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954029점
2위 지존의보스 4903296점
3위 인공지능 4735080점
4위 거이타 4683650점
5위 꼬르륵 3105980점
6위 스타플래티나 2989780점
7위 몽고실 2962105점
8위 마스터즈 2814970점
9위 이피엘대장 2714202점
10위 연승천금 2547950점

【세종=뉴시스】안호균 기자 =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4일 박근혜 정부의 성과에 대해 "경제 부흥의 발판을 놨다"고 자평했다. 유 부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취임 후 첫 직원조회를 열어 "박근혜 정부의 지난 3년 반도 결코 쉽지않은 싸움의 연속이었지만, '국민행복, 희망의 새 시대'를 열겠다는 각오로 공직사회가 똘똘 뭉쳐 쉴 새없이 달려온 결과 눈에 띄는 성과를 만들어가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경제혁신 3개년 계획, 4대부문 개혁 등 외환위기 이후 처음으로 경제 체질을 근본적으로 개선하기 위한 구조개혁에 본격 착수했다"며 "우리의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은 G20 성장전략 중 가장 우수하고 이행실적도 최상위권이라고 평가받고 있다"고 소개했다. 또 "경제민주화도 의지를 갖고 꾸준히 노력한 결과 순환출자고리가 99.9% 줄어드는 등 가시적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유 부총리는 " 국민행복의 시대로 한걸음 한걸음 나아가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는 "일자리를 국정 운영의 최우선에 두고 노력한 결과 역대 최고의 고용률을 달성했다"며 "기초연금과 맞춤형 기초생활급여 도입 등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를 완성해 분배지표도 2006년 이후 가장 양호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그는 "시간선택제 확산, 아빠 육아휴직제도 등 일과 가정이 양립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가고 있다"며 "중학교 자유학기제를 전면 시행해 학생들이 꿈과 끼를 키워가고 있다"고 말했다. 박근혜 정부의 '창조경제'와 '문화융성' 과제도 결실을 맺고 있다고 평가했다. 유 부총리는 "4차 산업혁명에 따른 고용충격에 유연하게 대응하기 위한 노동시장 개혁, 창의적 인재를 길러내기 위한 교육개혁, 혁신의 족쇄를 풀어주는 규제개혁, 미래 먹거리가 될 신산업과 서비스산업 육성 등 이 모든 노력들이 창조경제의 실천이자 4차 산업혁명에 대한 가장 효과적인 준비"라고 역설했다. 그는 "문화융성은 창조경제의 토양을 더욱 비옥하게 하고 있다"며 "콘텐츠 산업 육성, 매월 1회 문화가 있는 날 등 그간의 문화융성 노력의 성과로 한류가 동아시아를 넘어 전세계로 확산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문화창조융합벨트 구축이 완료되는 내년부터는 문화와 기술·산업간 융합이 더욱 활발해질 것"이라며 "창조경제와 문화융성의 시너지가 확대돼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양 날개가 될 것"이라고 공언했다. 다만 유 부총리는 "지난 3년 반의 성과에 만족할 수만은 없다"며 "지금도 국민의 살림살이는 팍팍하고 우리의 갈길은 멀다는 것을 잘 인식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제 박근혜 정부가 일할 수 있는 시간이 1년 반도 채 남지 않았다"며 "야구로 치면 7회, 축구로 치면 후반 20~30분인 셈"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1년 반을 어떻게 치열하게 보내느냐가 박근혜 정부 5년의 성과를 좌우할 것"이라며 "그동안 쉼없이 달려오느라 숨차고 힘들겠지만 우리 모두 다시 한번 각오를 다져할 때"라고 당부했다. [email protected] http://mobile.newsis.com/view.html?ar_id=NISX20161004_0014426976&cID=10300#imadnews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369 벛꽃 잡았다 요놈들~ 2016.10.07 9 0
36368 악의와비극 뭐시여 29만원도 아니고 29%씩이나 된다고? 2016.10.07 6 0
36367 LIMPACT "학교 찾아가겠다" 채무자 딸까지 협박한 악덕 사채업자 2016.10.07 3 0
36366 위거 '큰빗이끼벌레'마저 반가운 금강 2016.10.07 7 0
36365 nayana77 김제동의 국회 국방위원회 출석이 무산된 숨은 이유? 2016.10.07 8 0
36364 미연시다운족 현대 VS 혼다 2016.10.07 25 0
36363 위거 경찰은 실전이야 2016.10.07 7 0
36362 zero 미 켄터키주 비행기서 교환받은 갤럭시노트7 발화로 승객 대피소동 2016.10.07 2 0
36361 개만무는개 흡연과 음주는 수명과 관계가 없음을 증명..jpg 2016.10.07 9 0
36360 디트리히1 한국 언론에서 보도 되지 못한 숨은 1인치 기사 2016.10.07 8 0
36359 초변태쿄코 국회의원이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에 .jpg 2016.10.07 3 0
36358 위거 새누리 이정현 대표의 단식중단 이유 2016.10.07 7 0
36357 위거 경북 구미시 갑의 선택 2016.10.07 8 0
36356 문폴로 김제동 "국감 불러라, 감당할 수 있으면" 2016.10.07 7 0
36355 깡해 전시용 탄약 부족한데 수출용으로 빌려준 ..지침 어긴 軍 2016.10.07 4 0
36354 강왈왈 현대자동차 침수차량 30만원할인? 2016.10.07 38 0
» 소고기짜장 박 대통령, "보고서를 보니 내 정권 3년이래 경제 대성공으로 국민 행복지수가 높아 행복시대로 들어갔다니 기뻐"" 2016.10.07 7 0
36352 초변태쿄코 대만 투표용지가 다른 점.jpg 2016.10.07 17 0
36351 하루스 차은택, 대통령 "먼 발치에서 본 것이 전부"는 새빨간 거짓말 2016.10.07 11 0
36350 장뤽고다르 이재명 "이재명이 룰 타령을 한다고?" 2016.10.07 2 0
36349 하루스 앰네스티, 농부 백선생 사망 사태 6가지 질문들 2016.10.07 0 0
36348 남자사람여자 국민혈세 쏟아부은 "늘품체조"... 소리O 2016.10.07 3 0
36347 크로스킬즈 북한 망명정부 수립된다.gisa 2016.10.07 5 0
36346 절묘한운빨 좀 쩌는 핵직구.jpg 2016.10.07 11 0
36345 서찬혁 교문위 국감 중 코미디 2016.10.07 3 0
36344 초변태쿄코 김제동 폭탄발언 " 국방위 부르면 간다 " 2016.10.07 4 0
36343 디트리히1 분노하신 그분.jpg 2016.10.07 7 0
36342 nayana77 김종대의원" 김제동씨, 국회로 오십시오. 뒷일은 제가 책임집니다." 2016.10.07 3 0
36341 절묘한운빨 EBC헌병 출신의 영창 관련썰 2016.10.07 5 0
36340 zero 정치병 환자는 건강한 커뮤니티를 망치는주범 2016.10.07 3 0
36339 위거 [단독 2016.10.07 5 0
36338 악의와비극 열받은 김제동 "국방위!!! 나 감당할수 있겠냐?" 2016.10.07 4 0
36337 나를밡고가라 법원을 넘어서는 코레일 2016.10.07 2 0
36336 LIMPACT 소방관 능욕하는 연합뉴스.jpg 2016.10.07 4 0
36335 엘다 평창올림픽 수준.jpg 2016.10.07 7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328 329 330 331 332 333 334 335 336 337 ... 1372 Next ›
/ 137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