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6505156점
2위 유덕화 6368550점
3위 거이타 5845900점
4위 인공지능 4829080점
5위 몽고실 4026104점
6위 스타플래티나 3538784점
7위 꼬르륵 3426460점
8위 킹죠지 3202780점
9위 마스터즈 3180470점
10위 호호호 2996704점
15일 중국 슈퍼리그 상하이 상강전서 데뷔골 폭발
'30세 늦깎이' 도전…"세계적 공격수들과 경쟁하고 싶어"
"영입 제안받고 연봉 금액 등 계약 조건도 고려했다"

기사 이미지(서울=연합뉴스) 국가대표 공격수 황일수(오른쪽)가 지난 11일 중국 프로축구 슈퍼리그 옌볜FC 사무실에서 공식 계약을 체결한 뒤 새 유니폼을 들어 보이고 있다. 등번호는 39번을 받았다. 2017.7.12 [옌볜구단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중국 리그에서 경기를 꾸준하게 출전하면서 좋은 모습을 보이면 신태용 감독님이 관심을 두실 테고 저도 대표팀에 뽑혀 제 색깔로 최선을 다하고 싶은 생각이다."

'늦깎이 국가대표'로 주목을 받았던 공격수 황일수(30·옌볜FC)가 최근 중국 프로축구 슈퍼리그로 무대를 옮겼지만, 태극마크를 향한 도전 의지를 숨기지 않았다.

황일수는 울리 슈틸리케 전 감독이 대표팀을 지휘했던 지난달 8일 이라크와의 평가전을 통해 A매치에 데뷔했다. 역대 A매치 최고령 기록에서 여섯 번째에 해당할 만큼 늦은 나이에 꽃을 피우고 있다.

국가대표의 꿈을 이룬 황일수는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지난 9일 소속팀이었던 국내 K리그 제주 유나이티드를 떠나 중국 옌볜으로 이적한 것.

서른 살의 나이에 새로운 무대에서 자신의 가치를 시험받고 있다.

다행히 중국 무대 신고식은 성공적이었다.

기사 이미지[황일수 제공=연합뉴스]


지난 15일 상하이 상강과의 경기에 출전해 풀타임 활약하며 데뷔골을 터뜨렸다. 소속팀이 1-3으로 졌지만, 데뷔전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그는 연합뉴스와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인터뷰에서 데뷔 소감을 묻는 말에 "중국 무대 첫 경기이자 홈팬들이 보는 앞에서 상하이 상강이라는 강팀을 상대로 데뷔골을 터뜨려 기쁘기는 하지만 팀이 승리하지 못한 건 아쉬움이 남는다"고 답했다.

그는 옌볜 사령탑을 맡은 한국인 지도자 박태하 감독과 한솥밥을 먹고 있다.

그는 "감독님은 내가 공격 쪽에서 수비 가담 후 볼을 우리 팀이 소유하고 있을 때 빠른 스피드를 살린 공간 침투와 드리블을 많이 해 득점 찬스를 만들어줄 것을 주문한다"고 귀띔했다.

기사 이미지[옌볜 구단 홈피 캡처=연합뉴스]


옌볜의 영입 제안을 받고 고민했다는 그는 계약 조건도 이적 결정을 굳힌 요인 중 하나였음을 부인하지 않았다.

그는 "계약 조건을 신경 쓰지 않았다면 거짓말이다. 나이가 있어서 금액적인 메리트도 고려했다"며 "중국 리그 팀들도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에 나갈 만큼 경쟁력을 갖추고 있고, 무엇보다 세계적인 공격수들과 직접 부딪혀 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새롭게 축구 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신태용 감독 체제에서 다시 한 번 국가대표로 뛰고 싶은 마음도 드러냈다.

그는 중국 리그에서 출전 시간을 늘리며 골을 넣다 보면 신 감독의 눈도장을 받을 것이라고 기대하면서 "측면 미드필더이기 때문에 특정 선수를 언급할 수는 없지만 국가대표로 뽑혀 우리나라가 러시아 월드컵 본선에 나가는 데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chil8811@yna.co.kr
(끝)


[이 시각 많이 본 기사]
[숨은 역사 2cm] 조선은 노비도 80살 넘으면 임금이 예우
박유천 "죽고 싶을 만큼 죄송…결혼 말하기 어려웠다"
장난감 삼킨 두살배기 큰 병원 이송, 진료 거부?
대학생이 횡단보도 여성 29명 치마 속 동영상 촬영
남남북녀 출연 미모의 탈북女, 재입북후 北매체 등장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이승우, 바르셀로나B팀 소집훈련 불참 결정 이유는

    " src="http://pds.joins.com/news/component/htmlphoto_mmdata/201707/18/f7f0c734-2d1e-4dec-8b5c-0e765b3c8528.jpg"/> 스페인 프로축구 FC 바르셀로나의 두 한국인 기대주 백승호(20)와 이승우(19)의 결정은 서로 달랐다. 한 명은 내부 투쟁을, 다른 한 명은 장외 투쟁을 각각 선언했다. 목표는 동일하게 '최대한도의 출전 기회 확보'다. 바르셀로나 구단이 두 선수에게 내린 B팀 훈련 소집령에 대해 백승호는 수락을, 이승우...
    Date2017.07.18 By올티비다 Views6
    Read More
  2. 황일수 "중국서 활약 펼치면 신태용 감독님이 불러주실 것"

    15일 중국 슈퍼리그 상하이 상강전서 데뷔골 폭발 '30세 늦깎이' 도전…"세계적 공격수들과 경쟁하고 싶어" "영입 제안받고 연봉 금액 등 계약 조건도 고려했다" (서울=연합뉴스) 국가대표 공격수 황일수(오른쪽)가 지난 11일 중국 프로축구 슈퍼리그 옌볜FC 사무실에서 공식 계약을 체결한 뒤 새 유니폼을 들어 보이고 있다. 등번호는 39번을 받았다. 2017.7.12 [옌볜구단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Date2017.07.18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3. 박병호, DH 1차전서 "前 두산" 볼스테드 상대 1안타

    [OSEN=최익래 기자] '빅 리그' 진입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박병호(31·로체스터 레드윙스)가 강세를 띄었던 투수 상대로 1안타를 때려냈다. 박병호는 1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로체스터의 프론티어 필드서 열린 샬럿 나이츠(시카고 화이트삭스 산하 트리플A)와 더블헤더 1차전에 5번타자 겸 1루수로 선발출장했다. 박병호는 3타수 1안타 1삼진을 기록했다. 타율은 종전 2할4푼5리에서 2할4푼6리로 소폭 상승했다. ...
    Date2017.07.18 By올티비다 Views4
    Read More
  4. "이적설" 이청용, 부상으로 소속팀 아시아 투어 참여 제외

    크리스탈 팰리스 아시아 투어 25인 명단 제외 구단 측은 구체적인 부상 부위와 상태 함구 '스완지, 리즈, 버밍엄 등 이적 신호' 해석도 축구대표팀 측면 공격수 이청용(29·크리스탈 팰리스)이 부상을 당해 새 시즌 준비에 차질이 생겼다. 소속팀 크리스탈 팰리스의 아시아 투어에도 참여하지 못했다. 런던 남부 지역 주간지 '크로이든 애드버타이저'는 18일 '이청용이 부상을 당했다. 최근 홍콩으로 아시아 투어를 떠난 크리스탈 ...
    Date2017.07.18 By올티비다 Views4
    Read More
  5. [김식의 야구노트] 사상 최대 홈런쳐리그, MLB도 탱탱볼 의혹

    공인구 반발력 조작론 확산 올시즌 경기당 홈런 1.26개로 급증 ‘약물시대’였던 2000년보다 많아 MLB 사무국 “증거 없다” 해명에도 선수들 “투수까지 쉽게 넘겨 수상” 흥행 위해 공인구 변경 지시 의심 메이저리그(MLB)에서 야구공을 둘러싼 음모론이 퍼지고 있다. 지름 약 7㎝, 무게 141.7~148.8g의 작은 공이 홈런과 아웃, 승리와 패배에 영향을 주고 있다는 것이다. 공인구의 반발력이 높아졌다는 불만은 한 달 전부터 공개적으...
    Date2017.07.18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6. "안타 1위" 손아섭, "후반기에는 장타·타점에 욕심"

    [스포티비뉴스=고유라 기자] 롯데 자이언츠 외야수 손아섭은 전반기 타격 지표 상위권에 두루 이름을 올렸다. 올 시즌 86경기에 모두 출장해 116안타(9홈런) 42타점 63득점 타율 3할3푼8리, 출루율 4할2푼8리, 장타율 4할9푼6리를 기록한 손아섭은 리그 타율 9위, 안타 1위, 득점 5위, 출루율 3위, 볼넷 2위으로 전반기를 마쳤다. 팀이 7위로 처져 있어 크게 주목 받고 있지 못하고 있지만 팀 내에서는 안타, 득점, 출루율 1위, ...
    Date2017.07.18 By올티비다 Views0
    Read More
  7. 핸드볼 스코어 속출, 프로야구가 왜 이러지

    [포토] SK 와이번스와 KIA 타이거즈의 2017 KBO 리그 경기가 5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5회초 KIA가 11타자 연속안타, 한이닝 홈런 4개로 12득점에 성공하며 13대12로 역전에 성공했다. 인천=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7.07.05/[포토] 2점포 이명기, '5회초 8점째, 아직 노아웃!' SK 와이번스와 KIA 타이거즈의 2017 KBO 리그 경기가 5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5회초 무사 3루 KIA 이명기가 2점...
    Date2017.07.18 By올티비다 Views0
    Read More
  8. 후반기 NC 마운드 핵심 조각 이재학, 반전의 시작은?

    [매경닷컴 MK스포츠 강윤지 기자] NC는 1위 KIA와 승차가 8경기로 벌어진 데 이어 3위 SK의 2경기 차로 맹렬한 추격을 받고 있다. 전반기를 3연패로 마무리하면서 씁쓸한 기억을 남긴 탓이 크다. 위기 속에서 후반기 스타트를 끊는다. 핵심은 이재학(27)의 선발 재투입이다. 전반기 막판 제프 맨쉽이 복귀했고 에릭 해커가 건재하면서 원투펀치 염려는 덜었다. 그러나 3~5선발은 고정적이지 못했다. 퍼즐의 핵심 조각은 여전히 이...
    Date2017.07.18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9. [EPL] 맨시티, GK 브라보 대체 선수 찾는다…타깃은 "레이나"

    [스포티비뉴스=조형애 기자] 펩 과르디올라(46) 맨체스터 시티 감독이 새 골키퍼를 물색하고 있다. 타깃은 나폴리의 베테랑 수문장 페페 레이나(34)다. 지난해 맨체스터 시티 지휘봉을 잡은 과르디올라 감독은 기존 주전 골키퍼 조 하트까지 내치고 클라우디오 브라보(34)를 영입했다. 하지만 기대를 충족시키지 못했다. 브라보는 지난 시즌 리그 22경기를 뛰면서 잦은 실수를 범해 맨체스터 시티 불안 요소로 꼽혔다. 발기술이 ...
    Date2017.07.18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10. 최강희 감독 "다시 닥공! 더이상 쫓기는 경기 없다"

    [스포츠동아] 선수 부상·이적 등 어수선한 팀 분위기 상주전 과감한 로테이션으로 ‘힘’ 증명 “더 이상 쫓기는 시즌 운영은 없다!” K리그 클래식(1부리그) 전북현대 최강희 감독의 분명한 선언이다. 전북은 21라운드까지 소화한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12승5무4패(승점 41)로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다. 2위권과의 격차는 크지 않다. 울산현대(승점 38)∼수원삼성(승점 36)∼강원FC(승점 34) 등이 촘촘하게 맞물려 바짝 추격해오고 있...
    Date2017.07.18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307 308 309 310 311 312 313 314 315 316 317 318 319 320 321 322 323 ... 3512 Next ›
/ 351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