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865519점
2위 인공지능 4430115점
3위 지존의보스 4406582점
4위 거이타 4105060점
5위 꼬르륵 2832160점
6위 몽고실 2674610점
7위 마스터즈 2579970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52943점
9위 이피엘대장 2355482점
10위 가야 2052696점
조회 수 2 추천 수 0 댓글 0
기사이미지
잠실야구장 / 사진=아시아경제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프로야구 KBO 리그가 출범 34년 만에 국내 프로스포츠 사상 최초의 800만 관중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

전체 일정의 95%인 684경기를 치르고 시즌 막바지를 향해 치닫고 있는 2016 KBO 리그는 현재 누적관중 796만5177명(평균 1만1645명)으로 800만 관중까지는 3만4823명 만을 남겨두고 있다.

27일 사직, 광주, 대전, 마산 등 4경기가 예정돼 있어 시즌 688경기 만에 돌파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지난 11일 역대 최다 관중 기록(2015년 736만530명)을 경신한 이후 16일 만에 또 한 번 대기록을 달성하게 된다.

2016 타이어뱅크 KBO 리그는 정규시즌 개막 전부터 WBSC 프리미어12 국가대표팀의 우승과 더불어 신축구장인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와 고척 스카이돔이 개장하면서 야구팬들의 큰 기대를 모았다.

여기에 기존 구장들도 팬 친화적인 시설로 개선되고 구단들의 적극적인 마케팅으로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해 팬들의 관심을 끌었다. 인천 SK 행복드림구장에는 세계 최대 규모의 전광판인 빅보드가 등장했고, 사직구장의 LED 조명은 부산의 새로운 명물로 탄생했다. 무더위를 날려준 수원 케이티 위즈 파크의 워터 페스티벌과 추억의 라이벌 매치 롯데-삼성의 "1982 클래식 씨리즈"와 같은 특색 있는 이벤트는 즉각 팬들의 호응으로 이어졌다.

"즐기는 야구장"으로 점차 달라지고 있는 KBO 리그는 지난해와 비교해 14%의 관중 증가를 이끌었다. 팀 성적과 관계없이 10개 구단 모두 전년대비 홈 관중이 증가했다는 점이 야구장의 긍정적인 변화를 잘 나타내주는 부분이다. 그 중 신축 구장의 효과를 톡톡히 본 삼성과 넥센이 지난해 대비 각각 63%와 53%로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였으며, 뒤이어 NC(10%)와 LG, 롯데(8%), KIA, kt(7%), SK(6%), 두산(5%), 한화(2%)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KIA, 삼성, 넥센에 이어 막내구단 kt가 올 시즌 구단 자체 최다 관중 기록을 깼으며, NC, 한화도 현재 평균 관중수와 남은 홈 경기수를 산술적으로 계산하면 구단 최다 기록 경신이 유력하다.

올 시즌 최다 홈 관중수를 기록한 구단은 정규시즌 우승을 차지한 두산이며 현재 111만2852명으로 10개 구단 중 가장 먼저 100만 관중을 돌파했다. 잠실 라이벌 LG도 가을야구의 희망을 높이며 홈 관중 109만6440명을 기록해 두산에 이어 100만 관중을 돌파했다. 또 LG는 KBO 리그 역대 구단 중 최다인 11시즌에 걸쳐 100만 관중을 기록했고, 2000년 이후 7년 연속 100만 관중 기록을 동시에 달성했다.

한편 10개 구단 선수단은 800만 관중 돌파를 기념하고 팬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지난 22일부터 "Thank you 800" 패치를 모자에 부착하고 경기에 나서고 있으며, 오늘 800만 관중이 돌파될 경우 구장 전광판을 통해 선수들의 감사 인사 영상이 상영될 예정이다.


강민경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손흥민, 모스크바 원정서 최전방 출전 가능성 UP

    손흥민 / 사진= 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손흥민(토트넘)이 러시아 원정에서 최전방 공격수로 출전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이를 직접 언급했다. 토트넘은 28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CSKA 모스크바와 2016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E조 조별리그 2차전 경기를 갖는다. 경기를 앞두고 토트넘 포체티노 감독은 영국 "이브닝 스탠다드"를 통해 손흥민의 최전방 출...
    Date2016.09.27 Category해외축구 By디트리히 Views2
    Read More
  2. "34살" KBO, 프로스포츠 최초 800만 관중 달성 눈앞

    잠실야구장 / 사진=아시아경제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프로야구 KBO 리그가 출범 34년 만에 국내 프로스포츠 사상 최초의 800만 관중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 전체 일정의 95%인 684경기를 치르고 시즌 막바지를 향해 치닫고 있는 2016 KBO 리그는 현재 누적관중 796만5177명(평균 1만1645명)으로 800만 관중까지는 3만4823명 만을 남겨두고 있다. 27일 사직, 광주, 대전, 마산 등 4경기가 예정돼 있어 시즌 688경기 만에 ...
    Date2016.09.27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2
    Read More
  3. 정몽규 축구협회 회장, AFC 부회장으로 선임

    정몽규 회장 / 사진= 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이 아시아축구연맹(AFC) 부회장에 선임됐다. AFC는 26일 대한축구협회에 보내온 공문을 통해, 25일 AFC 집행위원회가 동아시아축구연맹 소속 10개 회원국과 세이크 살만 AFC 회장의 추대를 받은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을 만장일치로 AFC 부회장에 선임했다고 알려왔다. AFC의 부회장은 총 5명으로 이중 동아시아 지역 몫으로는 그동안 중국의 ...
    Date2016.09.27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0
    Read More
  4. 김현수, "루키 헤이징" 맞아 텔레토비로 변신

    김현수 루키 헤이징 텔레토비 뚜비 변신 / 사진=루크 코바코 기자 SNS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김현수(볼티모어 오리올스)는 텔레토비 뚜비로 변신했다. 미국 MASN 루크 코바고 기자는 27일(한국시간) 자신의 SNS에 볼티모어 선수단의 루키 헤이징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현수는 텔레토비의 캐릭터인 뚜비의 옷을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사진 가장 오른쪽 그의 통역과 함께 자리했고, 그의 통역 역시 피카츄...
    Date2016.09.27 Category야구 By디트리히 Views5
    Read More
  5. 토트넘 수비수들, 손흥민 활약에 "원래 잘했어"

    손흥민 / 사진= 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손흥민(토트넘)에 대한 찬사가 이어졌다. 연습 때마다 손흥민을 막던 동료 수비수들이 입을 모아 손흥민을 칭찬했다. 손흥민은 올 시즌 초반 최고의 활약을 펼치고 있다. 프리미어리그서 이미 4골을 넣으며 득점 선두와 1골 차로 득점 랭킹 공동 4위에 올라 있다. 최근 3경기 연속 최우수 선수상을 받으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 그러나 동료들은 손흥민의 활약이 놀라울 ...
    Date2016.09.27 Category해외축구 By디트리히 Views3
    Read More
  6. 이대호, 27일 휴스턴전 선발 라인업 제외

    이대호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이대호(시애틀 매리너스)가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한다. 이대호는 27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 주 휴스턴의 미닛 메이드 파크에서 열리는 2016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경기에 선발로 출전하지 않는다. 이는 휴스턴이 우완 투수 콜린 맥휴를 내세우기 때문. 맥휴는 올 시즌 12승10패 평균자책 4.61을 기록 중이다. 아울러 이대호는 전날 4경기 만에 선발 라인...
    Date2016.09.27 Category야구 By디트리히 Views0
    Read More
  7. 강정호, CHC전 3루수·4번 선발 출전

    강정호 / 사진=뉴발란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강정호(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다시 홈런 사냥에 나선다. 강정호는 27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 파크에서 열린 2016 메이저리그 시카고 컵스와의 홈경기에 3루수 겸 4번 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강정호는 전날 페이크 태그와 빈볼 논란에도 흔들리지 않고 시즌 20호 홈런을 터뜨리며, 아시아 출신 내야수로는 최초로 메이저리그에서 한 시즌 20홈런을 ...
    Date2016.09.27 Category야구 By디트리히 Views0
    Read More
  8. 마이애미, 호세 페르난데스 등번호 16번 영구결번 결정

    마이애미 호세 페르난데스 영구결번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마이애미 말린스가 불의의 사고로 사망한 호세 페르난데스의 등번호를 영구결번 하기로 했다. 미국 폭스 스포츠 등 현지 언론들은 27일(한국시간) 페르난데스가 사용했던 등번호인 16번을 영구결번으로 확정됐다고 보도했다. 이는 마이애미 역사상 두 번째 영구결번. 지난 1993년에 창단한 마이애미는 재키 로빈슨의 등번호였던 42번을 제외...
    Date2016.09.27 Category야구 By디트리히 Views6
    Read More
  9. 현대건설, 흥국생명에 역전승…4강 확정

    에밀리 김세영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현대건설이 흥국생명을 꺾고 KOVO컵 4강에 진출했다. 현대건설은 26일 오후 청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 청주 KOVO컵 프로배구대회 흥국생명과의 맞대결에서 세트스코어 3-1(17-25 26-24 25-15 31-29)로 역전승했다. 조별리그를 2승으로 마친 현대건설은 4강에 선착했다. 흥국생명은 1패를 기록했다. 승리의 주역은 에밀리였다. 에밀리는 25점으로 양 팀 선수들 가운데 가장 많은 득점을...
    Date2016.09.26 Category농구/배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10. KIA 서동욱, 급성 충수염으로 수술

    KIA 서동욱 / 사진= 아시아경제 DB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KIA 타이거즈 서동욱이 급성 충수염으로 수술을 받았다. 갈길 바쁜 KIA는 속이 탄다. 서동욱은 26일 낮 광주 수완병원에서 급성 충수염 증상으로 복강경 수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서동욱은 정규시즌 잔여경기 출전이 어려워졌다. 서동욱은 지난 4월 넥센 히어로즈에서 KIA로 트레이드됐다. 이후 123경기에서 타율 2할9푼1리 16홈런 67타점으로 데뷔 이후 최고의 ...
    Date2016.09.26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422 423 424 425 426 427 428 429 430 431 432 433 434 435 436 437 438 ... 2935 Next ›
/ 293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