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6010640점
2위 지존의보스 5476284점
3위 거이타 4983060점
4위 인공지능 4788080점
5위 꼬르륵 3261555점
6위 몽고실 3222050점
7위 스타플래티나 3030250점
8위 마스터즈 2893970점
9위 킹죠지 2771475점
10위 이피엘대장 2770192점

이재명 성남시장. 김경호 선임기자 jijae@hani.co.kr“비유적으로 표현하면 이 나라가 꼭 여왕 왕국 같아요. 국가기관들은 마치 중세의 근위대 같은 느낌, 오로지 여왕을 위하여. 그래서 민주주의도 파괴되고 국민 중심이 아니라 개인, 특정인 중심의 국가권력이 돼 버렸다. 그런데 말도 못하고 다 참고 이러고 살고 있지 않습니까?”이재명 성남시장이 지난 4일 선거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출석하면서 박근혜 정부를 “독재정권”이라고 규정한 이유를 이렇게 설명했다. 이 시장은 6일PBC ‘열린 세상 오늘! 윤재선입니다’ 인터뷰에서 “어떤 개인이 ‘여당에 불리한 기사를 왜 리트윗했느냐, 선거법 위반’이라며 선관위도 문제삼지 않은 사소한 고발 이유로 (검찰에) 소환을 당했다. 결국 제 입을 막기 위한 재갈 물리기, 흠집내기였던 것 같다”며 “독재정권 때나 있는 이런 것들을 우리가 이겨내야 된다, 저라도 시작하겠다, 그 본질을 정확하게 지적하고 또 그에 대해서 정말 엄정한 자세로 싸워나가겠다(는 생각으로) 그렇게 말씀드린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근혜 정권 정경유착의 핵으로 떠오르고 있는 전경련에 대해 이 시장은 “우리 사회 최대 기득권자들의 카르텔”이라며 “성공한 기업들끼리 연대해서 정경유착의 창구로 활용되는 그런 상황은 이제 벗어나야 한다. 기득권자들의 카르텔은 해체하는 게 맞다”고 말했다. 백남기 농민 사망 사건에 대해서는 “국가권력이 국민을 사실상 살해했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이 시장은 “고압의 물대포를 가까운 거리에서 직접 머리를 향해서 쏘고 쓰러진 사람을 향해서도 계속 머리를 향해서 쏘고 있었다”며 “이건 과실치사도 아니고 형법적으로 미필적 고의, ‘죽어도 어쩔 수 없지’ 이런 것들을 용인한 고의적 살인이라고 본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책임을 묻기는커녕 ‘미안하다, 유감이다’ 이런 얘기도 하지 않는 국가가 도대체 나라냐, 정부냐”며 “나는 죽여도 되고 너는 안 된다, 세상에 그런 게 어디 있냐. 우리 사회가 지나치게 과거로 퇴행하다보니까 특히 권력을 행사하는 쪽의 윤리·도덕의식이 완전히 사라져버린 것 같다”고 말했다. 야권의 잠재적 대선주자로 거론되고 있는 이 시장은 “가능한 한 빨리” 대선 출마를 선언하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사실상 결정은 다 했는데 공식 선언만 남겨놓은 상태”라며 “(야권의) 최종 후보는 현재 상태가 유지되기보다는 바뀔 가능성이 훨씬 더 많다고 보고, 물론 기대 섞인 전망으로 제가 그 중심이 될 가능성이 상당히 있다, 이런 상태에서 열심히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태규 기자 dokbul@hani.co.kr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28&aid=0002336258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524 디트리히1 강남 병 국회의원의 위엄 2016.10.09 11 0
36523 개만무는개 [고 백남기 추모 현장 2016.10.09 2 0
36522 nayana77 성과연봉제 절대 찬성합니다 2016.10.09 9 0
36521 LIMPACT 시민이 여경을 지켜줘야 한나? 2016.10.09 16 0
36520 멍뭉이의육감 술먹고 닥터헬기 파손범 근황 2016.10.09 15 0
36519 소고기짜장 성남체육대회 태권도 시범단의 위엄.jpg 2016.10.08 11 0
36518 강왈왈 주진우 기자의 일침.JPG 2016.10.08 9 0
36517 황토목팬션 팩트 폭력 2016.10.08 7 0
36516 위거 지하철 불통 안내문.jpg 2016.10.08 5 0
36515 손노리 남녀공용 화장실에서의 매너.jpg 1 2016.10.08 21 0
36514 초변태쿄코 독일 언론이 본 백남기 2016.10.08 20 0
36513 절묘한운빨 진정한 국격이란 2016.10.08 8 0
36512 쇼크미 트럼프 이번 음담패설 발언으로 마지막 희망마저 사라지고 있는 상황 2016.10.08 13 0
36511 銀洞 조세호가 빙의된 교육감.jpg 2016.10.08 16 0
36510 설사의속도 SNS에 퍼지고 있는 운동 "그런데 최순실은?" 2016.10.08 6 0
36509 스네이크에크 멋있는 청소년들.JPG 2016.10.08 12 0
36508 킨다마 가차없는 극딜.jpg 2016.10.08 5 0
36507 GREY 美 통신사 AT&T "노트7 시장 철수시킨다"..이르면 오늘 공식 발표 2016.10.08 2 0
36506 개만무는개 시리아의 군수산업 2016.10.08 3 0
36505 이스나원 버거킹 매장에서 터진 노트7 2016.10.08 8 0
36504 남자사람여자 檢 다연장로켓포 비리수사 확대..예비역 대령 추가 구속 .. 2016.10.08 2 0
36503 위거 9천억 원 날린 군인공제회, 손실 이유 알아보니 .. 2016.10.08 6 0
36502 절묘한운빨 박원순 시장님 페이스북 2016.10.08 6 0
36501 깡해 "부검말고 특검하라"…서울도심서 백남기 추모대회 2016.10.08 3 0
36500 銀洞 쇼! 끝은 없는 거야~ .jpg 2016.10.08 7 0
36499 위거 美 통신사 AT&T “노트7 전량 판매중단 고려”…이르면 오늘 공식 발표 2016.10.08 0 0
» 위거 이재명 “이 나라는 여왕의 왕국, 국가기관은 중세 근위대” 2016.10.08 10 0
36497 풀쌀롱전영록 어제 그 분의 자랑거리 2016.10.08 11 0
36496 찌질이방법단 일본 아소산에서 폭발성 분화…연기 11km 상공 치솟아 2016.10.08 5 0
36495 크로스킬즈 "안 찾아간 국민연금 705억…청구권 소멸전 알려줘야 2016.10.08 7 0
36494 에덴동산 SNS에 퍼진 ‘#그런데최순실은?’ 붙이기 2016.10.08 17 0
36493 장뤽고다르 과학이 ‘심폐 정지’된 사회 2016.10.08 5 0
36492 뿌우맨 아래 플짤에 이어서 ㅎ 2016.10.08 2 0
36491 풀쌀롱전영록 내 거친 생각과 그걸 지켜보는 너.JG 2016.10.08 11 0
36490 벛꽃 이정렬판사-경찰은 위법적인 영장집행을 원한다. 2016.10.08 2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332 333 334 335 336 337 338 339 340 341 ... 1380 Next ›
/ 138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