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797514점
2위 인공지능 4429115점
3위 지존의보스 4419082점
4위 거이타 4074230점
5위 꼬르륵 2832160점
6위 몽고실 2665240점
7위 마스터즈 2578470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21443점
9위 이피엘대장 2353982점
10위 가야 2052696점
조회 수 5 추천 수 0 댓글 0
기사이미지
염경엽 감독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넥센 히어로즈 염경엽 감독이 준플레이오프 탈락 이후 자진사퇴를 선언했다.

넥센은 17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4차전에서 LG 트윈스에 4-5로 패했다. 시리즈 전적 1승3패를 기록한 넥센은 2년 연속 준플레이오프에서 고배를 마셨다.

아쉬운 패배였다. 넥센은 2회초 대거 4득점하며 기선을 제압했지만, 이후 내야 수비에 불안함을 노출하며 동점을 허용했다. 결국 8회말 오지환에게 역전 적시타를 허용하며 무릎을 꿇었다.

경기 뒤 염경엽 감독은 "시리즈 전체적으로 내야 수비가 무너진 것 같다. 득점권 찬스 무산이 경기를 어렵게 만들었다"며 "1년 동안 선수들이 많이 수고했다. 감독 역량이 부족해서 마무리가 좋지 않았다"고 패배를 자신의 탓으로 돌렸다.

이어 "팬들께 죄송하다. 지난 4년 동안 소중한 성원을 보내주신 팬들에게 감사하다"며 "넥센 감독으로 4년 동안 최선을 다하고 우승을 하고 싶었지만, 역량이 부족해서 구단과 팬들에게 우승을 못 이뤄드린 것 같아 죄송하다"고 고개를 숙였다.

염경엽 감독은 또 "2014년 한국시리즈 우승 도전이 정말 아쉬운 순간이었다. 자존심도 많이 상했고, 실패의 책임은 온전히 나한테 있다"며 "오늘부로 감독직을 책임져야 할 거 같다. 물러날 생각을 하고 있다"고 사퇴 의사를 밝혔다.

염 감독은 "넥센에 있는 시간 동안 많은 것을 얻었다. 선수들 스태프와 함께 정말 힘들었고, 함께 성장하면서 많은 것을 얻었다고 생각한다"며 "이장석 대표팀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기회를 주셨기 때문에 많은 경험을 했다. 잊어서는 안 될 고마움이다. 평생 간직하겠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염경엽 감독은 마지막으로 "4년 동안 잘해야 한다는 강박관념이 있었다. 앞만 보고 달려왔다"며 "지금부터는 제 자신을 돌아보는 시간과 부족한 부분을 준비하고 채워가는 시간을 가지겠다. 넥센에 있는 5년 동안 조금 아쉽고 힘들었지만 그 시간이 내 인생에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인사를 전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오지환에게 찾아온 어느 때보다 뜨거운 가을

    오지환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양 팀이 4-4로 맞선 8회말 2사 1,2루 상황. 오지환(LG 트윈스)이 다섯 번째 타석에 들어섰다. 앞선 네 타석 가운데 세 번이나 안타를 기록했지만, 6회말 2사 1,3루 찬스를 살리지 못한 것이 아쉬웠던 그였다. 마운드에는 넥센 히어로즈의 마무리투수이자 올 시즌 세이브 1위를 차지한 김세현이 서 있었다. 침착하게 공을 골라낸 오지환은 3볼 1스트라이크를 만들었다. 유리한 볼카운트. 김세...
    Date2016.10.18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9
    Read More
  2. 양상문 "플레이오프, 남은 3일간 머리 짜서 고민하겠다"

    양상문 감독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남은 3일간 머리 짜서 고민하겠다" LG 트윈스 양상문 감독이 플레이오프를 앞둔 각오를 밝혔다. LG는 17일 오후 6시30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넥센 히어로즈와의 2016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4차전에서 5-4로 역전승했다. 시리즈 전적 3승1패를 기록한 LG는 플레이오프행 티켓을 획득했다. 이날 LG는 선발 류제국이 2이닝 4실점으로 무너지며 불안한 출발을 보였다. 하지만 ...
    Date2016.10.17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6
    Read More
  3. "준PO 탈락" 염경엽 감독, 자진사퇴 의사 밝혀

    염경엽 감독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넥센 히어로즈 염경엽 감독이 준플레이오프 탈락 이후 자진사퇴를 선언했다. 넥센은 17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4차전에서 LG 트윈스에 4-5로 패했다. 시리즈 전적 1승3패를 기록한 넥센은 2년 연속 준플레이오프에서 고배를 마셨다. 아쉬운 패배였다. 넥센은 2회초 대거 4득점하며 기선을 제압했지만, 이후 내야 수비에 불안함을 노출하며 동...
    Date2016.10.17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5
    Read More
  4. 오지환, 준PO MVP 선정…이동현은 4차전 MVP

    이동현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4차전 역전 적시타의 주인공 오지환(LG 트윈스)이 준플레이오프 MVP에 선정됐다. 오지환은 17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4차전에서 5타수 4안타 2타점으로 맹활약하며 팀의 5-4 역전승을 이끌었다. 오지환의 활약 덕에 시리즈 전적 3승1패를 기록한 LG는 NC 다이노스가 기다리는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지었다. 오지환은 경기 뒤, 준플레이오프 MVP에...
    Date2016.10.17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7
    Read More
  5. [ST포토]이동현 "기분 좋은 날"

    이동현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4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17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5-4로 승리한 LG 트윈스 이동현이 오늘의 MVP로 선정됐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17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2
    Read More
  6. [ST포토]히메네스 "오지환 너가 오늘 주인공이야"

    히메네스,오지환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4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17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5-4로 승리한 LG 트윈스 히메네스, 오지환이 기쁨을 나누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17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3
    Read More
  7. [ST포토]임정우-정창헌 "터치"

    임정우,정창헌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4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17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9회초 1사 주자없는 상황, LG 정창헌과 임정우가 교체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17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11
    Read More
  8. [ST포토]양석환 "마산행이 코앞이야"

    양석환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4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17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8회초 2사 채태인 타석에서 LG 양석환이 1루에 있는 정창헌에게 송구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17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4
    Read More
  9. [ST포토]이영돈-황정음 부부 "달달한 야구장 데이트"

    이영돈, 황정음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4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17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야구장을 찾은 이영돈, 황정음 부부가 관중석에 앉아 있다 .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17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2
    Read More
  10. [ST포토]LG 치어리더 "과감한 응원"

    LG치어리더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4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17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LG 치어리더가 응원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17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5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356 357 358 359 360 361 362 363 364 365 366 367 368 369 370 371 372 ... 2935 Next ›
/ 293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