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55069점
2위 인공지능 4154215점
3위 지존의보스 4119253점
4위 거이타 3517480점
5위 무조건닥공 3161397점
6위 꼬르륵 2655210점
7위 하피 2641397점
8위 스타플래티나 2458099점
9위 따저스승리 2456485점
10위 마스터즈 2409635점
단일배너

“‘가습기 특위’ 연장해달라” 피해자 눈물 호소에도 꿈쩍 않는 새누리 국회 방문한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새누리 너무 잔인해”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이 6일 서울 여의도 국회 새누리당 원내대표실에서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와 면담하고 있다.ⓒ뉴시스

"가습기 살균제 사고 진상규명과 피해구제 및 재발방지 대책마련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가 90일간의 활동을 끝낸 가운데,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와 유가족들은 6일 "가습기 살균제 특위" 활동 연장을 호소하며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를 차례로 면담했다.

강찬호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와 가족모임" 대표는 이날 양당 원내대표와의 면담에서 "특위를 한 달이라도 연장해서 피해 대책 논의에 최선을 다해달라"며 "특위가 진상규명과 피해 책임문제, 피해구제문제와 재발방지대책까지 담는 유종의 미를 거뒀으면 좋겠다"고 호소했다고 기자들에게 전했다.

야당과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및 가족들은 "가습기 살균제 특위" 활동을 한 달 연장하거나 특위 재구성을 주장하고 있다. 하지만 새누리당은 특위 대신 국회 소관 상임위원회인 환경노동위원회 소위원회 차원에서 다뤄야 한다는 입장이다.

강 대표는 19대 국회의 경험을 상기하며 특위 차원에서의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강력히 요구했다. 그는 "19대 때의 트라우마가 있다. (피해 구제를 위한 법안을 발의하고) 법안 공청회도 다 준비했는데, 공청회 직전에 그냥 무너졌다"며 "또 반복되면 어떻게 하냐는 악몽이 되살아나는 것이기 때문에 피해구제만이라도 정확한 결과물들을 내놓고 확인할 수가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강 대표는 진상조사와 피해대책을 담은 "가습기 살균제 특별법" 제정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피해자들이 공개 사과와 함께 가장 먼저 요구했던 건 피해대책을 담은 내용의 특별법 제정"이라며 "적어도 특위 차원에서 특별법이나 피해대책을 담은 법안에 대한 공청회 정도는 진행한 뒤 해당 상임위로 넘긴다면 저희도 신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19대 때 법안 논의가 안 되는 것을 지켜봤는데, 바보가 아닌 이상 또 환노위에 넘겨지는 것은 믿을 수가 없다"고 덧붙였다.

부친의 영정을 들고 면담에 참석한 한 유가족은 눈물을 흘리며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가 단식을 한 것은 아무것도 아니다. 저희 아버지는 "물 한 모금만 달라"고 하며 돌아가셨는데 저희는 너무 처절하고 새누리당은 너무 잔인하다고 생각한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원내대표는 피해자들을 면담한 뒤 기자들과 만나 "국회 상임위인 환노위 차원만의 문제로 국한될 수 없다는 게 확인됐다"며 "다시 특위 활동을 보장해 여야가 머리를 맞대고 본격적으로 해야 한다"고 밝혔다.

우 원내대표는 "특위 연장"에 반대하는 새누리당을 향해 "정치 공세 안 하겠다. 오로지 피해자 구제만 논의하겠다. 한 달만 연장해 달라"고 촉구했다.

면담에 배석한 우원식(더민주) 특위 위원장도 "피해 구제 원칙이라도 구축해서 (환노위에) 인수인계할 수 있도록 원칙 구축할 시간을 한 달이라도 달라"고 호소했다.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이 6일 서울 여의도 국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실에서 더민주 우상호 원내대표, 우원식 ‘가습기 살균제’ 국정조사특별위원회 위원장과 면담하고 있다.ⓒ뉴시스

그러나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는 "특위 연장 반대"의 뜻을 굽히지 않았다. 정 원내대표는 피해자들과의 면담 직후 기자들과 만나 "피해자 구제 대책에 대해 정부와 피해기업 간 기금 마련을 논의하고 있다. 여당으로서 책임을 지고 피해가족 마음을 위로하도록 진정성을 가지고 임하겠다"면서도 "특위는 입법권과 예산권이 없기 때문에 궁극적으로 (가습기 살균제 문제는) 환노위로 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

.

생략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552 손노리 이번 트럼프 스캔들로 확인된 미국언론사의 신뢰성과 추진성 2016.10.09 3 0
36551 문폴로 자가당착 2016.10.09 4 0
36550 나를밡고가라 MS 본사 여직원의 글 (이은재 뭔모르고 하는 개소리였다) 2016.10.09 14 0
36549 새타령 김의성 배우 트윗 - 이명박 박근혜 정부를 거치면서 가장 퇴보한 부분은 2016.10.09 5 0
36548 새타령 강남 양파녀 2016.10.09 36 0
36547 디트리히1 지각 벌받는 박근혜.gif 2016.10.09 23 0
36546 스네이크에크 현재 미국대선 트럼프 힐러리 선거인단수 예상확보 현황 2016.10.09 13 0
» 육군원수롬멜 "특위 연장해달라" 가습기 피해자들의 눈물 호소에도 꿈쩍않는 그들.. 2016.10.09 1 0
36544 LIMPACT 트럼프 낙마위기…지지철회-사퇴압박 선거운동 중단으로 당선가능성 사라져 2016.10.09 9 0
36543 문폴로 노트7 교환품, 미국 파밍턴 10대 소녀의 손에서 녹아내려 2016.10.09 6 0
36542 서찬혁 닭 - 여당의 냄새 등 소리O 2016.10.09 5 0
36541 멍뭉이의육감 새 갤노트7, 美 이어 대만서도 폭발...또 주머니 안에서 발화 2016.10.09 12 0
36540 뿌우맨 김빙삼옹 트윗 - 삼성 노트7 관련 2016.10.09 4 0
36539 문폴로 노트7 교환품, 미국 13살 소녀 손에서 녹아내려 2016.10.09 8 0
36538 Cross_X 최순실 보석게이트도 있군요? 2016.10.09 14 0
36537 디트리히1 흔한 어린이집 .gif 2016.10.09 9 0
36536 LIMPACT 후쿠오카에 그 칼이 있다네 2016.10.09 12 0
36535 새타령 페이스북 ‘마켓플레이스’… 론칭 첫날부터 총기ㆍ마약 판매 득실 2016.10.09 11 0
36534 서찬혁 철도노동자의 딸이 개봉역에 붙인 편지.jpg 2016.10.09 9 0
36533 나야냐비 의사들이 정관수술을 하지 않는 이유는 ????.jpg 2016.10.09 24 0
36532 미연시다운족 순악질여사 김미화씨의 분노.txt 2016.10.09 12 0
36531 장뤽고다르 했으면 억울하지도 않지...jpg 2016.10.09 15 0
36530 악의와비극 해운대 마린시티의 실체.jpg 2016.10.09 38 0
36529 zero 인생을 망치는 8개의 나쁜 습관 2016.10.09 14 0
36528 미연시다운족 내부고발자 신상 유출한 서울시 2016.10.09 15 0
36527 찌질이방법단 [미르재단 2016.10.09 8 0
36526 엘다 새누리당: "MS오피스는 컴퓨터 잘 모르는 국민들 선동해 우릴 비웃게 만든 계략" 주장 2016.10.09 17 0
36525 디트리히1 강남 병 국회의원의 위엄 2016.10.09 11 0
36524 개만무는개 [고 백남기 추모 현장 2016.10.09 2 0
36523 nayana77 성과연봉제 절대 찬성합니다 2016.10.09 9 0
36522 LIMPACT 시민이 여경을 지켜줘야 한나? 2016.10.09 16 0
36521 멍뭉이의육감 술먹고 닥터헬기 파손범 근황 2016.10.09 15 0
36520 소고기짜장 성남체육대회 태권도 시범단의 위엄.jpg 2016.10.08 11 0
36519 강왈왈 주진우 기자의 일침.JPG 2016.10.08 9 0
36518 황토목팬션 팩트 폭력 2016.10.08 7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185 186 187 188 189 190 191 192 193 194 ... 1234 Next ›
/ 123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