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거이타 8563632점
2위 지존의보스 8046774점
3위 유덕화 6836257점
4위 몽고실 6110006점
5위 마스터즈 5326820점
6위 인공지능 4842080점
7위 수양버들 4197015점
8위 사이공드래곤 4108890점
9위 호호호 4052808점
10위 킹죠지 3997365점
세포 괴사 유발, 팔다리 절단까지
혈전은 혈관이 좁아지거나 손상돼 혈류가 느려지면서 혈관에 정체된 피가 뭉쳐진 것이다.​/사진=조선일보 DB

누구나 한 번쯤 '혈전(血栓)'이라는 단어를 들어봤을 것이다. 의사들은 만성질환자에게 '혈전'의 위험성을 강조하며 필요한 생활습관을 알려주는 경우가 많다. 혈전은 불시에 혈관을 막아 생명을 앗아갈 수 있는 시한폭탄 같은 존재지만, 혈전이 정확히 무엇이고, 왜 생기며, 몸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 모르는 사람이 많다.

◇혈전, 피 뭉쳐 굳어지며 만들어져

혈전은 혈관이 좁아지거나 손상돼 혈류가 느려지면서 혈관에 정체된 피가 뭉쳐진 것이다. 혈전 종류는 크게 두 가지로 나뉜다. '동맥 혈전'과 '정맥 혈전'이다. 심장에서 온몸으로 혈액을 전달하는 동맥에 혈전이 생긴 것을 동맥혈전증, 온몸을 돌고 난 피를 심장으로 보내는 정맥에 혈전이 생긴 것을 정맥혈전증이라 한다. 동맥에 혈전이 생기는 이유는 보통 동맥경화 때문이다. 동맥경화는 혈관 벽이 딱딱하고 두꺼워지는 것인데, 이 과정에서 혈관 내피세포가 손상되면서 혈소판, 대식세포 등이 달라붙어 혈전을 만든다. 정맥혈전증은 크게 세 가지 원인이 있다. ▲선천적으로 피가 끈끈하거나 ▲​혈관 내피세포가 망가졌거나 ▲​혈류가 느려졌기 때문이다. 몸을 오래 움직이지 않으면 정맥을 짜서 피를 위로 올려보내는 근육이 움직이지 않아 혈류가 느려진다. 이로 인해 혈류가 정체되면서 혈전이 생긴다. 정맥 혈전은 대부분 종아리나 허벅지에 발생한다.

◇​갑자기 혈관 막아 돌연사 위험도

동맥 혈전과 정맥 혈전은 모두 생명을 위협할 정도로 위험한데, 서로 다른 문제를 유발한다. 동맥 혈전으로 동맥이 막히면 심장에서 내보낸 혈액이 각종 장기로 퍼지지 않아 장기와 세포가 괴사한다. 즉시 치료하지 않으면 팔다리를 절단해야 하는 상황에 이를 수 있다. 이 밖에 뇌혈관이나 심장혈관을 막아 뇌경색, 급성심근경색을 유발하기도 한다. 젊은층 심정지 사망의 주요 원인이 심근경색인데, 이때 심근경색은 갑작스러운 혈전에 의해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 정맥 혈전은 동맥 혈전만큼 빠른 세포 괴사를 일으키지는 않지만, 방치하면 갑자기 사망에 이를 수 있어 위험하다. 특히 위험한 것이 혈액이 심장으로 되돌아가는 길이 막아 울혈이 생기는 심부정맥혈전증이다. 심부정맥에 생긴 혈전이 이동해 폐 혈관을 막으면 호흡곤란, 흉통이 생기고 급사할 위험이 있다.

◇​이유 없는 다리 부종 의심 신호

동맥 혈전이 혈관을 막으면 뇌경색이나 심근경색 등 갑자기 증상이 발생해 바로 응급실을 찾게 된다. 따라서 평소 혈압을 잘 조절하고, 규칙적으로 유산소 운동을 하고, 과일과 채소 위주의 식습관을 지속해 혈관 탄력을 유지해야 한다. 정맥 혈전은 의심 신호가 있어 놓치지 않는 게 좋다. 정맥 혈전증 의심 신호는 한쪽 종아리 등에 부종, 통증, 열감이 생기는 것이다. 혈관이 튀어나와 보이고, 정강이 부위를 손가락으로 눌렀다 뗐을 때 피부가 돌아오지 않고 그대로 남아 있는 증상이 생길 수 있다. 오래 걷거나 서 있지도 않았는데 이유 없이 다리 통증이 생기고 붓고 걷기 어려운 정도가 되면 정맥 혈전증을 의심하고 병원을 찾아야 한다. 더불어 혈전증 가족력이 있거나 암 등 수술 받은 사람이나 비만인 사람, 오래 입원한 사람은 정맥 혈전을 주의한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profile
    올티비다 2019.02.14 16:26
    축하합니다. 사이공드래곤님은 1000포인트에 당첨되셨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8352 사이공드래곤 '집 가지면 호구'..전월세 임대소득도 세금 폭탄 맞는다 2019.02.21 52 0
8351 사이공드래곤 20만 번 접었다 펴도 주름 NO..삼성 '폴더블 폰' 공개 2019.02.21 21 0
8350 사이공드래곤 하루 4분 자고 멀쩡한 초파리 발견 2019.02.21 21 0
8349 사이공드래곤 '120조 투입' 세계최대 반도체 클러스터 후보지에 경기 용인 2019.02.21 18 0
8348 사이공드래곤 그 많은 수소를 어디서 만드나?..문제는 비용 2019.02.21 35 0
8347 사이공드래곤 지구 온도 4도 오르면 인천·김해국제공항 모두 잠긴다 1 2019.02.21 37 0
8346 사이공드래곤 라면은 양은냄비에 끊여야 제맛? 건강엔 문제 없을까 2019.02.20 12 0
8345 사이공드래곤 미세먼지 심한날 유치원·학교 휴업해도 돌봄서비스 제공 2019.02.20 16 0
8344 사이공드래곤 왜 '100층'까지 안 짓고..모두 '49층'에서 멈출까 2019.02.20 17 0
8343 사이공드래곤 80만원에 해외 가족여행 갔다가..'최마리' 주의보 2019.02.20 18 0
8342 사이공드래곤 여성이라면…. ‘관계’ 후에 꼭 해야 할 일 2019.02.16 21 0
8341 사이공드래곤 팔굽혀펴기 10회 이상하면 심장병 위험 낮아 2 2019.02.16 19 0
8340 사이공드래곤 사고 낸 후 "괜찮다"는 말에 현장 떠난 차량..대법 "뺑소니 아냐" 2019.02.15 13 0
» 사이공드래곤 혈관 속 시한폭탄 혈전, 나는 얼마나 알고 있나? 1 2019.02.14 24 0
8338 사이공드래곤 '1월 고용참사' 실업자 122만명 19년만에 최대..취업자 뚝 2019.02.13 11 0
8337 사이공드래곤 차 없으면 관리비 깎아줘야 할까요 2019.02.13 10 0
8336 사이공드래곤 나에게 위험 신호 보내는 '과로'..어떤 증상 2019.02.12 12 0
8335 사이공드래곤 "하루 3번 양치, 혈관도 닦아준다..심혈관계 질환 위험↓" 2019.02.12 15 0
8334 사이공드래곤 수소차, 체험해보니..매력과 불편함의 공존 2019.02.10 11 0
8333 사이공드래곤 '생태탕' 몰래 팔다 걸리면 큰 코 다친다 2019.02.10 11 0
8332 사이공드래곤 '전체 환자의 70%' 여성이 치매에 취약한 이유 2019.02.10 11 0
8331 사이공드래곤 미혼모 이중고.. "차라리 덜 벌었다면 2019.02.09 14 0
8330 사이공드래곤 같은 TV가 미국보다 한국서 더 비싼 이유 2019.02.08 15 0
8329 사이공드래곤 구글 크롬, 윈도10-맥OS 동시에 다크모드 2019.02.08 13 0
8328 사이공드래곤 주인 간식 몰래먹고 죽은 강아지, 사인은 2019.02.08 12 0
8327 사이공드래곤 집안 청소 잘 하고 싶다면.."완벽해지려 하지 말라" 2019.02.07 11 0
8326 사이공드래곤 '소리 없는 암' 췌장암.. 혀로 조기 발견할 수 있다 2019.02.06 11 0
8325 사이공드래곤 조기축구하다 사지마비..대법 "충돌 선수에 배상책임 없어" 2019.02.06 8 0
8324 사이공드래곤 '집값 떨어지는데' 살까 말까 고민..네 가지 변수 주목 2019.02.06 7 0
8323 사이공드래곤 전세, 1년 살았는데… 집주인이 나가라고 하면? 2019.02.05 7 0
8322 사이공드래곤 스트레스 심할 때 몸이 보내는 신호 5 2019.02.04 7 0
8321 사이공드래곤 진짜 평균임금은 얼마야? 2019.02.04 6 0
8320 사이공드래곤 나도 모르게 몸 망치는 최악의 습관 6 2019.02.03 11 0
8319 사이공드래곤 "아동기에 살찌거나 마르면 청소년기 섭식장애 위험" 2019.02.01 4 0
8318 사이공드래곤 성비 곧 '0.99' 2019.01.20 16 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40 Next ›
/ 24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