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6353165점
2위 지존의보스 6262735점
3위 거이타 5573040점
4위 인공지능 4826080점
5위 몽고실 3746004점
6위 스타플래티나 3488784점
7위 꼬르륵 3426460점
8위 킹죠지 3167860점
9위 마스터즈 3104470점
10위 이피엘대장 2785692점
기사이미지
진성욱, 김용환 / 사진=인천 유나이티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인천 유나이티드 진성욱-김용환 듀오가 클래식 잔류 선봉장으로 나선다.

이기형 감독 대행이 이끄는 인천은 16일 일요일 오후 3시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4라운드 스플릿 라운드 첫 경기에서 성남FC와 맞대결을 펼친다.

스플릿 라운드에 나서는 인천의 목표는 오직 하나, 바로 K리그 클래식 잔류다. 이기형 감독 대행을 필두로 선수단 전체가 최근 5경기 연속 무패(3승2무)의 상승세를 이어 잔류를 이뤄낸다는 일념으로 뭉쳐있다.

그 선봉장으로는 진성욱과 김용환이 나선다. 인천 U-18 대건고 출신 동기로서 절친으로 알려진 이들은 현재 인천의 측면 공격을 책임지고 있다. 전반기에 많은 기회를 부여받지 못했던 진성욱은 선발 비율을 높여가면서 감초 역할을 수행하고 있고, 김용환은 풀백에서 윙어로 전진 배치되어 맹활약하고 있다.

진성욱은 고교 시절부터 특급 공격수로 명성을 떨쳤다. 고교챌린지리그(K리그 주니어의 전신)에서 3년 간 43경기에 나서 15득점 2도움을 기록했다. 남다른 성장세를 토대로 진성욱은 고교 졸업 후 곧바로 프로팀 유니폼을 입었다. 곧바로 두각을 나타내지는 못했지만 2014년부터 인천의 주축 공격수로 활약하고 있다.

김용환도 어려서부터 기술과 스피드를 겸비한 측면 자원으로 유명했다. 인천 대건고 졸업 후 숭실대에 진학한 김용환은 "2013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8강 신화의 주역으로 우뚝 선 다음 2014년 인천의 부름을 받고 프로에 입문했다. 그는 지금까지 통산 40경기 1득점 2도움을 기록하고 있다.

이들 모두는 최근 인천의 상승세에 교두보 역할을 했다. 특히 지난 32라운드 수원삼성전(2-2 무)에서 인천이 0-2로 뒤지고 있던 후반 23분 투입되어 나란히 득점포를 가동하며 인천 팬들을 환히 미소 짓게 했다.

이번 스플릿 라운드에서도 이들의 활약은 선택이 아닌 필수요소다. 이들은 최근 팀 훈련에서도 가벼운 몸놀림을 보이고 있다는 후문이다. 인천이 유스 출신 진성욱-김용환 듀오의 맹활약을 기대하고 있는 이유다.

진성욱은 "우리는 뒤 돌아볼 겨를이 없다.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싸워 팀의 잔류를 이뤄낼 것"이라며 각오를 다졌다. 김용환 역시 "인천에게 강등은 없다. 스플릿 라운드에서 더 큰 집중력을 발휘해 살아남겠다"고 전했다.


강민경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강등은 없다" 인천 진성욱-김용환, 클래식 잔류 선봉장

    진성욱, 김용환 / 사진=인천 유나이티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인천 유나이티드 진성욱-김용환 듀오가 클래식 잔류 선봉장으로 나선다. 이기형 감독 대행이 이끄는 인천은 16일 일요일 오후 3시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4라운드 스플릿 라운드 첫 경기에서 성남FC와 맞대결을 펼친다. 스플릿 라운드에 나서는 인천의 목표는 오직 하나, 바로 K리그 클래식 잔류다. 이기형 감독 대행...
    Date2016.10.15 Category축구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2. 전남 드래곤즈, 송경섭 전 FC서울 코치 신임 감독으로 선임

    송경섭 신임 감독 / 사진=전남 드래곤즈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전남드래곤즈가 신임 감독을 선임했다. 전남은 14일 "송경섭 전 FC서울 코치를 신임 감독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상위 3개 팀에게 주어지는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 진출권을 놓고 3위 제주(승점 49), 4위 울산(승점 48)과 치열한 순위경쟁을 다투고 있는 전남은 2017년 AFC 챔피언스리그 진출이 가시화됐다. 이에 P급 지도자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는 송...
    Date2016.10.15 Category축구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3. "박주호 교체출전" 도르트문트, 베를린과 무승부

    박주호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박주호가 교체 출전한 가운데 도르트문트는 수적 열세 속에 무승부를 거뒀다. 도르트문트는 15일(한국시간) 독일 도르트문트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열린 2016-2017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7라운드 헤르타 베를린과의 경기에서 1-1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이날 박주호는 후반 26분 마르셀 슈멜처와 교체돼 그라운드를 밟았다. 이는 올 시즌 첫 출전. 양 팀은 전반부터 ...
    Date2016.10.15 Category해외축구 By올티비다 Views6
    Read More
  4. [준PO]넥센, LG 5-1로 잡고 1승1패 균형 맞춰

    밴 헤켄, 염경엽 감독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넥센 히어로즈가 전날의 패배를 설욕하며 플레이오프 진출에 대한 희망을 이어갔다. 넥센은 14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LG 트윈스와의 2016 타이어뱅크 KBO 준플레이오프 2차전에서 5-1로 승리를 거두고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전날 0-7로 패했던 넥센은 1승 1패를 거두고 잠실로 향하게 됐다. 넥센은 선발 앤디 벤헤켄이 호투를 펼치며 LG 타선을 꽁꽁 묶었다. 벤헤켄은 7 2...
    Date2016.10.14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4
    Read More
  5. [ST포토] 염경엽 감독, "김세현, 마무리 좋았어!"

    김세현 염경엽 [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14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6 KBO 포스트시즌 준 플레이오프 2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에서 넥센 히어로즈가 5-1로 승리했다. 넥센 마무리 투수 김세현과 염경엽 감독이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팽현준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14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6. [ST포토] 밴 헤켄, "넥센을 잘 지켰다"

    밴 헤켄 [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준 플레이오프 2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14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8회초 넥센 투수 밴 헤켄이 투수 교체로 마운드를 내려오고 있다. 팽현준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14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7. [ST포토] 2루타 날린 히메네스

    히메네스 [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준 플레이오프 2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14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7회초 2사 LG 히메네스가 2루타를 치고 있다. 팽현준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14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0
    Read More
  8. 손흥민, 아시아 최초 "EPL 이달의 선수상" 수상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9월 이달의 선수상을 수상한 손흥민 / 사진= 프리미어리그 공식 홈페이지 캡처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손흥민(토트넘 핫스퍼)가 최근의 상승세를 인정받았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파워랭킹 1위 등극에 이어 EPL 9월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14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9월 이달의 선수를 발표했다. 주인공은 손흥민이었다. 손흥민은 9월 열린 프리미어리...
    Date2016.10.14 Category해외축구 By올티비다 Views9
    Read More
  9. [ST포토] 마운드 내려가는 LG 선발 우규민

    우규민 [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준 플레이오프 2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14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4회말 LG 선발 우규민이 투수 교체로 마운드를 내려가고 있다. 우규민 팽현준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14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0
    Read More
  10. [ST포토] 염경엽 감독, "오늘 경기 좋아"

    염경엽 감독 [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준 플레이오프 2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14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넥센 염경엽 감독이 선수들을 보며 박수를 치고 있다. 팽현준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14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871 872 873 874 875 876 877 878 879 880 881 882 883 884 885 886 887 ... 3441 Next ›
/ 3441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