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8069953점
2위 거이타 7725230점
3위 유덕화 6735670점
4위 몽고실 5287006점
5위 인공지능 4842080점
6위 마스터즈 4268270점
7위 킹죠지 3754420점
8위 스타플래티나 3664297점
9위 수양버들 3613170점
10위 꼬르륵 3426460점
기사이미지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잉글랜드와 크로아티아가 연장전에서 결승 진출팀을 가리게 됐다.

크로아티아는 12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와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후반 23분 터진 페리시치의 동점골로 1-1 균형을 맞추며 승부를 연장전으로 끌고 갔다.

잉글랜드는 지난 8강전과 같은 선발 명단으로 경기에 나섰다. 3-5-2 포메이션을 기본으로 투톱에 케인과 라힘 스털링이 출격했고, 중원에는 조던 헨더슨을 중심으로 제시 린가드와 델레 알리가 포진됐다. 좌우 측면 윙백에는 애쉴리 영과 키에런 트리피어가, 스리백에는 존 스톤스와 해리 맥과이어, 카일 워커가 섰다. 골키퍼 장갑은 조던 픽포드가 꼈다.

크로아티아는 다니엘 수바시치 골키퍼와 이반 스트니리치, 도마고이 비다, 데얀 로브렌, 시메 브르살리코 포백 라인이 수비를 구성했다. 중앙 미드필더에는 이반 라키티치와 브로조비치가 나섰다. 모드리치는 2선 중앙에 포진되어 안테 레비치, 이반 페리시치와 공격을 지원했다. 원톱은 마리오 만주키치가 나섰다.

잉글랜드는 빠르게 선제골을 넣으며 리드를 잡았다. 델레 알리가 반칙으로 얻어낸 프리킥을 트리피어가 강력하고 정확한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해 크로아티아의 골망을 흔들었다.

잉글랜드는 세트피스를 앞세워 크로아티아의 골문을 노렸다. 단순하지만 위협적인 공격이 이어졌다. 크로아티아는 2경기 연속 연장 승부의 여파로 활동량과 집중력이 다소 떨어진 모습을 보였다.

크로아티아는 전반 32분 레비치의 중거리 슈팅으로 반격에 나섰으나 공은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잉글랜드는 전반 36분 추가골 기회를 아쉽게 날렸다. 케인이 왼쪽으로 공을 전개했고, 알리가 이를 페널티 에어리어 정면에서 기다리던 린가드에게 패스했다. 린가드가 수비 없는 상황에서 오른발 감아차기로 골을 노렸으나 공은 오른쪽으로 벗어났다. 결국 잉글랜드는 추가골 없이 1-0으로 전반전을 마무리 지었다.

전반전 다소 힘겨워 보였던 크로아티아는 후반 23분 페리시치의 동점골을 기점으로 살아났다. 브르살리코의 오른쪽 크로스를 페리시치가 왼쪽에서 뛰어들며 왼발로 공을 건드려 득점한 것.

이후 크로아티아는 페리시치를 앞세워 공세를 이어갔다. 페리시치는 후반 27분 왼쪽에서 개인 전술로 돌파한 후 왼발 슈팅을 시도했으나 공은 오른쪽 골대를 맞았다. 골대 맞고 나온 공이 브로조비치에게 향했으나 브로조비치의 마무리 슈팅이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잉글랜드는 후반 29분 스털링 대신 마커스 래시포드를 투입하며 변화를 꾀했으나 크로아티아의 기세를 꺾지 못했다. 크로아티아는 후반 38분 만주키치, 후반 39분 페리시치의 슈팅을 득점으로 연결하지 못하며 아쉬움을 삼켰다. 결국 승부는 90분 동안 가려지지 않았다. 결승행 티켓은 연장전에서 가려지게 됐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인터뷰] "컷백 노력" 이동국, "색안경 쓴 시선 이겨낼 것"

    [OSEN=울산, 우충원 기자] "더 많은 것을 이루고 싶다". 전북 현대는 11일 울산문수구장에서 열린 K리그 1 2018 16라운드 울산 현대와 '현대家 더비'서 이재성-이동국의 연속골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전북은 12승 2무 2패 승점 38점으로 1위를 질주했다. '현대家 더비'를 승리로 이끈 일등 공신은 바로 '라이언킹' 이동국. 마흔살 공격수인 이동국은 선발로 출전해 풀타임 활약했다. 전반부터 치열한 움직임을 ...
    Date2018.07.12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2. No Image

    논란의 "추신수 기록 배려설" 배니스터는 부인했다

    [뉴스엔 안형준 기자] 배니스터 감독은 일단 '추신수 배려설'을 부인했다.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는 7월 12일(한국시간) 미국 메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와 경기에 선발출전하지 않았다. 텍사스는 이날 최고의 좌완투수이자 추신수의 천적인 보스턴 에이스 크리스 세일을 만났다. 제프 배니스터 감독은 추신수를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했다. 추신수를 대신해 라인업에 투입된 선...
    Date2018.07.12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3. 만약 지난 겨울 LG가 소사와 재계약하지 않았다면…

    올시즌 전반기 최고의 투수를 꼽으라면 단연 LG 트윈스 헨리 소사다. 소사가 지난 11일 잠실에서 열린 SK와이번스와의 홈경기에서 8회 위기를 넘긴 뒤 오른팔을 치켜들고 마운드를 내려가고 있다. 소사는 전반기를 8승5패, 평균자책점 2.58로 마쳤다. 잠실=김경민 기자 kyungmin@sportschosun.comLG 트윈스는 지난해 말 류중일 감독 부임 후 외국인 선수 구성에서 무척이나 애를 먹었다. 재계약 1순위였던 데이비드 허프는 200만...
    Date2018.07.12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4. 다리치 감독, "크로아티아 국민 모두가 1998년 패배 기억해"

    크로아티아 / 사진= FIFA 트위터 캡처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크로아티아의 모든 사람들이 1998년의 1-2 패배를 기억하고 있다." 크로아티아의 사상 첫 월드컵 결승 진출을 이끈 즐라트코 다리치 감독이 1998 프랑스 월드컵 4강전에서 크로아티아에 패배를 안긴 프랑스와의 결승전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크로아티아는 12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와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
    Date2018.07.12 Category해외축구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5. "맹활약" 페리시치, "우리 스타일 보여줬던 경기"[ST월드컵토크]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우리 스타일을 보여줬던 경기다." 1골 1도움으로 맹활약하며 크로아티아의 사상 첫 월드컵 결승 진출을 이끈 이반 페리시치가 크로아티아다운 경기력으로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며 기쁨을 드러냈다. 크로아티아는 12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와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후반 23분 터진 이반 페리시치의 동점골과 연장 4분...
    Date2018.07.12 Category해외축구 By올티비다 Views4
    Read More
  6. "20년 주기 첫 우승" 징크스, 크로아티아가 이어갈까[ST월드컵스페셜]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크로아티아가 2018 러시아 월드컵 결승 진출과 함께 "20년 주기 월드컵 첫 챔피언 탄생"의 징크스 바통을 이어받을 준비를 마쳤다. 크로아티아는 12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와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연장 접전 끝에 2-1 승리를 거두고 역사상 첫 월드컵 결승 무대를 밟는데 성공했다. 월드컵에서는 20년 주기로 첫 챔...
    Date2018.07.12 Category해외축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7. 美방송 농담, "추신수, 역대 기록까지 36경기 남았다!"

    [OSEN=김태우 기자] 추신수(36·텍사스)의 놀라운 출루 행진에 현지도 놀라운 시선을 보내고 있다. 전설적인 타자 테드 윌리엄스가 가지고 있는 역대 기록과 비견하는 농담도 나왔다. 추신수는 11일(이하 한국시간) 미 메사추세츠주 보스턴의 팬웨이파크에서 열린 보스턴과의 경기에 선발 1번 지명타자로 출전, 볼넷 두 개를 고르며 지난 5월 14일 이후 이어진 자신의 연속경기 출루행진을 48경기로 이어갔다. 추신수는 이날 안타...
    Date2018.07.12 By올티비다 Views4
    Read More
  8. "페리시치 대폭발" 크로아티아, 잉글랜드와 1-1…연장 승부 돌입(4보)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잉글랜드와 크로아티아가 연장전에서 결승 진출팀을 가리게 됐다. 크로아티아는 12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와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후반 23분 터진 페리시치의 동점골로 1-1 균형을 맞추며 승부를 연장전으로 끌고 갔다. 잉글랜드는 지난 8강전과 같은 선발 명단으로 경기에 나섰다. 3-5-2 포메이션을 기본으로 투톱...
    Date2018.07.12 Category해외축구 By올티비다 Views5
    Read More
  9. "트리피어 프리킥 골" 잉글랜드, 크로아티아에 1-0로 전반 마무리(2보)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잉글랜드가 키에런 트리피어의 정확한 프리킥 선제골로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무리 지었다. 잉글랜드는 12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로아티아와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전반 5분 트리피어의 선제골로 전반전을 1-0으로 마쳤다. 잉글랜드는 지난 8강전과 같은 선발 명단으로 경기에 나섰다. 3-5-2 포메이션을 기본으로 투...
    Date2018.07.12 Category해외축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10. 잉글랜드 크로아티아, 선발 명단 공개…케인 vs 모드리치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골잡이" 해리 케인이 이끄는 잉글랜드와 "세계적인 플레이메이커" 루카 모드리치가 지휘하는 크로아티아가 결승전 진출을 위한 마지막 승부에 나선다. 크로아티아와 잉글랜드는 12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맞대결을 펼친다. 잉글랜드가 지난 8강전과 같은 선발 명단으로 경기에 나선다. 3-5-2 포메이션을...
    Date2018.07.12 Category해외축구 By올티비다 Views8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41 ... 4307 Next ›
/ 430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