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987825점
2위 지존의보스 5561284점
3위 거이타 5046490점
4위 인공지능 4792080점
5위 꼬르륵 3287665점
6위 몽고실 3242550점
7위 스타플래티나 3087944점
8위 마스터즈 2901970점
9위 킹죠지 2803485점
10위 이피엘대장 2770192점

경찰이 김정배 국사편찬위원회 위원장과 국정 역사교과서 집필진들의 신변보호요청을 접수하고 지난 달 28일부터 보호활동을 하고 있는 사실이 1일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이날 “김 위원장과 집필진 중 몇 명에 대해 신변보호를 요청하는 공문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현장검토본과 집필진 명단이 공개된 지난 달 28일부터 신변보호 활동이 시작됐다”며 “신변을 보호하며 거주지 주변을 순찰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직까지 특이한 동향은 없다”고 말했다.

경찰은 공문을 보낸 주체가 “교육부”라고 했다. 그러나 교육부 관계자는 “교육부에서는 알지 못하는 사안”이라며 “국사편찬위원회에 문의하라”고 답했다. 국사편찬위원회 담당자는 이날 전화기를 꺼두어 연락이 닿지 않았다.

국정 역사교과서 집필진 31명의 명단은 지난 달 28일 중학교 <역사1> <역사2>, 고등학교 <한국사>의 현장검토본과 함께 공개됐다.

교육부와 국사편찬위원회는 지난해 11월 역사교과서 국정화 고시를 발표하면서 “모든 과정을 투명하게 할 것”이라며 “집필진 명단도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대표 집필진 중 한 명인 최몽룡 서울대 명예교수의 성희롱 사건이 발생한 뒤, “안정적인 집필에 방해가 된다”며 1년여간 집필진 명단을 공개하지 않았다.

집필진 수도 46명(한 명 중도 사퇴)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이날 공개된 명단에는 31명의 이름만 올랐다. 국사편찬위원회는 “원래 집필진은 36명이었고, 그 중 10명이 중학교와 고등학교를 교과서를 중복집필했다”며 “5명은 중간에 그만두었다”고 설명했다. 집필진 중 다수는 ‘뉴라이트’ 계열로 분류되는 인사들이다.

평생 신변보호하며 사느니 그냥 일본으로 귀화하는것이.....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code=940401&artid=201612011818001#csidx08210ea944a7c478d671e2524cc9e68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9007 문폴로 [사회/시사] 명왕 라디오 인터뷰 2016.12.02 4 0
39006 nayana77 [사회/시사] [끌올] 이건 또 무슨 소설? (이재명 시장) 2016.12.02 9 0
39005 銀洞 [사회/시사] 국민의당 상황.jpg 2016.12.02 7 0
39004 크로스킬즈 [사회/시사] 조선후기의 영어교육.jpg 2016.12.02 4 0
39003 위거 [사회/시사] [모바일 주의] 말하는대로 이수정 교수 2016.12.02 4 0
39002 벛꽃 [사회/시사] 서울경기중학교 역사교꽈서 보이콧한다 2016.12.02 11 0
39001 위거 [사회/시사] 저는 이 한장의 사진이 의미심장하게 보입니다 2016.12.02 9 0
39000 강왈왈 [사회/시사] 문재인을 가장 싫어하는 정치인(?).jpg 2016.12.02 9 0
38999 nayana77 [사회/시사]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세금 탈세혐의 포착 2016.12.02 9 0
38998 이스나원 [사회/시사] 서로 응원하며 경쟁하는 문재인과 이재명 - 이재명 트윗 2016.12.02 7 0
38997 나를밡고가라 [사회/시사] 새누리2중대 차기 비대위원장의 수준.jpg 2016.12.02 8 0
38996 나라야_ [사회/시사] 근혜가 저버린 인간의 도리 2016.12.02 8 0
38995 앙렁 [사회/시사] 박지원 의원 "이 순간이 역사는 기록되고 있습니다" 2016.12.02 7 0
38994 풀쌀롱전영록 [사회/시사] 간호장교들의 해명은 '세월호 7시간'에 대한 의혹을 되려 더 키웠다(JTBC) 2016.12.02 8 0
38993 찌질이방법단 [사회/시사] 문재인 전 대표 최대 업적.jpg 2016.12.02 9 0
» 중력파발견 [사회/시사] [단독]역사교과서 집필진 경찰에 신변보호요청 2016.12.02 8 0
38991 nayana77 [사회/시사] 제대로 태움 .jpg 2016.12.02 8 0
38990 nayana77 [사회/시사] 팩트리어트 미사일 .jpg 2016.12.02 10 0
38989 개만무는개 [사회/시사] 삿대질.jpg 2016.12.02 9 0
38988 황토목팬션 [사회/시사] 고심 끝에 생각해낸 변명 .jpg 2016.12.02 11 0
38987 Cross_X [사회/시사] 특검 임명장 .jpg 2016.12.02 7 0
38986 크로스킬즈 [사회/시사] [단독] 靑, 기업 총수 석방 논의..시기까지 기재 - 뇌물죄 떴네요.. 2016.12.02 9 0
38985 풀쌀롱전영록 [사회/시사] 한국의 경제 성장에 대해 전망을 내놓던 경제 연구소들이 모두 입을 다문 사실을 아십니까?.txt 2016.12.02 9 0
38984 초변태쿄코 [사회/시사] '거지갑' 박주민, 휴식은 없다..jpg 2016.12.02 10 0
38983 에덴동산 [사회/시사] 이와중에 피부관리하는....jpg 2016.12.02 25 0
38982 LIMPACT [사회/시사] 박근혜 연설.avi 소리O 2016.12.02 6 0
38981 얼룩말엉덩이 [사회/시사] 이번주 토요일(12월 3일) 오후 2시 2016.12.02 9 0
38980 나라야_ [사회/시사] 어버이 연합 스트리트 파이트 2016.12.02 9 0
38979 나를밟고가라 [사회/시사] 탄핵이 사실상 물 건너간 이유 .jpg 2016.12.01 9 0
38978 얼룩말엉덩이 [사회/시사] 정유라 IOC 위원 만들기 .jpg 2016.12.01 10 0
38977 남자사람여자 [사회/시사] 바마형 인성 2016.12.01 9 0
38976 쇼크미 [사회/시사] 아이 씬나.jpg 2016.12.01 11 0
38975 소고기짜장 [사회/시사] 현재 정치상황 완벽 해결방법.... 2016.12.01 11 0
38974 소고기짜장 [사회/시사] 모텔 가장 많이 예약하는 계층은 ‘20대 여성’ 2016.12.01 13 0
38973 풀쌀롱전영록 [사회/시사] 국민의당 역풍에 굴복, 5일 발의 두 야당에 재건의 ㅋㅋㅋ 미친 2016.12.01 9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62 263 264 265 266 267 268 269 270 271 ... 1381 Next ›
/ 1381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