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856494점
2위 인공지능 4423115점
3위 지존의보스 4311197점
4위 거이타 4020950점
5위 꼬르륵 2798220점
6위 몽고실 2654515점
7위 스타플래티나 2587943점
8위 마스터즈 2569970점
9위 이피엘대장 2399482점
10위 가야 2045506점
2016.10.07 09:48

[단독

조회 수 5 추천 수 0 댓글 0

출처 :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sid1=001&oid=005&aid=0000941840    [단독] 현대차, 싼타페 등 오일 누수 리콜 대신 자체 서비스 논란 성별 선택하기 여성 남성 속도 선택하기 느림 보통 빠름 설정을 저장하시겠습니까?확인 취소           기사입력 2016.10.06 오후 7:49최종수정 2016.10.06 오후 9:26 28 18 SNS 보내기 글자 작게보기글자 크게보기 원본보기 2015년 2월 말 3월 초 생산된 싼타페와 투싼, 맥스크루즈 엔진에 장착된 ‘리어오일실’의 결함으로 엔진오일이 유출되는 상황과 개선 대책 등이 상세히 담겨 있는 현대자동차 내부 문서. 김진수씨 제공 현대자동차가 2015년형 싼타페와 투싼, 맥스크루즈 엔진에 엉터리 부품이 장착된 사실을 확인하고도 이를 은폐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해당 차량은 서울∼부산 고속도로를 달릴 경우 엔진오일이 전량 유출돼 차가 멈출 정도의 문제를 안고 있다는 자체 조사 결과도 있었다. 현대차는 그러나 국토교통부에 부품 결함을 알리거나 적극적인 리콜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김진수(가명·54) 현대차 부장은 6일 국민일보와의 인터뷰에서 “현대차가 리콜을 피하기 위해 소비자 안전을 외면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김 부장이 국민일보에 제공한 문서를 보면 현대차는 2015년 2월 27일 싼타페와 투싼, 맥스크루즈 등의 엔진에 장착된 ‘리어오일실(rear oil seal)’이라는 부품에 문제가 있다는 사실을 자체적으로 확인했다. 협력사가 새로운 금형으로 부품을 만드는 과정에서 시계방향으로 오일을 돌게 하도록 홈(그루브)을 파야 하는데 시계반대방향으로 제작한 게 원인이었다.문제의 부품은 같은 해 2월 말∼3월 초 생산된 3427대의 차량에 들어간 것으로 추정된다. 현대차는 그중 131대가 국내(싼타페 104대, 투싼 6대, 맥스크루즈 21대)에, 83대가 호주를 비롯한 해외 6개국(싼타페 23대, 맥스크루즈 60대)에 판매된 것으로 파악했다.현대차 자체 실험 결과 엔진오일 유출이 심각했다. 엔진오일 7ℓ를 채우고 가속페달을 밟는 수준인 3000rpm기준으로 측정하니 4시간 만에 오일이 모두 유출됐다. 고속도로에서 갑자기 차량이 멈추거나 엔진이 과열돼 화재로 이어질 수도 있는 상황이었다.자동차관리법에 따르면 자동차 제작자는 안전운행에 지장을 주는 결함이 있으면 30일 이내에 자동차 소유자에게 이를 알리고 시정조치 계획도 전해야 한다. 그러나 현대차는 리콜조치 대신 ‘안전에 문제가 되지는 않지만 중요한 기능 고장’이라고 판단하고 ‘서비스 캠페인 100%’라는 자체 대응책을 시행했다. 엔진오일 유출 불만을 제기했던 국내 싼타페 구매자 9명은 지난해 2월 이후 현대차 수리센터를 방문해 새 차로 교환받았다. 해외 판매 차량은 현지 판매 전에 모두 새 부품으로 교체됐다.현대차 측은 “여러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결과 리콜까지 할 사안은 아니라고 판단했다”고 해명했다. 판매 직후 불만이 제기된 9대는 모두 교환 처리했고, 이후 같은 문제가 발생하지 않았다는 설명이다. 현대차 측은 “최대 131대에 문제가 있을 수 있다고 추정했지만 1년6개월이 지나도록 9명 외에는 같은 문제를 제기한 고객이 없었다”며 “엔진오일 유출은 경고등으로 곧바로 체크되는 사안이기 때문에 9대 외에 다른 차량은 문제가 없는 것으로 결론 내렸다”고 밝혔다.국토부 관계자는 리콜 사안에 대해 아는 바 없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전문가 의견을 듣고 리콜을 결정하는데 이번 사안에 대해서는 들어보지 못했다”면서 “리콜 대상인지 논의해보겠다”고 말했다.김상기 기자 kitting@kmib.co.kr   ---------------------------------------------------------------------------------------------------------------------------   나도 현기차 타고 있어서 할말은 없지만 ㅠㅠ 이건 좀 아닌듯한데 ㄷㄷㄷ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342 nayana77 김종대의원" 김제동씨, 국회로 오십시오. 뒷일은 제가 책임집니다." 2016.10.07 3 0
36341 절묘한운빨 EBC헌병 출신의 영창 관련썰 2016.10.07 5 0
36340 zero 정치병 환자는 건강한 커뮤니티를 망치는주범 2016.10.07 2 0
» 위거 [단독 2016.10.07 5 0
36338 악의와비극 열받은 김제동 "국방위!!! 나 감당할수 있겠냐?" 2016.10.07 4 0
36337 나를밡고가라 법원을 넘어서는 코레일 2016.10.07 2 0
36336 LIMPACT 소방관 능욕하는 연합뉴스.jpg 2016.10.07 4 0
36335 엘다 평창올림픽 수준.jpg 2016.10.07 7 0
36334 강왈왈 위합부 합의가 제2의 을사늑약인 이유 2016.10.07 1 0
36333 멍뭉이의육감 박원순 "네들이 뭐라든 나는 헌법과 법률에 근거해 국민인권을 지키겠다." 2016.10.07 2 0
36332 풀쌀롱전영록 문재인 싱크탱크 박승 자문위원장의 사이다연설 '이명박,박근혜정권 핵심정리 2016.10.07 3 0
36331 악의와비극 김제동 폭탄발언.."국방위 부르면 간다". 2016.10.07 3 0
36330 GREY 리니지 정모 사진.jpg 2016.10.07 11 0
36329 디트리히1 흉기차의 권고사항 2016.10.07 6 0
36328 디트리히1 북한 향한 미국의 '변심', 한국 준비됐나 2016.10.07 6 0
36327 초변태쿄코 일개 웹진 기자도 엄청 받아 먹었다고 고백한 기자출신의 김영란법 기사 댓글 2016.10.07 1 0
36326 장뤽고다르 서울대 연세대 쉽게 가는 법 2016.10.07 6 0
36325 나야냐비 일본 만취 음주운전녀의 최후.gif 2016.10.07 15 0
36324 남자사람여자 아나운서 스폰서의 실체 - 아나운서로 성공하기 위해선 다 줄 생각을 해야한다 2016.10.07 16 0
36323 깡해 의원님이 장애인이신 거예요? 2016.10.07 15 0
36322 풀쌀롱전영록 사법고시는 폐지되어선 안됩니다.jpg 2016.10.07 5 0
36321 강왈왈 김영란법 때문에 망할 나라이면 존재할 가치가 없다.jpg 2016.10.07 5 0
36320 소고기짜장 저거에 비하면 김영란 법은 아무것도 아니다.jpg 2016.10.07 3 0
36319 쇼크미 "수술 어렵다" 대형병원 14곳서 거부당한 2살 아이 숨져 2016.10.07 3 0
36318 미연시다운족 거대 기업들의 시작 2016.10.07 11 0
36317 남자사람여자 [김용민의 그림마당 2016.10.07 8 0
36316 육군원수롬멜 김제동 “국감 부르면 협력…감당할 준비 됐는지 생각해보길” 2016.10.07 22 0
36315 육군원수롬멜 롯데회장 시실혼, ‘미스롯데’ 서미경, 조 단위 자산가 반열 2016.10.07 9 0
36314 미연시다운족 [최민 만평 2016.10.07 6 0
36313 nayana77 국격의 차이.jpg 2016.10.07 12 0
36312 zero 나비박사 서주명 이야기.jpg 2016.10.06 7 0
36311 銀洞 두 여성 공직자 이야기 . jpg 2016.10.06 8 0
36310 이스나원 ㄹ혜 누님 까는 시민.jpg 2016.10.06 13 0
36309 나를밟고가라 김제동의 사이다.jpg 2016.10.06 11 0
36308 Dsus4 작은 결혼식.jpg 2016.10.06 10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53 254 255 256 257 258 259 260 261 262 ... 1296 Next ›
/ 1296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