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59069점
2위 지존의보스 4202655점
3위 인공지능 4165240점
4위 거이타 3586420점
5위 무조건닥공 3301582점
6위 꼬르륵 2662710점
7위 하피 2642397점
8위 스타플래티나 2495099점
9위 따저스승리 2484985점
10위 마스터즈 2422635점
단일배너

김제동, "입 다물라고 한다고 다물 사람 아니다"

“입 닫으라고 한다고 닫을 사람 아니다.”

개그맨 김제동이 15일 저녁 6시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88수변무대에서 열린 이승환의 ‘차카게 살자’ 콘서트에 깜짝 출연해 최근의 국정감사 증인 논란과 관련해 입을 열었다. 강연을 겸한 자선공연에서 주진우 기자의 순서에 예정에 없이 불려나온 김제동은 “‘힘을 내라’고 하는데 별로 힘들지 않다”며 “도망치지 않으려 피해가지 않으려(이승환의 노래 ‘물어본다’ 구절) 하기 때문”이라고 말을 이어갔다. 자신을 둘러싼 논란이 가열된 것에 대해 “여러분들만 걱정 안 하면 된다. 요는 입 다물라고 한다고 다물 사람 아니다, 란 거다”라고 힘주어 말했다. 그는 주진우 기자의 “목사님께 교회 나가시냐고 했다”는 농담을 이어 어머니의 에피소드를 전하며 자신의 상황을 비추는 농담으로 좌중의 웃음을 이끌었다. “어머니가 20년을 다니시던 교회를, 아니 20년이 아닌가 19년인가, 정확해야 되는데, 수십년이라고 하죠. 교회 다닐 때 소매치기를 당해서 어머니가 저한테 ‘집안 종교가 두개라서 그렇다’라고 했다. 발언이 정확하진 않고, 그런 뉘앙스로 그렇게 말했다. 그런데 우리 엄마가 맞나. 나한테 “너는 내 자식도 아니야”라고 하시는데, 어머니인지도 모르겠고, 제가 엄마라고 부르는 중년여성이 그랬다.”

이승환 역시 ‘폴 투 플라이’의 ‘꿈은 이루어질 거야’를 이어나가던 중 “이 노래로 힘을 얻었다는 분이 많으신데, 사실은 공정하지 못한 사회에서 노력한다고 될 수 있을까, 라는 의문에서 시작했던 노래”라고 입을 떼고 “(차카게 살자 공연을) 16년을 하고 있지만 협찬을 받아본 적이 없다. 800억을 뚝딱 주는 분들이 계시던데, 여기 80만원만 줘요”라며 미르재단과 케이스포츠재단의 모금 과정에 대한 비유를 이어갔다. 이승환은 “‘제가 블랙리스트에 없는 이유’에 대한 블로그 글도 보았다. 아마 열성적인 팬들이 무서워서 그런 것 같다”며 문화예술계의 블랙리스트에 대한 소신발언도 했다.

‘차카게 살자’ 공연은 2001년부터 이어온 자선공연으로 바자회와 공연 수익금을 전부 소아암백혈병재단에 기부한다. 공연이 이루어진 이 날은 이승환의 데뷔 27주년이 되는 날이기도 했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7006 미연시다운족 최순실은 독일에서 돈 세탁 중 2016.10.19 14 0
37005 스네이크에크 주인이 부르면 다시 집으로 온다는 집 나간 개, 돼지 부르는 신호 2016.10.19 6 0
37004 멍뭉이의육감 오늘도 이어지는 팩트 폭격 2016.10.19 17 0
37003 나야냐비 중학생과 지속적으로 성관계한 목사의 두얼굴 2016.10.19 22 0
37002 얼룩말엉덩이 ‘김영란법’ 전국 1호 재판 나왔다 2016.10.19 15 0
37001 나야냐비 스타2 프로리그 종료 및 게임단 해체 2016.10.19 15 0
37000 LIMPACT 조국이여! 봉기하라! 2016.10.19 6 0
36999 개만무는개 우리 모두가 블랙리스트 예술가다’ 2016.10.19 13 0
36998 JENGA 김홍걸 페북, 통큰 정치와 대의를 추구하는 정치가 뭔지 좀 배우시죠 2016.10.19 8 0
36997 GREY 홍종학 전의원 트윗, 다음 중 북한 덕분에 유지되는 정당은 ? 2016.10.19 14 0
36996 루강 [오사카 스시 2016.10.19 23 0
36995 디트리히1 대한민국 NO1 악착같이 해 쳐드시네 ㅎ 2016.10.19 20 0
36994 하루스3 미르재단의 최순실 씨는 박 대통령과 20대 때부터 친밀해 보인다(뉴스타파) 2016.10.19 18 0
36993 육군원수롬멜 안철수의 패턴 2016.10.19 17 0
36992 hayjay 우리나라 최고의 대학들 지금.... 2016.10.19 13 0
36991 hayjay 경찰 “파기했다”던 상황속보 입수 “백남기 물대포 맞아 부상, 뇌출혈” 기록 담겨 2016.10.18 5 0
36990 킨다마 가지말라면 좀 가지 마라... 2016.10.18 33 0
36989 황토목팬션 토호쿠 대지진에서 단 한명의 희생자도 없었던 마을.jpg 2016.10.18 8 0
36988 멍뭉이의육감 [장도리 2016.10.18 75 0
36987 hayjay 이재명 "성주,김천, 종북 두려워말라...원조 종북은 박정희,박근혜" 2016.10.18 9 0
36986 찌질이방법단 10월 19일 한겨레 그림판 2016.10.18 17 0
36985 강왈왈 김빙삼옹 트윗 2016.10.18 14 0
36984 JENGA "나 청와대 공인 예술가야~" 2016.10.18 12 0
36983 벛꽃 의원들이 ‘막말 스타’ 될 때 제일 먼저 하는 일 2016.10.18 8 0
36982 디트리히1 이재명 시장이 말하는 탄핵 안하는 이유.jpg 2016.10.18 16 0
36981 이스나원 한국일보 10월19일자 만평 2016.10.18 5 0
36980 개만무는개 새누리당 지자체장 (청주시장) 1년 6월 구형 2016.10.18 68 0
36979 새타령 故백남기 덮친 '빨간 우의', 민주노총 소속 2016.10.18 6 0
36978 서찬혁 '우병우 수사'는 우병우에게 보고하며 진행하고 있다 2016.10.18 11 0
» 소고기짜장 김제동이 최근의 논란을 한 마디로 정리했다 2016.10.18 24 0
36976 절묘한운빨 이대 근황 2016.10.18 17 0
36975 중력파발견 평창 올림픽 뮤비 제작하신 분들.jpg 2016.10.18 5 0
36974 장뤽고다르 이재명, 경기도 청년수당에 ‘발끈’…“청년배당 訴 취하가 먼저” 2016.10.18 1 0
36973 zero 평창 올림픽 뮤비 "싫어요 테러" 문체부 죽도록 고생했는데...jpg 2016.10.18 5 0
36972 육군원수롬멜 최순실 딸 클라스!!! 2016.10.18 29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174 175 176 177 178 179 180 181 182 183 ... 1236 Next ›
/ 1236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