힘없는 자영업자가 상황을 만회하기 위해 할 수 있는 게 없다"고 한탄했다. 돌잔치 계획이 어그러지면서 부모들 역시 불편을 호소하는 사례가 속출했다. 돌잔치가 김영란법에서 허용되는 경조사에서 제외되자 손님들이 참석 자체를 부담스러워하고 있기 때문이다. 예약했던 식당, 뷔페에서 계약금만 날릴 상황에 처하면서 인터넷 육아 커뮤니티에서는 김영란법으로 인해 돌잔치 계획이 틀어졌다며 불만을 표하는 글이 다수 확인됐다. 급하게 하객을 모은 일부 돌잔치에서는 축하객들에게 양해를 구하고 'n분의 1' 더치페이로 돌잔치를 치르는 해프닝도 나왔다. 지난 주말 경기도 일산 지역에서 딸아이의 돌잔치를 치른 김 모씨(33)는 "국가에서 출산을 장려한다고 해놓고 돌잔치까지 부정청탁으로 막아버려 당황스럽다"고 말했다. 돌잔치의 대명사인 '금반지' 역시 김영란법의 '찬물'을 고스란히 뒤집어썼다. 현재 시중에서 판매하는 돌반지 가격은 15만~30만원대. 김영란법에서 규정한 경조사비(10만원 이하)에서 결혼식, 장례식 등과 달리 돌잔치가 제외되면서 김영란법 적용 대상자들은 5만원을 초과하는 선물을 받을 수 없다. 온라인에서 돌반지를 전문으로 판매하는 한 업체는 "7~9월은 원래 돌반지가 잘 팔리지 않는 비수기인 데다 명절까지 겹치면서 매출이 급감했다"며 "여기에 김영란법까지 들이닥치면서 주문량이 평소의 절반 정도로 줄어들었다"고 말했다. [유준호 기자 / 정희영 기자 / 송민근 기자] http://m.mk.co.kr/news/headline/2016/693941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275 깡해 충격적인 오늘자 경향 신문 1면 2016.10.06 15 0
36274 새타령 새누리당: "김영란법은 서민경제를 파괴할 것, 언론과 힘을 합쳐 싸우겠다" 2016.10.06 4 0
36273 찌질이방법단 언론: "김영란법 때문에 중국, 일본과의 외교적 관계 파탄나 경제가 망할것" 폐지 요구 2016.10.06 5 0
» 나라야_ 언론: "김영란법 때문에 저출산이 악화되어 인구가 사라질것" 폐지 요구 2016.10.06 1 0
36271 새타령 놀라운 '법인카드' 사용법..매일 316억원 골프·룸살롱에 '펑펑' 2016.10.06 9 0
36270 나야냐비 해운대 마린시티 침수피해가 유독 큰 이유는 매우 한국적이다 2016.10.06 6 0
36269 하루스3 헌 옷 수거함의 충격적인 진실 2016.10.06 12 0
36268 미연시다운족 원년 미스롯데에서 개인 최대주주 부상..서미경 '미스터리' 2016.10.06 5 0
36267 루강 검찰, 정준영 '무혐의' 2016.10.06 5 0
36266 하루스3 광고 Best 5 소리O 2016.10.06 4 0
36265 초변태쿄코 국제사회 뒤흔든 필리핀 두테르테의 100일..환호·공포·논란 .. 2016.10.06 6 0
36264 LIMPACT 교황은 왜 고려국왕에게 친서를 보냈나 2016.10.06 10 0
36263 하루스3 와사비 테러 초밥 사건 전혀 반성 안하는 일본방송 2016.10.06 2 0
36262 Cross_X 김제동이 장군부인 '아주머니'로 불렀다고 '명예 훼손' 2016.10.06 4 0
36261 크로스킬즈 일본 검찰과 한국 견찰 2016.10.06 7 0
36260 남자사람여자 신문읽다가 기가차서 함 올려보아요^^ 2016.10.06 5 0
36259 JENGA 진실게임 개봉박두 2016.10.06 7 0
36258 문폴로 목숨걸고 구조 작업중인 소방관을 농락하는 연합뉴스 기레기 2016.10.06 7 0
36257 루강 이재명 “박대통령, 세월호 7시간 뭘 했는지 정말 다시 묻고 싶다” 2016.10.06 6 0
36256 풀쌀롱전영록 법원 “누진제 문제없다” 전기요금 소송 기각 2016.10.06 0 0
36255 엘다 백남기 대책위 "고인·유가족 모욕 글에 법적 대응할 것" 2016.10.06 0 0
36254 하루스 미쳐가는 헬조선 2016.10.06 13 0
36253 Dsus4 중학교 2학년 학생이 박에게 전한 편지 2016.10.06 24 0
36252 풀쌀롱전영록 故 백남기 따님이 밝힌 `발리 여행`의 진실 2016.10.06 7 0
36251 나를밟고가라 "정부, 세월호 참사 기초자료 제출 요구도 거부" 2016.10.06 2 0
36250 남자사람여자 600억 클래스.jpg 2016.10.06 14 0
36249 GREY 법원 "전기요금 누진세 문제 없어" 2016.10.06 5 0
36248 남자사람여자 국산 사극 드라마 명대사.jpg 2016.10.06 7 0
36247 銀洞 김제동이 오늘 메인이군요^^ 2016.10.06 4 0
36246 나를밟고가라 한국은 아직도 조선시대에 살고있는것 같다.jpg 2016.10.06 6 0
36245 찌질이방법단 "힐러리, 트럼프에 10%p 우세"...지지율 ↑ 2016.10.06 1 0
36244 나라야_ 김제동의 극딜.jpg 2016.10.06 7 0
36243 남자사람여자 고립 주민 등에 업고 물살 헤치며 구조…소방관 1명 실종 안타까움 더해 2016.10.06 5 0
36242 설사의속도 전우용 역사학자님 트윗 - 10억엔에 팔아버린 한국인의 자존심 2016.10.06 2 0
36241 깡해 김빙삼옹의 트윗 - 외교부 관련 2016.10.06 2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308 309 310 311 312 313 314 315 316 317 ... 1349 Next ›
/ 1349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