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849394점
2위 인공지능 4427115점
3위 지존의보스 4335197점
4위 거이타 4051810점
5위 꼬르륵 2819160점
6위 몽고실 2662265점
7위 마스터즈 2575970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18943점
9위 이피엘대장 2353982점
10위 가야 2041991점
  1. new

    버나디나, 첫 "외국인 도루왕" 도전…KIA 리그 1위 질주

    [기자] 안타 없이 한 점을 뽑는 마술, 버나디나의 발야구라면 가능합니다. 볼넷으로 1루를 밟은 버나디나, 2루를 가볍게 훔친 뒤 희생타 2개로 홈을 밟습니다. KIA 1번 타자 버나디나는 도루 8개로 1위를 달리고 있는데 성공률도 80%나 됩니다. 투수가 포수에게 공을 던지는데 걸리는 시간은 1.3초, 2루 송구와 태그까지 3.3초가 걸립니다. 주자는 이 시간 안에 2루를 밟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데 버...
    Date2017.04.27 By디트리히 Views0
    Read More
  2. new

    "빠른 발" 버나디나, 사상 첫 "외국인 도루왕" 도전장

    버나디나, 도루 8개로 1위…성공률도 80% [기자] 안타 없이 한 점을 뽑는 마술, 버나디나의 발야구라면 가능합니다. 볼넷으로 1루를 밟은 버나디나, 2루를 가볍게 훔친 뒤 희생타 2개로 홈을 밟습니다. KIA 1번 타자 버나디나는 도루 8개로 1위를 달리고 있는데, 성공률도 80%나 됩니다. 투수가 포수에게 공을 던지는데 걸리는 시간은 1.3초, 2루 송구와 태그까지 3.3초가 걸립니다. 주자는 이 시간 ...
    Date2017.04.26 By디트리히 Views20
    Read More
  3. new

    두산 불펜진 부진에 또 뭇매…설상가상 악재 겹쳐

    <!--@img_tag_e@ 두산 베어스가 지난해와 달리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불펜진의 부진이 원인 중 하나다. 두산은 지난 25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넥센 히어로즈와의 원정경기에서 17안타를 얻어맞고 9-13으로 역전패했다. 현재 9승1무11패로 7위다. 시즌 초반이라고 해도 지난해 통합 우승팀 두산과 비교하면 경기력이 떨어진다. 두산은 올해 넥센과 4번 만나 모두 패했다. 연패는 당할 수 있...
    Date2017.04.26 By디트리히 Views12
    Read More
  4. 롯데 이대호, 시즌 7호포 등 3안타…"타격 1위" 질주

    [기자] 0대1로 뒤진 2회, 롯데 이대호의 방망이가 매섭게 돌아갑니다. 한화 선발 비야누에바의 바깥쪽 낮은 체인지업을 잡아당겨 좌중간 담장을 넘겼습니다. 이대호의 방망이는 여기서 멈추지 않았습니다. 선두 타자로 나온 4회엔 좌익수 앞 안타로 출루해 득점했고, 6회에도 깨끗한 안타로 1루를 밟았습니다. 3타수 3안타를 기록한 이대호는 타율을 0.461로 끌어올리며 타격 1위를 질주했습니다. ...
    Date2017.04.26 By디트리히 Views18
    Read More
  5. 류현진, SF전 6이닝 1실점 호투…아쉬운 패배

    <!--@img_tag_e@ 류현진(30·LA 다저스)이 올해 가장 좋은 투구를 하고도 패전투수가 됐다. 류현진은 2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AT&T파크에서 열린 2017메이저리그(MLB) 샌프란시스코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등판, 6이닝 5피안타 1볼넷 3탈삼진 1실점 호투했다. 이날 류현진은 가장 좋은 경기력을 선보였다. 지난 경기에 비해 직구 구속이 2~3㎞ 정도 빨라졌다. 체인지업과 커브...
    Date2017.04.25 By디트리히 Views57
    Read More
  6. 감독으로 코트 돌아온 현주엽…"우승 한 번 해보고 싶다"

    [기자] 선수가 아닌 감독 현주엽으로 나선 첫 기자회견이었지만 초보 티가 나지 않았습니다. 취임 소감엔 간절함을 담았습니다. [현주엽/LG 세이커스 감독 : 농구를 쳐다도 안 보겠다는 마음으로 은퇴했는데 시간이 지나니까 농구를 원 없이 하지 못한 것 같아서 (돌아왔습니다.)] 1990년대 대학 시절, 현주엽은 거침없는 드리블과 골밑 싸움으로 "오빠부대"를 몰고 다녔습니다. 하지만 졸업 후 프...
    Date2017.04.25 By디트리히 Views38
    Read More
  7. "농구 원 없이 못해" 현주엽, LG로…"오빠 감독" 가세

    [기자] 선수가 아닌 감독 현주엽으로 나선 첫 기자회견이었지만 초보 티가 나지 않았습니다. 취임 소감엔 간절함을 담았습니다. [현주엽/LG 세이커스 감독 : 농구를 쳐다도 안보겠다는 마음으로 은퇴했는데 시간이 지나니까 농구를 원 없이 하지 못한 것 같아서 (돌아왔습니다.)] 1990년대 대학 시절, 현주엽은 거침없는 드리블과 골밑 싸움으로 "오빠부대"를 몰고 다녔습니다. 하지만 졸업 후 프로...
    Date2017.04.24 By디트리히 Views44
    Read More
  8. 양의지, 연패 끊은 "연타석 아치"…휴일 달군 프로야구

    [기자] 두산 양의지가 3회엔 왼쪽 담장을 넘기는 3점 홈런을, 5회엔 오른쪽 담장을 넘기는 결승 홈런을 쏘아올립니다. 지난해 한국시리즈를 제패했던 두산은 올시즌 주춤한데, 민병헌의 쐐기포까지 터지며 2연패에서 벗어났습니다. 한화 김태균이 내야 땅볼을 쳤지만 있는 힘껏 달립니다. 이 전력질주 덕분에 프로야구 연속경기 출루 신기록은 65경기로 늘었습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허벅지를 삐...
    Date2017.04.24 By디트리히 Views35
    Read More
  9. 김태균, 64경기 연속 출루 대기록…이제 "이치로를 넘어라"

    [기자] 한화 김태균이 kt 선발 정성곤을 상대로 안타를 때려 냅니다. 이 한 방의 타격이 우리 프로야구 35년 역사를 새로 썼습니다. 김태균은 지난해 8월부터 64경기에서 한 번도 빠지지 않고 주자로 나갔습니다. 11년 만에 최다 연속 경기 출루 신기록을 세운 겁니다. "출루머신" 김태균의 가장 큰 무기는 볼넷을 잘 골라내는 선구안입니다. 지난 시즌엔 볼넷 108개로 1위를 차지했고, 올 시즌도 ...
    Date2017.04.22 By디트리히 Views62
    Read More
  10. 승마협회, "만취난동" 한화 김동선에 솜방망이 처벌 논란

    [기자] 김동선 선수가 출전 신청한 상주 승마대회장입니다. [안내 방송 : 다음 참가번호 4번 김동선 선수 기권.] 김 씨의 팀 천막은 비어 있고, 김 씨가 탈 예정이던 말만 마방을 지켰습니다. 선수 명단을 보면 김 씨는 오늘(22일) 마장마술 종목에서 두 차례 출전 예정이었습니다. 하지만 뚜렷한 이유를 밝히지 않고 두 번 다 기권했습니다. 김씨는 지난 1월 주점 종업원을 폭행하고, 순찰차 안에...
    Date2017.04.22 By디트리히 Views81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2935 Next ›
/ 293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