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6306126점
2위 지존의보스 5795440점
3위 거이타 5278795점
4위 인공지능 4811080점
5위 꼬르륵 3413040점
6위 몽고실 3363030점
7위 스타플래티나 3324934점
8위 킹죠지 3002985점
9위 마스터즈 2991970점
10위 이피엘대장 2776692점
기사이미지
프로로 직행해 주전으로 활약하고 있는 전남 한찬희 /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한국프로축구연맹이 2017시즌 클럽의 우선지명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총 130명의 유망주가 각 구단의 지명을 받았다.

K리그 클래식(1부 리그) 12개 팀은 총 100명의 유망주를 지명했다. 수원 블루윙즈와 상주가 가장 많은 11명을 지명했고, 전남(10명), 서울, 제주, 광주(각 9명), 포항, 울산(각 8명), 전북(7명), 성남, 인천, 수원FC(각 6명)이 각각 우선지명 선수 명단을 제출했다.

K리그 챌린지(2부 리그)에서는 총 7개 팀에서 30명을 우선지명 선수로 지명했다. 부산이 8명으로 가장 많았고, 대전과 안양이 각 5명, 강원(4명), 대구, 충주(3명), 경남이 2명을 지명했다.

올해 우선지명을 받은 130명의 선수 중 내년 K리그 무대에 바로 진출하는 선수는 총 14명이다. K리그 클래식에서는 유승민, 이재형(이상 전북), 유주안(수원), 이승모(포항), 이상헌, 문정인(이상 울산), 김진야, 김보섭, 명성준(이상 인천), 김성주(전남) 총 10명이, K리그 챌린지에서는 김정호(부산), 황재정(대전), 손석용, 조용재(대구) 총 4명이 고교 졸업 후 바로 프로 무대를 밟는다.

2016시즌부터 신인은 우선지명과 자유선발을 통해 각 구단에 입단하게 된다. K리그 구단 산하 유소년 클럽 출신 신인선수는 클럽 우선지명으로 해당 구단에 입단하는 것이 원칙이다.

구단은 클럽 우선지명 선수에게 계약금을 지급할 수 있고, 계약금 최고 1억 5천만 원, 계약기간 5년, 기본급 3600만원으로 계약할 수 있다. 계약급 미지급 선수는 계약기간 3~5년, 기본급 2000만원~3600만원이다. 반면 우선지명 되지 않은 선수는 10월부터 자율적으로 소속 클럽을 포함한 모든 프로클럽과 입단 협의를 할 수 있다.

우선지명 선수를 제외하고 2016시즌부터 입단하는 모든 신인선수들은 자유선발로 선발한다. 각 구단은 S등급(계약금-최고 1억 5천만 원, 기본급-3600만원, 계약기간-5년) 3명을 자유선발 할 수 있고, 계약금을 지급하지 않는 A등급(기본급-2400~3600만원, 계약기간-3~5년), B등급(기본급-2000만원, 계약기간-1년) 선수를 무제한으로 영입할 수 있다.

프로클럽이 특별한 사유 없이 우선지명선수의 입단을 지연할 경우 우선지명의 효력은 3년(우선지명일 익년 1월 1일부터)으로 한다. 해당 기간이 경과하면 우선지명의 효력은 자동 소멸된다. 단, 4년제 대학교 휴학기간, 실업 및 해외 프로/아마리그 등록 기간, 군대 기간은 3년의 효력 기간에서 제외한다.


강민경 기자 [email protected]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챌린지 선두" 안산 무궁화, 최하위 충주 험멜 상대로 대패

    안산 무궁화FC, 충주 험멜 /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안산 무궁화가 최하위권 팀인 충주 험멜에 대패를 당했다. 안산은 15일 충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41라운드 충주와의 경기에서 1-8로 대패했다. 안산은 경기 시작 29초 만에 충주 김도형에게 선제골을 허용했다. 이어 전반 22분 하파엘, 전반 26분 김신에게 추가골을 내줬다. 기세를 몰아 충주는 계속해서 골 사냥에 나섰...
    Date2016.10.15 Category축구 By올티비다 Views16
    Read More
  2. 포항-수원 삼성, 혈투 끝 무승부…나란히 승점 1점 획득

    포항 스틸러스, 수원 삼성 /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포항 스틸러스와 수원 삼성은 혈투 끝에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포항과 수원 삼성은 15일 포항스틸야드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4라운드 맞대결에서 2-2, 무승부를 거뒀다. 이날 무승부를 거둔 양 팀은 나란히 승점 1점씩을 획득했다. 포항은 11승9무14패(승점 42)를 기록, 6위로 올라섰다. 수원 삼성은 7승17무19패(승점 38)로 1...
    Date2016.10.15 Category축구 By올티비다 Views6
    Read More
  3. "돌아온 배구의 계절" V리그, 개막전부터 열기 후끈

    상록수체육관 [안산=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길었던 더위가 가고, 온 세상이 봄과는 다른 색으로 물들기 시작했다. 그리고 배구의 계절이 돌아왔다. NH농협 2016-2017 V리그가 15일 오후 2시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남자부 OK저축은행과 현대캐피탈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6개월간의 대장정에 돌입했다. 지난 시즌 종료 이후 올림픽과 KOVO컵을 통해 배구에 대한 갈증을 달랬던 팬들은 다시 한 번 V리그와 6개월간의 여행을 떠...
    Date2016.10.15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17
    Read More
  4. 전북, 제주에 역전패…33G 연속 무패 행진 마감

    전북 현대 제주 유나이티드 /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전북 현대가 개막 이후 이어진 연속 무패 행진이 33경기에서 멈추게 됐다. 전북은 15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클래식 2016 34라운드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이로써 전북은 18승15무1패(승점 60)으로 2위 FC서울(승점 60)과 골득실 차에 앞서 1위를 지켰다. 반면 승점 3점을 추가한 제주는 15승7무12패(승점 52),...
    Date2016.10.15 Category축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5. "업템포 2.0" 현대캐피탈, 인상적인 첫 출발

    현대캐피탈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안산=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현대캐피탈의 "업템포 2.0"이 인상적인 출발을 했다. 현대캐피탈은 15일 오후 2시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6 V리그 개막전에서 OK저축은행을 세트스코어 3-0(25-23 25-21 25-16)으로 제압했다. 이날 승리로 현대캐피탈은 지난 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의 패배를 설욕했다. 또한 정규리그 19연승 행진을 이어가며 새 시즌을 기분 좋게 출발했다. ...
    Date2016.10.15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21
    Read More
  6. "완패" 김세진 감독 "전체적으로 흔들렸다"

    김세진 [안산=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전체적으로 흔들렸다" OK저축은행 김세진 감독이 개막전 완패에 대해 아쉬움을 드러냈다. OK저축은행은 15일 오후 2시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개막전에서 현대캐피탈에 세트스코어 0-3(23-25 21-25 16-25)으로 완패했다. 개막전에서 예상치 못한 완패를 당한 OK저축은행은 다소 불안한 모습으로 새 시즌을 맞이했다. 경기 뒤 김세진 감독은 "답답하다. 전체적...
    Date2016.10.15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7. "문성민 15점" 현대캐피탈, V리그 개막전서 OK저축은행 완파

    문성민 [안산=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천안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가 안산 OK저축은행 러시앤캐시와의 개막전에서 완승을 거뒀다. 현대캐피탈은 15일 오후 2시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6 V리그 개막전에서 OK저축은행을 세트스코어 3-0(25-23 25-21 25-16)으로 제압했다. 현대캐피탈은 지난 시즌 챔피언결정전 패배를 설욕함과 동시에 새 시즌을 산뜻하게 출발했다. 정규리그 19연승 행진도 이어갔다. 반면...
    Date2016.10.15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8. 프로축구연맹, 2017시즌 클럽 우선지명 선수 명단 발표

    프로로 직행해 주전으로 활약하고 있는 전남 한찬희 /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한국프로축구연맹이 2017시즌 클럽의 우선지명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총 130명의 유망주가 각 구단의 지명을 받았다. K리그 클래식(1부 리그) 12개 팀은 총 100명의 유망주를 지명했다. 수원 블루윙즈와 상주가 가장 많은 11명을 지명했고, 전남(10명), 서울, 제주, 광주(각 9명), 포항, 울산(각 8명), 전북(7명), 성남, ...
    Date2016.10.15 Category축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9. 한화 권혁, 20일 팔꿈치 수술 예정…재활 3~4개월 예상

    권혁 / 사진=아시아경제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한화 이글스 권혁이 수술대에 오른다. 한화는 15일 "투수 권혁이 오는 20일 좌측 팔꿈치 뼛조각 제거 수술을 받는다"고 밝혔다. 권혁은 지난 8월 24일 넥센전을 앞두고 훈련 중 좌측 팔꿈치 통증을 호소해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이후 병원 검진 결과 좌측 팔꿈치 뼛조각으로 인한 통증이 발생했고, 통증의 근본적 원인 제거를 위해 뼛조각 제거 수술이 필요하다는 진단을 받았...
    Date2016.10.15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15
    Read More
  10. 주태수, 전자랜드 떠나 KCC로 새 둥지…한성원과 1대1 맞트레이드

    주태수 / 사진=아시아경제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주태수가 인천 전자랜드를 떠나 전주 KCC로 둥지를 옮긴다. 인천 전자랜드와 전주 KCC는 14일 센터 주태수와 가드 한성원을 맞바꾸는 1대1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주태수는 고려대 출신으로 지난 2006년 신인선수 드래프트에서 전체 5순위로 대구 오리온스(현 고양 오리온)에 지명돼 프로에 데뷔했다. 이후 주태수는 2007-2008 시즌 전정규와 맞트레이드 되며 전자랜드 유니...
    Date2016.10.15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14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755 756 757 758 759 760 761 762 763 764 765 766 767 768 769 770 771 ... 3327 Next ›
/ 332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