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6812656점
2위 유덕화 6468766점
3위 거이타 6285605점
4위 인공지능 4834080점
5위 몽고실 4318921점
6위 스타플래티나 3552284점
7위 꼬르륵 3426460점
8위 킹죠지 3343500점
9위 마스터즈 3334470점
10위 호호호 3325109점
조회 수 12 추천 수 0 댓글 0

관리 구멍 난 민간근무 휴직제도 ..

기획재정부 국장급(3급) 공무원인 A씨는 정부세종청사로 출근하지 않는다. 공직을 휴직한 A씨가 출근한 곳은 대기업인 H사다. 그는 이곳에서 상무로 일하고 있다. 월급봉투도 나라의 녹을 먹을 때보다 두둑해졌다. 그의 현재 연봉은 1억2000여만원이다. 공직에서 일할 때보다 30% 가량 많다. A씨는 H사에서의 근무를 3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 

A씨의 예는 최근 활성화된 ‘민간근무 휴직’ 제도로 생긴 일이다. 민간근무 휴직제도란 ‘공무원 조직의 폐쇄성을 극복한다’는 취지로 2002년 도입됐다. 2008년 잠시 중단됐다가 2012년부터 다시 실시 중이다. 

이 제도를 활용하는 공직자는 최근 들어 급증했다. 전 부처를 통틀어서 2014년에는 5명, 2015년에는 15명이 신청했던 것이 전부였다. 그런데 2016년에는 57명으로 크게 늘었다. 이는 종전 4~7급 대상에서 3~8급으로, 휴직기간을 최대 2년에서 3년으로 연장한 결과다. 게다가 당초에는 중소기업에서만 민간근무를 허가했는데 이제는 대기업에서도 일할 수 있도록 제도가 바뀐 점이 한몫했다. 

하지만 이 제도의 활성화는 곧 "민관 유착‘의 우려를 불러오고 있다. 민간근무 휴직자는 대체로 대기업에서 고액연봉을 받으며 일하고 있다. 문미옥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에 따르면 민간근무자 57명 중 27명이 1억원이 넘는 연봉을 받고 있다. 이런 상황은 대기업이 공직자에게 고액 연봉을 주고, 민간에서 일했던 공직자는 향후 근무했던 회사의 ‘편의’를 봐주는 유착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지적이다. 

게다가 각 부처가 민간근무 휴직자 관리를 부실하게 한 사례도 드러나고 있다. 문 의원실의 조사결과 미래창조과학부는 민간근무 휴직자 세 명에 대해 근무를 마치고 복귀하고 나서야 복무 점검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한명은 "롯데홈쇼핑 부실 재허가" 의혹으로 징계절차를 밟았던 인물이기도 했다.  

근무했던 기업을 공직 복귀 후 감독하는 상황도 발생했다.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실 조사에 따르면 2012년 금융위원회의 4급 공무원이 휴직 기간에 증권사에서 일한 뒤 금융사의 부정을 조사하는 자본시장조사단에서 근무하고, 식품의약안전처 연구관이 의료기기 유관 단체에서 근무하다 의료기기 기준‧심사를 개편하는 일을 맡은 것으로 나타났다. 복귀한 공직자가 2년 이내에 휴직 시 근무했던 기업 관련 업무를 맡지 못하는 공직자 윤리법 시행령에 위배되는 사례다. 

문미옥 의원은 “민간근무 휴직제가 원래 취지와는 다르게 민간기업이 중앙부처에서 인·허가 결재권을 지닌 고위공무원들을 고액연봉을 지급하며 모시는 제도로 변질되고 있다”면서 “ 이 제도를 하루빨리 개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http://media.daum.net/economic/all/newsview?newsid=20161009170103983&RIGHT_REPLY=R14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498 황토목팬션 트럼프를 지지하는 이유 2016.10.09 8 0
36497 절묘한운빨 방송국 사장 퇴임에 '10돈 황금열쇠' 선물..얼빠진 천안함재단 2016.10.09 5 0
36496 nayana77 프랑스의 학교 급식 문화. 2016.10.09 17 0
36495 나를밟고가라 뉴스타파 최경영 기자 트윗.jpg 2016.10.09 7 0
» 엘다 휴직한 공무원이 대기업서 억대연봉 받는다? 2016.10.09 12 0
36493 개만무는개 '골드미스' 지방여성공무원 .. 2016.10.09 23 0
36492 크로스킬즈 신호위반 교통사고 영상 모음 (극혐 주의) 2016.10.09 15 0
36491 서찬혁 이은재의원이야 말로 사퇴, 처벌 받아야 합니다.jpg 2016.10.09 16 0
36490 중력파발견 프랑스아동 민주시민 독본 2016.10.09 15 0
36489 벛꽃 "서울대병원, 백남기 농민 진료비 2억여원 부당청구" 2016.10.09 7 0
36488 깡해 노트7 폭발피해자에게 삼성대변인이 잘못보낸 문자 2016.10.09 14 0
36487 엘다 트럼프, 딸 이반카에 "육감적"…끝없는 음담패설 논란 2016.10.09 15 0
36486 손노리 어메이징한 강남 국회의원.jpg 2016.10.09 25 0
36485 nayana77 고속단정 침몰.."국민안전처 고위층 사건 은폐 시도" 2016.10.09 6 0
36484 루강 미국의 흔한 트럼프 지지자. 2016.10.09 14 0
36483 nayana77 아동 독살 암매장 계모 징역 20년 선고: "억울하다. 20년은 너무 과해. 무조건 항소할것" 2016.10.09 13 0
36482 찌질이방법단 중국인이 되는 독립운동가들 한국정부의 배신 2016.10.09 11 0
36481 에덴동산 미국에 가서야 인정받은 그래피티 2016.10.09 10 0
36480 중력파발견 남,북관계 단절이 가져 온 큰 실책 2016.10.09 7 0
36479 엘다 10/3 죽전 이마트 교통사고 *주의 2016.10.09 286 0
36478 나를밡고가라 역대급 막말 모음.jpg 2016.10.09 15 0
36477 zero 올해 국정감사 최고의 명장면.jpg 2016.10.09 18 0
36476 銀洞 헬xx.jpg 2016.10.09 10 0
36475 hayjay 찻길을 유유히 걸어가는 그분들 2016.10.09 12 0
36474 깡해 내년 시립대 등록금.jpg 2016.10.09 8 0
36473 GREY 전원책이 트럼프를 지지하는 이유.jpg 2016.10.09 10 0
36472 초변태쿄코 "난 평화가 필요해요" 2016.10.09 4 0
36471 킨다마 스터디에서 커피 안마시면 민폐인가요?? 2016.10.09 18 0
36470 JENGA 노트7 미국에서 방금 또 터졌네요 2016.10.09 7 0
36469 위거 정청래 전의원의 분노 - 보아라, 그들의 뻔뻔한 두 얼굴을 2016.10.09 10 0
36468 스네이크에크 영국에서 1등한 현기차 2016.10.09 15 0
36467 멍뭉이의육감 김빙삼옹 트윗 2016.10.09 2 0
36466 hayjay 베이징 고대 벼랑주택 구야쥐 2016.10.09 9 0
36465 앙렁 진중권 "물대포 맞고 뼈 안부러진다고? 김진태 의원이 직접 실험에 응해달라" 2016.10.09 9 0
36464 Cross_X 김제동의 일침 "국감은 예능이 아니야" 2016.10.09 4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361 362 363 364 365 366 367 368 369 370 ... 1408 Next ›
/ 140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