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33314점
2위 인공지능 4061225점
3위 지존의보스 3792652점
4위 거이타 2843745점
5위 하피 2637387점
6위 무조건닥공 2310944점
7위 꼬르륵 2303998점
8위 따저스승리 2286320점
9위 스타플래티나 2243258점
10위 마스터즈 2137530점
단일배너


광고회사 "강탈" 가담혐의 안종범은 "대통령 뜻이라고 판단했다"고 진술했다

차은택(47) 광고 감독 측의 "광고사 강탈 시도"를 도운 혐의(강요미수)로 구속된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이 명백한 지시가 있던 것은 아니었지만 박근혜 대통령의 뜻이라 판단해 차씨 측을 도왔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9일 사정당국에 따르면 안 전 수석은 검찰 조사에서 박 대통령이 자신에게 직접 포스코가 계열 광고회사인 포레카를 매각하는 과정에 관심을 보이는 말을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차씨 측은 안 전 수석에게 포레카 인수 우선협상자로 선정된 중견 광고사의 지분을 넘겨받고 싶다는 뜻을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마침 박 대통령의 언급이 있던 차에 차씨 측에서 구체적인 인수 의사를 밝혀오자 안 전 수석이 차씨 측을 돕는 것이 박 대통령의 뜻이라고 스스로 판단했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 안 전 수석이 대통령의 구체적인 지시를 받아 광고사 지분 강탈 시도에 나선 것은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검찰 관계자는 "안 전 수석은 광고사 지분 요구를 대통령이 지시했다거나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광고사를 강탈했다라는 취지로 진술한 바는 없다"고 밝혔다.

한편 검찰은 이날 광고업체 강탈에 가담한 혐의 등으로 송성각(58) 전 한국콘텐츠진흥원장의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송 전 원장은 작년 3∼6월 차씨와 함께 포레카 인수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중견 광고업체 대표 한모씨에게 회사 인수 후 지분 80%를 넘기라고 강요한 혐의(공동강요)를 받고 있다.

송 전 원장은 당시 한 대표에게 "지분을 넘기지 않으면 당신 회사와 광고주를 세무조사하고 당신도 묻어버린다는 얘기까지 나온다"고 협박한 내용의 녹취록이 언론에 보도된 바 있다.

하지만 한 대표가 포레카를 정상 인수하고서 지분을 넘기지 않아 이들의 범행은 미수에 그쳤다. 다만 해당 업체는 포스코를 비롯한 대기업들의 광고 발주가 급감해 경영난에 처한 것으로 알려졌다.

송 전 원장은 작년 5월 콘텐츠진흥원이 발주한 LED 사업 일감을 주는 대가로 공사업체로부터 3천800만원을 수수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도 있다.

송 전 원장의 구속 여부는 10일 오후 3시 법원의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거쳐 결정된다. 심리는 서울중앙지법 한정석 영장전담판사가 맡았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8098 나야냐비 손석희에 유시민까지..'정알못'도 믿고보는 JTBC 2016.11.10 24 0
38097 디트리히1 대통령이 프로포폴 약물 중독자라니...미친 2016.11.10 47 0
38096 이스나원 방응모 전 조선일보 사장 친일행위 확정 2016.11.10 12 0
38095 풀쌀롱전영록 천박한 트럼프의 흔한 섹드립.jpg 2016.11.10 15 0
38094 에덴동산 박근혜 - 최순실게이트 더불어 민주 집회 2016.11.10 34 0
» 풀쌀롱전영록 '광고사 강탈' 안종범, "대통령 뜻이라고 판단했다" 2016.11.10 17 0
38092 얼룩말엉덩이 [JTBC 2016.11.10 6 0
38091 hayjay 2016.11.10 12 0
38090 손노리 ??? : 대한민국 여러분! 주한미군은 철수 안 합니다 2016.11.10 9 0
38089 하루스3 Ctrl V 걱정원 파란집 댓글알바들 딱 걸린 정모 현장 2016.11.10 23 0
38088 새타령 주진우 "박근혜 정부가 조폭 양아치보다 나은 점이 도대체 무엇입니까?" 2016.11.10 15 0
38087 크로스킬즈 '온 우주의 실패', 순시리 4년 국방외교정책 2016.11.10 13 0
38086 루강 이재명시장 <기득 정치세력에 대한 탄핵..한국도 탄핵 민심 거역하면 정치권 쓰나미 맞을 것> 2016.11.10 4 0
38085 루강 폭발한 새누리당 "계속 우릴 몰아세우면 야당에서 대통령 나올때마다 무조건 탄핵하겠다" 2016.11.10 10 0
38084 앙렁 밀덕후 노무현 (청산리촌부) 2016.11.10 16 0
38083 서찬혁 최순실 조카 장시호도 연세대 입학특혜 의혹…연대 "사실무근".gisa 2016.11.10 7 0
38082 나야냐비 이 시각 재조명되는 강력한 대권주자 2016.11.10 29 0
38081 서찬혁 "위안부 한일합의 최순실 외교작품 아닌지…" 2016.11.10 9 0
38080 스네이크에크 병신력 균형의 법칙 2016.11.10 5 0
38079 JENGA 오바마의 분짜 노무현의 부침개 2016.11.10 10 0
38078 장뤽고다르 최순실 딸 청와대 출입 의심되는 본인이 올린 SNS 2016.11.09 12 0
38077 미연시다운족 김용민의 그림마당 2012~2016 11월 9일...그날엔 무슨일이 2016.11.09 13 0
38076 풀쌀롱전영록 [장도리 2016.11.09 58 0
38075 초변태쿄코 역사의 반복 2016.11.09 4 0
38074 개만무는개 우병우가 다가가자 수사관이 벌떡 일어났다 .jpg 2016.11.09 12 0
38073 엘다 대통령이 극찬한 화장품 부스의 정체 .jpg 2016.11.09 11 0
38072 zero 청와대로 진격하신다는 분....jpg 2016.11.09 10 0
38071 銀洞 이재명, "대통령 퇴진 외면하면 정치권은 '국민심판' 쓰나미에 직면할 것" 2016.11.09 14 0
38070 손노리 깨어있는 대한민국 중고생들. 소리O 2016.11.09 6 0
38069 남자사람여자 이제는 의료까지 손대는 최순실.jpg 2016.11.09 10 0
38068 Cross_X 요즘 사태가 화가 나서 만들어 봤네요 소리O 2016.11.09 7 0
38067 나를밟고가라 소름돋는 박근혜 과거 2016.11.09 18 0
38066 nayana77 노회찬의원 트윗 2016.11.09 11 0
38065 하루스 손석희 사장 일본 강제 진출 두번째 방송 2016.11.09 11 0
38064 육군원수롬멜 국범근 박근혜 퇴진 촉구 집회 연설 "분노하라" 2016.11.09 8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 1127 Next ›
/ 112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