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61069점
2위 지존의보스 4211655점
3위 인공지능 4167240점
4위 거이타 3591410점
5위 무조건닥공 3429162점
6위 꼬르륵 2664210점
7위 하피 2643397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33099점
9위 따저스승리 2486485점
10위 마스터즈 2424135점
단일배너

이명박 전 대통령이 전 재산을 사회에 환원하겠다는 취지로 만든 ‘청계재단’이 재단의 성격을 바꾸기 위한 승인을 거부당한 것으로 드러났다.

10일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노웅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서울시교육청으로부터 받아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청계재단은 지난 7월28일 재단의 정관에 명시된 목적 사업을 변경하겠다며 주무관청에 허가를 요청했다. 하지만 사실상 ‘퇴짜’를 맞았다.

청계재단이 정관에 명시된 ‘장학 및 복지사업을 지원하고 이와 관련된 연구개발’을 ‘복지사업 및 봉사, 이와 관련된 장·단기 연수 및 연구개발 사업’으로 바꾸려고 했지만, 보건복지부가 이를 거부했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복지부는 법인의 사업 목적 범위가 2개 이상 시·도에서 시행되는지가 불명확하고, 제출한 사업 실적과 계획서로는 복지부의 사업인지를 판단하기 어렵다는 이유로 불허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공문에서 복지부는 “2015년 이전 실적은 대부분 장학사업이었다. 2015년 복지 사업으로 4000만원을 지출했으나, 구체적인 사업 내용은 없다”면서 “2017년 이후 사업 구분도 포괄적으로 적시해 복지부와 유관한 사업인지 여부를 판단하기 힘들다”고 설명했다.

한편 청계재단은 사업의 본래 목적이었던 장학금 지급 부문에서도 제 기능을 발휘하고 있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노웅래 의원이 국세청의 공익법인 결산서류를 분석한 결과 청계재단은 설립 이후 6년 동안 총 91억원의 수입을 올렸다. 하지만 장학금 지급액은 수입액의 약 30%인 27억7300만원에 불과했다.

청계재단의 장학금 지출도 해마다 줄어든 것으로 분석됐다.

2010년 6억2000만원 지급된 장학금은 2012년 4억6000만원, 2014년 3억1000만원, 2015년 3억5000만원으로 줄어들며 재단 설립 초기의 절반 수준에 그친 것으로 드러났다.

http://media.daum.net/politics/assembly/newsview?newsid=20161011163419455&RIGHT_REPLY=R34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6726 뿌우맨 분노의 빡침.jpg 2016.10.12 15 0
36725 나야냐비 "이적행위 전문가들 박근혜 정권에 다 모였다" 2016.10.12 7 0
36724 하루스3 갤럭시노트7 반송용 폭발피해 방지 상자 등장 2016.10.12 11 0
36723 나를밟고가라 미국 시애틀의 자동차들은 어디에서 온 차들일까? 2016.10.12 17 0
36722 쇼크미 갤럭시 노트7 발화, 폭발 원인 밝혀져 2016.10.11 53 0
36721 황토목팬션 [김용민의 그림마당 2016.10.11 16 0
36720 풀쌀롱전영록 국가별 군대 식단 有 2016.10.11 54 0
36719 GREY 29억에 낙찰된 그림 2016.10.11 44 0
36718 소고기짜장 두려움과의 전쟁.jpg 2016.10.11 28 0
36717 에덴동산 군대 내부고발자 김영수 소령 근황.jpg 2016.10.11 39 0
36716 소고기짜장 횡단보도 앞 일시정지는 지키면 바보되는 나라 2016.10.11 24 0
36715 남자사람여자 10조원 공적 자금 투입하자,,"호화판이 된 "조선·해운업계?".. 2016.10.11 21 0
36714 풀쌀롱전영록 불법조업 중국어선에 함포 사격 등 강경 대응 2016.10.11 13 0
36713 깡해 봇물처럼 쏟아지는 최순실 의혹들 2016.10.11 23 0
» 악의와비극 MB 청계재단, 재단목적 변경 퇴짜 맞아.. 장학사업도 '반토막' 2016.10.11 15 0
36711 미연시다운족 박정희 전 대통령 기념비 놓고 김제시-시민단체 '마찰' 2016.10.11 17 0
36710 깡해 해외 독립운동 유적 관리 예산.jpg 2016.10.11 16 0
36709 찌질이방법단 문재인은 국감출석 3번, 우병우는 왜 안 되나 2016.10.11 22 0
36708 Dsus4 [김상민의 세상이야기 2016.10.11 7 0
36707 문폴로 절규와 통곡..눈물바다 된 가습기 살균제 법정 .. 2016.10.11 20 0
36706 뿌우맨 같은 의사로서 부끄럽다 2016.10.11 26 0
36705 황토목팬션 무역보험공사 1,500억원 대출사기,,국민 혈세 투입 2016.10.11 12 0
36704 스네이크에크 김홍걸, 하는 일마다 군사독재정권을 방불케하는 박근혜 정권입니다 2016.10.11 10 0
36703 나야냐비 우장X창 근황.jpg 2016.10.11 45 0
36702 나야냐비 "해도 해도 너무하네" 수해지역 절도 기승 2016.10.11 14 0
36701 JENGA 문달프 - 문의 귀환 2016.10.11 18 0
36700 강왈왈 팩트폭력 합법화 2016.10.11 9 0
36699 문폴로 ‘임시정부 계승 상징 사진’ 초등 국정 사회교과서에서 뺐다 2016.10.11 8 0
36698 스네이크에크 방송문화진흥회, ‘대북전단 살포’ 극우단체에 1억 지원 2016.10.11 9 0
36697 나를밟고가라 천조국이 판매중단하니 눈치보다 이제서야 부랴부랴 2016.10.11 25 0
36696 zero 환자와 돈벌이 : 서울대병원, 162억 원의 비밀 2016.10.11 11 0
36695 hayjay 시원한 사이다 2016.10.11 16 0
36694 나야냐비 순식간에 차선 바꿔주는 기계.gif 2016.10.11 28 0
36693 초변태쿄코 힐러리, 트럼프 '음담패설' 이후 두자리 수 격차로 앞서 2016.10.11 21 0
36692 뿌우맨 'IMF는 국민 탓' 가르치는 초등학교… 네티즌 "적반하장" 분노 2016.10.11 17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182 183 184 185 186 187 188 189 190 191 ... 1236 Next ›
/ 1236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