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6827656점
2위 유덕화 6474446점
3위 거이타 6318365점
4위 인공지능 4834080점
5위 몽고실 4333671점
6위 스타플래티나 3552284점
7위 꼬르륵 3426460점
8위 킹죠지 3368500점
9위 호호호 3349109점
10위 마스터즈 3337970점
기사 이미지
"굿 딜(Good Deal)이라고 자신합니다. 내년 결과를 보시죠."

kt 위즈는 13일 정신없는 하루를 보냈다. 이날 FA(자유계약선수) 황재균과 4년 총액 88억원에 계약을 마쳤다. 황재균과 kt가 일찍부터 교감을 나눴다는 얘기는 나왔었지만, 실제 도장을 찍기까지 과정은 쉽지 않았다. 또 계약을 하고도 '거품 논란'이 일어 기대했던 반응을 끌어내지 못한 것도 아쉬웠다.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황재균 영입, 막전막후는 어땠을까.

▶지난해부터 시작된 짝사랑

황재균은 지난해 FA 자격을 얻어 미국 메이저리그에 도전했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행을 확정짓기 전, 국내팀들도 황재균과 계약을 원해다. 작년 이맘 때 황재균에게 가장 공을 들인 팀이 kt다. kt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영입하고 싶었다. 마땅한 3루수가 없지 않았나. 그러나 작년에는 FA 시장, 구단 분위기가 안 좋았다. 거액을 쓸 여력이 안 됐다. 황재균에게 금액조차 제시해보지도 못했다"고 말했다.

황재균이 미국으로 떠났으나, kt는 그래도 황재균이었다. 영입에 관계 없이 꾸준히 연락을 취하며 안부를 물었고, 황재균이 옵트아웃을 실행할 수 있다는 내용이 알려지면서부터 비상대책위원회를 가동했다.

▶마음을 움직여라

FA 계약에서 가장 중요한 건 돈이다. 하지만 돈 이상의 무언가가 필요하기도 하다.

kt는 자신들의 약점을 알았다. 비슷한 조건이면 꼴찌팀에서 뛰고 싶어하는 선수는 없다. 스타성이 있는 선수라면 인기가 많은 팀에서 뛰고 싶은 게 솔직한 마음이다. kt는 이런 부분에서 이점이 없다고 인정했다. 황재균에 관심이 있던 나머지 두 구단 모두 전통의 인기팀들이었다.

그래서 kt는 '정성'을 영입의 모토로 삼았다. 황재균이 한국에 들어오는 날부터 적극적으로 연락하고, 만남을 가졌다. 세 차례 사전 협상 모두 임종택 단장이 적접 나갔다. "황 선수가 오면 우리 팀이 강해질 수 있다.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를 달라"고 진심으로 얘기했다.

kt쪽으로 분위기가 흐른 건 지난 9일. 구단, 황재균 뿐 아니라 황재균의 부친 황정곤씨도 자리에 참석했다. 협상의 명목으로 만났지만, 소주잔을 기울이며 마음을 터놓는 자리가 됐다. 이 자리에서 황재균의 부친은 "구단에서 너를 위해 이렇게 애써주시는 데 감사하게 생각해야 한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평소 부모와 많은 대화를 나누고, 부모 의견을 잘 따랐던 황재균도 부친의 한 마디에 마음을 정했다. 10일 곧바로 세부 협상에 들어갔고, 주말 가족 회의를 거쳐 13일 수원에서 최종 사인을 하기에 이르렀다.

▶왜 88억원인가

kt는 황재균에게 계약금 44억원, 4년간 연봉 11억원씩 총액 88억원을 안겼다. kt 관계자는 "리그 최고 3루수라는 최 정(SK 와이번스) 박석민(NC 다이노스) 사례를 참고했다"고 했다. 최 정은 2014년 SK와 4년 86억원에 계약했다. 박석민은 1년 후 NC와 96억원에 사인했다. kt 관계자는 "통산 성적을 보면, 방망이에서는 황재균이 최 정과 박석민에 밀린다고 볼 수 있다. 하지만 2016년 성적(3할3푼5리 27홈런 113타점)이 매우 훌륭했고, 수비에서 두 선수에 결코 밀리지 않기에 최소한 비슷한 수준의 대우를 해줘도 괜찮다는 결론이 나왔다"고 설명했다.

결론적으로, 최 정보다 2억원 높은 금액에 계약해 자존심을 살려줬다. 박석민 계약의 경우 당시 시장가가 지나치게 높이 올라간 것으로 판단했다.

▶내년 결과로 보자

kt는 야심차게 황재균을 영입했지만, 몸값이 지나치게 비싸다는 여론에 촉각을 곤두세웠다. kt 관계자는 "다른 구단 영입 경쟁과 관계 없이, 황재균이라는 선수에 대한 가치를 철저하게 분석해 우리 스스로 이 금액을 책정했다"며 "우리 구단은 충분히 만족할 만한, 아주 좋은 계약이었다고 생각한다. 황재균 계약은 이번 4년으로 끝이 아니다. 젊고, 건강하고, 성실한 선수이기에 앞으로 8년을 함께할 것으로 생각하고 우리가 할 수 있는 최고 대우를 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마지막으로 "팀의 간판이 될 수 있는 스타가 필요했다. 또, 모든 코칭스태프가 3루 보강을 절실히 원했다. 황재균이 이 두 부분을 모두 채워줄 것으로 기대한다. 내년 결과로 보면 되지 않을까. 황재균이 잘해준다면, 거품 논란은 사그러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용 기자 awesome@sportschosun.com

KBL 450%+NBA 320%+배구290%, 마토토 필살픽 적중 신화는 계속된다 [스포츠조선 바로가기] [스포츠조선 페이스북]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방향성, 비거리, 너무 쉬운 '아이언', 눈감고도 치겠네

안정환 부상… 빗물에 미끄러져 계단 굴러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 유서 언급

함소원, 18세 연하 남친 재력 '어마어마'

송♥송, 이태원 신혼집이 무려 100억 원

“어딜 만져!”…블라터, 축구선수 성추행

괴물 드라이버? 일본 대표 고반발, 69%할인 '40만원'대 한정판매!

'116만원' 삼성노트북, '60만원'대 판매! 2017년 3월 생산품!

자기장 '콜란토테' 건강팔찌 일본 정품 80%할인 한정판매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CAS로 간 정몽준 전 회장, 명예회복 이뤄지나?

    ⓒAFPBBNews = News1정몽준 전 대한축구협회장의 복권이 이뤄질까. AP통신은 15일(한국시각) '정 전 회장이 스위스 로잔의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에 출석해 국제축구연맹(FIFA) 자격정지의 부당함을 주장했다'고 전했다. 정 전 회장은 지난 2015년 10월 FIFA 윤리위원회로부터 2018, 2022년 월드컵 개최지 선정시 동료 집행위원들에게 한국의 월드컵 유치를 도와달라는 내용의 편지를 썼고 잉글랜드 측과 표를 나누는 '짬짜미'...
    Date2017.11.15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2. [비하인드스토리] 부친과 소주잔까지…kt의 정성 황재균에 닿았다

    "굿 딜(Good Deal)이라고 자신합니다. 내년 결과를 보시죠." kt 위즈는 13일 정신없는 하루를 보냈다. 이날 FA(자유계약선수) 황재균과 4년 총액 88억원에 계약을 마쳤다. 황재균과 kt가 일찍부터 교감을 나눴다는 얘기는 나왔었지만, 실제 도장을 찍기까지 과정은 쉽지 않았다. 또 계약을 하고도 '거품 논란'이 일어 기대했던 반응을 끌어내지 못한 것도 아쉬웠다.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황재균 영입, 막전막후는 어땠을까. ▶...
    Date2017.11.15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3. [미야자키 현장포커스]"빅3"민병헌, 두산 잔류 대신 FA 시장에 나왔다

    [스포츠월드=미야자키(일본) 정세영 기자] 민병헌(30)이 두산과 우선 협상에 나서지 않았다. 대신 FA시장에서 자신의 가치를 확인하고 있다. 그간 팀 내 FA인 민병헌의 거취에 대해 말을 아껴온 김태룡 두산 단장은 14일 일본 미야자키 사이토구장에서 스포츠월드를 만나 “얼마 전 민병헌이 구단 사무실로 와 한번 만났다. 일단 시장 상황을 파악해 본다고 하더라”고 밝혔다. 민병헌은 국가대표 경력에 언제든 3할을 칠 수 있고, ...
    Date2017.11.15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4. 210만달러 니퍼트, 내년 연봉 적정선은 얼마?

    2017 KBO리그 한국시리즈 5차전 KIA와 두산의 경기가 30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두산 선발투수 니퍼트가 6회초 1사 2루에서 김선빈에게 적시타를 내준후 함덕주로 교체되고 있다. 잠실=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 /2017.10.30/두산 베어스의 에이스 더스틴 니퍼트가 팀과 재계약 논의에 들어갔다. 니퍼트는 지난 해 22승3패, 평균자책점 2.95를 기록햐고 210만 달러로 재계약해 KBO리그 외국인 선수로는 최초로 2...
    Date2017.11.15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5. [유럽PO 3줄요약] "에릭센 해트트릭" 덴마크, 아일랜드 5-1 격파···"8년 만에 월드컵 본선행"

    [스포티비뉴스=이종현 기자] 세 줄로 요약한 2018년 러시아 월드컵 유럽 지역 플레이오프 2차전 아일랜드 vs 덴마크. 1. 위기의 덴마크, 에릭센이 방점 찍다 2. 총공세 아일랜드, 희망 꺾은 '해트트릭' 에릭센 3. 덴마크, 8년 만에 월드컵 진출! ◆ 위기의 덴마크, 에릭센이 방점 찍다 아일랜드가 홈에서 5분 만에 행운의 득점에 성공했다. 1차전 홈에서 90분 내내 두드렸지만 득점하지 못한 덴마크엔 큰 위기였다. 그런데 후반 29...
    Date2017.11.15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6. "15개 슈팅"이 의미하는 신태용호 결정적 변화

    [OSEN=울산, 우충원 기자] 15-7, 10-2. 총 슈팅과 유효슈팅 차이다. 한국은 세르비아를 상대로 공격적인 움직임을 선보였다. 원동력은 무엇이었을까.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FIFA 랭킹 62위) 대표팀은 14일 밤 울산문수월드컵경기장서 열린 세르비아(FIFA 랭킹 38위)와 A매치 평가전서 1-1로 비겼다. 한국은 후반 14분 세르비아에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구자철이 페널티킥을 얻어낸 뒤 만회골을 넣어 무승부를 거뒀다. 2연속 ...
    Date2017.11.15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7. 美언론, "손아섭-양현종, 볼티모어 도움될 선수"

    [OSEN=김태우 기자] 메이저리그(MLB) 진출 가능성이 완전히 닫히지 않은 손아섭과 양현종에 대한 긍정적인 보도가 나오고 있다. 두 선수가 아시아 시장을 살펴보는 볼티모어의 영입 후보자가 될 수 있다는 평가가 나왔다. 볼티모어 지역언론인 ‘볼티모어 선’은 14일(한국시간) 올 시즌 아시아에서 풀릴 만한 주요 FA 선수를 다뤘다. 볼티모어는 현재 선발진을 비롯한 마운드의 리빌딩이 필요한 시점이고, 주전 선수들의 뒤를 받칠...
    Date2017.11.15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8. "100% 임박" 달려가는 김광현, SK는 서행 신호

    [OSEN=가고시마(일본), 김태우 기자] 기나긴 재활 과정의 끝이 보인다. SK의 에이스 김광현(29)이 100% 전력 투구를 눈앞에 두고 있다. 그러나 SK는 급하게 생각하지 않는다. 오히려 서행 신호를 보내며 김광현을 관리하고 있다. 지난달 27일 시작된 SK의 가고시마 마무리캠프에 참가한 김광현은 최근 40개까지 투구를 했다. 아직 100%는 아니지만 80~90% 수준에 오른 것은 확실하다. 특별히 아픈 곳은 없다. 계획대로 순조롭게 ...
    Date2017.11.15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9. "그때 가서 말한다" 자존심 건 한일전 선발은 누구

    '아시아 프로야구 챔피언십(APBC) 2017' 국가대표팀 선수들이 7일 오후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훈련을 실시했다. 선동열 감독이 취재진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일본 도쿄에서 열리는 2017 APBC는 3개국(대한민국,일본,대만) 대표팀이 3일 간 2경기씩 예선전을 치러, 1-2위 팀이 결승전에서 맞붙는다. 고척돔=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 /2017.11.07/누구도 먼저 카드를 공개하지 않고있다. 자존심을 건 한일전 선발 투...
    Date2017.11.15 By올티비다 Views0
    Read More
  10. 스페인 언론, "호날두, "내년 떠난다" 레알 회장에 통보"

    [OSEN=강필주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올 시즌 레알 마드리드를 떠나기로 결심했다는 소식이다. 14일(한국시각) 스페인 TV 방송 '엘 치링게토 데 휴고네스'는 "호날두가 이미 레알 마드리드 플로렌티노 페레스 회장에게 내년 여름 클럽을 떠나겠다고 알린 상태"라고 전했다. 이에 따르면 호날두는 이미 레알 마드리드가 제시한 연장 계약서 사인을 거부한 상태다. 구체적인 내용은 없지만 재계약 내용에 호날두가 불만을 드...
    Date2017.11.15 By올티비다 Views20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 3397 Next ›
/ 339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