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8495683점
2위 거이타 8333967점
3위 유덕화 6618788점
4위 몽고실 5754776점
5위 마스터즈 4843770점
6위 인공지능 4842080점
7위 호호호 4172328점
8위 킹죠지 3924725점
9위 스타플래티나 3924630점
10위 수양버들 3909020점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스포티비뉴스=김도곤 기자]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시티가 리그 첫 경기에서 난적 아스널을 꺾고 승점 3점을 챙겼다.

맨시티는 13일 자정(한국 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리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 아스널과 원정 경기에서 스털링, 베르나르두 실바의 골로 2-0 승리를 거뒀다.

기사 이미지


◆ 선발 명단

아스널은 4-2-3-1 진영으로 나섰다. 최전방에 오바메양, 공격 2선에 외질, 램지, 미키타리안이 출전했고, 중원은 자카와 겐두지가 호흡을 맞췄다. 수비 라인은 나일스, 무스타피, 소크라티스, 벨레린이 배치됐다. 골키퍼 장갑은 체흐가 꼈다.

맨시티는 4-3-3 진영에 공격진은 아구에로, 마레즈, 스털링이 출전했고, 중원은 베르나르두 실바, 페르난지뉴, 귄도안이 배치됐다. 수비는 멘디, 라포르테, 스톤스, 워커가 나섰고 골대는 에데르송이 지켰다.



◆ 전반 : 맨시티 주도, 스털링 선제골

초반 분위기는 맨시티가 잡았다. 아구에로, 스털링, 마레즈로 이어지는 공격진이 아스널의 골문을 위협했다. 전반 9분 스털링이 수비수를 제치고 니어포스트로 강력한 슈팅을 했으나 체흐의 선방에 막혔다.

강한 슈팅으로 예열을 마친 스털링은 5분 후 골을 터뜨렸다. 왼쪽 페널티칵스 근처에서 공을 잡은 후 가운데로 치고 들어가면서 벼락같은 중거리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기세를 잡은 맨시티는 전반 21분 아구에로가 강력한 슈팅을 했으나 옆그물을 맞혔다. 전반 28분에는 마레즈의 프리킥을 체흐가 막았고 튀어 나온 공을 라포르테가 슈팅했으나 체흐가 다시 막았다.

아스널도 기회를 잡았다. 전반 33분 외질이 내준 공을 미키타리안이 잡았으나 수비에 막혀 슈팅 기회를 놓쳤다.

아스널에 악재가 생겼다. 경기 중 부상을 당한 나일스가 결국 더 뛰지 못한다는 신호를 보냈고 전반 34분 리히텐슈타이너와 교체됐다.

맨시티는 전반 마지막까지 아스널을 몰아붙였다. 전반 41분 반대쪽에서 넘어온 공을 잡은 마레즈가 수비수를 앞에 두고 왼발로 슈팅을 했으나 골대 옆을 살짝 빗나갔다.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 후반 : 아스널 반격 잠재운 실바

후반 초반은 아스널이 주도권을 잡았다. 후반 9분 램지를 빼고 라카제트를 투입하자 분위기가 넘어왔다.

후반 11분 라카제트의 로빙 슈팅이 골대 옆으로 살짝 벗어났다. 골은 나오지 않았지만 아스널이 공격 빈도를 높이면서 점차 경기를 주도했다.

이에 맨시티는 후반 15분 마레즈를 빼고 데 브라위너를 투입하자 분위기가 다시 바뀌었다.

맨시티는 후반 18분 결정적인 기회를 잡았다. 워커가 급하게 걷어낸 공을 겐두지가 뒤로 흘리면서 뛰어 들어가는 아구에로가 잡아 질주해 체흐와 일대일로 맞선 상태에서 슈팅을 했지만 체흐가 뛰어난 선방으로 막아냈다.

체흐의 선방에도 1분 후 맨시티의 추가골이 나왔다. 멘디가 왼쪽에서 낮고 빠르게 올린 크로스를 실바가 골대 구석으로 강하게 때려 골망을 흔들었다. 체흐가 손을 쓸 수 없는 구석을 꿰뚫었다.

아스널은 후반 33분 오바메양이 만회골을 넣었지만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아 취소됐다. 후반 40분 외질의 골도 오프사이드로 취소됐다.

아스널은 후반 막판 상대 실수로 두 차례 좋은 기회가 왔지만 모두 놓쳤고, 경기는 맨시티의 승리로 끝났다.

◆ 경기 정보

2018-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 아스널 vs 맨시티, 2018년 8월 13일 자정(한국 시간), 에미리트 스타디움(런던).

아스널 2-0 (1-0) 맨시티

득점자 : / 14' 스털링, 64' B. 실바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예슬, 비키니 보다 섹시한 파격 의상
▶ 이강인, 헤딩으로 1군 첫 골...발렌시아, 레버쿠젠에 3-0 완승
▶ [공식발표] 피케, 스페인 대표 팀 은퇴…"바르사에 집중, 엔리케에게 의사 전달"
▶ [SPO 이슈] ‘3시즌 연속 1골’ 캉테, 개인 최다 리그 골 가능성↑
▶ [자카르타 NOW] '10번→17번' 이승우 "감독님이 정해주신 것 같아요"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소아암 아이들 위해 머리 자른 외국인 감독

    [동아일보] 프로야구 SK 트레이 힐만 감독, “가발제작 돕자” 1년 기른 머리 싹둑 프로야구 SK 트레이 힐만 감독(55·사진 왼쪽)은 11일 안방인 인천 문학구장에서 열린 KIA와의 경기를 앞두고 1년 넘게 길러온 머리를 싹둑 잘랐다. 소아암 아이들을 위한 가발 제작에 기부하기 위해서였다. 특별 미용사로는 그의 아내 마리 씨가 나섰다. 시즌 중 소아암 병동 봉사활동을 함께 하기도 했던 ‘송도댁’ 2년 차 마리 씨는 남편의 뜻깊은...
    Date2018.08.13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2. No Image

    호날두, 유벤투스 데뷔전서 8분 만에 데뷔골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호날두가 유벤투스 데뷔골을 터트렸다. 유벤투스는 13일 오전(한국시각) 이탈리아 토리노 페로사에서 2018-19시즌 출정식을 치렀다. 호날두는 이날 경기서 유벤투스 주축 선수들로 구성된 유벤투스A 팀에서 선발 출전해 디발라, 더글라스 코스타 등과 함께 팀 공격을 이끌며 유스선수가 중심이 된 유벤투스B팀과 대결했다. 호날두는 선제골을 터트리며 5-0 대승을 견인했다. 양팀의 맞대결에서 유벤투...
    Date2018.08.13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3. "8월 1승 9패" LG, 정말 5위 자리도 위태롭다

    [OSEN=한용섭 기자] LG가 '악몽의 8월'을 보내고 있다. 후반기 하락세에서 좀처럼 반등을 하지 못하고 있다. 8월 성적은 '1승 9패'로 최악이다. 가을야구'의 마지노선 5위 자리도 불안불안하다. LG는 12일 고척 넥센전에서 3-11로 크게 졌다. 7회까지 3-4로 한 점 뒤졌으나 8회 불펜이 와르르 무너지면서 대패했다. 이로써 LG는 주말 넥센 2연전을 모두 내줬다. 앞서 넥센 상대로 9연승을 달리는 등 올 시즌 10승2패의 우위는 힘...
    Date2018.08.13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4. "AG 참가 불발" 왕웨이중, KBO리그 2년 차 시즌은 있을까

    [일간스포츠 안희수] 왕웨이중(26·NC)에게 KBO 리그 2년 차가 있을까. 대만 현지 언론은 지난 11일 왕웨이중의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 불참 소식을 전했다. 팔꿈치와 어깨가 모두 안 좋기 때문이다. 구단에 최근 자신의 의사를 전했다고 한다. 그는 지난달 27일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엔트리 등록이 가능한 열흘을 넘겼지만, 합류하는 데까지 시일이 더 필요해 보인다. 아직 불펜 투구도 소화하지 않았다. 한국 대표팀에...
    Date2018.08.13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5. 독일 안드레 쉬얼레 여자친구, 육감적 몸매로 "시선강탈"

    사진=안나 샤라포바 공식 SNS 계정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최근 풀럼으로 이적을 확정한 안드레 쉬얼레(독일)의 여자친구가 화제다. 쉬얼레는 자신의 전 소속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를 떠나 풀럼으로 임대 이적했다. 계약기간은 2년이며 등번호 14번을 달고 프리미어리그 무대를 누빈다. 쉬얼레에게 프리미어리그는 익숙하다. 쉬얼레는 지난 2013년 첼시 소속으로 활약하며 2년 간 프리미어리그에서 활약했다. 쉬얼레는 볼프스...
    Date2018.08.13 Category해외축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6. [홈페이지 인터뷰] 이강인, "메스타야 데뷔골, 많은 꿈 중 하나 이뤘다"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이강인(17, 발렌시아)이 메스타야에 서는 꿈을 이뤘다. 골까지 터트리며 최고의 하루를 보냈다. 발렌시아는 12일 오전 4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 캄프 데 메스타야에서 열린 바이엘 레버쿠젠과 출정식 경기에서 산티 미나, 호드리구 모레노, 이강인의 연속골에 힘입어 3-0 완승을 거뒀다. 이날 이강인은 후반 33분 교체 투입돼 42분 후벤 베주의 크로스를 문전에서 헤딩골로 연결하며...
    Date2018.08.13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7. [아시안게임 D-5] 한국축구, 손흥민만을 위한 금메달 도전 아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한국 팬들의 가장 큰 관심을 끄는 종목은 남자 축구다.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비록 16강 진출에 실패했지만 세계랭킹 1위 독일을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꺾는 등 한국 축구는 일말의 가능성을 보였다. 이번 대회에서 한국 축구의 목표는 당연히 대회 2연패의 금메달이다. 한국 축구의 아시안게임 금메달에는 이전보다 많은 것들이 걸려 있어 그 주목도가 높다. ■자존심 한 동안 한국 축구는 ...
    Date2018.08.13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8. "15일간 9경기" 새팀에서 제대로 신뢰받고 있는 오승환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덴버) 김재호 특파원] 콜로라도 로키스에 합류한 오승환은 엄청난 투구량을 소화중이다. 신뢰를 제대로 받고 있다. 오승환은 콜로라도 합류 이후 12일(이하 한국시간)까지 팀이 치른 15경기 중 총 9경기에 등판했다. 50%가 넘는 수치다. 앞서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는 100경기 중 48경기에 나왔다. 2연투가 세 차례 있었고, 이틀 휴식은 단 한 번 있었다. 13일 경기 전 클럽하우스에서 만난 오승환은 "내가...
    Date2018.08.13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9. [EPL REVIEW] "스털링·B 실바 골" 디펜딩 챔피언 맨시티, 아스널에 2-0 승리

    [스포티비뉴스=김도곤 기자]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시티가 리그 첫 경기에서 난적 아스널을 꺾고 승점 3점을 챙겼다. 맨시티는 13일 자정(한국 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리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 아스널과 원정 경기에서 스털링, 베르나르두 실바의 골로 2-0 승리를 거뒀다. ◆ 선발 명단 아스널은 4-2-3-1 진영으로 나섰다. 최전방에 오바메양, 공격 2선에 외질, 램지, 미키타리안이 출...
    Date2018.08.13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10. No Image

    슈퍼컴퓨터가 또…2년 연속 맨시티 우승 예측

    [스포탈코리아] 김민철 기자= 슈퍼컴퓨터가 2018/2019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순위를 예측했다. 우승팀으로는 작년과 마찬가지로 맨체스터 시티(맨시티)를 꼽았다. 영국 ‘스카이 스포츠’는 12일(한국시간) “슈퍼컴퓨터를 통해 올 시즌 최종 순위를 예측했다. 맨시티의 우승 가능성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왔다”라고 보도했다. 2년 연속 같은 예측 결과가 나왔다. 슈퍼컴퓨터는 지난해 8월 2017/2018시즌을 앞뒀을 당시에...
    Date2018.08.13 By올티비다 Views4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177 178 179 180 181 182 183 184 185 186 187 188 189 190 191 192 193 ... 4613 Next ›
/ 461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