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833099점
2위 인공지능 4606080점
3위 지존의보스 4533811점
4위 거이타 4366330점
5위 꼬르륵 2964030점
6위 몽고실 2761195점
7위 마스터즈 2673470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92290점
9위 이피엘대장 2497062점
10위 참이슬 2308635점

기사 이미지

[OSEN=최익래 기자] NC가 그토록 바라던 국내선수의 선발승이 간만에 나왔다. 시즌 초 부진하던 이재학(27)이 만들어내서 더욱 의미 있던 선발승이었다.

NC는 20일 창원 마산야구장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전을 1-0으로 승리했다. 전날(19일) 마운드가 무너지며 1-11 완패를 당했던 NC는 하루 만에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선발투수 이재학이 6이닝 3피안타 2볼넷 6탈삼진 무실점으로 시즌 첫 승을 신고했다.

NC는 시즌 초반 새 외국인 투수 제프 맨쉽의 효험을 톡톡히 봤다. 맨쉽은 개막 7경기서 전승을 거뒀다. 2014년 트래비스 밴와트(당시 SK)가 세웠던 데뷔 최다 연승 기록을 갈아치울 만큼 인상적 모습이었다.

그러나 맨쉽은 지난 10일 마산 넥센전서 5이닝 1실점으로 승리투수가 된 뒤 팔꿈치에 불편함을 호소했다. 진단 결과 팔꿈치 부분 손상. 최소 6주의 재활 기간이 필요하다는 진단이었다. NC는 12일, 맨쉽을 1군에서 말소했다.

맨쉽의 말소 직후 흐름이 한풀 꺾였다. 13일 kt전부터 전날 경기까지 2승 4패. 2승 중 선발승은 에릭 해커가 한 차례 기록했을 뿐이었다. 이민호와 최금강, 이재학, 구창모가 차례로 나섰지만 승리와 인연을 맺지 못했다. 해커 이외에 믿을맨이 없는 상황이었다. 토종 선발로 범위를 좁히면 지난 12일 kt전서 이민호가 승리를 거둔 이후 5경기 연속 무승이었다.

선발 난조는 최근 더욱 두드러졌다. NC는 최근 두 경기서 선발투수가 모두 1⅓이닝 만에 마운드를 내려갔다. 초반부터 흐름을 내주니 승리는 요원했고 NC는 2연패에 시달렸다.

때문에 '토종 에이스' 이재학의 반등은 필수였다. 이재학은 올 시즌 세 경기에 등판해 승리 없이 3패, 평균자책점 12.10을 기록 중이다. 첫 두 경기서 4⅔이닝 평균자책점 17.36으로 1군에서 말소됐다. 약 한 달 여의 시간이 지난 후 돌아온 이재학은 지난 14일 kt전서 5이닝 8실점(4자책)을 기록했다. 수비 도움을 받지 못한 건 분명하나 본인도 완벽했던 투구는 아니었다.

팀과 본인 모두 부활이 절실한 상황에서 이재학은 부담감을 이겨냈다. 이날 이재학은 6이닝을 던졌는데 1회와 2회, 5회와 6회를 삼자범퇴로 지워냈다. 3회 2사 후 연속 안타와 볼넷으로 만루에 몰렸지만 최정을 뜬공으로 처리하며 한숨 돌렸다. 4회에도 1사 1·3루 위기와 맞닥뜨렸지만 박정권을 삼진으로 돌려세웠고 김태군이 2루로 내달리던 김동엽을 잡아내며 위기를 넘겼다.

6이닝 투구수는 95개로 깔끔했다. 스트라이크(63개)와 볼(32개)의 비율도 적절했다. 특히 주무기 체인지업의 땅볼 유도 능력이 빛을 발했다.

비록 타선이 숱한 기회를 놓치며 1점만 지원했지만 이재학에 이어 올라온 '단디 4' 필승조가 이재학의 첫 승을 지켜냈다.

5월 20일. 등판 네 경기만의 시즌 첫 승은 이재학에게 어울리지 않는 수식어다. 하지만 뒤늦은 시작이 안 좋은 결과를 담보하는 건 아니다. 팀이 어려울 때 등장해 제 역할을 다해낸 이재학.

그가 이날 마운드에서 보여준 건 토종 에이스의 자존심이었다. [email protected]



[관련기사]
한은정, 매니저 결혼할 때 외제차 시계 신발 옷 선물
'핑클 멤버도 몰랐던 비밀 결혼' 성유리, 속도위반 아냐
日언론, "한류 아이돌 같은 안신애 매력, 섹시가 다는 아냐"
조동혁, 배구 미녀 한송이와 열애.."결혼은 아직"
김희철, 연예계 열애설 '마담뚜' 논란 정면 돌파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분데스 STAR] "멀티골" 오바메양, 막판 뒤집기로 득점왕 등극

    [인터풋볼] 유지선 기자= 도르트문트의 '주포' 피에르 오바메양이 베르더 브레멘전에서 멀티골을 터뜨리며 이번 시즌 득점왕에 등극했다. 레반도프스키는 침묵했고, 오바메양은 두 골을 더하며 막판 뒤집기에 성공했다. 도르트문트는 20일 오후 10시 30분(한국시간)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열린 브레멘과의 2016-17 독일 분데스리가 34라운드 최종전에서 4-3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도르트문트는 승점 64점을 기록하며 3위 수성에...
    Date2017.05.21 By디트리히 Views5
    Read More
  2. No Image

    [한국-기니] 한국 잘 몰랐던 기니 감독 "이승우 대단하더라"

    [스포탈코리아=전주] 홍의택 기자= 만주 디알로 기니 감독이 고개를 떨궜다. "한국을 잘 모른다"던 말이 현실이 됐다. 기니는 2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A조 1라운드에서 한국에 0-3으로 완패했다. 이승우에게 선제골을 내준 뒤 임민혁, 백승호에게 연속 골을 얻어맞았다. 디알로 감독은 기자회견 시작부터 자국 기자의 날선 물음에 직면했다. "한국 팀은 충분히 위협감을 보여줬는데, 기니...
    Date2017.05.20 By디트리히 Views15
    Read More
  3. [U-20 in 전주] "이승우 1골 1도움" 신태용호, 기니 3-0 완파…"화려한 출발"

    [스포탈코리아=전주] 신명기 기자= 신태용호가 첫 상대인 기니를 격파하고 월드컵 서전을 화려하게 장식했다. 한국 U-20 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조별리그 A조 기니와의 1차전 경기서 3-0 완승을 거뒀다. ■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조별리그 A조 1위 대한민국-잉글랜드 - 1승(승점 3, +3) 3위 아르헨티나 - 1패(승점 0, -3) ■ 대한민국 U-20팀 선발 라인업(기니전)...
    Date2017.05.20 By디트리히 Views28
    Read More
  4. [오!쎈 승부처] 볼넷·폭투·실책…한화 "악몽의 7회 5실점"

    [OSEN=대전, 이상학 기자] 투수 4명을 투입하고도 5실점. 한화가 7회 악몽의 시간을 보내며 충격의 3연패를 당했다. 한화는 20일 대전 삼성전에서 8-9역전패를 당했다. 4-0으로 리드하던 경기였으나 7회에만 타자 일순으로 5실점한 불펜 난조로 역전패했다. 연이틀 꼴찌 삼성에 덜미를 잡힌 한화는 18승24패로 8위 자리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선발 윤규진이 5이닝 3실점으로 역투한 한화는 송광민의 투런 홈런에 힘입어 6-3 리드...
    Date2017.05.20 By디트리히 Views10
    Read More
  5. [클래식 리뷰] "정조국 PK골" 강원, 서울 원정서 3-2 승리…3연승 질주

    [인터풋볼=서울월드컵경기장] 정지훈 기자= 강원이 서울 원정에서 완벽한 승리를 따내며 중상위권으로 올라섰고, 서울은 충격적인 패배를 당하며 부진에서 탈출하지 못했다. 강원FC는 20일 오후 7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7 KEB 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12라운드 FC서울 원정 경기에서 이근호, 정조국, 디에고의 득점포에 힘입어 3-2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강원은 리그 4경기 무패(3승 1무)행진을 달렸다. [선발명단] ...
    Date2017.05.20 By디트리히 Views5
    Read More
  6. "임찬규 4승·오지환 3타점" LG, 롯데에 진땀승…4연패 마감

    [엑스포츠뉴스 잠실, 채정연 기자] LG 트윈스가 롯데 자이언츠를 상대로 승리하며 길었던 4연패에 마침표를 찍었다. LG는 2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롯데와의 시즌 팀 간 5차전에서 3-2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LG는 4연패를 마감했고, 롯데 연승의 숫자를 4에서 멈추게 했다. 선발로는 '영건' 임찬규가 나섰다. 최근 3경기에서 3연속 선발승과 퀄리티스타트를 기록하며 활약하던 임찬규는 이날 6⅔이닝 4...
    Date2017.05.20 By디트리히 Views2
    Read More
  7. [오!쎈人] NC가 바라던 토종 선발승, 이재학이 해냈다

    [OSEN=최익래 기자] NC가 그토록 바라던 국내선수의 선발승이 간만에 나왔다. 시즌 초 부진하던 이재학(27)이 만들어내서 더욱 의미 있던 선발승이었다. NC는 20일 창원 마산야구장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전을 1-0으로 승리했다. 전날(19일) 마운드가 무너지며 1-11 완패를 당했던 NC는 하루 만에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선발투수 이재학이 6이닝 3피안타 2볼넷 6탈삼진 무실점으로 시즌 첫 승을 신고했다. NC는 ...
    Date2017.05.20 By디트리히 Views4
    Read More
  8. [클래식 12R] "오르샤 결승골" 울산, 전남 1-0 제압…2위 도약

    [스포탈코리아=울산] 박대성 기자= 울산현대가 안방에서 전남드래곤즈를 꺾었다. 오르샤의 감각적인 슈팅이 빛나는 순간이었다. 울산은 20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12라운드 전남전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울산은 전남전 승리로 공식 경기 7경기 무패 행진과 2위 도약에 성공했다. 아직 제주유나이티드와 대구FC의 경기가 끝나지 않은 결과다. ▲ 선발 라인업 울산은 이종호가 최전방에 나...
    Date2017.05.20 By디트리히 Views3
    Read More
  9. "유희관 완봉+오재일 홈런" 두산, KIA에 위닝시리즈 확보

    [OSEN=광주, 이종서 기자] 두산 베어스가 2연승과 함께 위닝시리즈 확보에 성공했다. 두산은 20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팀간 5차전 맞대결에서 6-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두산은 시즌 21승(19패 1무)째를 올렸다. KIA는 2연패와 함께 시즌 15패(28승)째를 당했다. 이날 두산은 민병헌(우익수)-최주환(2루수)-에반스(지명타자)-김재환(좌익수)-양의지(포수)-박건우(중견...
    Date2017.05.20 By디트리히 Views2
    Read More
  10. "시즌 최고투" NC 이재학, 6이닝 무실점…첫 승 요건

    [OSEN=최익래 기자] NC 이재학(27)이 올 시즌 가장 좋은 모습을 보이고 마운드를 내려갔다. 이재학은 20일 창원 마산야구장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전에 선발등판, 6이닝 3피안타 2볼넷 6탈삼진 무실점으로 마운드를 내려갔다. 이재학은 올 시즌 세 차례 선발등판, 9⅔이닝을 책임지며 승리 없이 3패, 평균자책점 12.10을 기록 중이었다. 시즌 첫 두 경기서 4⅔이닝만을 소화하며 10실점을 내주는 등 부진했다. 1군에...
    Date2017.05.20 By디트리히 Views2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 2998 Next ›
/ 299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