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8065499점
2위 거이타 8034635점
3위 유덕화 6767418점
4위 몽고실 5381756점
5위 인공지능 4842080점
6위 마스터즈 4418270점
7위 킹죠지 3782265점
8위 스타플래티나 3666292점
9위 수양버들 3663370점
10위 꼬르륵 3426460점
기사 이미지
LG 트윈스 임찬규가 생애 최악의 피칭을 한 뒤 마운드를 내려갔다.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8.06.02/
올시즌 승승장구하던 LG 트윈스 임찬규가 최악의 피칭을 하며 상승세가 꺾였다.

임찬규는 14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NC 다이노스와의 경기에 선발로 등판해 2⅓이닝 동안 8안타와 4사구 4개를 내주고 10실점(10자책점)하는 난조를 보였다. 2011년 데뷔한 임찬규의 최다 실점 및 최다 자책점 경기다. 종전 기록은 지난해 8월 4일 두산 베어스전에서 2이닝 동안 내준 8점이었다. 시즌 9승에 실패한 임찬규의 평균자책점은 3.70에서 4.78로 치솟았다.

LG는 4-8로 뒤진 3회말 1사 1,2루에서 임찬규를 내리고 윤지웅을 올렸다. 그러나 윤지웅이 후속타자들에게 적시타를 맞는 바람에 임찬규의 실점은 10개로 늘었다.

이날 임찬규는 최악의 제구력과 잦은 실투로 난타를 당했다. 직구 구속은 최고 143㎞까지 나왔으나, 체인지업과 커브 등 변화구가 높게 들어간데다 스트라이크존을 찾는데도 애를 먹었다. 투구수는 72개, 탈삼진은 3개였다.

1회말 선두 박민우에게 중전안타를 맞은 임찬규는 노진혁에게 139㎞ 직구를 몸쪽으로 꽂다 우중간을 빠지는 2루타를 맞고 첫 실점을 했다. 이어 나성범에게 중전적시타를 내준 뒤 재비어 스크럭스를 볼넷으로 내보내 무사 1,2루에 몰렸다. 임찬규는 권희동과 박석민을 연속 삼진으로 잡고 위기를 벗는 듯했지만, 김성욱에게 우익수 앞 빗맞은 안타를 허용해 다시 실점을 했다. 이어 김찬형에게 사구, 정범모에게 좌중간 2루타, 박민우에게 좌전안타를 잇달아 허용하면서 추가 3실점해 0-6으로 점수차가 벌어졌다.

팀 타선이 2회초 4점을 만회해 2점차로 따라붙은 상황에서 맞은 2회말 임찬규는 1사후 나성범과 스크럭스에게 연속타자 홈런을 얻어맞고 8실점째를 기록했다. 결국 3회를 넘기지 못했다. 선두 김성욱에게 볼넷, 1사후 정범모에게 볼넷을 내준 임찬규는 윤지웅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윤지웅이 박민우와 나성범에게 적시타를 내줘 임찬규가 내보낸 주자 2명이 모두 홈을 밟았다.
창원=노재형 기자 jhno@sportschosun.com

[스포츠조선 바로가기] [스포츠조선 페이스북]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다판매 '명품아이언' 70%할인 '39만원' 10세트만

서세원 “딸 미모? 의학의 승리다”

“유명 연예인도 ‘변태 촬영회’ 피해자” 충격

유명셰프 겸 방송인, 숨진 채 발견

박지성♥김민지 딸의 엄청난 깜찍함

정형돈 “촬영 중 성추행 당해..” 충격 고백

성인남성 '전립선건강' 알약 하나로 한번에 극복

선풍기의 '5배' 파워! 더위를 한방에 날려~

'풋조이 골프화' 구매시 '거리측정기' 공짜!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No Image

    이영표의 전망 "1승 2무"…숨은 의미는?

    [앵커] 경기 결과를 정확히 맞춘다고 해서 붙여진 별명이죠, '문어 영표'로 불리는 이영표 KBS 해설위원이 우리 대표팀의 1승 2무를 예상해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어떤 의미였을까요? 모스크바 현지에서 황경주 기자가 들어봤습니다. [리포트] 모스크바 국제방송센터에서 만난 이영표 해설위원, 한국팀 '1승 2무'는 희망 섞인 전망이었지만 월드컵은 이변이 많은 무대인 만큼 기대를 걸만하다고 말했습니다. [이영표/KBS 축구 해...
    Date2018.06.14 By올티비다 Views7
    Read More
  2. "3:9→11:9" 삼성, 롯데에 대역전승…6위 점프

    [스포티비뉴스=부산, 박성윤 기자] 삼성 라이온즈가 14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경기에서 11-9로 역전승을 거뒀다. 삼성은 우세 시리즈를 만들며 시즌 32승 36패가 됐다. 같은 날 고척스카이돔에서 넥센 히어로즈가 한화 이글스에 8-9로 져 삼성은 넥센을 제치고 6위에 다시 올랐다. 삼성 선발투수 김대우는 4이닝 11피안타(3피홈런) 4볼넷 2탈삼진 9실점으로 무너졌다. 롯데 외...
    Date2018.06.14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3. "타선 폭발" NC, 시즌 첫 3연전 스윕승…LG 4연패 수렁

    [OSEN=이상학 기자] NC가 시즌 첫 3연전 싹쓸이 승리에 성공했다. 반면 LG는 4연패 늪에 빠졌다. NC는 14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LG와 홈경기에 11-7로 승리했다. 나성범이 홈런 포함 3안타 3타점, 박민우가 4안타 1타점으로 타선을 이끌며 승리를 합작했다. LG와 주중 3연전을 모두 잡은 NC는 시즌 첫 스윕승을 기록했다. 시즌 성적은 24승44패로 여전히 10위 최하위. 반면 4연패에 빠진 LG는 3...
    Date2018.06.14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4. [SPO 톡] "브라질 전설" 카를로스 "내겐 호날두가 최고다"

    [스포티비뉴스=조형애 기자] 브라질이 낳은 세계적인 수비수 호베르투 카를로스(45)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레알 마드리드)를 최고 선수로 꼽았다. 14일(이하 한국 시간) 아르헨티나 매체 Tyc Sports와 인터뷰에서 카를로스는 호날두를 치켜 세우는 데 망설임이 없었다. 그는 자국 후배 네이마르, 인터뷰를 하고 있는 이르헨티나의 주장 리오넬 메시 그리고 호날두 가운데 함께 뛰고 싶은 선수로 한 명을 꼽아달라는 부탁에 호...
    Date2018.06.14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5. [상트 라이브]"우리 경기 보는 사진 올리고선…" 신태용 감독, 스웨덴 사령탑에 "직격탄"

    축구대표팀 신태용 감독이 14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의 로모노소프 지역에 위치한 스파르타크 스타디움에서 훈련을 진행하기 위해 들어서고 있다. 상트페테르부르크 |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상트페테르부르크=스포츠서울 김현기기자]“우리 경기 보는 거 캡처해서 올려놓고는….” 신태용 감독은 신경전에서 질 생각이 없다. 스웨덴 측이 지속적으로 제기하는 심리전을 계속 반박하고 있다. 그는 14일 러시아 상트페...
    Date2018.06.14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6. "류지혁 역전타" 두산, KT 3연전 싹쓸이 "8연승"

    [OSEN=이종서 기자] 두산 베어스가 짜릿한 역전 승리로 파죽의 8연승을 달렸다. 두산은 14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kt wiz와 팀 간 8차전 맞대결에서 9-8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두산은 8연승과 함께 시즌 45승(20패)째를 거뒀다. KT는 4연패 수렁에 빠졌다. 이날 두산은 선발 투수 장원준이 약 한 달만에 1군 마운드에 복귀했지만, 초반 흔들리면서 KT에 선제 점수를 내줬다. 1회초 1사 후 ...
    Date2018.06.14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7. "7이닝 3피홈런" 윤석민, 잃은 것보다 얻은 것 많았다

    [스포티비뉴스=광주, 고유라 기자] 오랜만에 밟아보는 7회 마운드. 약 2년 만의 퀄리티 스타트를 눈앞에 두고 담장 밖으로 날아가는 타구를 보며 KIA 타이거즈 우완 투수 윤석민은 어떤 느낌을 받았을까. 윤석민은 14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리그' SK 와이번스전에 선발 등판해 7이닝 7피안타(3홈런) 2탈삼진 1볼넷 6실점을 기록했다. 그는 올 시즌 3번째 선발 등판에서 2016년 4월 17일 넥...
    Date2018.06.14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8. "에이스" 손흥민, 국민 절반이 점찍은 러시아 월드컵 "첫 골 주인공"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대한민국 축구팬들이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발끝에서 대표팀의 첫 골이 나올 것이라고 전망했다. "지에스앰 리서치"가 지난 5일부터 13일까지 우리나라 국민 968명(남자 628명·여자 340명)을 대상으로 벌인 설문 조사 결과 한국 대표팀의 첫 골 주인공으로 지난 2014 브라질 월드컵 설문조사와 동일하게 손흥민(토트넘)이 44.2%로 1위에 올랐다. 황희찬(14.5%), 기성용(13.50%), 이승우(12.6%), 이...
    Date2018.06.14 Category해외축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9. 두산 장원준 5.1이닝 6실점. 그래도 승리투수 요건 갖춰

    두산 베어스와 kt 위즈의 2018 KBO 리그 경기가 14일 잠실구장에서 열렸다. 두산 선발투수 장원준이 힘차게 공을 던지고 있다. 잠실=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8.06.14/두산 베어스 장원준이 복귀전서 예전보다는 나아진 모습을 보였다. 장원준은 14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KT 위즈와의 홈경기서 선발등판해 5⅓이닝 동안 홈런 1개 포함 7안타 2볼넷 2탈삼진 6실점을 기록했다. 팀이 7-4로 앞선 6회초 강판되며 승리투수...
    Date2018.06.14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10. 2⅓이닝 10실점, LG 임찬규 데뷔 후 최악의 날

    LG 트윈스 임찬규가 생애 최악의 피칭을 한 뒤 마운드를 내려갔다.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8.06.02/올시즌 승승장구하던 LG 트윈스 임찬규가 최악의 피칭을 하며 상승세가 꺾였다. 임찬규는 14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NC 다이노스와의 경기에 선발로 등판해 2⅓이닝 동안 8안타와 4사구 4개를 내주고 10실점(10자책점)하는 난조를 보였다. 2011년 데뷔한 임찬규의 최다 실점 및 최다 자책점 경기다. 종전 기록은...
    Date2018.06.14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323 324 325 326 327 328 329 330 331 332 333 334 335 336 337 338 339 ... 4454 Next ›
/ 445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