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6363965점
2위 지존의보스 6207735점
3위 거이타 5551810점
4위 인공지능 4826080점
5위 몽고실 3737004점
6위 스타플래티나 3553784점
7위 꼬르륵 3426460점
8위 킹죠지 3151885점
9위 마스터즈 3099470점
10위 이피엘대장 2785692점
기사 이미지
[인터풋볼] 박주성 기자= 경기 중 고의적으로 상대 선수를 공으로 맞추며 난투극을 유발한 오스카(25, 상하이 상강)가 답답한 마음을 털어놨다.

오스카는 지난 19일(한국시간) 2017 중국슈퍼리그(CSL) 상하이 상강과 광저우 R&F 경기에 선발로 출전했다. 이 경기에서 상강은 에란 자바히에게 선제골을 허용했으나 오스카의 정확한 패스를 헐크가 해결하며 1-1을 만들었다.

문제는 전반 추가시간에 발생했다. 상대와의 경합 과정에서 흥분한 오스카가 고의적으로 공을 상대 선수에게 차며 신경전을 펼쳤다. 한 번의 실수가 아닌 두 번이나 이런 행동을 하며 고의적인 모습이 그대로 카메라에 잡혔다.

이에 광저우 선수들은 거칠게 오스카를 밀치며 항의했고, 오스카는 바닥에 쓰려졌다. 이후 양 팀 선수들이 다시 몸싸움을 시작했고, 잠시 경기가 중단될 만큼 상황은 심각했다. 주심은 푸 후안과 리 시앙에게 퇴장을 명령했고, 광저우 3명의 선수는 경고를 받았다.

반면, 오스카는 아무런 경고나 징계를 받지 않았다. 오스카 본인 역시 이런 상황이 자신의 고의적인 행동 때문에 발생한 것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오스카는 글로벌 스포츠 매체 ‘ESPN'을 통해 자신의 심경을 토로했다.

먼저 그는 “상대 선수를 무시한다고? 그것은 사실이 아니다. 나는 굉장히 헌신적인 선수고 스포츠맨십을 존중하는 선수다”라며 언론의 비판을 정면으로 반박했다.

상하이 상강의 빌라스 보야스 감독 역시 “오스카는 더러운 선수가 아니다. 그런 행동을 피해야겠지만 그는 팀을 돕길 원하는 선수다. 그는 굉장히 거친 경기에서 자신의 열정과 정신력을 보여주길 원했다고 믿는다”고 두둔했다.

기사 이미지
사진=윤경식 기자, 더 선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풋볼 관련기사

'맨유행' 린델로프, 여친도 빅클럽급 미모+몸매

한국 미모의 女배우, 베컴과 특별한 인연?

호날두, '몸매 갑' 여친과 럭셔리 수영장 파티

'775억' 손흥민, 유럽 리그 몸값 50위...호날두는?

로저스 감독, 44세 나이로 결혼...신부 미모가 '헉'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두산 김태형 감독 "김재환 해외진출? 내 눈에 흙이…"

    2017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8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두산 김재환이 10회말 끝내기 안타를 친 후 환호하고 있다.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광주=스포츠서울 장강훈기자] “힘 하나는 장사지. 장사.” 두산 김태형 감독이 4번타자 김재환(29)에 대한 큰 애정을 드러냈다. 김 감독은 20일 광주-KIA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7 KBO리그 KIA와 정규시즌 원정경기를 앞두고 지난 18일 잠실 NC전...
    Date2017.06.20 By올티비다 Views9
    Read More
  2. "웨스트햄 이적설" 지루, 잔류 원하는 벵거

    [인터풋볼] 유지선 기자= 아스널의 아르센 벵거 감독이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의 관심을 받고 있는 공격수 올리비에 지루(30, 아스널)를 다음 시즌 반드시 필요한 자원으로 분류했다. 지루는 이번 여름 이적과 잔류를 두고 고심하고 있다. 지난해 9월 발가락 부상을 당하면서 시즌 초반 한 달간 전력에서 이탈했고, 자리를 비운 사이 알렉시스 산체스가 원톱으로 활약하며 주전 자리에서 밀려난 것이다. 지루도 최근 인터뷰에서 “만...
    Date2017.06.20 By올티비다 Views4
    Read More
  3. 롯데 김대우, 투수 전향…투수→타자→투수로

    [OSEN=수원, 최익래 기자] 롯데 김대우가 다시 투수로 전향한다. 우투좌타 김대우는 올 시즌 1군에 타자로 12경기 출장, 타율 2할(20타수 4안타), 무홈런 6타점을 기록했다. 개막 엔트리에 들었으나 지난 4월 25일 1군에서 말소됐고, 그 후 한 차례도 콜업되지 않았다. 퓨처스리그에서는 26경기 출장해 타율 3할1푼4리(86타수 27안타), 5홈런, 21타점으로 쏠쏠한 활약 중이었다. 그러나 김대우는 지난 13일 상동 두산전을 끝으로 ...
    Date2017.06.20 By올티비다 Views7
    Read More
  4. 한화 송광민, 햄스트링 부상으로 1군 제외

    [OSEN=대전, 이상학 기자] 한화 내야수 송광민(33)이 햄스트링 통증으로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송광민은 20일 대전 넥센전을 앞두고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시즌 개막 이후 첫 1군 제외. 왼쪽 햄스트링 통증 때문이다. 한화 구단 관계자는 "오늘 경기 훈련 전 왼쪽 햄스트링 통증을 호소했다. 병원 진단 결과 염좌가 발견이 돼 4~5일 정도 휴식이 필요하다는 판단아래 선수 보호 차원에서 엔트리 말소했다"고 밝혔다. 1군...
    Date2017.06.20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5. 오스카, "상대 무시? 난 스포츠맨십 존중하는 선수"

    [인터풋볼] 박주성 기자= 경기 중 고의적으로 상대 선수를 공으로 맞추며 난투극을 유발한 오스카(25, 상하이 상강)가 답답한 마음을 털어놨다. 오스카는 지난 19일(한국시간) 2017 중국슈퍼리그(CSL) 상하이 상강과 광저우 R&F 경기에 선발로 출전했다. 이 경기에서 상강은 에란 자바히에게 선제골을 허용했으나 오스카의 정확한 패스를 헐크가 해결하며 1-1을 만들었다. 문제는 전반 추가시간에 발생했다. 상대와의 경합 과정에...
    Date2017.06.20 By올티비다 Views5
    Read More
  6. 호날두, "주장" 라모스와 통화서도 "떠나겠다"(西 마르카)

    [인터풋볼] 박주성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2, 레알 마드리드)의 마음은 이미 돌이킬 수 없는 것 같다. 주장 세르히오 라모스(31)와의 통화에서도 호날두는 팀을 떠나겠다는 뜻을 내비친 것으로 밝혀졌다. 스페인 언론 ‘마르카’는 20일(한국시간) 스페인 채널 'Gol TV'의 축구방송 'Golazo de Gol'를 인용해 “호날두가 라모스에게 공식적으로 떠나겠다는 뜻을 밝혔다”고 보도했다. 호날두의 이적설은 포르투갈 언론 '아 볼라'...
    Date2017.06.20 By올티비다 Views9
    Read More
  7. "6.1이닝 6실점" 커쇼, 커리어 최초 한 경기 4피홈런

    [엠스플뉴스] 우주 최고의 투수라 불리는 클레이튼 커쇼(LA 다저스)가 이대로 무너질까? 커쇼는 6월 20일(이하 한국 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의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욕 메츠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6.1이닝 6실점 6피안타(4피홈런)으로 데뷔 이후 처음으로 한 경기에서 4개의 홈런을 허용했다. 1-2회를 무사히 넘긴 커쇼는 3회 부터 홈런의 악몽에 시달리기 시작했다. 그 시작은 3회 초. 선두 타자로 나선...
    Date2017.06.20 By올티비다 Views19
    Read More
  8. 마라도나 "호날두, 믿기 어려울 정도로 잘하지만 메시"

    (서울=연합뉴스) 김용윤 기자 = 세계적인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2·레알 마드리드)도 '신의 손' 디에고 마라도나에게는 눈에 차지 않는 모양이다. 마라도나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축구 레전드 마라도나는 아르헨티나 TV채널 TyC스포츠와 인터뷰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잘하지만(incredible)' 리오넬 메시(30. FC바르셀로나)가 더 좋다고 말했다고 20일(한국시간) AFP통신이 전했다. 같은 아...
    Date2017.06.20 By올티비다 Views12
    Read More
  9. 황의조, 감바 오사카 이적 확정 "성공해서 성남으로 복귀하겠다"

    성남 황의조, 오사카와 2년 계약…계약금은 비공개 감바 오사카로 이적하는 황의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결국 황의조(25)가 일본 감바 오사카로 이적했다. 프로축구 K리그 챌린지 성남 FC는 20일 "일본 프로축구 J리그 감바 오사카와 황의조 이적에 관해 합의했다"라고 밝혔다. 계약 기간은 총 2년이며 이적료 등 구체적인 조건은 공개하지 않았다. 황의조는 "꼭 성공해서 성남으로 복귀하겠다"라고...
    Date2017.06.20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10. FOX 스포츠 "테임즈, 홈런더비에서 보고싶어"

    [엠스플뉴스] MLB의 올스타 투표가 한창인 가운데 NL 홈런 부문 단독 선두를 질주 중인 에릭 테임즈(밀워키 브루어스)를 홈런 더비에서 볼 수 있을까? 현지 스포츠 전문 매체 'FOX Sports'는 6월 20일(이하 한국 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홈런더비에서 보고 싶은 선수 9명'을 선정했는데 그 가운데 테임즈의 이름도 있었다. 23개의 홈런으로 메이저리그 홈런 부문 단독 1위를 질주 중인 애런 저지(뉴욕 양키스)의 이름이 가장...
    Date2017.06.20 By올티비다 Views4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332 333 334 335 336 337 338 339 340 341 342 343 344 345 346 347 348 ... 3436 Next ›
/ 3436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