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6497656점
2위 유덕화 6368550점
3위 거이타 5838500점
4위 인공지능 4829080점
5위 몽고실 4010900점
6위 스타플래티나 3537784점
7위 꼬르륵 3426460점
8위 킹죠지 3198800점
9위 마스터즈 3180470점
10위 호호호 3002204점
조회 수 13 추천 수 0 댓글 0

 최순실도 왔고, 우병우도 왔다. 안종범 수석은 이미 와 있고, 김종 차관은 곧 올 예정이다.

여기서 ‘온다’는 검찰청 기준으로, 박근혜 대통령의 측근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것은 꽤 오랜만이다.

이 자리에 미처 못오신 박대통령이 외롭지 않을까 싶지만, 그분에겐 말 한마디에 죽는 시늉은 너끈히 할 친박들이 건재하니 그래도 견딜 만할 것이다.

뭐든지 분류하려 드는 게 학자의 특징이다. 다년간 기생충을 분류해온 사람으로서 한 자리에 모인 박대통령의 측근들을 분류해 본다.

첫째, 임숭재형. 임숭재는 연산군 시대의 채홍사로, 왕을 위해 조선 각지의 미녀를 뽑아 왕에게 갖다 바친 분이다.

임숭재에 비견될 인물이 바로 새누리당 대표 이정현이다.

최순실이 대통령의 연설문을 고쳐줬다는 의혹이 드러나자 “나도 친구에게 연설문 수정을 물어본다”고 한 바 있으며, 박 대통령이 악수(惡手)를 둘 때마다 말도 안 되는 논리로 그분에게 즐거움을 드리곤 했다.

둘째, 십상시형. 중국 한나라 영제 때 활약했던 환관을 십상시라 하는데, 이들은 어린 황제인 영제를 주색에 빠지게 한 뒤 자신들이 국정을 농단하며 사적인 이익을 취한다.

여기 속하는 대표적인 이가 바로 최순실과 안종범, 김종 등의 무리들이다. 이들은 나이를 제외하면 영제와 흡사한 박대통령을 ‘Good(굿)’에 빠지게 한 뒤 자신들이 국정을 농단하며 사적인 이익을 취한다.

이에 격분한 민중들은 곳곳에서 촛불을 들고 거리로 나섰는데, 이들은 불과 4만명이 그 넓은 광화문 광장을 가득 메우는 기적을 연출한다.

셋째, 허수아비형. 최순실의 연설문 파동이 불거졌을 때 이원종 비서실장은 어이가 없다는 표정을 지었다. 그가 전문 연기자도 아닌 바, 그건 정말 모르는 사람의 표정이었다.

최순실이 청와대에 그렇게 자주 드나들었지만, 이원종은 물론이고 2013년부터 1년6개월간 비서실장을 한 김기춘도 최순실을 모른다고 한 걸 보면 나이 때문에 눈과 귀가 어두워진 건지, 아니면 기억력이 감퇴해 봤다는 사실 자체를 까먹은 건지 잘 모르겠다.

이러려고 나이 많은 사람들을 뽑았나, 하는 자괴감이 든다.

[ 경향신문 기사 ]

※ 기사전문보기 :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611081333011&code=910100   몸통인 바끄네는 "하야"가 답입니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7977 남자사람여자 장시호 제안 거절' 김동성 "과정 없이 한 번에 올라 가면 탈이 난다".gisa 2016.11.08 15 0
37976 뿌우맨 흥청망청의 유래를 아시나요? 2016.11.08 33 0
37975 이스나원 하태경 "김무성도 공범...새누리 해체 폐족 선언하자" 2016.11.08 9 0
37974 멍뭉이의육감 딱걸린 새누리 정권.. 이제 청와대를 '청일베'라고 불러야 하나 2016.11.08 20 0
37973 이스나원 이 소문 진짜면 박근혜 소시오패스 같은 정신질환 아닌가? 2016.11.08 40 1
37972 얼룩말엉덩이 정청래 전의원 트윗 2016.11.08 20 0
37971 찌질이방법단 모 고등학교 교실문.jpg 2016.11.08 13 0
37970 육군원수롬멜 물이 턱 밑까지 차오르는 공포를 느끼게 될것이다 2016.11.08 24 0
37969 엘다 검찰 “'최순실 태블릿 PC’ 문건, 대통령기록물로 보기 어려워” 2016.11.08 11 0
37968 nayana77 최순실의 최근 명령 2016.11.08 24 0
37967 위거 좀 쩌는 패기 2016.11.08 19 0
37966 새타령 전우용님 트윗 2016.11.08 11 0
» 찌질이방법단 기생충학자의 '박근혜 측근 분류법' 2016.11.08 13 0
37964 Dsus4 박 대통령: 연말 증세 예고 발표 "나라빚이 건국사상 최악. 제2의 IMF 경제파탄 위험이 너무 높아 증세 무조건 해야" 2016.11.08 13 0
37963 에덴동산 [단독 2016.11.08 53 0
37962 벛꽃 '최순실 사업'을 중단할 수 없다고 말하는 사람들 2016.11.08 15 0
37961 하루스 책임총리! 유시민을 추천합니다! 2016.11.08 21 0
37960 위거 대한민국은 무당 공화국 ? 2016.11.08 33 0
37959 hayjay 어제자 청와대 초청자 2016.11.08 14 0
37958 Cross_X 국방부, 한일군사정보협정 '속전속결'..여론 도외시 비판론도 .. 2016.11.08 8 0
37957 나라야_ [박건웅 만평 2016.11.08 11 0
37956 미연시다운족 조피디 최순실게이트 비판 곡 발표 소리O 2016.11.08 10 0
37955 육군원수롬멜 김빙삼옹 트윗 2016.11.08 19 0
37954 나라야_ 우병우 사진을 찍은 실제 거리 2016.11.08 23 0
37953 멍뭉이의육감 '지지율 4%' 프랑스 올랑드 대통령에 대한 탄핵안이 발의됐다 2016.11.08 12 0
37952 나라야_ 김병준 끝났네요. 2016.11.08 17 0
37951 강왈왈 이재명 “최순실 친일독재가 아닌 국민이 주인인 나라” 2016.11.08 10 0
37950 하루스 표창원 "굿판 박승주, 용어 교리 등 최태민과 흡사" 2016.11.08 8 0
37949 크로스킬즈 새누리당 협박: "계속 우릴 몰아세우면 야당에서 대통령 나올때마다 무조건 탄핵하겠다" 2016.11.08 10 0
37948 앙렁 국회 근황.jpg 2016.11.08 11 0
37947 nayana77 최순실 근황 2016.11.08 15 0
37946 엘다 노전대통령의 레전드 짤 2016.11.08 19 0
37945 hayjay JTBC 방송사고 소리O 2016.11.08 10 0
37944 nayana77 최민의 시사만평 - 존경합니다 2016.11.08 8 0
37943 zero 이정현이 영수회담 거부하는 야당에 던진 말 2016.11.08 18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314 315 316 317 318 319 320 321 322 323 ... 1404 Next ›
/ 140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