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33319점
2위 인공지능 4061235점
3위 지존의보스 3765662점
4위 거이타 2855895점
5위 하피 2637387점
6위 꼬르륵 2304003점
7위 따저스승리 2288755점
8위 무조건닥공 2287391점
9위 스타플래티나 2241768점
10위 마스터즈 2142035점
단일배너

참여정부 시민사회수석 근무한 황인선씨 인터뷰

 황인성(64) 6월민주포럼 운영위원장을 만났다. 황 위원장은 2004년 노무현 대통령이 탄핵 정국에서 복귀한 뒤 청와대 비서관으로 들어가 2005년 두 농민의 사망 이후 노무현 대통령의 사과 성명이 나올 당시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으로 근무했다.

- 2005년 12월 26일 저녁에 국가인권위원회가 전원회의 결과를 공개하면서 전용철, 홍덕표씨 사망원인이 경찰의 과잉진압 때문이라면서 검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바로 다음 날 노무현 대통령이 직접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참모들의 의견이었나?"아니다. 대통령을 보좌하는 사람의 입장에서 대통령이 직접 나서서 사과해야 한다는 말을 쉽게 꺼내기는 어렵다. 경찰의 진상조사가 진행 중이었고, 소관 부처가 있는데... 시민사회수석으로서도 진상을 숨기거나 책임을 회피하지 말고 엄정하게 문제를 처리해야 한다는 생각은 했지만 그 시점에 대통령이 사과해야 한다는 것까지는 가지 않았다."- 그렇다면 대통령 자신의 생각이었나?"그렇다. (2005년 12월) 27일 아침에 대통령이 비서실장, 정책실장, 소관 수석인 나를 불러서 농민사망 사태에 대한 대통령 사과를 하겠다는 결심을 밝혔다."- 참모들의 반응은 어땠나?"다들 만류했다. 아직 정확한 진상이 밝혀지지 않았고 각 부처에 직접적인 책임자들도 있었다. 경찰청도 있었고. 그런데 대통령이 먼저 사과하는 것은 너무 나가시는 것이라는 신중론이 다수였다."- 만류에도 강행한 것인가?"당시 대통령 입장에서는 따지려면 따져볼 만한 내용은 충분했다. 그렇지만 대통령은 "검토할 부분은 있지만 공권력 행사는 엄중한 문제다. 국민의 재산과 생명을 지켜야할 공권력이 국민에게 피해를 준다는 건 소홀히 다룰 수 없는 문제다. 대통령이 직접 사과해야 한다"고 하셨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246602&CMPT_CD=P0001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7290 zero 이재명, 대선출마 결의…"국민혁명의 폭풍 속으로" 2016.10.24 28 0
37289 설사의속도 사이다 두 잔 대령이오~ 2016.10.24 25 0
37288 크로스킬즈 안철수 vs 이재명 2016.10.24 13 0
37287 풀쌀롱전영록 "남코리아의 라스푸틴 무당 최태민"과 그의 딸 "최순실" 2016.10.23 87 1
37286 서찬혁 내일자 한겨레 그림판.jpg 2016.10.23 8 0
37285 GREY ㅋ~ 재밌는 기사 하나 올라왔네요... 제목이....txt 2016.10.23 12 0
37284 문폴로 핵직구 갓도리 2016.10.23 22 0
37283 새타령 [정리뉴스 2016.10.23 6 0
37282 개만무는개 건보료 예상수입 축소.. '꼼수'에 국민부담만 가중 .. 2016.10.23 7 0
37281 육군원수롬멜 "정유라, 삼성이 200억 후원 예정이라고 말해" 2016.10.23 17 0
37280 설사의속도 추미애 대표 트윗 2016.10.23 17 0
37279 크로스킬즈 기가막힌 나라꼴.jpg 2016.10.23 30 0
37278 하루스3 아직 세월호안에는 사람이 있습니다.jpg 2016.10.23 16 0
37277 크로스킬즈 세계 와인생산량 급감.gisa 2016.10.23 19 0
37276 이스나원 미국에서 노트7 대체품으로 받은 갤럭시 S7 엣지 폭발 2016.10.23 17 0
37275 뿌우맨 박근혜가 이명박을 건드리지 못하는 이유 .jpg 2016.10.23 30 0
37274 찌질이방법단 드러난 최순실 800억 비리는 그야말로 껌 값이었음 2016.10.23 62 0
37273 JENGA 이재명 "혁명적 변화의 폭풍 속으로 "..대선출정식 방불 2016.10.23 12 0
37272 손노리 중소기업 인력난의 이유feat.사장 마인드 2016.10.23 11 0
37271 소고기짜장 김형수 전 미르재단 이사장 검찰 소환.jpg 2016.10.23 5 0
37270 남자사람여자 최순실딸 정유라, 국제승마연맹 프로필 보니…“父 정윤회, 박근혜 대한민국 대통령 보좌”.gisa 2016.10.23 17 0
37269 나를밟고가라 표창원 “고 백남기 씨, 시민·野의원들이 지키고 있다” 2016.10.23 17 0
37268 깡해 文 "하늘 우러러 부끄러움 없다..사악한 종북공세 끝장보겠다" 2016.10.23 6 0
37267 쇼크미 -박근혜 게이트- 백남기 농민이든 뭐든 다른 쪽에 관심 가져 제발 이 쪽엔 관심 갖지마!! 2016.10.23 6 0
37266 설사의속도 [단독 2016.10.23 11 0
37265 장뤽고다르 대학가 골칫거리 '팀플 무임승차' .jpg 2016.10.23 17 0
37264 킨다마 정유라 남편이 누구인지 밝혀짐 2016.10.23 55 0
37263 앙렁 해외에서 체리 가격.jpg 1 2016.10.23 32 0
37262 깡해 '그것이 알고 싶다'가 경찰 실험 '절반' 세기로 물대포를 쐈는데 '강화유리'가 박살났다 2016.10.23 13 0
37261 중력파발견 생양아치 의사협회의 협박질에 과징금 10억 먹임...txt 2016.10.23 12 0
37260 멍뭉이의육감 편향적인 언론.jpg 2016.10.23 16 0
37259 새타령 최순실 사건 한 컷 정리 2016.10.23 24 0
» LIMPACT 농민 전용철 홍덕표 사망 관련 참모진 모두 말렸지만 노 대통령이 사과 강행.gisa 2016.10.23 7 0
37257 킨다마 5살 원생 박치기 시킨 유치원 국악교사 벌금 300만원 2016.10.23 10 0
37256 장뤽고다르 요식업 30년 대가의 종착역 | 복제된 문서입니다. 2016.10.23 10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60 61 62 63 64 65 66 67 68 69 ... 1130 Next ›
/ 113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