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단일배너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33309점
2위 인공지능 4061200점
3위 지존의보스 3698799점
4위 거이타 2824245점
5위 하피 2637367점
6위 꼬르륵 2386483점
7위 무조건닥공 2321744점
8위 따저스승리 2276645점
9위 스타플래티나 2171743점
10위 마스터즈 2131005점
단일배너


[한겨레] 문 전 대표 “중도실용 노선, 꼭 모시고 싶다” “경제상황 엄중…다른 방향으로 가도록 도와야”

문재인 전 대표에게 물었습니다. ‘내가 만약 그 자리를 맡는다면 나는 중도 실용주의적 노선에서 정책을 구상하고 자문을 하게 될 것인데 그래도 좋겠는가’ 그랬더니 그분이 ‘좋다. 오히려 자기는 그래서 나를 꼭 그 자리로 모시고 싶다’ 그런 이야기예요. 그래서 즉석에서 제가 흔쾌히 대답했습니다.”박승 전 한국은행 총재가 10일 KBS ‘안녕하십니까 윤준호입니다’ 인터뷰에서 문 전 대표의 싱크탱크 ‘정책공감 국민성장’의 자문위원장을 맡게 된 사연을 이렇게 소개했다. 4·13 총선 전에 문 전 대표의 영입 제안을 거절했던 박 위원장은 “선거대책위원장이라는 중책을 맡을 그릇도 못 되고 일선에 나서는 일은 절대 할 수 없다며 끝까지 고사했다”며 “그런데 지금 우리나라 상황이 너무 엄중하다. 이대로는 안 되겠구나, 많은 것을 좀 바꾸고 변화를 추구해야겠다, 이렇게 생각했다”고 말했다. 도저히 가만히 보고 있으면 안 될 정도로 우리나라 경제상황이 너무나 심각하다는 얘기다. 박 위원장은 △세계경제포럼에서 매기는 우리나라의 국가경쟁력 순위가 10년 전 11위에서 26위로 밀려났고 △경제성장률이 10년 전 4~5%에서 지금은 2%로 반토막 났으며 △경제상황이 복원되지 않고 일본형 장기불황으로 이어질 가능성 등을 경제위기의 징후로 들었다. 박 위원장은 “문재인 대표는 현재 어떻든 유력 후보 중에 하나고 이 분이 대통령 될 가능성도 전혀 없지는 않은데 만일 이런 분이 대통령이 된다면 우리나라 경제 정책이 다른 방향으로 가도록 돕는 일을 우리 경제전문가들이 하는 것이 좋지 않겠나, 이런 생각을 했다”고 덧붙였다. 박 위원장은 “최대 문제는 양극화로 인한 민생 위기다. 모든 정책도 이 문제를 해결하는 데 맞춰야 한다는 것이 저의 소신”이라며 “수출로 끌어가는 엔진을 민간 소비로 끌어가는 엔진으로 바꿔야 한다”고 말했다. 박 위원장은 “대기업 소득 보호 정책에서 가계 소득 보호 정책으로 바꿔야 하고, 선 성장 후 복지 정책은 성장복지 병행 정책으로 바꿔야 하는데 우리 정부는 거꾸로 가고 있다”며 “법인세 4조 원을 거둬 서민을 돕자고 하는 데는 반대하고 서민들이 피는 담배세는 인상해서 6조 원을 거둬들였다. 가계에는 전기요금 누진제를 적용해서 엄청 비싸게 받아서 대기업의 적자를 메워주고도 올해 한전이 14조 원의 흑자를 냅니다. 산업화 시대의 정책을 바꿀 것”이라고 말했다. 자신이 말하는 국민성장과 김종인 의원이 말하는 경제민주화는 “방향이 같지만 포괄 범위가 다르다”고 설명했다. 박 위원장은 “(국민성장은) 국민의 먹고사는 문제, 안전, 마음의 평화를 최우선으로 하는 정책을 하겠다는 것”이라며 “경제민주화는 그런 국민성장을 실현하는 하나의 수단”이라고 말했다. 박 위원장은 전경련의 발전적 해체 또는 역할의 변화를 주문했다. 박 위원장은 “산업화 시대는 정부는 온갖 특혜를 대기업에 주고 대기업은 투자와 수출을 해서 경제 성장을 끌어왔다. 전경련은 그 매개 기능을 하는 역할을 했다”며 “그런데 이제 그 시대가 끝났습니다. 전경련은 해체하든지, 아니면 대기업들이 우리 사회에 공헌을 하는 사회공헌추진기구로 기구를 줄여서 새 출발 하거나 하는 것이 좋겠다는 게 제 생각”이라고 말했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681 엘다 "홍준표 주민소환 서명자 3200여명 소환조사" 2016.10.10 10 0
36680 초변태쿄코 ‘뚫리는 방탄복’ 논란 군수업체 대표 1심서 무죄 .. 2016.10.10 13 0
36679 초변태쿄코 독일언론의 일침.jpg 2016.10.10 13 0
36678 미연시다운족 유가족들이 '천안함 재단' 해체 요구 2016.10.10 9 0
36677 디트리히1 최순실-박근혜 보석게이트... 2016.10.10 14 0
36676 중력파발견 83년도부터 개인용컴을 다뤘다고 하시는 분(?)의 위엄.jpg 1 2016.10.10 25 0
36675 장뤽고다르 백혜련의원의 그것이 알고싶다 2016.10.10 13 0
36674 나야냐비 부검을 '합리적'으로 집행하겠다는 경찰청장.... 2016.10.10 6 0
36673 하루스3 이재명 "경쟁을 하더라도 결국 함께 해야 할 분" 2016.10.10 11 0
36672 뿌우맨 3500만원 송금 기러기 아빠의 눈물 2016.10.10 18 0
36671 벛꽃 뻔뻔함이 누구와 많이 닮은 이은재 2016.10.10 15 0
» 하루스3 박승, ‘문재인 싱크탱크’ 참여하게 된 이유 2016.10.10 5 0
36669 얼룩말엉덩이 백인 인종역차별 소송 사상 최고 2016.10.10 10 0
36668 문폴로 해경 고속단정 침몰, 31시간 동안 비공개 2016.10.10 11 0
36667 나를밟고가라 쉿~ 상국이 이사실을 눈치채선 안돼. 2016.10.10 10 0
36666 銀洞 '공공의 적' 된 중국어선..세계 각국, 발포·격침 등 강경대응 .. 2016.10.10 8 0
36665 장뤽고다르 박승춘 보훈처장 “임을 위한 행진곡 반대 대처 잘했다” 4년간 경찰에 포상 2016.10.10 5 0
36664 에덴동산 미국 1위 통신사 버라이즌도 노트7 판매중지 발표 2016.10.10 5 0
36663 이스나원 우리 군 간부 문화를 희롱하고 조롱해 군 신뢰를 실추시켰다 2016.10.10 9 0
36662 서찬혁 '녹조라떼' 낙동강 발암물질 농도 금강보다 최고 31배 .. 2016.10.10 6 0
36661 악의와비극 이희진 이준석 2016.10.10 21 0
36660 남자사람여자 "서울대병원, 가족 반대 불구 백남기씨 무리한 연명치료" 2016.10.10 6 0
36659 루강 [만평 2016.10.10 2 0
36658 스네이크에크 현대차 서비스센터의 기적의 논리 2016.10.10 23 0
36657 나야냐비 83년부터 컴잘알 .jpg 2016.10.10 10 0
36656 뿌우맨 오늘본 지하철 노조.jpg 2016.10.10 11 0
36655 위거 강남 양파녀 .jpg 2016.10.10 32 0
36654 루강 법원, '뚫리는 방탄복' 논란 군수업체 대표 1심 무죄 2016.10.10 10 0
36653 깡해 게비스콘 1승 2016.10.10 8 0
36652 남자사람여자 닌텐도 스마트폰 컨셉 2016.10.10 6 0
36651 새타령 CNN "美 대선 2차 TV토론 승자도 힐러리",트럼프 음담패설 파문 고전 2016.10.10 2 0
36650 찌질이방법단 우리와는 별로 상관없는 기사.jpg 2016.10.10 8 0
36649 소고기짜장 트럼프 "내가 대통령되면 힐러리 감옥 보낼 것" 2016.10.10 5 0
36648 GREY 국민안전처, 중국어선의 해경단정 침몰 '은폐' 지시 2016.10.10 6 0
36647 찌질이방법단 새누리당, 소방관 순직 영결식서 웃으며 V자로 축하사진 찍어... 국민들 분노 파문 2016.10.10 14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64 65 66 67 68 69 70 71 72 73 ... 1117 Next ›
/ 111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