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33319점
2위 인공지능 4061230점
3위 지존의보스 3774657점
4위 거이타 2847015점
5위 하피 2637387점
6위 꼬르륵 2305503점
7위 따저스승리 2288275점
8위 무조건닥공 2287411점
9위 스타플래티나 2255763점
10위 마스터즈 2142035점
단일배너

1. 이번 촛불 집회에 전국 200만명이 모인다

주말마다 박근혜 대통령의 하야를 요구하는 대규모 촛불집회가 이뤄지고 있지만, 대통령은 꿈쩍도 하고 있지 않다.

"박근혜 정권 퇴진 비상국민행동"은 11월26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5차 촛불집회를 연다. 주최 측은 이번 촛불집회에 서울에서 150만 전국에서 50만 명이 모여 총200만명 이상이 모일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지난 12일 100만 촛불집회 이후 사상 최대 인원이다.

이번 집회에는 학생들의 참여가 두드러질 것으로 보인다. 수능을 마친 고3 수험생은 물론이고 동맹휴업을 결의한 대학생들도 깃발을 세우고 대거 나올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2. 날씨는 춥고, 비가 올지도 모른다. 하지만 "사람들의 온기"가 추위를 녹여줄 것이다

겨울이 성큼 다가왔다. 집회가 열리는 26일 새벽에는 서울 영하 2도까지 내련간다. 오후에는 영상 7도까지 회복되지만 낮12시부터 비 소식이 있을지도 모른다. 하지만 막상 집회가 열리면 사람들이 뿜어내는 열기에 기온은 생각보다 많이 올라갈 지도 모른다.

JTBC "사회부 소셜 스토리"에 따르면 박소연 JTBC 기자가 집회현장에 직접 온도계를 들고 들어가 본 결과 종로의 관측기온 14도 보다 집회 현장이었던 광화문 광장의 온도는 20도로 무려 6도나 높았다.

3. "청와대 포위 행진" 이번에는 가능할까

주최 측이 그동안 계속해서 시도한 "청와대 포위" 행진을 시도했지만, 경복궁역을 넘어가지는 못했다.

경찰은 2부 행진 9개 경로는 허용했으나 "청와대 인간띠 잇기"로 불리는 사전 행진은 율곡로 남쪽까지로 제한한 상황이다.

주최 측은 이에 반발해 서울행정법원에 집행정지를 신청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법원이 지난 주말(19일) 집회를 앞두고 낮 시간대에 한해 창성동 별관과 삼청로 구간 행진을 허용한 전례가 있는 만큼 이날 열리는 심리 결과가 주목된다"고 밝혔다.

주최 측은 당일 본 행사에 앞서 오후 4시부 세종로사거리에서 정부서울청사 창성동 별관, 새마을금고 광화문지점, 삼청로 세움아트스페이스 앞, 신교동로터리 등 청와대 입구를 지나는 4개 경로에서 행진과 집회를 하겠다고 신고했다.

본 행사 종료 후에는 오후 8시부터 세종로사거리를 출발해 새문안로, 정동, 서소문로, 종로, 소공로, 을지로 등을 거쳐 청와대 남쪽 율곡로·사직로를 낀 경복궁역 사거리까지 9개 경로로 행진이 예정돼 있다.

4. 화장실 확대, 대중교통 증편된다

서울시는 이번 촛불집회에 참가하는 시민들을 위해 개방화장실 확대, 대중교통 증편 등을 시행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울시는 우선 이동화장실을 16개동 배치한다. 광화문광장 6개, 서울광장 6개, 청계광장 4개다. 좌변기 106개, 소변기 60개 규모다.

이번 집회는 지난 집회와는 달리 밤샘집회로 꾸려진다. "1박 2일 하야가 빛나는 밤"이라는 이름으로 밤샘 집회를 한다. 서울시는 집회 참가자 귀가 편의를 위해 지하철 1호선 서울역∼청량리역 구간은 2편성 5회 추가 운행한다.

도심을 지나는 2·3·4·5호선 9편성을 비상편성해 필요시 임시열차를 탄력적으로 투입한다. 지하철과 버스 막차 시간 연장도 검토한다. 심야올빼미버스 도심경유 6개 노선(N15, N16, N26, N30, N37, N62)은 44대로 11대 늘려 운행한다.

5. "분노의 트랙터 시위"는 이번 촛불집회의 백미가 될 전망이다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는 전국농민회총연맹(전농)의 "트랙터 상경 시위"를 허용하라는 법원 결정이 나왔다. 당초 경찰은 교통흐름 방해 등을 이유로 "트랙터 시위"를 금지했지만, 법원이 허용을 했다. 그동안 온라인 상에서는 영화 "매드맥스"를 본 따 엄청난 시위가 될 것이라는 점을 기대해왔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8838 나를밡고가라 오바마가 언급한 한국여성.avi 2016.11.25 5 0
38837 루강 농민 시위대 경부고속도로서 경찰과 충돌 민주주의란 명목하에 무질서 행태 2016.11.25 3 0
38836 나를밟고가라 경복궁 '불심검문·소지품 검사'는 위법 2016.11.25 3 0
38835 뿌우맨 박근혜의 졸렬함 수준 2016.11.25 8 0
38834 소고기짜장 없던 '전례' 도 잘 만들더니 2016.11.25 4 0
38833 강왈왈 김재규의 위엄 2016.11.25 16 0
38832 나를밡고가라 11월 4주 전국 하야 촛불 지도.jpg 2016.11.25 3 0
38831 위거 정부, 3조2000억 규모 군함 3척 연내 발주한다 .. 2016.11.25 2 0
38830 쇼크미 대국적인 피켓 2016.11.25 6 0
38829 Cross_X BBC “한국 부패의 기원은 박정희 체제” 2016.11.25 4 0
38828 루강 "학생들이 뭘 안다고 촛불을 들어? 공부나 해." 2016.11.25 6 0
» 나를밟고가라 전국 '200만명' 모이는 사상 최대의 촛불집회가 열린다 2016.11.25 2 0
38826 남자사람여자 뉴스룸 팩트폭행 - 김진태 100만명 무시하며 100명 자랑 2016.11.25 5 0
38825 hayjay 흔한 교포들의 하야시위.. 2016.11.25 4 0
38824 Cross_X 윤봉길의사 의거소식을 들은 이승만 2016.11.25 4 0
38823 뿌우맨 문재인 전 대표 수원대학생 시국간담회 2016.11.25 25 0
38822 나를밟고가라 대통령이 된다면? 2016.11.25 5 0
38821 강왈왈 잊지말아야 할 김무쫄 레전드 사진 2016.11.25 7 0
38820 이스나원 JTBC 기자들이 가장 긴장하는 순간 2016.11.25 10 0
38819 이스나원 "반기문은 박근혜의 개" 전직 기자의 강도 높은 비판 2016.11.25 6 0
38818 나야냐비 최순실 공소장 33장짜리는 도대체 어디에 있다는 얘기일까요?.gisa 2016.11.25 109 0
38817 깡해 [김상민의 세상이야기 2016.11.25 13 0
38816 멍뭉이의육감 朴대통령의 거짓말.jpg 2016.11.25 5 0
38815 엘다 역사 국정교과서를 주도했던 주요 인물들 2016.11.25 8 0
38814 남자사람여자 이것보다 멋진 차량이 또 있을까 싶습니다. 2016.11.25 7 0
38813 크로스킬즈 이승환 형님 촛불집회 콘서트 2016.11.25 6 0
38812 남자사람여자 제 6공화국.jpg 2016.11.25 6 0
38811 엘다 교도소 "고령화 그늘", 눈덩이 처럼 불어나는 수감비용 어쩌나 2016.11.25 15 0
38810 문폴로 이재명 시장님 - 죄를 지었으면 벌을 받아라 소리O 2016.11.25 5 0
38809 깡해 검찰이 수사를 잘하니 특검 서두르지 않겠다고? 1 2016.11.25 8 0
38808 황토목팬션 "맞먹을 수 있었던 노무현 대통령이 그립다" 전직 장관의 페북글 .. 2016.11.25 3 0
38807 Cross_X '귀국 초읽기' 반기문의 선택은…'제3지대行' 택할까 2016.11.25 4 0
38806 킨다마 대륙의 더티밤. 2016.11.25 9 0
38805 킨다마 대한민국임시정부가 만든 광복군, 어떤 군대였을까? 2016.11.25 3 0
38804 Cross_X 표창원 의원 트위터 2016.11.25 10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1129 Next ›
/ 1129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